82cook.com을 즐겨찾기에 추가
login form

자유게시판

드러낼 수 없는 고민을 풀어보는 속풀이방

제 목 : 애들 화장실에서 큰일 보는거 몇분 걸리나요?

속터져 | 조회수 : 652
작성일 : 2012-03-02 09:17:25

이제 고1되는 여자애인데,

 

얘는 화장실만 들어갔다 하면 기본이 30분이에요. 이렇게 하루에 3번 갑니다 =_=

 

자기 말로는 배가 아파서 그렇다는데, 이거 대장 내시경이라도 받아 볼까요?

 

아니면 얘가 그냥 습관처럼 이러는 걸까요?

 

화장실에 이런 식으로 들어가니까, 진짜 짜증나 죽겠어요. 여러분들 중에서 이런 증상 있는지 궁금해요.

 

애 아빠도 화장실에 좀 오래 있다 하지만, 그래도 10분은 안 넘기거든요. 말이 10분이지, 10분이 굉장히 긴 시간이잖아요?

IP : 125.186.xxx.131
짧은 댓글일수록 예의를 갖춰 작성해 주시기 바랍니다.
거친 표현, 욕설 등으로 타인을 불쾌하게 하지 않도록 해주십시오.
5 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 1. ㅇㅇ
    '12.3.2 9:24 AM (211.237.xxx.51)

    사람에 따라 다르긴 하지만 저렇게 오래 자주 가진 않죠.
    저나 저희 고1딸이나 애아빠나 다 화장실가면 3분이내에 볼일 다 보고 나와요;
    하루에 한번 가고요..
    과민성 대장 뭐 그런쪽 아닐까요? 잔변감이 느껴져서 화장실에서 오래 있는?

  • 2. 마음이
    '12.3.2 10:22 AM (222.233.xxx.161)

    따님하고 좀더 대화나눠보시고 병원에 가보시는게 좋겟네요
    고2딸아이 가끔 변비때문에 저리 오래 화장실가서 일보면 본인이 얼마나 짜증을 내는지 몰라요
    습관이래도 나중에 사회생활할때도 화장실문제때문에 엄청 힘들듯해요

  • 3. 저도
    '12.3.2 10:29 AM (180.67.xxx.23)

    아들이 그래서 ...밥을 죄다 현미로 바꿨어요. 그러니 좀 낫다던데...

  • 4. ...
    '12.3.2 10:34 AM (211.178.xxx.208)

    원글님..ㅠㅠ 저도 자게에 똑같이 물어보려고 했어요.
    기본30분에 재촉 안하면 1시간까지 하루에 3번 ㅠㅠ
    매일 소리 지르고 혼내고..자기 말로는 마려운데 잘 안나온다나..
    전 버릇 아닌가 싶어서 스탑워치까지 사용해요..
    이제 중학교 들어가는 남자앤데 등교시간이 걱정되요

  • 5. 속터져
    '12.3.2 10:53 AM (125.186.xxx.131)

    저희 집은 발아현미를 기본으로 잡곡밥이에요ㅠㅠ 그래도 소용없더라구요. 또 진짜 어디가 아픈 거냐고 진지하게 몇 번을 물어봐도 병원 갈 그런 건 아니라고 ㅠㅠ
    진짜 속터져 죽겠어요 ;ㅁ;

☞ 로그인 후 의견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댓글입력 작성자 :

N

번호 제목 작성자 날짜 조회
1226531 결혼하면 부모형제 보다 배우자가 우선인 거 맞나요? 2 .. 15:35:22 100
1226530 머리 큰 여자는 머리 길면 더 커 보이나요? 1 ... 15:32:03 58
1226529 참외 오이 소화 안되는 음식인가요? 5 ㅇㅇ 15:28:31 164
1226528 중고나라 안전거래를 하니 돈이 넘 늦게 들어오네요 1 중고거래 15:26:38 119
1226527 갱년기인가봐요 몸에 힘이 쭉 빠진 느낌이예요 2 힘듬 15:21:36 229
1226526 한식은 유죄(feat.밥지옥) 11 밥밥 15:17:44 687
1226525 백내장 수술 청구 .. 15:16:40 94
1226524 코스트코 양평점에 여자 헌팅 일삼는 이상한 남자가 상주하나봅니다.. 3 .. 15:16:00 551
1226523 깔끔떠는 남자들 중에 성격이상한 남자 진짜 많은듯요 9 .. 15:12:25 364
1226522 유통기한 지난 어묵 반찬 만들어도 될까요? 8 ㅜㅜㅜㅜ 15:11:27 275
1226521 과외샘들, 버릇없는 학생들 어떻게 다루시나요? 9 영어샘 15:09:20 302
1226520 대학생 진로고민 검정고무신 15:07:56 131
1226519 하지원 다시 청순하고 예뻐졌네요~ 10 의학의 힘이.. 15:07:33 779
1226518 몇년전 예술의 전당 야외에서 김밥 제지 딩했는데 의견 좀..(내.. 30 ... 15:03:35 1,523
1226517 외모는 전혀 끌리지 않았는데 조건에 끌려 결혼하신 분 계신가요?.. 2 결혼 15:02:31 547
1226516 이거실화냐 1 어머나 15:01:58 348
1226515 한식 꼭 먹어야하는 분들은 아파트호텔을 가세요 5 라라 15:01:57 665
1226514 고양이 액체설, 배고픈 강아지... 늑대와치타 15:01:15 180
1226513 혹시 약탕기 써보신분 계신가요? 가정용이요! 1 요엘리 15:00:01 58
1226512 (트윗펌)오늘자 혜경궁집회를 준비하는 자세 5 읍읍현금연대.. 14:59:48 177
1226511 아이가 어제 학교에서 울 뻔했대요 4 .. 14:48:43 1,116
1226510 외국에서 잘 쓰는 채소는 왜 거의 안 파나요? 15 .. 14:46:58 1,121
1226509 자식하나때문에 하루종일 분노상태예요. 23 에휴 14:45:12 2,543
1226508 얼마전 친구가 입은옷 똑같은색 원피스 없다고 쇼핑몰 14:43:13 606
1226507 월급받다가 개인사업자 전환 일년.. 2 .. 14:43:10 94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