82cook.com을 즐겨찾기에 추가
login form

자유게시판

드러낼 수 없는 고민을 풀어보는 속풀이방

제 목 : 남편이 앉아쏴 하면 화장실에 냄새 안 날까요?

제이미 | 조회수 : 1,960
작성일 : 2012-02-16 13:15:05
추운 날씨에도 불구하고 오전에 환기를 꼬박꼬박 시키는데요.
환기 끝나면 춥긴 하지만 기분이 상쾌하죠.

상쾌한 공기 맡다가 화장실 들어가면 비교되는 그 꼬질한 냄새.. ㅠㅠ
어제 밤에 싹 청소해 놓았는데도 그러네요.

남편에게 앉아쏴 하면 어떨까 얘기도 해 봤는데 무척 자존심이 상하나봐요.
그게 뭐 그리 자존심 문제인지 이해도 안 되지만
그래서 더 얘기도 못하겠고.. 소변 보고 나서 샤워기로 씻어달라고는 했는데
그래도 냄새가 나네요.

흠냐.. 어떻게든 앉아쏴하게 되면 이 꼬리한 냄새 안 맡아도 될까요? ㅠㅠㅠㅠㅠㅠㅠ
그리고 남편 어떻게 설득시키면 좋을까요..
IP : 175.209.xxx.144
짧은 댓글일수록 예의를 갖춰 작성해 주시기 바랍니다.
거친 표현, 욕설 등으로 타인을 불쾌하게 하지 않도록 해주십시오.
18 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 1. 매일
    '12.2.16 1:18 PM (59.15.xxx.229)

    매일 청소해도 그렇게 냄새가 나나요??
    화장실청소용 세제(락스들어간것) 써도 그래요??
    울집엔 신랑 혼자 안방화장실 써서 거기 들어갈 일이많지 않은데도
    그렇게 냄새나거나 하지 않거든요
    볼일본후 물만 내리지 화장실 청소따윈 안해줘요
    애들 쓰는 화장실은 제가 매일 닦으니 그런 냄새 안나구요
    청소 매일해도 냄새가 그렇게 난다면 뭔가 다른 원인을 찾아보세요

  • 2. **
    '12.2.16 1:18 PM (211.108.xxx.43)

    남자들도 큰 거는 앉아서 하는데
    왜 작은 거 앉는 건 자존심이 상하는 지 잘 모르겠어요
    한번도 앉아보지 않은 사람한테 앉으라고 하면 자존심이 상할까 몰라도...
    아줌마들은 사는 게 온통 자존심 상하는 일 투성인데...
    똑같이 해주는 밥 먹고 살다가
    여자들은 온갖 궂은 일 다 하며 살잖아요...
    아무도 안보는 데서 앉는다고 자존심이 상할까?
    참나...
    울 남편은 제가 아들한테 앉아서 해라 하는 소리 듣고
    어느 새 혼자서 몰래 앉았더라구요
    그러고는 아들한테 너도 앉아라 하더라는...

  • 3. 로즈
    '12.2.16 1:19 PM (112.172.xxx.233)

    제가 그렇게 부탁했다가 못들을 소리 들었습니다..ㅠㅠ
    내남편 왈 남자를 서서오줌도 못싸게하는 더러운세상이라고 우리 조카한테 서서오줌도 못싸는데 잘라버리자고 한탄합디다...내조카 대학교1학년인데~~

  • 4. ..
    '12.2.16 1:20 PM (1.225.xxx.105)

    남편하고 그런일로 신경전 벌 일 에너지면 그냥 더 자주 청소하고 말아요.

  • 5. 쓸데없는
    '12.2.16 1:26 PM (121.162.xxx.111)

    자존심과 필요한 자존심의 구분이 심하게 안되죠. 남자들이.....
    공중화장실의 입식변기가 아닌 좌식변기에 서서 쏴를 한다는 자체가 안맞는 거죠.
    근데 그걸 자존심과 결부시킨다는 것은 쫌....

    무엇보다 엄마들이 어릴때 부터 가르쳐야 좋은 것 같습니다.
    그러나 불행히도 제 자식 기죽인다고 또 서서 쏴를 가르치니 문제죠.....

  • 6. 음.
    '12.2.16 1:27 PM (117.123.xxx.253)

    조용히 부탁해보세요.
    청소하기 너무 힘들다 그러시면서요.
    바로 다음부터 앉아서 일보던데요.

  • 7. 음음
    '12.2.16 1:28 PM (112.219.xxx.205)

    서서 쏴고 화장실 청소는 남편이 하면 되겠네요. 치우는 사람이 힘들다는데 웬 자존심? ^^

  • 8. 아돌
    '12.2.16 1:39 PM (116.37.xxx.214)

    남편은 언제부턴가 앉아서 했었고요.
    아이한테 앉아서 하던지 제대로 조준하라고 잔소리하는 것도 남편이예요.

  • 9. 제대로
    '12.2.16 1:49 PM (175.119.xxx.33)

    쏘면 ^^ 냄새 안나는데...
    저희 친정집은 남자가 아빠뿐인데 깔끔하게 쓰시는지 한번도 냄새 난적 없었고
    남편도 자취하면서 앉아서 볼일보기 시작해서 저희집도 청소 며칠 안해도;;; 냄새 안나거든요
    깨끗하게 쓰던가 앉으시던가 청소를 하시던가 택하시라고 하세요

  • 10. ㅎㅎ
    '12.2.16 2:01 PM (1.238.xxx.61)

    그래도 남편은 신경써서 누고 다 큰 아들은 지 맘대로 휘갈기는지 많이 묻혀 놓습디다.
    샤워기로 쏴아~ 하면서 이노무 새끼... 하는데요 ㅋㅋ
    제 남편은 앉아서 눠 보더니 소변이 잘 안 나온다고...끙..
    그냥 넵둡니다... 자주 씻는 수 밖에는...

  • 11. 와~
    '12.2.16 3:45 PM (203.241.xxx.40)

    앉아싸는 남자도 있어요?

  • 12. 울신랑
    '12.2.16 4:07 PM (14.47.xxx.105)

    알아서 앉아서 싸던데요 ^^"

  • 13. 정말 궁금했던거
    '12.2.16 4:12 PM (175.207.xxx.130)

    외국에선 어떤가요?서서?앉아서?그동네도 사람마다 다른가요?아~좌변기가 우리 전통문화는 아니어서...요

  • 14. 정말 궁금했던거
    '12.2.16 4:13 PM (175.207.xxx.130)

    그 동네는 건식욕실 많던데 물청소도 못하고 어쩌나 싶어서요

  • 15. 망탱이쥔장
    '12.2.16 4:23 PM (218.147.xxx.65)

    우리집 남자도 항상 앉아서 소변보는걸요? 진짜 냄새 안나요~ 저 진짜 화장실 청소 자주 못하거든요 -_-;;;
    아~주 오래전부터 변기 주변 튀고 더러워지는게 싫어서 앉아서 소변봤대요~
    우리 아들들도 다~ 앉아서 소변봅니다~~~

    외국 영화보면 거기서도 남자들 앉아서 소변보는거 자주 나옵니다~~ ㅋㅋㅋ

  • 16. 써글
    '12.2.16 4:25 PM (222.239.xxx.139)

    넘의 영감탱이가
    그렇게 말해도 안듣더니 요며칠 앉아서 하는것 같더만
    삐져서 또 서서 변기주변에 일부러 털어대네요

  • 17. ...
    '12.2.16 6:57 PM (211.32.xxx.171)

    대소변 보는건 지극히 사적인건데 그것까지 간섭받으면 기분이 별로일거예요.
    서서보든 앉자서 보든 상관하지말고 소변보면 책임지고 냄새안나게끔 알아서 하라고 하세요.

  • 18. 예전에
    '12.2.17 10:37 AM (112.154.xxx.153)

    티비에서 송승환에 나와 부인이 변기에 자꾸 흘린다고 화내서 이젠 자기가 기에 눌려서 앉아쏴 한다고 고백했는데.... 전 그이야기 하면서 남편한테 자기도 앉아 쏴 하고 싶지 않으면 변기 씼어 놓고 나오거나 조준좀 잘해 그러는데
    어쩔땐 씻어놓고 나오고 어떨땐 그냥 나오고.. 그러네요
    남자들은 자꾸 반복적으로 학생한테 하듯이 해야 배워요
    반복 학습
    그리고 당근과 채찍

☞ 로그인 후 의견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댓글입력 작성자 :

N

번호 제목 작성자 날짜 조회
1227645 에어컨은 어디서 구입하는게 좋은가요? 고민중 14:24:19 12
1227644 다이어트 쉐이크나, 뉴트리디데이 다이어트 쉐이크 아는 분 계세요.. 다이어트 14:23:14 16
1227643 당사 이전 안해도 되겠대요~~~ 1 끄덕끄덕 14:20:03 292
1227642 방탄소년단 빌보드 앨범챠트 1위를 보고 3 오잉 14:19:49 149
1227641 나의 아저씨 끝나니 허전하네요.. 요즘 드라마 뭐 보세요? 2 14:19:28 56
1227640 얼마가 적당할까요 2 중고 에어컨.. 14:16:55 67
1227639 레몬밤 추출물 드셔보신분 계신가요? 3 살이한창이예.. 14:12:26 133
1227638 오랜 친구들과도 가끔 휴지기가 필요한가 봐요. 2 뾰로롱 14:09:11 372
1227637 강릉역에 내려서 밥먹을 맛집있나요? 2 급질 14:04:46 148
1227636 치즈케익 만드는중인데 머랭이 안되는 이유가 뭘까요? 8 ... 14:04:17 156
1227635 친구관계 2 14:03:19 246
1227634 속옷이 이상해요 1 넌닝브라 14:02:19 205
1227633 국제영화제 수상작들 어디서 볼 수 있나요? 2 노래하는새 13:59:14 65
1227632 재산공개 할 때 보험 내역까지 공개하는 건 좀... 4 213 13:54:17 276
1227631 예쁘고 섹시한 속옷 추천해주세요 ㅋ 12 ㅇㅇ 13:53:13 436
1227630 경기말이 나와서 님들 동네 편의점은 어떤가요? 16 진단 13:52:29 945
1227629 나이가 들수록 점점 사레가 심해져요... 5 사레가 무섭.. 13:51:10 394
1227628 7살에 기관 안보내신분 계신가요? 2 엄마 13:50:07 228
1227627 이직 후 첫 출근 앞두고 너무 힘드네요 5 ... 13:46:29 494
1227626 방통위원장 바꾸는건 불가능한가요? ㅇㅇ 13:45:25 96
1227625 시스터액트 초등학생이 봐도 될까요? 9 영ㅇ화 13:42:06 257
1227624 [취재파일] 핵심은 블랙리스트가 아니라 '재판거래'다 3 snowme.. 13:42:01 158
1227623 오늘마감) 혜경궁 소송단 200명이 모자랍니다! 9 궁찾사 13:38:06 331
1227622 뿌리 염색에 좋은 염색약 4 뿌리 염색 13:37:22 667
1227621 채식라면 생각보다 맛있네요 3 힐링 13:31:22 36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