82cook.com을 즐겨찾기에 추가
login form

자유게시판

드러낼 수 없는 고민을 풀어보는 속풀이방

제 목 : 남편의 화장품 냄새가 너무 싫어요ㅠ

야옹 | 조회수 : 1,458
작성일 : 2012-02-18 13:05:58
임신 전에도 싫었지만 임신 한 후엔 미치겠어요.
바깥 화장실에서 스킨 바르고 헤어 손질 하는데도 후에 안방 잠깐 지나가면 그 냄새가 남아있어요. 출근하는 사람 머리 손질 하지 마라고 할 수도 없고 너무 괴로워요. ㅠㅠ
IP : 119.202.xxx.82
7 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 1. 잠깐만이라도
    '12.2.18 1:10 PM (221.140.xxx.94)

    향이 없는 여자 화장품으로 바꿔 주세요
    제 지인도 남자 향이 너무 강하다고 아예 시슬리로 바꿔 쓰더라구요.
    저는 남편 화장품 제가 꼭 냄새맡고 사다주고요.
    아들도 키엘 로션 정도만 발라줘요

  • 2. ...
    '12.2.18 1:11 PM (180.226.xxx.251)

    불가리만 그래요
    전 다른건 모르겠는데 불가리 향수나 스킨 로션등에서 동물성 기름 냄새??/양놈 냄새???
    암튼 그른게 역해요..
    냄새에 둔한 여자임에도...

  • 3. ,,,
    '12.2.18 1:15 PM (175.253.xxx.226)

    전 그래서 제가 쓰는 여성용 화장품 같이 씁니다.
    어쩌다 사우나 갔다와서 이상한 화장품 냄새 나면
    냄새 역하다고 옆에도 못오게 합니다.
    저두 남자 화장품 냄새 넘 시로요~~~~

  • 4. ...
    '12.2.18 1:17 PM (119.197.xxx.71)

    저도 화장품 같이 써요. 오래 같이 쓰니까 남자화장품 싫다고 하던데요.
    다만, 에센스를 무슨 스킨 바르듯 할때는 가슴이 찢어집니다. 그 비싼 갈색병을 손바닥에 덜어
    얼굴에 척척 ㅠㅠ

  • 5. 버리기 아까우면..
    '12.2.18 1:20 PM (180.230.xxx.93)

    다른분 쓰게 하고
    냄새약한 걸로 바꿔주심이..
    입덧할 때 냄새의 역겨움은
    나이가 먹어도 생각나요.
    전 장미냄새나는 화장품샀다가
    하나도 못 쓰고 그냥 버렸어요..지금도 장미향이 싫다는...

  • 6. ㅇㅇㅇㅇ
    '12.2.18 1:31 PM (121.130.xxx.78)

    저 입덧할 때 냄새 땜에 미치는 줄 알았어요.
    좋은 향 나는 천연비누를 주방에 두고 손 씻을 때 썼는데
    임신하니 그 냄새가 얼마나 역겹던지 아주 고생고생하다가
    버렸어요.
    버리고 나니 진작 버릴 걸 왜 참았나 했네요.ㅋ

  • 7. 헤어
    '12.2.18 1:53 PM (219.251.xxx.135)

    헤어 제품 때문에 그러실 것 같네요.

    화장품은 원글님이 거슬리지 않는 화장품으로 바꾸시면 돼요.
    저도 입덧이 심한 편이어서, 남편 화장품 바꿨더니.. 남편도 덜 신경쓰인다고 좋아했어요.

    그런데 문제는 헤어 제품이더라고요.
    특히 헤어 스프레이.
    그거 정말 역한데(입덧 아니어도 역하잖아요 ;;) 입덧까지 하니까 죽겠더라고요.
    하지만 스타일에 사는 사람이라.. 스프레이를 꼭 해야 한대요.
    처음에는 왁스로 처리하다가.. 미안하다고, 스프레이가 꼭 필요하다고 하더군요.. ;;

    그래서 합의 본 건, 화장실에서 스프레이를 뿌리는 거였어요.
    팬이 돌아가니까, 화장실에서만 뿌리고 계속 환풍기를 돌려놓는 거죠.
    안방 또는 거실 전체에 향이 나는 것보다 나으니까.. 그 정도로 타협을 봤어요.
    원글님도 잘 타협해서, 힘든 시기 잘 버티시길 바래요^ ^

☞ 로그인 후 의견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댓글입력 작성자 :

N

번호 제목 작성자 날짜 조회
1315413 압력 밥솥이 아닌 그냥 전기 밥솥인데 율무 현미 등 잡곡밥 지을.. 1 ... 03:20:36 32
1315412 아동학대한 언니네 집 모임에 가야할까요? 8 가야하나요?.. 03:12:29 238
1315411 내가 쓴글 찾기 3 OO 02:05:44 153
1315410 손이랑 팔 상태가 이러면 무슨 질환일까요. 5 ... 01:54:40 629
1315409 영양제 안먹을래요.. 7 ... 01:37:51 1,302
1315408 늘 늦는 남편이 얄미운데 제가 소인배인거죠? 6 ㅇㅇ 01:26:52 555
1315407 강민구 조국에게 겁박하지 말라 난리치던 판사 4 장충기에 충.. 01:26:42 351
1315406 프리미어 리서치랩 초유크림 쓰시던분~~ 아 옛날이여.. 01:20:33 60
1315405 가정적인 중년남자들 중에도 .. 01:07:03 498
1315404 몸뚱이가 무거워 감당이 안돼요 3 ㅠㅠ 01:02:37 766
1315403 수능 앞둔 고3 남학생 선물 3 aaa 01:01:44 343
1315402 이재명 조카 이주영씨 페북 5 악마를보았다.. 00:56:15 1,411
1315401 올리브영에서 마그네슘을 샀는데... 블랙모xx 00:42:06 579
1315400 이 야밤에 갑자기 먹고 싶은 그것 3 아삼삼 00:32:56 817
1315399 황교익 함부로 친일이라 하지 말라..딱지놀이 그만 10 씨리즈 00:32:43 729
1315398 밖에서 나는 음식냄새 중에 가장 식욕돋는 냄새는? 16 ... 00:27:51 1,589
1315397 꿩대신닭,트윈침대 대신 싱글이불 두장 신세계네요 오옷 00:27:09 328
1315396 경찰, 김정은 사진 화형 명예훼손 고발 접수시 수사 4 ........ 00:25:53 342
1315395 너무 미인인데 7 초안 00:24:27 2,504
1315394 브로콜리에 단백질이 많은지 몰랐어요. 요리법 알려주세요. 4 .. 00:20:24 1,372
1315393 지금 맥주4캔 컵라면하나 9 스트레스 00:19:51 1,083
1315392 지멘스 쓰시는분들 봐주세요^^ 11 지멘스 직구.. 00:19:15 583
1315391 칼국수 만들어먹는것 보다 배달시키니 더 저렴하네요 3 ... 00:15:18 617
1315390 끝까지사랑 홍수아라는데.. 3 .. 00:12:44 906
1315389 팔뚝살 빼기 성공한 분 계세요? 10 ... 00:11:46 1,467