82cook.com을 즐겨찾기에 추가
login form

자유게시판

드러낼 수 없는 고민을 풀어보는 속풀이방

Banner

제 목 : 해품달 첨보는데 한가인 왜 오열하는거에요?

해품달 | 조회수 : 4,079
작성일 : 2012-02-16 23:07:03
대충보니까 세자빈이 무슨 독살같은걸로 죽었고
무녀인 한가인을 그방에 들이밀어서
액받이시킨다고 하는데

한가인이 아까 꿈속에 어떤여자아이를 보고
뭔가 깨달은것같은데 막 오열하네요.

왜 우는거에요?
한가인 연기못한다고 여기서도 많이 욕먹었는데
지금 첨보는데 갠춚게 하는데요?
IP : 210.206.xxx.26
짧은 댓글일수록 예의를 갖춰 작성해 주시기 바랍니다.
거친 표현, 욕설 등으로 타인을 불쾌하게 하지 않도록 해주십시오.
36 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 1. 그나마
    '12.2.16 11:08 PM (211.223.xxx.95)

    괜찮은 게 그 정도예요.
    어쩌다 가뭄에 콩나듯 저건 괜찮게 한다는 정도. ㅠ ㅠ
    문제는 그런 장면들이 참 드물다는 거죠.

  • 2. 웅 근데 왜 우는거에요?
    '12.2.16 11:10 PM (210.206.xxx.26)

    한가인하고 세자빈이 무슨 관계가있는거에요?

  • 3. 갸가
    '12.2.16 11:11 PM (115.41.xxx.215)

    갸가 갸예요.

  • 4. 같은
    '12.2.16 11:11 PM (14.47.xxx.13)

    같은 사람인데 기억이 돌아온거에요

  • 5. 오늘
    '12.2.16 11:11 PM (118.47.xxx.228)

    인형같던 얼굴이 좀 나아졌구나 싶네요
    앞으로도 점점 나아지길 바래봅니다..다음주 엄청 기대되네요..
    시청률 고공행진한다고 이젠 예고도 안해주고...흠...

  • 6. 대충이 아니고
    '12.2.16 11:11 PM (210.206.xxx.26)

    오늘 처음본거에요.
    그것고 딱 한가인 끌고 무슨 궐에 집어넣는 장면부터요.

    죽었다고 판결내고 궐밖으로 끌어낸 세자빈이 한가인이면
    세자빈으로써의 기억은 다 잊어먹고 무녀로 산거에요?

  • 7. 그러게요
    '12.2.16 11:11 PM (14.47.xxx.13)

    근데 저만 재미있나봐요

  • 8. 글쎄요
    '12.2.16 11:12 PM (183.98.xxx.43)

    연정훈이 한가인 속을 많이 썩혀서요...

  • 9. 윗님
    '12.2.16 11:13 PM (222.103.xxx.25)

    저도 오늘 무쟈게 잼나게 봤어요^^

  • 10. 저도 잼있었어요
    '12.2.16 11:13 PM (210.206.xxx.26)

    저 원래 드라마 안보는데
    하도 해품달 해품달 그러셔서 조금 궁금했거든요.
    오늘 테레비 트니까 하길래 딱 액받이 시키는 장면 부터봤는데 잼있네요.

    그여자아이 고개돌리는장면에서 귀신분장일까봐 두근두근했어요.

  • 11. 다들 각각이겠지만
    '12.2.16 11:14 PM (119.203.xxx.161)

    저는 한가인 거슬리지 않거든요. 근데 많은 분들이 거슬린다고 하셔서 내가 보는 눈이 낮은가 -.- 그런 생각도...

    그리고 연우역할에 이미지는 정말 잘맞는 거 같아요. 이뻐요..ㅠ ㅠ 저는... 왠지 한가인 쉴드치면 저까지 욕먹을 거 같아서 살짝 소심해지지만 저같은 사람도 있다구요...^^;

  • 12. oolbo
    '12.2.16 11:14 PM (124.111.xxx.242)

    근데 왜 그렇게 고개를 푹 숙이고 앉아 있었을까요,, ㅠㅠ...

    갑자기 공포영화 링의 한 장면이 생각 났다는 ㅠㅠ...

    무서웠어요...

  • 13. ㅋㅋ
    '12.2.16 11:14 PM (14.47.xxx.13)

    윗님 저도 안거슬려요

  • 14. ㅁㅁ
    '12.2.16 11:15 PM (211.234.xxx.69)

    오늘 한가인 연기 괜찮았어요.
    정말 재미있게 봤네요 ㅎㅎ

  • 15. ...
    '12.2.16 11:15 PM (110.70.xxx.34)

    오늘 연기 좋던데...왜들 그러시는지...ㅉ

  • 16. 소름돋아요
    '12.2.16 11:15 PM (175.197.xxx.187)

    오늘 해품달은 전설의 고향 버전이네요..ㅎㅎㅎ
    죽었는지 살았는지 확인할때...진짜 저도 링인줄 알았어요.
    계속 무서웠지만 그 장면은 쵝오!!로 무서웠네요..으으으

  • 17. ㅁㅁㅁ
    '12.2.16 11:15 PM (218.52.xxx.33)

    얼굴에 또 뭐 넣었는지 볼살 튀어나오고
    누웠는데 호빵처럼 튀어나온채 넙대대하고..
    어제만해도 볼살 좀 들어가서 역할에 맞아가나 했는데,
    처연한 느낌 하나도 없이 속 터지게 하는데
    그나마 괜찮다고 보신 분도 계시니...
    한가인 자기가 절대 연기 못한다고 생각 안하고 계속 이모양이겠네요.

    서활인서 끌려갈 때도 겅중겅중 걷고,
    옛기억 되살아나서 가슴치며 울때도..완전 발연기ㅠ
    보면서 계속 미쳐미쳐 했는데,
    욕하면서도 보는거 정말 기 빨리는 기분이라 힘들어요ㅠ

    영화 선전한다고 분홍원피스 입었을 때 볼 터질듯 하더니..
    그럼 예뻐보인다고 착각하나봐요.
    찍는 중인 드라마에 민폐 끼쳐가며 시술해도 양심 안찔리나...

  • 18. zz
    '12.2.16 11:16 PM (220.78.xxx.74)

    전 무슨 전설의 고향 보는 느낌이었어요

  • 19. ...
    '12.2.16 11:16 PM (110.15.xxx.89)

    저도 오늘 보면서 한가인이 드디어 연기의 감을 잡는구나...싶더군요.
    자신이 누구인지 알면서 어떻게 스스로 풀어나갈지 .. 다음주가 너무 기다려 집니다.

  • 20. 그렇게
    '12.2.16 11:17 PM (14.47.xxx.13)

    그렇게 이상하면 안보면되지 왜 보면서 욕하고 시청률만 올리나요?

  • 21. 근데
    '12.2.16 11:17 PM (119.203.xxx.161)

    보통 다른 드라마 보실 때도 그렇게 걷는 동작까지 분석하시면서 보시나요..-.-

  • 22. 문근영으로
    '12.2.16 11:22 PM (112.158.xxx.4)

    했더라면 좋았을텐데...애절한 느낌이 나야하는데...너무도 씩씩하고 .돌에 맞았는데도 목소리는 당당하고
    우렁찬 ..ㅠ.....

  • 23. 가인씨 연기도 연기지만
    '12.2.16 11:23 PM (125.130.xxx.239)

    전 그 저음의 목소리가 참 거슬려요.. 아주 보이쉬하다고 해야 하나 암튼..곱상한 얼굴이랑 매치가 안되어요..ㅠ.ㅠ

  • 24. 그만하면 괜챦구먼
    '12.2.16 11:24 PM (124.60.xxx.42)

    왜들 한가인한테만 그리 가혹한 평들을 하시는지요
    뭐 그녀외 마땅한 사람도 떠오르지도 않고요

    한가인 그래도 품위있게 생겼쟎아요
    목소리에 무게감도 있고
    표정이 저렴하거나 가벼워 보이지도 않구요

    오늘 괜챦았다고 생각해요

  • 25. ㅁㅁㅁ
    '12.2.16 11:26 PM (218.52.xxx.33)

    저희집은 시청률 조사에 포함 안될걸요..?
    아는바없어요.
    다른거 다 넘어갈만하고 좋은데 딱 한사람만 짜증나게 하면, 아예 안봐야하나요...?

    다른 드라마, 다른 연기자는 이만큼 거슬리지 않게, 최소한 그 인물 같아보이게는 하던데요.
    드라마 잘안봐서 유명한 발연기들을 못봐서
    처음 접한 발연기에 너무 충격받았어요ㅠ

  • 26. 좋았어요
    '12.2.16 11:35 PM (175.197.xxx.249)

    저는 혀짧은 소리 내는 연기만 아니면 그럭저럭 보는 편이라 그런지 김태희연기도 한가인 연기도 괜찮게 보고 있습니다. 정말 해품달에서 발연기라고 생각하는 사람은 남장여자 한가인 보호해 주는 여자 빼고는 거슬리지 않습니다. ^^;

    오늘 한가인 연기 최고였어요. 저음이라 많은 사람들이 국어책 읽듯 한다고 하시는데 제가 듣기에는 나름
    감정있게 들리던데....

    아뭏든 오늘 몰입감 최고였어요.

  • 27. ♥♥♥
    '12.2.16 11:38 PM (211.203.xxx.128)

    오늘 재미있었어요. 나중에 지난과거기억후 조금 웃음나오긴했지만요
    연기가 나아지는듯해서 좋으네요

  • 28.
    '12.2.16 11:43 PM (175.213.xxx.61)

    오늘 그 울음 장면이 이 드라마의 클라이막스인데 왜 우냐고 물으신다면 첫회부터 어제까지 스토리를 다 들으셔야해요
    굳이 간단하게 말하자면 기억이 돌아와서 운것이구요.

  • 29. 77
    '12.2.16 11:43 PM (175.192.xxx.73)

    오늘 한가인 연기 잘했어요.
    남자연예인은 팬이 많아서인지 별거아닌걸로 찬사가 자자하구만
    한가인은 과하게 까이네요.

  • 30. ..
    '12.2.17 12:03 AM (110.14.xxx.9)

    이쁘다 이쁘다 하면서 봄. 전 김태희보다 이쁜듯해요.

  • 31. ..
    '12.2.17 12:05 AM (110.14.xxx.9)

    그리고 전설의 고향.. 연출은 연출가가 한거죠. 배우야 피디 지시대로.

  • 32. 복댕맘
    '12.2.17 12:25 AM (211.234.xxx.136)

    한가인 연기에서는 철 없는 애가 보여요. . .
    너무 어리기만한 생속의 아이가 보여서. .
    구사일생 우여곡절 여주의 느낌이 없네요. .
    딱. . .철 없다 . . 이 느낌. .

  • 33. ...
    '12.2.17 2:49 AM (222.232.xxx.87)

    저도 오늘 처음 봤는데 얼굴 달덩이 된 거 빼고는 연기 잘 하더만요. 82에선 왜들 못 잡아먹어서 난리지? 했네요.

  • 34.
    '12.2.17 6:29 AM (14.63.xxx.41)

    의금부랑 저잣거리에서 너무 얻어맞아서 얼굴이 부었나보죠.
    다리를 너무 두들겨 맞아서 겅중겅중 걷나보죠.
    옥중에서 고초를 겪고 탈진 직전이라 예쁘고 꼿꼿하게 못 앉았나보죠.
    그렇게 생각하고 넘어가도 될 것 같은데...^^

  • 35. ..
    '12.2.17 10:30 AM (183.101.xxx.46)

    보따리들고 궐밖으로 쫓겨나갈때 걸음걸이가 뒤뚱뒤뚱 좀 웃겼
    어요. 고문당할때 맞아서 그런거라면 절룩거리는 느낌이 와야되는데..
    배우는 목소리뿐 아니라 눈빛,몸짓에도 많은 걸 보여줘야한다는걸 느끼게 하네요.
    선머슴처럼 걷는폼이 완전 에러였네요.

  • 36. 난향
    '12.2.17 12:03 PM (116.36.xxx.76)

    해품달이 원작이 있고 드라마화 된다면...나름의 기대감이 있었죠.그리고 제일중요한 주인공에 대한 각자의 로망이 있는데 이번 해품달은 첫단추부터 너무 격차를 두고 끼여버렸기에 자꾸만 사소한 것마저 각자의 필터링에서 걸러지지 못해 불만이 쌓이는 것 같습니다. 순수무구청순가련지적 미인이어야 할 허씨처녀가 대한민국국민은 다아는 공식유부녀에다가 이모라는 굴욕적인 말을 들을 만큼 그간 이미지관리 전혀안하고 가정생활에 충실해온 한가인씨가 게다가 사극연기와대사체를 갈고 닦아볼 욕심도 없이 지내다가 이 역할을 받아들인 것은 욕먹을 걸 감수해야할 만큼 무모했거나 자신감과잉이었지않나 싶어요. 거기나온 신인비슷한 사람들도 다 해내는 것을 한가인씨, 몇년차 탤런트인데 책읽듯 대사를 쳐내다니정말 얼굴만 믿었다고 볼 수밖에 없네요.

☞ 로그인 후 의견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댓글입력 작성자 :

N

번호 제목 작성자 날짜 조회
1128376 문대통령 위신 떨어지니 기자들 맞은거 덮기로 해요 5 부끄 03:38:36 288
1128375 저만 그랬던 건가요 3 진짜 03:25:00 202
1128374 가자폭행당시 현장에 있던 다른 촬영사(사진인증)의 증언 올라왔네.. 2 진심은 02:50:29 790
1128373 미 대통령 경호차 운전 클라스 ㄷㄷ 02:48:09 208
1128372 한국일보 기사 제목 수정했네요.jpg 3 써글넘들 02:34:44 585
1128371 저 좀 도와주세요. 여초직장. 7 .. 02:17:03 571
1128370 순실이 25년 너무 작은거 아니에요? 3 답답해요 02:00:34 420
1128369 한 문제 틀렸는데 3등급-변별력 없는 수능 학생들만불쌍.. 01:56:25 243
1128368 말주변 없는 제가 마구 퍼붓고 나니 정신이 없네요 3 ... 01:48:08 666
1128367 우병우 바로 나올꺼예요. 28 ooo 01:45:03 1,859
1128366 무선 핸드 블렌더 비싸군요.. ... 01:41:49 160
1128365 오소리님들.이거 들으시면서 꿀잠♡ 2 ♡♡ 01:38:05 399
1128364 슬기로운 감빵생활 유대위는 윤일병 사건이 모티브 같습니다 1 .. 01:37:38 381
1128363 초5담임이 수업시간에 질문한다고 짜증난다고그랬대요 5 . . 01:33:41 410
1128362 이제 남은 명바기라인하고 명바기는 언제 구속될까요? 1 그나저나 01:28:27 181
1128361 '2천 5백만분의 1의 사나이 우병우 구속......ㅎㅎㅎ..... 6 ㄷㄷㄷ 01:26:38 680
1128360 기레기들이 이런 기사도 썼었네요. 5 불펜 01:21:09 478
1128359 밥주는 길냥이 녀석이 넘 약해졌네요 7 고양이 01:09:15 502
1128358 우리엄마 순애씨 보셨나요? 3 .. 01:05:27 486
1128357 우병우 구속 속보떴어요~ 119 경사났네 00:58:22 3,610
1128356 (방탄소년단 )BTS.. (멜론뮤직어워드 Fancam) _ Sp.. 11 ㄷㄷㄷ 00:54:49 419
1128355 솔직히 까 봅시다(시부모님 용돈) 10 퍼붓는비 00:51:48 1,176
1128354 남자들 골프관광 문제로 남친과 헤어졌어요 23 끝남 00:50:29 1,509
1128353 걸레 or 물티슈 뭐쓰세요? 3 ... 00:47:10 752
1128352 현장목격 담 나왔네요 34 00:44:40 3,59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