82cook.com을 즐겨찾기에 추가
login form

자유게시판

드러낼 수 없는 고민을 풀어보는 속풀이방

제 목 : “김진표, 민주당과 정체성 맞다” 민주당, 한미FTA 폐기는 쏙 빠지고 재협상 만 강조

작성일 : 2012-02-23 17:13:09
정부가 3월 15일에 한미 자유무역협정(FTA)을 발효하겠다고 발표 해 발효 중단이 사실상 물 건너 간 상황에서도 민주통합당은 재협상만 강조하고 있다. 또 공천 기준에 한미FTA를 놓고 타협적 행보를 보인 현역 의원들에 대한 공천 배제 기준도 전혀 적용하지 않겠다는 것을 분명히 했다.

우상호 민주통합당 전략홍보본부장은 22일 CBS 라디오 <김현정의 뉴스쇼> 인터뷰에서 “민주통합당 주장은 ‘FTA는 재협상을 통해서 국익의 균형이 맞도록 재조정되어야 한다’는 것이 기본입장”이라며 “분명히 재협상을 통해서 FTA의 내용을 조정해야 한다”고 강조했다.

우상호 본부장은 ‘조정이 잘 안 될 경우에는 총선에서 승리하거나 대선에서 승리하면 폐기해야 된다’는 입장이냐는 질문엔 “‘현 상태의 한미FTA로는 안 된다’는 기본입장은 유효하지만 안 될 것을 대비해서 먼저 준비하는 것은 좋은 태도가 아니라고 본다”며 “발효되면 그 당시에 가서 다시 또 저희들의 입장을 말씀 드리겠다”고 말을 아꼈다.

한미FTA를 반대하는 시민들이 김진표 원내대표 등 한미FTA 협상파 의원들에 대한 공천불이익을 줘야한다는 주장을 두고는 “어느 정당이 공천에 FTA 정책 하나만을 잣대로 국민의 대표가 될 사람을 선발하겠느냐”며 “우리 공심위원장님이나 공심위 간사가 이야기한 것처럼 ‘특정정책 하나만 가지고 공천에 반영할 일은 절대 없다’ 이렇게 분명히 국민들에게 선언한 바가 있다”고 못박았다.

우상호 본부장은 “저희 당은 통합진보당이 아닌 민주통합당”이라며 “그렇기 때문에 중도부터 진보까지 아우르는 정당”이라고 강조했다. 이어 “김진표 대표의 중도합리적인 노선에 대해서 불만이 있는 진보적인 유권자가 있을 수 있겠지만 김진표 대표가 적어도 우리 당의 정체성에 맞지 않는 분이라고는 볼 수 없다”며 “특정 정책에 대해 불만을 가지고 그런 측면에서 공천배제기준에 해당하는 분이라고 볼 수 없으며, 저희 당의 정강정책을 만들고 구현하는 과정에서 김진표 원내대표도 많은 역할을 하셨다“고 강조했다.

김진표 원내대표도 이날 오전 최고위원회에서 “정부는 국민의 의사에 반하는 발효선언 즉각 취소하고 이명박 정부들어 불평등이 심화된 한미FTA를 시정하는 재협상을 해야 한다”며 “정부가 국민과 야당의 뜻을 끝까지 무시하고 발효를 강행할 경우 모든 수단을 동원해 즉각적인 전면 재협상 투쟁에 나설 것”이라고 재협상을 강조했다.

노회찬 통합진보당 대변인은 한미FTA 발효가 기정사실화 된 상황에서 민주통합당 지도부의 재협상 발언은 문제가 있다고 지적한 바 있다. 노 대변인은 “한미FTA 발효 중단이 불가능 한 상황에서 폐기 외에는 길이 없다”며 “민주당이 ‘FTA 폐기는 우리 목표가 아니다’ 이렇게 나와서는 곤란하다. 지금은 ‘끝내 발효가 되면 폐기를 하겠다’는 것이 맞다”고 밝혔다.

http://www.newscham.net/news/view.php?board=news&nid=65089


 

IP : 123.215.xxx.185
5 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 1. brams
    '12.2.23 5:16 PM (110.10.xxx.34)

    유구무언이군요.........
    답답합니다

  • 2. 세뇨리땅
    '12.2.23 5:17 PM (58.225.xxx.15)

    X(10)진표

  • 3. est
    '12.2.23 5:43 PM (116.45.xxx.14)

    이렇게 되면 민주당이나 여당이나 무슨 차인가요?
    fta하면서 무슨 재벌개혁을하고, 경제 민주화를 한다는 건지.
    그럼 민주당도 의료, 공공재 민영화 찬성하는 거 아닙니까.

    그래도 한나라당 보다 낫다고, 울며 겨자먹기로 민주당 찍었는데..
    저러면서 표 분산된다고,야권통합 하면 저는 또 민주당을 찍어야 하는지...

  • 4. 구민주당지지다7
    '12.2.23 6:12 PM (123.215.xxx.185)

    이런 지도부를 남들어 놓은 것은 그 80만 시민들이었죠?
    한미FTA체결의 원조인 한명숙씨를 대표로 선출한 그 시민들이 과연 "깨어있는 시민들"이었나요?

  • 5. 그럼
    '12.2.23 6:18 PM (175.253.xxx.150)

    반미주의로 똘똘뭉친 진보가 정상인가요?

☞ 로그인 후 의견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댓글입력 작성자 :

N

번호 제목 작성자 날짜 조회
1312116 심재철, 나 혼자 죽을순 없다. 2 그럼 그렇지.. 22:27:01 180
1312115 50대 중반 주부인데 일을 하고 싶어요 취업 22:26:43 175
1312114 내뒤에 테리우스 경인선은 20대인데 얼궄에 뭘 많이 넣은건지 1 ㅈㄴ 22:25:25 156
1312113 여기 많이 물어보시던데~ 피아트 어떤가요?? 새차 사구싶.. 22:25:06 42
1312112 코스트코 오징어채 가격 아시는분? 1 혹시 22:21:54 53
1312111 이동형 VS. 이정렬 언쟁 중... '돈 관리' 뭐죠? 1 .. 22:20:42 129
1312110 D-56, 제발 영부인이 돼주세요?!?!? 4 ㅇㅇ 22:19:31 240
1312109 이번 Pc방살인사건보면 노무현정부 쓰레기같아요 6 우하하헤이 22:18:33 337
1312108 유치원이 돈은 많이 버나보군요? 3 ... 22:17:48 384
1312107 초등 위인전 궁금녀 22:17:05 38
1312106 김치찌게 2리터 5 아이고 22:14:36 280
1312105 코스트코 살 게 없어서 요즘 안 갔는데 7 우애 22:12:01 999
1312104 근데요..음주운전 걸리면 다 전과가 남나요? 이재명아웃 22:11:10 63
1312103 작년 수능볼때 혹시 롱패딩 1 수능볼때 22:11:02 112
1312102 매달 500만원씩 적금, 정기예금(풍차돌리기)중 어느게 나을까요.. 2 궁금 22:10:40 610
1312101 셀카찍는 대통령들ㅎ 6 ㄴㄷ 22:08:48 612
1312100 3.3㎡당 1억 원은 허위 거래…처벌 조항 신설 준비 1 허위거래 처.. 22:06:20 229
1312099 평생 그렇게 사세요 ^^ 7 ........ 22:06:00 691
1312098 고3롱패딩 사는거 힘드네요ㅜㅜ 10 두리맘 21:57:11 989
1312097 수시의 전면적인 확대는 mb작품 13 고등교사 21:57:05 390
1312096 자사고나 특목고도 입시비리가 만연한가요? 3 안녕하세요 .. 21:55:48 249
1312095 이런 경우 심혈관조영술(검사만 100만원) 받아야 될까요? 2 ㅇㅇ 21:54:11 260
1312094 경찰의 한계 1 ㅇㅇㅇ 21:54:00 209
1312093 아고다222 3 21:49:14 210
1312092 환자 면대면 안하는 전공이 있나요? 7 의대 21:45:58 786