82cook.com을 즐겨찾기에 추가
login form

자유게시판

드러낼 수 없는 고민을 풀어보는 속풀이방

Banner

제 목 : 고양이 관련 너무 가슴아픈 글이 있어 퍼왔습니다.

원더 | 조회수 : 1,255
작성일 : 2012-02-21 10:31:53

http://pann.nate.com/talk/314918727

성남시 공무원의 안이한 행정과 관할동물보호소의 무지함으로 숨진 고양이의 얘기입니다.

혹시 추천을 해주시면 도움을 줄수 있을거라 올려 봅니다.

원글은 네이트 판에 있습니다. 관심 부탁드려봅니다.

IP : 121.151.xxx.130
짧은 댓글일수록 예의를 갖춰 작성해 주시기 바랍니다.
거친 표현, 욕설 등으로 타인을 불쾌하게 하지 않도록 해주십시오.
11 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 1. 원더
    '12.2.21 10:32 AM (121.151.xxx.130)

    http://pann.nate.com/talk/314918727

  • 2. 답답하네요
    '12.2.21 10:39 AM (183.102.xxx.74)

    저도 길고양이 밥주는 캣맘이어서 작년에 tnr하면서 이런얘기듣고 기가막히더라구요
    마리당 돈이되니 2개월짜리도 대충 수술시켜 아무대나 방사한다네요
    길에서 고통받다 죽으란얘기죠...
    우리가낸 세금으로 누구 배를불리는지...

  • 3. 순돌아
    '12.2.21 10:47 AM (221.152.xxx.165)

    성남시만 그런가요??
    부산시 강서구동물보호소 더하면 더했지 뒤지지 않을껍니다..
    거기도 시의원조카가 한다고 감싸고 돌더군요..
    장애인할아버지 한명 고용하는데 연간 인건비가 몇억씩 들어갑니다..하..
    누가봐도 사기치고 자빠졌는데 왜 아무도 제재를 안하죠? 공무원들 쌔빠지게 시험치고 들어가서
    그뒤엔 룰루랄라 자기세상인가요? 일 안하나요?
    왜 말못하는 짐승이라고 이렇게 학대당해야하나요
    더도말고 덜도말고 후생엔 딱 말못하는 동물로 태어나도 자기들이 했던 짓거리 똑같이 당해봤으면 좋겠네요

  • 4. 순돌아님
    '12.2.21 10:53 AM (123.213.xxx.46)

    저 부산 사는데요.
    저도 길고양이 밥주고 개도 두마리 키우고
    동물 무지 사랑해요.

    순돌님이 그 이야기 좀 자세하게 해주세요.
    이런거는 꺼내서 사람들이 많이 알게해야할거 같아요.
    정말 너무 놀랍네요.
    82쿡에 강아지 고양이 키우는 분들만 한번씩 댓글을 달거나
    강서구청에 전화하면 효과가 클거같은데요.

  • 5. 순돌아
    '12.2.21 10:57 AM (221.152.xxx.165)

    거기 동물보호소 소장시키 빚지고 시작했는데 벌써 빚다 갚고 건물까지 사들이고
    아주 호화판으로 산답니다..동물보호회원이 같은 동네사는데 위세가 하늘을 찌른다네요

  • 6. 순돌아
    '12.2.21 10:59 AM (221.152.xxx.165)

    벌써 반년전에 고발도 해보고 부산역에서 회원끼리 집회 성명규탄 다 해봤는데
    부산시청은 꼼짝도 안합니다..기사도 났어요..
    더이상 뭘 더 어떻게 할까요..
    소장놈은 바뀌지도 않고 ..
    공무원들 얼마나 뒷돈받았나 모르겠는데 눈감고 귀막고 감싸기 바쁘네요

  • 7. 수의사들도
    '12.2.21 11:21 AM (1.246.xxx.160)

    돈만 벌려고 하기보다 좀 더 동물보호에 앞장서주기를 바랍니다.

  • 8. 원더
    '12.2.21 11:35 AM (121.151.xxx.130)

    댓글 감사합니다. 원글에 추천수가 많으면 톡으로 올라간다고 합니다. 톡으로 올라가면 이슈가 될수 있구요. 어떡하든 재계약은 막아야 한다고 생각합니다.

  • 9. 어우..
    '12.2.21 12:33 PM (58.239.xxx.193)

    그런인간들 어디가서 안뒈지나??
    정작 그런인간들
    조금만 다쳐도 죽는소리하죠.
    2개월짜리를 중성화 시키는건 .. 죽으라는 소리죠.
    죽이되 돈은 되도록 죽이는 방법..
    그리고 tnr저거 위생적이지도 않고
    비용이 일반 동불병원보다 싸다보니
    참 지멋대로 하는가 봅디다.... 비오고 하면 물묻어서 곪을텐데..
    그런거 감안이나 하고 할까요? 마구잡이로 하지...
    답답.... 추천하고 오겠습니다..
    그리고 부산 강서보호소얘기는 하고싶지도 않아요..
    악랄의 극한을 달리는 부산강서보호소...
    우리나라는 사람이 살기엔 좋은나라지만
    길거리 동물들이 살기엔 제일 무서운나라아닐까 싶네요..

  • 10. 어우..
    '12.2.21 12:34 PM (58.239.xxx.193)

    참,,,,,, 모든 사람이 살기에 좋은건 아니군요... 우리나라..

  • 11. ㅇㅇ
    '12.2.22 2:21 PM (114.202.xxx.208)

    부산 강서보호소의 그 문제의 소장은 일단 명목상 소장에서 물러났으나 실권은 아직도 이 사람이 쥐고 있다고 해요. 게다가 동물보호명예감시관이란 직함까지 맡아서 활동 중입니다.
    이 건과 관련해서 더 문제가 되는 것은 동물보호단체가 이 사람을 고소할 때 자신이 해결하겠다고 나선 사람이 있었지요. 동물보호계에서 꽤 유명한 사람입니다.
    그런데, 이 사람이 전 소장과 손을 잡았는지 고소는 유야무야되었고 혐의없음 판결이 났대요. 동물보호라는 명목으로 이상한 짓거리를 하고 다니는 사람이 퇴출되어야 보호소 문제도 해결이 가능할 듯 합니다. 그리고, 그 시의원 얘기가 사실이라면 늦게라도 반드시 법의 심판을 받아야겠죠.

☞ 로그인 후 의견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댓글입력 작성자 :

N

번호 제목 작성자 날짜 조회
1130241 전 경향신문 기자 페북 댓글/펌 허걱 13:59:29 1
1130240 밍크머플러 질문이요~! 질문 13:59:04 5
1130239 확장한 방에. 단열벽지? 방한커튼? 13:58:52 9
1130238 지역난방.. 원래 온도가 잘 안올라가나요? 1 궁금 13:58:11 15
1130237 오랫동안 배우자 간병하시는 분 어떤 마음으로 하시나요? 괴롭 13:57:46 41
1130236 아까 1층 전세 방범창해줘야 하냐던 글 싹 지웠네요 1 ... 13:56:56 72
1130235 간염바이러스 없에는 약이 나왔나요 올해 처음으.. 13:56:22 32
1130234 지적당하면 고치는 사람과 고수하는 사람 중 1 ㅇㅇ 13:56:16 37
1130233 전세입자가 거짓말을 했네요 .. 13:55:51 126
1130232 서민정 딸 친구네 헌터집이 저택이던데 심미안나 13:55:05 154
1130231 일자바지 스키니로 줄일려고 하는데요 1 스키니 13:54:19 29
1130230 새차 스파크 고장 2 mong9 13:52:44 61
1130229 ㅋㅋㅋㅋ찰스와 장진영 둘만 찬성해서 최고위원 뽑음 6 차칸 패권 13:48:08 266
1130228 하루에 12시간을 자야 해요 2 ..... 13:47:37 308
1130227 남자 무용수들의 유연성과 잔근육 4 백조의호수 13:46:16 298
1130226 딸아이와 사이 안좋은 엄마도 있을까요 2 13:45:42 203
1130225 디지털피아노 좀 골라주세요 고민 13:45:24 35
1130224 초등학생 실내화 정사이즈보다 얼마나 크게 사줘야할까요? 3 옥장판10개.. 13:43:38 55
1130223 처음부터 새침떼기처럼 굴고, 째려보고 경계하는 사람은 왜 그런.. 1 . . . .. 13:43:01 87
1130222 고사리할 때 쌀뜬물? 멸치육수? 4 초보 13:41:42 91
1130221 30대 옷잘입는법 있을까요? 앨리스 13:41:26 86
1130220 빨래를 다 나눠서 해야하나요? 6 ㅡㅡ 13:38:11 398
1130219 가브리엘 포레 파반느 같은 클래식 음악 추천 좀 해주세요. 6 ... 13:37:43 78
1130218 댓글지원부탁) 이게사실이면 MB구속 물건너감 4 지원 13:34:03 539
1130217 빅사이즈 수영복 파는 곳 아시는분 123 13:33:51 5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