82cook.com을 즐겨찾기에 추가
login form

자유게시판

드러낼 수 없는 고민을 풀어보는 속풀이방

Banner

제 목 : 참 맛난 김밥 싸기 이렇게 어려운건가요?

김밥에김밥돌돌말은김밥 | 조회수 : 3,490
작성일 : 2012-02-17 12:09:34

전 김밥을 참 좋아합니다.

한입에 쏘옥 들어가면서도 감칠맛 나고 배도 부르고

입맛이 없거나 그럴때 싹 김밥 싸서 먹으면 행복하다고 생각이 들꺼 같아요.

그래서 결혼하고 한 2년간 김밥을 여러번 도전을 했어요.

그런데 다 실패...

전 왜이렇게 김밥을 못쌀까요??

밥을 고슬하기 짓는 것도 참 어렵고

김을 한장씩 싸면 늘 축축하고 축 늘어지고 김밥이 참 윤기가 전혀 안돌아요...

그래서 김을 두장씩 싸면 먹을때 참 질깁니다.

사실 김밥 싸는거 간단한거 같아도 재료여러가지 사야 하잖아요

맛살 대신 크래미도 넣어 봤다 정말 별루더라구요

지금도 사실 김밥 싸서 먹고 있는데

김2장 , 밥, 시금치, 햄, 단무지(햄하고 단무지는 생협 무첨가 햄단무지에요) 계란.당근 . 치즈 . 이렇게 넣었어요

예전에 우엉도 넣어 봤는데 우엉 넣으니 맛이 별로 ...

히트레시피 보니 어묵이랑 쇠고기 넣던데 그거 넣으면 맛이 날까요?

김한장으로 깔끔하게 싸고 싶은데 참 뭐가 문제인지 재료를 물기 쫙 쫘고 싸고 그래도 김이 한장으로 싸고 나면

질척거려요...

그리고 밥양 조절하는건도 관건같아요.. 너무 두껍길래 밥을 또 적당히 넣었는데

싸고 나니 김밥굻기가 초라하고 씹을때 재료만 씹히네요..

키친토크 보면 참 다들 김밥 이쁘게 잘 싸시던데

전 손재주가 없는 걸까요??

김밥 처럼 어려운게 없네요...

제 김밥의 문제가 뭘까요?

김밥 쌀때 유의점이나 어떻게 해야 맛있다.. 이런것 좀 조언 해주세요... 부탁드려요..

곧 태어날 아기가 소풍간다고 할 나이 되면 정말 이쁘게 싸서 주고 싶어요.

 

IP : 112.154.xxx.153
짧은 댓글일수록 예의를 갖춰 작성해 주시기 바랍니다.
거친 표현, 욕설 등으로 타인을 불쾌하게 하지 않도록 해주십시오.
18 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 1. ..
    '12.2.17 12:19 PM (116.120.xxx.69)

    저는 정말 김밥 아무렇게나 싸도 맛있던데...
    제가 싸는 방법은요
    우선 시금치는 무쳐서 바로 밥반찬 할수 있도록 다 양념해서 무치구요(참기름, 소금, 파마늘,깨소금)
    단무지는 비타단무지(일미식품) 목*촌 햄 이건 꼭 넣어요(특정상표언급은 안되지만 전 이브랜드가 제일 맛있더라구요. 계란을 후라이팬에 동그랗게해서 딱 절반 짤라서 넣어서 계란지단이 내용물을 다 감쌀수 있을만큰
    넉넉히 넣어요
    이상 보잘것 없는 제 레서피예요

  • 2. ~~~~
    '12.2.17 12:19 PM (119.192.xxx.98)

    전반적으로 김밥이 질척거리는게 문제네요. 밥지을때 다시마 한장넣고 고슬고슬하게 짓는게 중요하구요.
    김은 마트에 가면 김밥김이라 해서 살짝 구운듯한 김이 있어요. 그걸 한번 사용해보세요.

  • 3. 제경우
    '12.2.17 12:22 PM (115.140.xxx.84)

    쌀씻어 채에 건진후 최소 1~2시간이상 방치하고
    ...혹은 그이상

    미리 씻어 물뺀후 냉장고에 두셔도 되고..
    압력솥에 밥하면 고슬하고 맛있네요.

    바로 밥하거나 물에 담궈두고 나서 질척할수도...

    전 간단히 김밥 자주싸요..
    김치볶은거 시판우엉 ㅋ 게을러서요^^ 참치 깻잎등.. 달걀부침
    그때 그때 되는대로 넣습니다.

  • 4. 제경우
    '12.2.17 12:24 PM (115.140.xxx.84)

    흰밥 물잡는 선은요 건져놓은 쌀에 물을 손담궜을때 가운데 손가손톱 첫째마디 조금 못미치는선까지
    물잡아 주세요

  • 5. ,,,,,,,,,,
    '12.2.17 12:26 PM (115.140.xxx.84)

    전 현미로 물잡는데 현미는 반나절이상 물에 담근채로 불려두고요
    물은 가운데 손가락 두번째마디 (중간마디 ) 까지 잡아요.

  • 6. ....
    '12.2.17 12:30 PM (1.247.xxx.254)

    풀무원 두번 구운 깁밥김 으로 해보세요
    안 구운 일반 김으로 싸는것과 맛이 달라요
    저는 쌀을 씻어서 삼사십분 정도 불린 다음에 최대한 고슬하게 하는데
    깁밥은 밥이 관건인거 같아요

    밥에 참기름 깨소금 소금으로 간해서 시금치 당근 계란 햄 단무지 딱 이것만 넣고 쇠고기 김밥
    먹고 싶을때는 쇠고기 다진거 볶아서 넉넉하게 넣고 싸먹는데
    김밥 만큼은 내 입에 맞게 내가 싼게 제일 맛있더라구요

    저는 기본 재료외에 치즈 김치 깻잎 참치 오뎅 우엉 맛살등 들어간걸 싫어해서
    저리 간단하게 준비해서 먹고 싶을때 바로바로 싸먹어요

  • 7. 원글
    '12.2.17 12:30 PM (112.154.xxx.153)

    그리고 궁금한게 배합초를 밥에 넣는게 더 나은건가요? 그냥 참기름 깨소금 정도로만 간하는게 나은건가요?
    배합초 땜에 더 질척 거리는거 같아요

  • 8. 밥에 꼭 양념하시고
    '12.2.17 12:33 PM (112.167.xxx.237)

    시금치나 오이꼭 간하셔서 무치시구요 맛살이나 크래미는 그냥 넣으면 냄새나니
    살을 잘게 찢어서 마요네즈와 고추가루 약간 넣으세요
    날치알 사이다에서 헹궈서 건졌다가 넣으셔도 맛있구요 햄은 데친후 구우시고
    맨김을 가스불에 한번 살짝 구워서 싸 보세요 2장으로 하셔도 질기지 않을거에요^^

  • 9. 000
    '12.2.17 12:35 PM (118.220.xxx.113)

    밥 양념은 참기름, 깨소금만
    김은 김밥용 두꺼운 김(코슷코 제품 좋아요)
    밥을 김에 펼때 재빨리 휘릭~ 펴주기.
    김밥 재료는 굵게 말고 가늘게.

  • 10.
    '12.2.17 12:36 PM (110.12.xxx.78)

    일단 밥만 잘되면 김밥이 맛없기도 어려운 거 같아요. 모양은 제쳐두고요.
    레시피 보시고 밥물양 잘 맞춰서 꼬들하게 지으신 다음에
    배합초든 참기름이든 넣어 섞어주면서 수분을 잘 날려주세요.
    김 펄평 날리는 뜨거운 밥으로 싸신 게 아닌가 싶어서요.
    그러면 김이 쪼그라들거든요.

  • 11. 김밥
    '12.2.17 12:38 PM (180.66.xxx.128)

    저는 배합초보다 참기름,깨,소금으로 간하는게 더 낫더라구요 ^^
    고슬한밥은 전기압력밥솥에도 김초밥기능이 있어서 그걸로하면 괜찮던데요...

    배합초를 넣을때는 밥을 넓게 펴서 잘식히면서 넣어주어야 질척해지지 않아요.

  • 12. ...
    '12.2.17 1:20 PM (119.200.xxx.23)

    김밥이 좀 달달한 재료가 들어가야 맛이 나요. 시판 단무지 달달하게 간이 입맛에 맞게 되어있죠
    밥 고슬하게 짓는 것이 기본이구요.
    우선은 그냥 생협이런곳 말고 시판 단무지나 햄 사용해서 김밥용김으로 말아보세요.
    잘 말아진다 싶으면 그때부터 다른 재료 응용을 해보시구요.

  • 13. 각각의 재료가
    '12.2.17 1:22 PM (14.52.xxx.59)

    간이 다 맞아야 해요
    어묵 햄 이런건 간장으로 볶고,계란 당근 시금치도 소금간 조금 해서 만드시구요
    단무지보다 김치 꼭 짜서 넣으세요
    참치 맛살 크래미 이런건 마요네즈로 하시구요
    밥은 다시마 한장 넣고 약간 되게 밥하셔서 배합초 하시든 참기름 하시든 간 하시고 한김 빼세요
    안그러면 김이 눌어요
    김은 김밥용으로 한번 구운김 쓰시구요
    이렇게 하면 맛없기도 힘든데 ㅠㅠ

  • 14.
    '12.2.17 1:39 PM (211.234.xxx.26)

    배합초넣으시려면 밥 뜨거울때 넣으신후
    비비면서 바람에 식히세요.
    선풍기 바람앞에서 비비면 좋아요.
    배합초 넣는건 잘상하지않아서
    날 푹할때 만들면좋죠^^

  • 15. ...
    '12.2.17 1:43 PM (112.149.xxx.54)

    밥은 햇반정도의 찰기가 느껴지는 정도가 적당해요
    그 다음 김은 풀무원이나 만전에서 나온 구운 김이 좋아요
    배합초 귀찮으면 맛선생 요리초 쓰시면 되요
    어묵 넣으실거면 썰어서 끓는 물 한번 휘리리 부어준 다음 미림이랑 간장 넣고 살짝 볶아줘요
    햄 대신 스팸 쓰셔도 되구요 고기는 갈은 것보다 썰어서 양념한게 더 맛있어요

  • 16. 밥을 식혀야
    '12.2.17 4:54 PM (61.43.xxx.127)

    밥에 알맞게 양념하고 난 후에도 뜨거운 김이 올라오죠
    그것때문에 김이 눅눅해져요
    어느정도 식은 후 김에 밥을 올려야 김이 안 눅눅해리고 맛있어요

  • 17. 밥을 식혀야
    '12.2.17 4:55 PM (61.43.xxx.127)

    눅눅해리고▷눅눅해지고

    스맛폰으로 쓰고 있어서 오타생겼네요

  • 18. ...
    '14.4.9 2:01 PM (122.101.xxx.16)

    맛있는 김밥의 밥

☞ 로그인 후 의견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댓글입력 작성자 :

N

번호 제목 작성자 날짜 조회
1130627 회비 그때 그때 낸다는게 잘못인가요?? ... 01:37:30 137
1130626 샤이니종현 4 .. 01:32:54 597
1130625 1층 방범창 혹은 고구려방범방충망 1 오늘 01:31:16 88
1130624 술먹고 들어와서 폭언하는 남편...전 한마디도 안했는데 10 ㅇㅇ 01:25:02 447
1130623 브라탑 브라 01:20:26 107
1130622 지방에 자가주택 있고 현금 2억 있는데 1 .... 01:13:32 402
1130621 기레기 사용설명서 메뉴얼. Jpg 1 좋네요 01:10:01 147
1130620 연말이라 그런지 결혼이란 글이 많이 올라오네요. 눈내리는 밤.. 01:01:22 128
1130619 방 천장이 젖어있어요. 2 .. 00:50:39 606
1130618 드라마 돈꽃에서 은천이 엄마는 법적인 부부였나요? 3 돈꽃에서 00:49:08 502
1130617 이 밤에 기뻐서 눈물이 나네요.. 17 MilkyB.. 00:47:16 2,980
1130616 어느 연예인의 개그가 좋으세요? 18 ... 00:46:01 804
1130615 우리나라 기자들은 세련되지 못 한거같아요.촌스러움 7 아이구 00:43:55 399
1130614 신비한 동물사전. 저주받은 아이.. 애들 재밌어하나요? 2 dd 00:38:50 356
1130613 드뎌 내일이 대선이네요. 6 피플보트 00:32:49 1,226
1130612 왜 일본 애들은 공관 인테리어도 그모양일까 1 일본 00:28:50 428
1130611 저기 아래 적폐언론 뒤에는 일본이 있다 읽고 6 적폐청산 00:16:42 371
1130610 중국과 한국의 화해 상생 분위기에 약이 오를대로 오른 세력들 6 ... 00:12:06 586
1130609 몇시후로 아무것도 안드셨어요 9 휴휴 00:07:34 822
1130608 조망좋고 일조별로? 조망 준수하고 좋은 일조? 선택좀. 14 zzangg.. 00:00:23 570
1130607 딱딱하게 솟는데 5 아랫배 볼록.. 2017/12/18 1,145
1130606 이런 남편의 사고방식 ..좀 봐주세요. 18 dma 2017/12/18 2,074
1130605 행복이 뭘까요?? 10 ㅡㅡ 2017/12/18 1,643
1130604 소개팅전 5 소개 2017/12/18 564
1130603 자유게시판 글 아래 3 겨울어른 2017/12/18 26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