82cook.com을 즐겨찾기에 추가
login form

자유게시판

드러낼 수 없는 고민을 풀어보는 속풀이방

제 목 : 이외수 "정동영 비웃는 자, 복장 터지도록 울게 해줄 게"

prowel | 조회수 : 1,405
작성일 : 2012-03-02 09:33:39

이외수 "정동영 비웃는 자, 복장 터지도록 울게 해줄 게"

한 누리꾼이 '정동영 후원회장' 비꼬자, 거침없는 멘트로 '정동영 옹호' 눈길

 

최근 정동영 의원의 후원회장을 맡으면서 화제가 된 소설가 이외수(@oisoo,트위터 팔로워 125만명) 씨가 거침없는 멘트로 정 의원을 옹호해 눈길을 끌었다.

28일 한 누리꾼은 트위터에서 이외수, 정동영 의원 등에게 "이외수가 뭘 안다고 정동영 후원회장 하는데 우낀다"라고 멘션을 날렸다.

이 멘션에 이외수 씨는 29일 "지금은 얼마든지 웃어라, 언젠가는 복장 터지도록 울게 해줄 게"라고 답글을 올렸다.

이를 지켜본 누리꾼들은 "이외수 쌤 짱!!", "남을 씹는 것보다 훨씬 더 무서운 말씀이시네요"라며 촌평을 했다.

정 의원의 비서관 황유정 씨는 지난 22일 자신의 트위터에 "기쁜 소식! 이외수 선생님께서 강남乙에 출마하는 정동영 후보의 후원회장을 맡아주시기로 결정하셨답니다! 정말 감사합니다"며 관련 소식을 전했다. 

이외수 씨는 평소 정 의원과 친분이 있는 데다, 정 의원이 날치기 한미FTA 무효화 운동, 한진중공업 정리해고 사태와 김진숙 문제 해결, 재벌개혁·부자증세·경제민주화·보편적 복지 등을 선도적으로 주창하며 맹활약하는 모습에 응원 차원에서 후원회장 제안을 흔쾌히 승낙한 것으로 알려졌다.

4.11 총선을 앞두고 자신의 텃밭인 전주를 떠나 '서울의 대구'라 불릴 정도로 새누리당 초강세 지역인 서울 강남을에 도전장을 낸 정동영 민주통합당 상임고문. 그의 기적과도 같은 '강남 승리'를 위해 내로라하는 당대 스타 논객들이 일제히 팔을 겉어붙이며 나서고 있다.   
소설가 이외수, 조국 서울대 교수, 선대인 세금혁명당 대표, <88만원 세대> 저자인 우석훈 박사, 심리치료 전문가로 유명한 정혜신 박사 등등이 그들이다. 이들은 하나같이 정동영 의원을 적극 돕기로 해 사실상 당선운동에 돌입한 상태다.

더군다나 새누리당 후보에 압도적으로 밀릴 것이라는 일반의 예상을 깨고, 정동영 의원이 초반 여론조사에서 30% 중반 대의 지지율로 새누리당 후보들과 접전 중이라는 결과들이 나오면서 '이번에는 해볼 만하다'는 분위기가 고조되고 있다. 특히 민주당은 선거전이 본격화하지 않은 상황에서 정 상임고문의 지지도가 예상보다 높은 수준이라는 평가를 내리고, 당 차원에서 강남·서초·송파 3구를 '강남벨트'로 묶어 좋은 인물을 배치하는 등 집중 공략에 나설 움직임까지 보이고 있다.

이상 어디에도 나오지 않는, 오로지  '한미FTA 종결자들'( http://cafe.daum.net/outfta ) 에서만 볼 수 있는 오늘의 '총선 이야기'였습니다.^^.

IP : 114.200.xxx.87
4 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 1. ..
    '12.3.2 9:51 AM (221.147.xxx.4)

    저도 지지합니다.
    보궐선거에서 전주에서 출마했을 당시 뭐 저런 사람이 있나 했었는데
    그 이후 행적을 보면
    그렇게라도 국회의원 되기를 잘 했구나라는 생각이 듭니다.

    화이팅!!

  • 2.
    '12.3.2 11:05 AM (222.105.xxx.77)

    저도 지지합니다22222
    요즘 맘에 드는 정치인이네요^^

  • 3. 그런데
    '12.3.2 12:33 PM (58.145.xxx.93)

    정혜신은 왜 끼남?
    표 떨어지는 소리들리내....

  • 4. 삶의열정
    '12.3.2 12:59 PM (221.146.xxx.1)

    요즘 정동영씨는 진정성이 보여요.
    화이팅! 입니다.

☞ 로그인 후 의견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댓글입력 작성자 :

N

번호 제목 작성자 날짜 조회
1314311 복면가왕 왕밤빵은 누구인가요? 1 쿠키 10:15:52 26
1314310 치질수술 경험기 ㅎ 수술 10:14:13 65
1314309 남과 비교하는 마음 괴로워요 1 10:12:26 77
1314308 아파트 청약 꼭 납입회수 24회 맞춰야하나요? 2 내집마련 10:11:21 98
1314307 PD 수첩 보셨어요? - 내신 비리 미친교육 10:10:12 110
1314306 서운한 감정 9 월요일 10:07:18 229
1314305 연락..콜백이 없는 경우는, 연락안하고픈 거겠죠? 3 궁금이 10:04:27 211
1314304 대만 자유여행 갑니다~~경험 나눠주세요^^ 3 엄마와딸 10:03:29 106
1314303 고등학생 아들 롱패딩싫다네요 9 롱패딩 10:02:43 311
1314302 국민연금 월204만원 vs 공무원연금 월720만원 3 ZQ 10:02:40 358
1314301 시사저널_ 차세대 리더 설문조사 헐.이읍읍 10:01:49 63
1314300 선릉역 이나 근처 분당선 라인 일식/초밥집 추천부탁드려요. 오늘은선물 10:00:53 37
1314299 한샘 가구는 어떤가요? 6 .. 10:00:52 202
1314298 하버드생/자기관리철저한사람/ 시간관리? 어떻게할까요? 2 도링 09:59:16 139
1314297 직장에 후배가 들어왔는데요 2 언덕 09:59:02 286
1314296 취향이 아닌걸 알면서 선물로 주는 이유는 뭐죠? 2 .. 09:58:42 168
1314295 글자입력할때 ㅈ이 자꾸 튀어나와요 구스 09:57:21 48
1314294 골들구스 사이즈 도와주세요 2 신발 09:57:01 101
1314293 접시 깨는 꿈 안좋은걸까요? 2 일장춘몽 09:55:49 89
1314292 같은 잠옷색깔 여러벌 샀을때 구별하는 6 ........ 09:54:42 179
1314291 캣타워를 설치(구입)하고 싶어요. 2 나봉이맘 09:53:24 95
1314290 일리 캡슐 머신 사고싶어요 3 ... 09:52:27 173
1314289 이사하면서 가구 교체하려고해요. 어떤 브렌드, 어디가서 사야할까.. 1 감사해요 09:49:07 170
1314288 층간소음 문제좀 봐주세요. 8 층간소음 09:45:36 262
1314287 나이들수록 전문커리어있는 여자들이 멋있어보이네요 8 ... 09:45:19 69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