82cook.com을 즐겨찾기에 추가
login form

자유게시판

드러낼 수 없는 고민을 풀어보는 속풀이방

제 목 : 친정조카 결혼 축의금 얼마면 될까요?

봄날 | 조회수 : 10,260
작성일 : 2012-03-07 00:37:27

저희 친정에 형제가 많습니다.

딸들이 주루룩....그리고 맨 끝에 막내가 남동생이죠.^^

제가 딸막내라 큰언니랑 터울이 많아서

큰조카가 이번에 결혼을 하네요. 이제 부터 시작이죠 ㅎㅎ

 

전 50만원이 적당하겠지   생각하고  다른 언니에게 의견을 물었더니,

다른 언니들 3명은 100만원을 한다고 하더라구요.

이유는..

말씀드렸듯이 형제가 워낙 많습니다.

아들이라고 맨아래에 있으니

아마도 큰언니가 친정에서 아들 대신 맏이 노릇하느라 어깨가 좀 무거웠답니다.

저희  자매들 모두 큰언니의 위치와 입장을 알기에 미안함과 고마움을 모두 알고 있어요.

그래서 이런저런  이유가 있어서 3명의 언니들은  100만원을 하기로 했답니다.

언니는  각자 하고 싶은 대로 하자고 하는데,

그래도 축의금은 똑같아야 할 것 같아서요. 아직 둘째언니는 안물어 봤네요 ^^

(형제가 몇명인지 계산이 되시죠? ㅎㅎㅎ)

그래서 , 저의 생각은

그런 이유로 언니에게 보답?( 뭐라 표현할 단어가 생각나지 않아서요^^) 을 한다면

5,6년 후면 큰언니의 환갑이 오니 그 때 표현하면 더 좋지 않을까 해서요.

조카 결혼 축의금에  언니에 대한 저희 마음의 표현을  담는것 보다

큰언니의 환갑날 이면 더 좋은 기회가 아닐까 싶어요.

또 다른 이유는

이제 정말 줄줄이 조카들 결혼식들이 다가 오는데,

그럼 아무래도 첫조카의 축의금이 기준이 되지 싶어요.

그럼 다음 순서도  기대치가 있을거고  아무래도 차이가 난다면  서운한 마음이 들지 않을까요?

제가 너무 생각이 깊은건지 복잡한건지....

사는 형편은 모두 비슷비슷합니다.

제가 언니들 생각과 다르면 ' 막내라 내 생각이 짧은가??'  그런 고민을

많이 하게 되서 82에 여쭤 봅니다

 

 

 

 

 

 

 

 

IP : 220.78.xxx.235
5 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 1. Jenlove
    '12.3.7 12:39 AM (121.145.xxx.84)

    근데..부모님 입장에서는..보통 축의금을 더 기억하는거 같아요^^
    아무래도 목돈이 들 시기니..^^ 제 생각엔 다른 형제분들과 맞춰서 하는게 좋을거 같네요
    부담스러운 액수긴 하지만..ㅜㅜ

  • 2. ...
    '12.3.7 1:16 AM (122.42.xxx.109)

    형제들도 많으면 조카들도 많을거고 게다가 부모님도 아닌 몇년 뒤가 큰언니 환갑이면 친정쪽 경조사금에 이런저런 비용 절대 무시 못하죠. 시댁쪽과의 형평성도 있는데 50만원도 친정쪽 조카들 숫자 따져보면 결코 적은 금액 아닐텐데요.

  • 3. ...
    '12.3.7 8:51 AM (110.13.xxx.156)

    줄줄이 있는 친정 조카 100만원 하면
    시댁 조카는 2-3명이면 300,400백 해야 하잖아요
    형편성도 고려해야 하니까 50도 많은것 같은데요.
    세뱃돈도 친정 시댁 조카 수 고려해서 시댁에 2명이면 5만원 5만원 친정한명이면 10만원 주잖아요
    축의금도 양가 형평성 맞춰 줘야 서로 맘상하지 않아요

  • 4. ....
    '12.3.7 9:27 AM (112.150.xxx.42)

    형편되시면 100하시는게 맞을 듯 그 담부터 50씩 하시고

    제가 맏이이다 보니 남편도 그렇고 동생들은 나 결혼할때 아직 학생이고 그래서 결혼선물받은적 없고

    애 낳아도 또 애 돌때도 동생들에게 한푼 받은 것 없지만 동생들 결혼할때 돈백, 애 낳으면 또 몇십 돌이라고

    또 몇십 이렇더라구요

    님 큰언니 동생도 많아서 정말 힘들었을거예요 거기다가 또 부모님에게 들어간 돈도 원글님과는 비교도

    안될겁니다 다른 언니들 그거 생각해서 그렇게 하겠다고 하는것이고

    근데 그래도 그런 공 잘 모르는 사람들이 대부분인데 원글님네 가족은 그걸 알고 갚을려고 하네요

  • 5. 봄날
    '12.3.8 1:31 AM (220.78.xxx.235)

    의견 주신 분들 모두 고맙습니다 ^^
    시기가 저의 생각과 안맞는 거 같지만, 그래도 언니들 의견에 따르기로 했어요.

☞ 로그인 후 의견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댓글입력 작성자 :

N

번호 제목 작성자 날짜 조회
1315055 지금 개미들 미친듯이 사들이네요.. 왕창 13:51:49 30
1315054 낮에는 괜찮은데 밤에 잘때만 허리가 아파요. .... 13:50:21 14
1315053 만두국 육수는 뭐로 내나요 3 .... 13:49:16 51
1315052 또띠아는 꼭 데워야하는건 아니죠? 스노피 13:46:53 25
1315051 55사이즈 쇼핑몰 소개좀 으흐흐흐 13:45:23 32
1315050 연평·백령도 K-9자주포 중대단위로 빼내 육지서 사격훈련 한다 1 ........ 13:45:18 58
1315049 아버지가 트럼프만큼 돈많으면 ㅇㅇ 13:44:06 61
1315048 '번더 스테이지' 예전거 영상 볼수있는 방법 있을까요? 3 방탄 13:34:30 52
1315047 집에 있어서 제가 꽉 막힌 건가요? 13 요즘은 13:34:16 561
1315046 시어머니가 자꾸 아들을 부르시네요 27 ... 13:32:27 933
1315045 에트로는 보통 드는 나이대가 몆살이 어울리나요 7 선물 13:30:58 447
1315044 세탁기에서 끝난빨래, 손으로 다시 헹구시나요 11 10월 23.. 13:29:55 428
1315043 뚜레주르 모델이 소녀시대 윤아로 바뀌었군여... 글로시ㅂS 13:26:13 191
1315042 하태경 이재명이 갑자기 자세 낮춘 이유 유죄가 나올까 봐 13 읍읍이 제명.. 13:25:49 532
1315041 조원진에게조차 동정받는 이재명 11 재명아웃 13:22:22 318
1315040 같은 김친데 통마다 맛이 다른건 왜일까요? 오렌지 13:22:08 86
1315039 회사다니는 남편..언제까지 일할 수 있을까요. 9 123 13:21:36 537
1315038 도배지 색깔 추천-메이플 색에 어울리는-해주세요 1 .... 13:20:55 84
1315037 꼼짝하기 싫은 날도 있나요 5 ~~ 13:20:03 348
1315036 동대문 1층가면 에코백 팔고 제작하는곳 있거든요. 3 ... 13:19:57 289
1315035 드루킹 측근 "김경수에 토사구팽..지방선거 돕지 말자&.. 4 노회찬살려내.. 13:19:38 341
1315034 잠실 직장인데 어디로 가면 5 신도시 13:18:01 211
1315033 샤넬 핸드백 로고가 금장.은장 뭐가 예쁜가요? 6 Bg 13:17:51 507
1315032 파마한지 보름쯤 된 머리 다듬어도 될까요 1 ㅡㆍㅡ 13:16:30 141
1315031 분양받은아파트 친한친구한테 말할필요없겠죠? 19 굳이 13:10:53 1,43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