82cook.com을 즐겨찾기에 추가
login form

자유게시판

드러낼 수 없는 고민을 풀어보는 속풀이방

제 목 : 집 짓고 사시는 분들이요.. 좀 봐주세요..

경기댁 | 조회수 : 1,685
작성일 : 2012-02-16 20:00:23

이번에 시댁에서 집을 지으신다고 아들이 하나라 저희보고 알아서 하라는데

인테리어 쪽으로 조언 좀 부탁드려요..

가령 집 짓고 살다보니 이쪽엔 뭐가 있었음 좋겠구.. 이 쪽을 이렇게 하면 더 좋았을걸..

하고 후회되시는 부분들요..

저희는 2층으로 1층은 20평에 방 두개 거실 부엌, 화장실 두개(안방에 하나) 

2층은 15평에 방 2개 화장실 예정입니다.

마당도 있습니다.

남푠은 땅콩집 지으신 분의 외장재가 난방비 때문에 마음에 든다고

이 현o 소장에게 상담도 받아본 상태인데 아직 마음의 결정을 못하고 있습니다..

저도 많이 당황돼서요... 공사비는 1억5천에서 2억 정도로 잡고 있습니다.

지금 살고계신 집이 많이 노후돼서 일단 철거도 해야하고

그 많은 짐을 다 어디로 옮겨야할지도 심란합니다.

 

IP : 121.164.xxx.119
6 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 1. ,,,,,
    '12.2.16 8:07 PM (112.154.xxx.59)

    다른건 몰라도 유리창선택할때 3중으로된거나 진공유리창같은걸로 했으면해요.
    열손실이 적데요
    울집은 예전에 시공한거라 바람이 많이들어오더라구요.

  • 2. 아무리
    '12.2.16 8:14 PM (110.15.xxx.248)

    좋은 단열재를 사용해서 집을 지어도 시공 잘못되면 꽝이에요

    요즘 땅콩밭 문제는 다 해결되었나 모르겠네요...

    저도 집 지을려고 눈치만 보고 있는 중이라 원하는 답 못드려 죄송해요

  • 3. ...
    '12.2.16 8:37 PM (211.187.xxx.8)

    집지은지 몇년 됐는데요
    윗분 말씀이 맞아요.
    시공 정직하게 해주는 업자를 찾는게 제일 중요한거 같아요.
    저흰 화장실 다 뜯어서 다시 고쳤거든요;;
    아 정말 욕나와

    요즘 걸리는건 문짝이랑 창문.
    이런거 절대로 메이커로 하세요...
    화장실 변기나 세면대 샤워수전 이런것도
    구경해보고 마음에 드시는 걸로...
    업자한테 무조건 일임하시면 아니됩니다.

    정보수집 많이 하세요.

  • 4. Gwyneth
    '12.2.16 8:45 PM (59.13.xxx.245)

    집은 짓거나, 고치거나 모두모두 얼마나 발품 많이 팔았느냐에 따라 달라지는것 같아요.
    카더라보단, 직접 가보시고 확인하시고 결정하세요

  • 5. 무엇보다
    '12.2.16 9:30 PM (119.71.xxx.44)

    돈들어가더라도 외벽 단열과 내벽 단열을 꼼꼼히 하세요. 난방비 냉방비 절약 뿐만 아니라 곰팡이등 집 관리에서도 차이가 많이 난다고 하더라구요.
    윗분 말처럼 문짝과 창호는 꼭 비싸더라도 좋은 걸로 하시구요.
    짐은 일단, 이사짐센타에 보관이사 하세요. 그게 돈 들어가는 걸로 보여도 짐도 보호하고 절약하는 길이예요.
    저희 짐 두고 했다가 후회 엄청 했어요.

  • 6. 댓글
    '12.2.17 1:45 PM (112.156.xxx.35)

    저도 집이 팔리면 새로 조그맣게 집을지어야하나 ...고민이 많아요

☞ 로그인 후 의견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댓글입력 작성자 :

N

번호 제목 작성자 날짜 조회
1310966 성격이 무른 애들은 서울대 들어가기 힘든가요? 03:48:32 19
1310965 일을 시작하는데 아이가 맘에 걸리네요 ㅂㅈ 03:48:05 14
1310964 야식으로 매일 바나나 포도 먹고있는데 살이 빠지네요 딸기년 03:36:42 104
1310963 '9·13' 불지른 마용성도 식어간다 .. 03:33:21 48
1310962 문재인 대통령 엘리제궁 만찬 생중계 6 포포 03:16:54 128
1310961 매매가 떨어진 강남 아파트 나와 3 .. 02:43:08 433
1310960 강아지가 코 골면 정말 나이든 거예요? 1 . 02:35:49 188
1310959 이쟤명과 강용석 2 파트너 02:28:39 166
1310958 박스포장 칼로 열다가 배송받은 가방이 찢어졌어요ㅜ 16 지혜 좀 주.. 02:25:36 1,007
1310957 야간개장 임정은 집 어딘가요? 2 02:02:46 293
1310956 자식은 자식인생 나는 내인생 이럴래도 3 선배님들 01:47:13 492
1310955 지인에게 반찬을 받아서 반찬통을 돌려주어야 하는데 무엇을 넣어보.. 4 .. 01:46:19 668
1310954 신체 특징 주장해서 맞춘다고 해도 14 ,,,, 01:20:53 575
1310953 전자기기 직구시 모델별 1개만 들여올수 있다고???? 2 전자기기? 01:20:50 112
1310952 김여사 외모와 옷 평가... 이제 좀 솔직해 집시다! 42 국밥 01:11:41 2,207
1310951 퀴즈) 가을걷이냐, 가을 거지냐…프로야구 포스트시즌 돌입 ㅇㅇ 01:04:18 129
1310950 마크롱 부인 머리는 가발일까요? ... 01:02:13 303
1310949 숭실대 잘 아시는분~~ 5 숭실대 00:56:20 720
1310948 버리는게 이렇게 쉬운것을.. 5 무기력 00:55:08 1,527
1310947 82쿡 나빠요... 2 ... 00:54:37 569
1310946 지고트라는 여성의류 브랜드 6 00:54:24 1,049
1310945 아이생일 다가오니 또 기억이 나네요 서운 00:54:21 294
1310944 붙는 얇은 니트티에 어울리는 하의는 3 숙명 00:49:59 382
1310943 이제 솔직하게 살려구요 2 X 00:39:00 940
1310942 문정동, 오뎅(어묵)집 다녀왔어요..ㅎㅎㅎ 1 zzz 00:34:34 788