82cook.com을 즐겨찾기에 추가
login form

자유게시판

드러낼 수 없는 고민을 풀어보는 속풀이방

제 목 : 돌잔치 오라는 초대에 현재 인간관계를 짐작하게 되네요

march | 조회수 : 3,469
작성일 : 2012-02-23 12:29:44

평소에 연락 한 번 안 하다가 시댁 욕할때만 가끔 카톡하는 친구

내 얘기엔 귀 한 번 안 기울여주는 친구

자기 생일에 선물은 받으면서 생일턱은 안 내는 친구

기혼자로서의 우월감 잔뜩 드러내며 아직 팔팔한 20대인 저한테 "너같은 쌩처녀귀신 흔하지 않아"라는 친구

둘째 돌잔치하는데 둘째라서 거창하게 하긴 좀 그래서 스냅 찍을 사진가는 안 부를건데

사진이 없으면 섭하니까 나한테 와서 사진까지 찍어달라는 친구(제가 취미로 사진을 찍거든요)

 

그래도 명색이 젤 친한 친구 그룹 중 한 명이라(애땜에 친구가 밖에 못 나와 얼굴은 일 년에 두어번 볼까말까 하지만)

돈 10만원은 들고가야 하지 않을까

사진 찍느라 밥이나 제대로 먹을 수 있을까 스트레스 받고있는데

 

그거랑 비슷한 시기에 하는 직장상사 첫아이 돌잔치...

저한테 그동안 싫은소리 한 마디 안 하시고 넘 편하게 일할 수 있도록 배려해주신 마음이 고마워서

돌잔치 기꺼이 가고싶고

전속 사진가 부르시겠지만 제 카메라로 사진 따로 찍어서 사진첩 선물도 따로 드리고 싶고 그러네요

 

이렇게 20년지기 친구 하나 마음속에서 정리하게 되는 것 같아요...

친구 결혼할때도, 새 집 이사갈때도, 첫 딸 태어날때도

바리바리 돈이며 선물 싸들고 갔는데도 밥 한 끼 얻어먹어본 적 없어서 서운했는데

이젠 둘째 돌잔치까지 끝나서 더이상 부를 일도 없을거같으니 그냥 이 친구는 정리하려구요...

걍... 씁쓸하네요

IP : 61.38.xxx.4
짧은 댓글일수록 예의를 갖춰 작성해 주시기 바랍니다.
거친 표현, 욕설 등으로 타인을 불쾌하게 하지 않도록 해주십시오.
9 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 1. 맞아요..
    '12.2.23 12:32 PM (58.123.xxx.132)

    그게 무슨 친구에요. 친구는 그렇게 한쪽이 일방적으로 봉사하는 사이가 아니에요...

  • 2. 미혼친구에게
    '12.2.23 12:33 PM (59.15.xxx.202)

    쌩처녀귀신?? 어우....
    저같으면...애저녁에 관계 끊었을거 같아요

  • 3. 미혼친구에게
    '12.2.23 12:34 PM (59.15.xxx.202)

    참...친구네 둘째 돌잔치는 적당한 핑계대시고 절대 가지마세요

  • 4. ..
    '12.2.23 12:44 PM (210.109.xxx.253)

    돈 10만원 들고가서 봉사해야하나요. 가지마세요.

  • 5. ..
    '12.2.23 12:48 PM (210.109.xxx.254)

    정리하려면 돌잔치 가지말고 정리해요. 그게 정리죠.
    돌잔치 끝나면 부를일도 없을것 같으니라고 했으니 돌잔치까지 가면 이용당하고 마는 거구요.

  • 6. ...
    '12.2.23 12:56 PM (112.168.xxx.151)

    보기에 답답하게 사셨지만 그러면서 인생공부하고 내게 소중한 사람 아닌 사람 가려내고 그러는거죠뭐..

  • 7. ㅇㅇ
    '12.2.23 12:58 PM (112.184.xxx.54)

    지금의 씁쓸함도 곧 시원함으로 바뀔 거에요. 힘내세요. 더 좋은 친구 만나실 거에요 ^^

  • 8. 가지마세요.
    '12.2.23 1:01 PM (218.238.xxx.152)

    가고나서 정리하면 뭐합니까?? 님 결혼식에 부르지도 못할텐데
    둘째 돌잔치까지 가는 것도 그렇고요~
    핑계대고 가지 마시고요. 그냥 두세요.

  • 9. --
    '12.2.23 5:28 PM (92.74.xxx.110)

    가긴 어딜 갑니까. 아직도 정신 못차리네;;

☞ 로그인 후 의견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댓글입력 작성자 :

N

번호 제목 작성자 날짜 조회
1224219 중학생 딸아이가 다이어트 하는데요 항상 19:17:45 23
1224218 장미상가 뽀빠이분식 몇시에 여는지 아시는분? .. 19:14:48 48
1224217 82 CSI님들께 여쭤요. 작가이름 찾아주세요. 00 19:13:08 58
1224216 방금 임은수 보셨어요?? 넘 잘하고 이쁘네요 ^^ 3 ... 19:12:06 215
1224215 연로한 엄마가 페결핵이시라는데... 1 딸 엄마 19:09:53 177
1224214 문재인 대통령님을 위해 기도합니다. 6 gg 19:06:04 250
1224213 유영선수 넘 잘하네요 2 민트 19:05:04 226
1224212 연아 연기 끝났나요??? 19:03:22 144
1224211 부모랑 자식간에는 시간이 약이라는말이 해당이 안되는걸까요..ㅠㅠ.. 1 ... 19:01:22 236
1224210 근데 연아양 얼굴이 약간 변한 거 같지 않으세요? 19 아리오 19:00:16 1,445
1224209 발색 잘되는 예쁜 아이새도 좀 추천해주세요 4 메이크업 19:00:02 211
1224208 [설문] 이재명 이명박 이명희 3대 사회악 민주의식조사 3 세상이 밝아.. 18:54:57 164
1224207 침대와 한 몸..놀다오고..ㅜㅜ 4 엄마 18:52:21 701
1224206 오랜만에 힐 사려는데요 오랜만에 18:46:20 99
1224205 대학 신입생 화장 하는 학생들이 더 많나요? 8 oooooo.. 18:39:42 476
1224204 이계인씨 나온 예능은 1분도 못 보겠어요ㅜㅜ 4 늑대와치타 18:37:53 1,089
1224203 헐 연아 선수 미쳤네여 15 ........ 18:35:50 3,725
1224202 착하고 예쁜 야옹이 입양글 줌인줌아웃에 올렸어요. 4 비갠 풍경 18:34:20 265
1224201 포만감 위주 유지식단 제 나름 비법이에요. 3 일생다이어트.. 18:31:20 956
1224200 세무사 기장료도 비용으로 잡나요? 3 이름 18:31:04 347
1224199 40대 중반 머리숱 유지하고 계시나요 8 .... 18:28:11 1,255
1224198 밥하기귀찮아요.ㅠㅜ애들이랑 저녁뭐 드세요? 15 hippos.. 18:25:43 1,503
1224197 민주당아 니들이 이재명 리스크 먼저 알고 있었잖아!!! 7 오유펌 18:25:31 381
1224196 발코니에 깻잎 키울 때 이런 화분도 물받침이 필요할까요? 2 깻잎 18:20:38 233
1224195 오이지 담그려면 항아리사야하나요? 5 .. 18:18:28 38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