82cook.com을 즐겨찾기에 추가
login form

자유게시판

드러낼 수 없는 고민을 풀어보는 속풀이방

제 목 : 아침 드라마에 빠져 사는 나

호야 | 조회수 : 1,850
작성일 : 2012-02-28 12:56:09

큰일입니다.

시아버님과 같이 사는데 아침드라마 [위험한여자] 보느라 저는 밥상 따로 차려 먹네요..ㅎㅎ

위험한여자 보고 sbs 태양의 신부보고 출근하면서 dmb로 복희누나 보고..

그것도 회사에서 눈치보며 복희누나 보고 업무 시작합니다.

 

저같은 사람 있나요?

ㅎㅎㅎ

 

IP : 119.195.xxx.59
짧은 댓글일수록 예의를 갖춰 작성해 주시기 바랍니다.
거친 표현, 욕설 등으로 타인을 불쾌하게 하지 않도록 해주십시오.
8 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 1. 주부
    '12.2.28 1:00 PM (124.216.xxx.131)

    저도 요즘 위험한여자 태양의 신부봅니다.저는 그냥 주부지만 아이들이라 신랑눈치보며 밥차려주면서 흘낏흘낏 끝까지 봅니다..아주 안좋아하는데 이번드라마 끝나면 이제 안볼거라면서 끝까지 집착?인지 뭔지 보게되네요

  • 2. ..
    '12.2.28 1:02 PM (211.207.xxx.21)

    태양의 신부랑 복희누나 열심히 보는데요,
    장신영 올백머리 정말 안어울리지 않나요?
    이마가 안이쁜데 , 뭔가 카리스마 있어보일라고 바꾼 건 알겠지만
    머리 푸는게 훨씬 이뻐요.
    제일 재밌는 건 복희누나....

  • 3. 주부
    '12.2.28 1:07 PM (124.216.xxx.131)

    아웅 저 복희 누나 안보는데 그게 그리 재미있나요? ㅎ이러면안되는데...어젠가 자게에서 읽은글중에 우울증...무슨 해서 내일이 있는거라고 드라마를 보는것도 우울증해소에 조금 도움된다는내용 ..저도 이제 곧 드라마 끈고 산으로 들로 좀 쏘 다녀야겠어요

  • 4. 위험한 여자
    '12.2.28 1:09 PM (118.91.xxx.65)

    아.... 정말. 아침 드라마는 안보는게 정신건강상 좋은줄은 아는데.....왜 또 보고있는건지.ㅠ.ㅠ
    근데, 너무 재미있긴해요. ㅎㅎ

  • 5. 호야
    '12.2.28 1:10 PM (119.195.xxx.59)

    아버님 밥 차려 드리고, 저는 개인 밥상 따로 차려서 tv앞에서 딸아이랑 밥먹어요..ㅎㅎ
    남편한테는 식탁이 불편해서라는 핑계를 되고 보는데, 이젠 알더라고요..
    제 소원이 집에서 밥먹고 커피먹고 누워서 아침드라마 다 보는거라고 말했네요

  • 6. 장신영
    '12.2.28 1:12 PM (211.245.xxx.184)

    정말 올백 머리 안어울려요..코도 뭔가 흑인삘이 나요.

  • 7. ㅋㅋ
    '12.2.28 2:49 PM (182.215.xxx.237)

    우리애들 방학이라 태양의여자 몇번 보더니 이강로회장 따라합니다.

    -다앙장 나가아!! 나가란말 안들려어??

    여주인공이 너무 국어책을 읽어요. 특히 독백 들으면 웃겨서리..
    남자 주인공은 개콘 생활의 발견에 보라 남친 닮았어요.

  • 8. 1004
    '12.2.28 4:52 PM (116.37.xxx.130)

    우리딸은 나쁜사람이라고하면 이강로같은사람이냐고해요
    너무웃겨요

☞ 로그인 후 의견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댓글입력 작성자 :

N

번호 제목 작성자 날짜 조회
1226823 지금의 이 다이내믹한 판국은 2 번개팅 02:48:07 136
1226822 아이가 집에 오다가 중학교시절 일진?애를 만났다고 하는데 1 .. 02:43:00 122
1226821 못생긴남친요.. 4 ... 02:27:15 341
1226820 못생긴 시리즈에 얹어 ㅋ 5 ㅎㅎ 02:09:46 454
1226819 염호석씨 아버지라는 작자 6억 다 써버렸다고 5 .. 02:00:01 962
1226818 잔류일본인 10 역사 01:52:56 496
1226817 교통사고 때문에 미치겠어요. 3 제인에어 01:51:24 529
1226816 녹차 여러분들은 어디꺼 드시나요? 1 ........ 01:47:52 167
1226815 네이버 여론 조작질을 대놓고 하네요. 1 snowme.. 01:41:08 346
1226814 배고픈데 참아아겠죠? 17 어흑 01:37:39 574
1226813 양귀자의 천년의 사랑 제대로 기억하시는 분~ 22 .. 01:29:56 597
1226812 나도 못 생긴 남친 25 생각나네 01:27:23 1,627
1226811 시티투어버스 좋았던 곳 정보 공유해요 5 나홀로 여행.. 01:22:12 529
1226810 출근하자마자 손 안씻고 그릇 정리하는 가사도우미 6 ... 01:21:11 1,031
1226809 졸업한 모교 도서관.. 5 ... 01:20:28 528
1226808 군면회 연락안하고 바로가도되나요 8 군대 01:17:19 304
1226807 자식이 뭔지 5 01:12:28 915
1226806 불교식 장례문화가 이런게 맞는건가요? 27 슬픔 01:11:51 534
1226805 친구가 저의 돈봉투를 한사코 거절하는데.. 6 01:11:41 1,152
1226804 ㄷㄷ드디어 네일베가 미쳤네요 .jpg 8 공감수-1 .. 01:05:52 1,597
1226803 쫌 문대통령 반에 반정만이라도 일좀해라!!! 3 적폐청산 01:01:02 376
1226802 여섯살 아이가 퍼즐을 하는데 10 ㅇㅇ 01:01:02 814
1226801 건조기에 넣고 잊어버리고 있었는데요 5 빨래 01:00:15 1,181
1226800 현재 네이버 그알 기사 공감수가 사라짐ㄷㄷㄷㄷ 3 ㅅㅅ의마술 00:50:54 808
1226799 박유천 전 약혼녀 ㅎㅎㄴ 고소한 천재소녀가 누구에요? ... 00:49:42 2,548