82cook.com을 즐겨찾기에 추가
login form

자유게시판

드러낼 수 없는 고민을 풀어보는 속풀이방

Banner

제 목 : 대구중학생 자살사건을 보면서..

학교폭력예방세미나 | 조회수 : 1,300
작성일 : 2012-02-19 00:32:54

오늘 오후에 동교동 <가톨릭청년회관>에서 현직 교사들의 학교폭력예방에 관한 세미나가 있었어요.

홍익교원연합이 주최하고 국제뇌교육협회와 한국뇌교육원등이 후원한 행사였는데,::^^

전 교직에 있지는 않지만 교육관련 일을 하고 있어서 참가하게 되었습니다.

특히 지난 연말에 연이어 발생했던 중학생 자살사건...그 중에서도 대구 중학생 자살사건이 가져온 충격이

커서, 학교 현장에 계시는 교사분들의 생각이 궁금했었습니다.

 

주제 발표는 어떻게하면 학교에서 폭력을 예방할 수 있는지..

그에 관한 대안점을 제시하는 것인데요,

인천 모고등학교 선생님이 보여주신, 여러 학생들의 한 학생에 대한 폭행장면을 보고 있노라니,

갑자기 제 피가 거꾸로 뒤집어 흐르는 듯한 느낌을 받았습니다.

여학생들이었는데, 한 여학생의 얼굴을 연신 발길질을 하고 있었어요.....ㅜ

아직 둘째가 중학생인 저는 마치 제 아이가 그런 일을 겪는 것처럼 격분하고.. 너무 마음이 안좋았습니다.

게다가 두번째로 발표하셨던 서울에 있는 중학교 선생님이,

대구 중학생이 쓴 유서의 전문을 읽었노라고 하는데.. 그 말을 들으면서 눈물이 났습니다.

유서는 오늘 세미나에서 공개되지는 않았지만, 모자이크된 화면을 통해서 간간히 글씨가 보여졌는데요,

죽음을 결심하던 그 순간까지 그 학생이 얼마나 마음의 고통을 받았는지 느낄 수 있었습니다.

 

학교 현장에서 벌어지는 폭력은

가해자나 피해자나 모두 어린 학생들이기에 오래도록 잊기 힘든 상처가 되는 것 같습니다.

오늘 제시된 대안점들의 대부분은, 교사가 스승으로서의 사명감을 회복하고,

자기 자신부터 즐겁고 행복한 생활을 할 수 있도록 노력하고, 그 밝은 에너지를 학생들에게 전달하여

폭력으로 이어지기 전에 예방하도록 노력하자고 얘기했습니다.

최근에 벌어진 중학생들의 자살사건을 계기로, 우리나라에서 더이상 어린 학생들이 자신의 고민과 고통을

털어놓지 못하고 죽음을 선택하는 일이 없었으면 하는 바램을 가져봅니다.

 

 

 

 

 

 

IP : 219.250.xxx.77
짧은 댓글일수록 예의를 갖춰 작성해 주시기 바랍니다.
거친 표현, 욕설 등으로 타인을 불쾌하게 하지 않도록 해주십시오.
1 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 1. 자연과나
    '12.2.19 1:22 AM (211.207.xxx.110)

    좀더 적극적으로 어른들이 나섰으면 좋겠습니다.
    선생님을 비롯해서..
    아이들 역시 가해자와 피해자 둘 사이에 있는 침묵하고 있는 다수의 방관자들
    이들은 가해자와 피해자 모두를 아우를수 있는 힘을 가진 자들입니다.

    너를 빼고 함께는 함께가 아닙니다.
    너와 나 우리 모두 다 함께입니다.

☞ 로그인 후 의견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댓글입력 작성자 :

N

번호 제목 작성자 날짜 조회
1129974 아주대병원 근처에 제과점이나 병문안 선물 살만한 곳 있을까요? .. 3 00:54:16 29
1129973 갑자기 귓속에서 소리가... ... 00:50:42 50
1129972 요즘 핫한거 뭐 있을까요? 뭐든 막 사고 싶어요 ;; ... 00:50:00 68
1129971 러브레터 재개봉 한다니까 18년전 고3시절 00:48:28 96
1129970 야마하 디지털 키보드 추천 좀 부탁드립니다 00:48:05 22
1129969 제 주변에 개쓰레기 같은 것들이 입양을 한다는데... 4 ... 00:45:23 286
1129968 이대목동병원 신생아 사망사건 보니 박수진 생각나네요 1 .. 00:42:02 645
1129967 '정웅인' 최고의 배역 2 깜빵 00:40:11 507
1129966 주말내내 세끼 해대느라... 입안이 헐었어요 3 세끼 00:38:01 395
1129965 사춘기되고 크면 변할까요??? 7 .... 00:29:54 294
1129964 중학교 반편성배치고사 다보는건가요? 6 예비중 00:28:58 149
1129963 기레기 적폐 이 정도까진 생각 못했어요 3 .. 00:28:24 232
1129962 유튜브로 그대그리고 나 보는데 이드라마도 출연진이 화려했네요.... 1 ... 00:28:07 149
1129961 현재 문재인대통령 상황! 1 리슨 00:23:27 525
1129960 네이버 까페 1 ..... 00:17:31 104
1129959 청기자단해체 청원.기사 세개 떴네요. 18 며칠안된.새.. 00:11:51 670
1129958 옷 일부가 양가죽이면 물세탁 절대 불가예요? 2 양가죽 00:10:03 315
1129957 아무리 오래 연애해도 같이 살아보지 않고는 모르는 거 있나요? 5 남녀 00:09:28 786
1129956 대학생아들 13 어휴 00:07:13 1,218
1129955 독감과 열에 대해 문의드려요. 4 궁금 00:07:12 216
1129954 세살 남조카.크리스마스선물? 5 ........ 00:03:31 175
1129953 홀대프레임은 오히려 지지율오르지않나요?? 5 ㄱㄴㄷ 00:01:30 341
1129952 캐나다 전자 여행 허가 비자에 대해 잘 아시는 분.....도움좀.. 2 쿠벤 00:00:55 179
1129951 전 이런 이유로 굴 안먹어요 16 well 2017/12/17 2,754
1129950 저는 로망이 딸 키우면 야마하 피아노랑 인형의집이었어요 4 ㅋㅋㅋ 2017/12/17 68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