82cook.com을 즐겨찾기에 추가
login form

자유게시판

드러낼 수 없는 고민을 풀어보는 속풀이방

Banner

제 목 : 차인표 힐링캠프 재밌게 봤어요..

인표 | 조회수 : 2,808
작성일 : 2012-03-13 08:51:26

어제 차인표 힐링캠프 재밌게 봤어요..

인표씨 은근  남을 참 잘 웃기는 사람 같아요..

다시태어나도 신애라랑 결혼하겠다는 부분이 마음에 드네요...

부부가 같은곳을 바로보고 인생을 항해하기가 참 쉽지않은것 같은데...

IP : 59.5.xxx.169
짧은 댓글일수록 예의를 갖춰 작성해 주시기 바랍니다.
거친 표현, 욕설 등으로 타인을 불쾌하게 하지 않도록 해주십시오.
13 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 1. ㅎㅎㅎ
    '12.3.13 8:55 AM (121.180.xxx.75)

    저두요...어제 재미있더라구요

    그프로 은근히 사람을 끄네요...
    카메라기법?이 다른가요...분위기도 좋고...

    한혜진 얼짱대변인~~ㅋㅋㅋㅋ

  • 2. 저도그랬어요
    '12.3.13 9:20 AM (110.70.xxx.9)

    진지하고 솔직담백함에 엉뚱하게 툭툭 터지는 유머가 적절하게 섞여 정말 유쾌하게 웃으면서 봤어요
    따뜻한 선한 기운이 넘치는 사람이에요
    40넘은 남자의 눈빛이 어찌나 맑고 깨끗한지..
    정말 아름다운 사람이라 부르고 싶더군요

  • 3. 노처녀 짝
    '12.3.13 9:24 AM (211.234.xxx.130)

    어제 힐링캠프 보면서
    차인표에게 호감과 끌림을 느꼈어요
    네 제가 저런남자를 찾아왔던거같아요
    차인표같은 사람과 결혼하고 싶은데
    저 시집가기 어렵겠죠? ㅠ

  • 4. ......
    '12.3.13 9:53 AM (211.201.xxx.161)

    너무 잼나게 봤어요
    기부하게 된 동기 얘기할땐 눈물도 살짝..
    차인표씨 진국인거 같아요 ㅋㅋㅋ

  • 5. 우유
    '12.3.13 9:53 AM (59.15.xxx.76)

    솔직 담백 그 자체
    진솔하고
    신애라씨 좋겠다 하는 생각 들었음

  • 6. 마이마이
    '12.3.13 9:55 AM (119.67.xxx.185)

    맞아요. 정말 매력있더라구요.

    무엇보다, 자기가 발연기라는걸 너무 자연스럽게, 솔직하게 인정하는거 보고 사람이 참 된 사람이다 싶었어요.

    보통 자기 약점 건드리면 발끈하게 되고, 방송이라 하더라도 구구절절 변명하기 바쁘잖아요.

    대물 때 상받고 소감으로 기부 이야기 한것보다 "저, 이 상 안주셔도 안섭섭해하는데.." 라고 말한게

    더 감동적이었어요.

    보통 큰 작품 하고 시청률 좋거나 하면 사실 배우가 연기 못해도 섭섭해 하고 삐질까봐 상 주잖아요.

    그걸 있는그대로 이야기 하는 자체가 신선하고 또 그 솔직한 모습이 멋지더라구요.

  • 7. 참...
    '12.3.13 10:16 AM (211.173.xxx.199)

    예전부터 인간이 된 사람이다 라고 느꼈어요.

    007배역 거절했던거하며 ,,(말도 안되는 역활). 때론 연기자들중에

    말하는것보고 급 실망하는이와 오히려 그반대 경우가 있죠. 바로 이사람이 그래요.

    참 매력있어요.

  • 8. 저도요
    '12.3.13 10:21 AM (112.168.xxx.63)

    차인표씨 예능에도 잘 안나오고
    연기할때도 진지한 연기가 많아서
    재미있는 사람이란 생각 못했어요.
    그냥 좋은 사람 정도로만 알고 있었는데
    어제 프로 보고 너무 재미있고
    진솔한 얘기와 꾸밈없이 표현하는 부분들
    정말 멋지더라고요.

  • 9. 마이마이
    '12.3.13 10:25 AM (119.67.xxx.185)

    아, 그리고 어제 한 그 이대생과의 소개팅 이야기 너무 웃기지 않나요?

    저, 아이 재우고 TV 보기때문에 왠만하면 크게 웃지 않는데, 어제는 정말 크하하하 소리지르면서 웃고

    너무 웃어서 눈물 나왔어요.

    평생간직하고 싶었다던 손수건 ㅋㅋ

  • 10. ..
    '12.3.13 10:57 AM (211.221.xxx.168)

    저도 재밌게 봤어요.
    근데 제일 못번다는 전국 4등한 큰형....대~ 기업 상무 더라구요.
    그냥 소소한 중소기업 정도 생각한 제 기준이 너무 소박했던거지요.
    좀 씁쓸하더라구요. 수준이 다르다는 말이 떠오르는것이..^^;;

  • 11. 마이마이님
    '12.3.13 11:09 AM (112.168.xxx.63)

    저는 그 소개팅 얘기 못 봤는데
    설명 좀 해주세요.ㅎㅎ

  • 12. 마이마이
    '12.3.13 11:24 AM (119.67.xxx.185)

    소개팅 얘기 해달라셔서, 다시 로그인했습니다 ㅋㅋ

    그런데 이건 직접 보셔야 할거 같은데..

    차인표가 미국가기 3주전에 형이 여자랑 소개팅을 소개시켜줬대요.

    차인표 그때 하는 말이 "여자랑 좀 즐기라고" 라고 해서 MC 들이 당황하니 "엔조이 하라고" 라고 해서

    또 웃음줬구요..ㅋㅋ

    그냥 여자 만나봐라 재밌게 연애도 해보라 이런 의미인데, 차인표가 어휘선택을 잘못해서요

    어쨌든...이대 축제 가서 하루 재미있게 보내고 헤어지면서 차인표가 자기는 사실 미국으로 떠날거다..

    하니 여학생이 잠깐 기다리라 하고는 까페밖에 나갔다 오면서....

    이별의 선물이라며, 손수건을 예쁜 포장지 그것도 종이 포장지보다 몇백원 비싼 반들반들한 비닐제질

    포장지에 곱게 포장을 해서 주더래요.

    차인표가 자기는 미국 떠나고 그래서 다시 만날수는 없지만 그 손수건은 평생 간직하겠다고 했구요.

    그렇게 헤어지고 속이 안좋더래요.

    그래서 마음이 안좋았다구요? MC 들이 그러니까...아니고 배가 아팠다고..ㅋㅋ

    그런데, 가는 건물마다 화장실이 잠겨있어서 정말 이곳저곳 미친듯이 뛰어다니다가 겨우 한 화장실에 들어가

    용변을 봤는데 휴지가 없었데요.TT

    MC 들이 설마..설마...이러는데도 담담하게..

    포장지는 비닐이라 닦일수가 없는 재질이라 결국...손수건으로 해결했다고...

    자긴 정말 그 손수건 평생 간직하고 싶었다고 ...

    그런데, 정말 차인표가 진지하게 그러는데, 정말 떼굴떼굴 구르면서 웃었어요.

    이럴게 아니라 VOD 로 꼭 보세요!

  • 13. 마이마이님
    '12.3.13 2:23 PM (112.168.xxx.63)

    글로만 읽어도 넘 웃겨요.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감사해요.ㅎㅎㅎㅎㅎㅎㅎㅎ

☞ 로그인 후 의견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댓글입력 작성자 :

N

번호 제목 작성자 날짜 조회
1130627 회비 그때 그때 낸다는게 잘못인가요?? 1 ... 01:37:30 208
1130626 샤이니종현 5 .. 01:32:54 772
1130625 1층 방범창 혹은 고구려방범방충망 1 오늘 01:31:16 102
1130624 술먹고 들어와서 폭언하는 남편...전 한마디도 안했는데 12 ㅇㅇ 01:25:02 575
1130623 브라탑 브라 01:20:26 119
1130622 지방에 자가주택 있고 현금 2억 있는데 1 .... 01:13:32 439
1130621 기레기 사용설명서 메뉴얼. Jpg 1 좋네요 01:10:01 155
1130620 연말이라 그런지 결혼이란 글이 많이 올라오네요. 눈내리는 밤.. 01:01:22 136
1130619 방 천장이 젖어있어요. 2 .. 00:50:39 636
1130618 드라마 돈꽃에서 은천이 엄마는 법적인 부부였나요? 3 돈꽃에서 00:49:08 532
1130617 이 밤에 기뻐서 눈물이 나네요.. 17 MilkyB.. 00:47:16 3,117
1130616 어느 연예인의 개그가 좋으세요? 20 ... 00:46:01 859
1130615 우리나라 기자들은 세련되지 못 한거같아요.촌스러움 7 아이구 00:43:55 412
1130614 신비한 동물사전. 저주받은 아이.. 애들 재밌어하나요? 2 dd 00:38:50 368
1130613 드뎌 내일이 대선이네요. 6 피플보트 00:32:49 1,260
1130612 왜 일본 애들은 공관 인테리어도 그모양일까 1 일본 00:28:50 438
1130611 저기 아래 적폐언론 뒤에는 일본이 있다 읽고 6 적폐청산 00:16:42 381
1130610 중국과 한국의 화해 상생 분위기에 약이 오를대로 오른 세력들 6 ... 00:12:06 599
1130609 몇시후로 아무것도 안드셨어요 9 휴휴 00:07:34 838
1130608 조망좋고 일조별로? 조망 준수하고 좋은 일조? 선택좀. 14 zzangg.. 00:00:23 586
1130607 딱딱하게 솟는데 5 아랫배 볼록.. 2017/12/18 1,166
1130606 이런 남편의 사고방식 ..좀 봐주세요. 18 dma 2017/12/18 2,115
1130605 행복이 뭘까요?? 10 ㅡㅡ 2017/12/18 1,675
1130604 소개팅전 5 소개 2017/12/18 575
1130603 자유게시판 글 아래 3 겨울어른 2017/12/18 267