82cook.com을 즐겨찾기에 추가
login form

자유게시판

드러낼 수 없는 고민을 풀어보는 속풀이방

제 목 : 나이 31살에 다시 교대 가는 건 어떨까요?

진로고민 | 조회수 : 2,886
작성일 : 2012-03-09 10:11:50

  저는 지금 31살이고 간호사로 일하고 있습니다. 월급은 세후 230만원 정도 됩니다.

하지만 제가 근무하는 곳이 최대 10년 정도 근무 할 수 있고 그 뒤 어떻게 될지 모릅니다.
저는 원래 교대를 가고 싶었는데 제 문제점이 평소 모의고사는 그럭저럭 점수가 나오다
 간호사로 일한지 2년인데 일 잘한다는 소리 듣고 열심히 한다는 소식 듣습니다.
업무적으로는 적성에도 맞는 건 같지만 아픈 사람을 매번 대하니 정신적으로 많이 힘이 들고
3교대라 밤근무가 힘이 들어 스트레스를 많이 받습니다. 또한 저는 독신으로 살 생각인데
독신으로 살 직업으로 간호사를 하기에 수명이 짧고 미래의 안정성이 없습니다.
40넘어서 까지 이 병원에서 일할 수 있을지 장담할 수 없습니다.

 그러면서 잊고 있던 제 꿈이 생각이 났습니다. 교대를 가고 싶다는 생각이 드는 것이었습니다.
일하면서 공부하면 공부에만 올인하던 때 보다 마음의 부담이 적으니 더 괜찮지 않을까
하다 안되면 관두면 되니까 공부를 시작해 볼까란 생각이 들다가 요즘 교대도 임용이 어려워서
교사 되는게 힘이 든다는데 무모한 도전이 아닐까 걱정이 됩니다.
  차라리 간호사 하면서 간호 공무원 공부를 해볼까, 보건교사 준비를 해볼까 이 생각 저 생각만들고...

불안한 미래를 생각하면 지금 당장 무엇을 준비해야 하는데 뭘 준비해야 하는 지 방향을 못잡겠습니다.

교사로서의 일의 힘듦, 책임감, 적성, 아이를 사랑하는 마음 다 알고 있고 이 문제를 제외한 제 상황을

보시고 조언이나 많은 말씀 부탁드립니다...

IP : 175.200.xxx.51
6 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 1. ...
    '12.3.9 10:17 AM (121.172.xxx.83)

    지금일과 겸해서 하시면 해도 나쁠거 없겠죠
    늦지 않았단 생각이구요
    하고 싶은거 하시는게 좋을것 같단 생각이구요
    그러네요

  • 2. 아~가셋
    '12.3.9 10:20 AM (125.241.xxx.82)

    학교 보건교사 시험보는건 어떨까요?
    기왕 간호사시니 어떤게 더 어렵고 쉬운지는 모르겠지만
    방학 누릴수 있고 호봉체계 같지 않나요?

  • 3. ==
    '12.3.9 10:22 AM (125.178.xxx.85)

    교대 좀 끝물 아닌가요?

  • 4. 저생각도
    '12.3.9 10:44 AM (203.241.xxx.40)

    간호공무원이나 보건교사가 더 좋을거 같은데요.

  • 5. 괜춘합니다.
    '12.3.9 11:02 AM (112.164.xxx.118)

    수능점수만 나오면야~
    임고 1~2년 재수한다고 해도 충분히 투자할 가치 있어요.
    페이말고도 삶의 질 또한 중요하니까요..
    방학있겠다, 노후대책 필요없겠다, 업무시간 동안은 누가 터치 하는 사람 없고 얼마나 좋은가요.
    간호사에 비하면... 퀄러티는 훨씬 더 나아보이네요.

  • 6. 양호선생님
    '12.3.9 8:06 PM (124.169.xxx.88)

    양호선생님 강추요! 저희 엄마가 간호대 나오셔서 양호선생님 되셨는데 다른 선생님들이 다 부러워 하셨다고 했어요. 바쁠때는 바쁘지만 일단 수업이 없잖아요.

☞ 로그인 후 의견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댓글입력 작성자 :

N

번호 제목 작성자 날짜 조회
1312905 뚫어뻥 효과있나요? 5 때인뜨 12:29:45 59
1312904 친정에서 단기적으로 1억을 빌려달라는데요 4 ... 12:29:17 224
1312903 화합 강조한 이재명 경기도정에 불통지적 2 읍읍이 제명.. 12:26:29 92
1312902 일하면서 실수하면 어떻게 하세요? 6 .... 12:24:21 133
1312901 노츠자 현명한 처신 2 ㅇ ㅇ 12:24:04 109
1312900 요새 중고딩들 정말 성관계 대수롭지 않게 많이들 하나요? 13 충격 12:24:01 429
1312899 정두언 "오락가락 전원책..인적쇄신 종쳤다" 3 냅둬유.. 12:22:45 99
1312898 환하게 웃는 이재명 경기도지사 2 ㅋㅋㅋ 12:22:30 192
1312897 폐원 거론, 이건 협박. 엄히 다스려야!!! 4 ^^ 짱이닷.. 12:19:31 119
1312896 모니터 밝기 조절은 어떻게 하나요?? 1 tree1 12:17:57 26
1312895 우리나라에 난민법이 생기게 된 이유 1 ... 12:17:36 88
1312894 내 병원오면 무서워 눈을 질끈 감소 4 ... 12:17:34 215
1312893 올림픽공원 vs 양재시민의 숲 1 지금 출발 12:16:19 138
1312892 박용진의원 후원했어요 ㅋㅋ 5 ㅇㅇ 12:16:08 126
1312891 카톡친구란에 상대방번호를 삭제해도 뜨는데 궁금 12:11:46 88
1312890 Call you mine 같이 귀에 속삭이는듯한 팝 뭐있나요? 4 ㅈㅅ 12:10:54 97
1312889 틱이랑 지능이랑 상관 있나요? 6 .. 12:08:36 332
1312888 유방암 검진 마치고 나오는데요 3 유방검진 12:07:28 461
1312887 문대통령 민주당 탈당운동할듯. 22 12:06:39 524
1312886 멋쟁이 82님들 이 패딩 어떤가요? 14 마이마이 12:05:15 529
1312885 착하고 말 잘듣는 남편과 사는걸 당연하게 생각하면 안되죠? 13 .... 12:04:31 479
1312884 엄마가 자리 양보 받았는데 5 .... 12:01:41 589
1312883 저는 지금 순천 선암사에요 12 여행중 11:56:49 711
1312882 mbc미사보다가 신부님땜에 울었어요ㅠㅠ 14 감동 11:53:50 1,193
1312881 일반고 내신 4등급이면 주재원 따라 가는게 나을까요? 7 ... 11:53:32 53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