82cook.com을 즐겨찾기에 추가
login form

자유게시판

드러낼 수 없는 고민을 풀어보는 속풀이방

제 목 : 보통의 연애를 보고 드는 뻘 생각 다섯개-드라마이야기 싫으신 분은 패스

^_^ | 조회수 : 1,965
작성일 : 2012-03-09 13:54:20

보통의 연애를 보고

1.갑자기 전주에 가고 싶어졌어요.

한국에 살면서도 한국 구경한 적이 없었어요.

한국밖으로 나와서 보는 한국은 아름다운 곳이 너무 많네요.

 

 

2.유다인이란 여자 주연배우

연기가 물속의 조약돌 같이 찬찬하네요.

크게 움직이진 않지만 자락자락 물속에서 바람따라 부딪히는 조약돌들이 연상되어요.

곽지민이란 배우랑 굉장히 닮았네요.

 

 

3.경쟁작인 해품달과의 경쟁을 피하기 위해

편성한 4부작 드라마라는데 8부작 정도로 만들어도 될만큼

여운이 길게 남는 명품 드라마라는 생각이 들어요

기대 안한 곳에서 위안을 얻는 느낌이랄까요.

사람사는 게 다 그렇지 뭐. 인생은 예상한대로 흘러간다고 말하는 드라마예요.

 

 

4.보통으로 산다는 것에 감사해야 겠다는 생각도 들면서

이제 저 여자 주인공 뭐먹고 사나 하는 쓸데없는 걱정이 듭니다.

(그 햄버거집 알바 자리 구한 건지. 아닌지.)

 

 

5.보통의 연애 후속 만들어줬으면 좋겠어요.

한국에 안살지만 실시간 사이트에 한달에 3불 주고 한국드라마

한국에 있을 때 보다 더 많이 보네요.

미드 영드 일드 다 좋지만 한국드라마가 최고예요.

IP : 222.153.xxx.121
8 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 1. 저두요 ㅠ.ㅠ
    '12.3.9 2:01 PM (182.211.xxx.4)

    지금 인터넷에서 좌라락~ 봤는데....
    크흑~ 여운이......
    연기들이, 연출이 너무 잔잔하니 좋네요.
    그냥 가랑비에 옷 젖는 느낌이 너무 좋아요.

    보통으로 산다는게 참 힘들구나. 보통의 연애.....
    그냥 드라마 한편이 주는 여운이 기네요.
    연기들도 훌륭해서 감정이입도 제대로 되고.....

  • 2. ㅇㅇ
    '12.3.9 2:01 PM (120.142.xxx.87)

    유다인이란 배우 - 배두나 닮지 않았나요? 배두나보단 훨씬 이쁘지만..

    잔잔한 반전이 많았던 드라마였던거 같아요. 진범도 그렇고, 형이 사랑하는 사람도 그렇고..

  • 3. ...
    '12.3.9 2:03 PM (112.168.xxx.112)

    유다인 좋다면 혜화,동도 보세요.
    참 좋은 영화에요.

    저는 굿다운로드로 다운받아놓고 소장하는 영화에요.

  • 4. 전주살아요
    '12.3.9 2:07 PM (121.186.xxx.235)

    서울에서만 30년 넘게 살다가 인사발령으로 전주온지 3달째네요, 보통의 연애란 드라마를 계속 보진 못하고, 느낌이 좋다...라고만 생각하다가 어제 작정하고 봤는데, 반갑게도 전주고속버스터미널이랑 익숙한 장소들이 보여서 보니까 배경이 전주였네요. 전주,,,운전 험하게 막하는거 빼고는 고요하고, 차분한 도시라 맘에 듭니다. 보통의 연애란 드라마 제목도 좋고...

  • 5. 전주
    '12.3.9 2:12 PM (121.130.xxx.120)

    저도 전주가 배경이라 보게 되었는데,
    매료됐어요.
    2부부터 본방보고,다음날 복습까지..
    몇년 뒤에 다시 본 드라마는 있어도
    바로 담날 다시보기한 드라마는 첨이예요.
    둘의 애틋하면서도 아슬아슬한 연애가
    맘을 참 저리게 해요.

  • 6. 참새짹
    '12.3.9 2:48 PM (121.139.xxx.195)

    저도 그거 보고 전주 가보고 싶어서 친구랑 약속했어요.

  • 7.
    '12.3.9 3:00 PM (110.8.xxx.2)

    전주에 가서 살고 싶어졌어요.

    참 잔잔하고 좋은 드라마였어요. 딱 내 취향.

  • 8. ^^
    '12.3.9 5:43 PM (222.106.xxx.222)

    여러님들의 댓글을 보니..
    갑자기 드라마가 보고 싶어지네요^^
    저도 그런거 좋아하거든요..화려하지 않고 잔잔한..가랑비 같이 젖어 드는..^^

☞ 로그인 후 의견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댓글입력 작성자 :

N

번호 제목 작성자 날짜 조회
1311597 내가 당신 글 지우기만 기다렸거든. 3 -- 07:50:34 145
1311596 김포맘 사건을 보니 최진실 사건이 생각이 나네요. ... 07:44:41 181
1311595 저 아동수당 못받는대요~ 6 한숨 07:43:03 406
1311594 점 검증 아주대 병원 의사 이름은 왜 안밝히는지 4 이상해 07:42:42 129
1311593 이젠 아베파인가? 9 .... 07:32:52 98
1311592 김어준의 뉴스공장 주요내용 (페북 펌) 3 ... 07:30:46 152
1311591 힌창 키 클때 떨어지는 꿈.... 1 dd 07:24:30 150
1311590 숙명 쌍둥이들이 버티는 이유 6 피디수첩 07:16:38 1,658
1311589 시댁제사 안갈 핑계가 뭐 있을까요? 19 고민 07:04:46 1,225
1311588 비행기 스케쥴 변경에 위약금이 너무 커요 방법 없을까요 4 . . 06:54:06 786
1311587 데일리로 신을 운동화 색깔 5 .. 06:38:17 587
1311586 노력한 댓가가 없으면 바로 포기하시나요? 1 06:36:10 289
1311585 독서 싫어하셨던 분들 중에 공부 잘하셨던 분 계신가요? 13 ? 06:26:55 989
1311584 큰댁(시골)추수행사에 꼭가려는 남편과 시아버님 ㅠㅠ 8 ㅁㅁ 06:23:09 1,097
1311583 은행창구에서 돈 3천만원 송금가능한가요? 5 궁금 06:18:32 737
1311582 베스트글에 처가식구 여행경비 이야기를 보니까 10 .. 06:17:23 1,145
1311581 남편이 치핵 수술후 2주일 지났는데 농사일해도 되는가요? 2 레몬 06:11:41 512
1311580 남편의어머니 6 ㅠㅠ 05:59:33 1,420
1311579 호주여행, 사 올 것들요. 8 방안퉁수 05:48:12 761
1311578 프랑스언론에 나온 문대통령 엘리제궁 만찬 사진 5 이건꼭봐야해.. 05:37:00 1,700
1311577 본인이 원하는 대학 원하는 과에 입학한 자녀를 둔 어머님들 1 ㅡㅡ 05:26:40 450
1311576 이 열심히 닦는데도 충치가 생기네요 4 속상 05:15:33 871
1311575 [100분토론 800회 특집] 시민 대정부질문 ‘총리에게 묻는다.. 2 ㅇㅇㅇ 04:38:24 424
1311574 노견이나 반려동물 키우시는 분... 20 .... 04:19:21 1,090
1311573 별거 아닌게 아닌 생일이 지나가네요 8 것참 03:56:07 97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