82cook.com을 즐겨찾기에 추가
login form

자유게시판

드러낼 수 없는 고민을 풀어보는 속풀이방

제 목 : 30대 중반분들... 선호하는 브랜드 있으신가요?

궁금 | 조회수 : 1,859
작성일 : 2012-02-15 17:15:43

지금껏 어린애들 키운다고... 그냥  백화점매대, 영캐쥬얼, 영플라자, 아울렛 같은곳에서..

한가지씩 필요한 아이템 있으면  사고,,, 싸다고 사고... 잠깐 입을것 사고 하다 보니...

제대로 갖춰진 옷이 없네요. 캐쥬얼 차림으로  외출할데가 있어도.. 옷은  많지만..

정작 입으면 후줄근해 보이네요...

이제는  싼가격으로  옷을 여러개  구입할게 아니라... 질좋은 원단의 옷으로 잘 입을만한 옷을 사야겠어요.

입지 않는 옷들 정리하고 나니 이렇게 됐네요.

30대 중반분들  어디서 옷사입으시나요? 

IP : 124.51.xxx.31
짧은 댓글일수록 예의를 갖춰 작성해 주시기 바랍니다.
거친 표현, 욕설 등으로 타인을 불쾌하게 하지 않도록 해주십시오.
6 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 1. 선호
    '12.2.15 5:23 PM (211.217.xxx.165)

    자주 못사입지만 구호.

  • 2. 나도 30중반
    '12.2.15 5:25 PM (114.207.xxx.33)

    백화점에서 사요. 될수있음 세일할때.
    아가씨땐 타임, 마인, 미샤 이런거 제값주고 다 사입었는데 돈아까워 죽겠어요.
    지금은 옷장에 소장용으로만 보관하고 있지요 ㅎㅎ
    비싸게 샀다고 잘입어지는것도 아니고..
    지금은 그런 브랜드 쳐다보지도 않아요. 질려서..ㅎㅎ
    요즘엔 마쥬가 제 몸에 맞고 예뻐서 주로 거기서 사요.
    이너나 가볍게 입을건 인터넷으로 사구요. -- 원단 괜찮은데 몇군데서만...
    하의는 제가 하체비만이고 라인이 별로라 단골가게(가격대 있는 보세)에서 입어보고 사요.
    주로 세미정장으로 입구요.
    저도 직장생활하긴 하지만 번화가가 아니라 다른분들 어떻게 입으시는지 궁금해요^^

  • 3. 라플란드
    '12.2.15 5:35 PM (211.54.xxx.146)

    싱글때 마련해놓은 가방몇개...코트한두벌 자켓한두벌로 결혼식등 중요한자리용으로 버티고있습니다.
    직장다니지만...캐주얼로 다니다보니...겨울엔 오리털..봄가을엔 티셔츠+청바지...여름엔 지시장에서산 저렴이들로 입고다니구요..자가용으로 출퇴근하다보니 옷에 거의 신경안쓰이고 새옷입고 만날사람도 없어요
    365일 집-회사 뺑뺑이에요..ㅠ.ㅠ

  • 4. 30대중후반
    '12.2.15 6:31 PM (93.36.xxx.225)

    저도 집-회사 뺑뺑이지만 회사에서 세미캐주얼이나 정장으로 입어야 해서
    저렴이보다는 브랜드 옷으로 사요.
    저는 외국이라서 추천해드리는 브랜드 차이가 있긴하지만
    막스마라,산드로,조셉,폴스미스등 입어요
    보통 세일할 때 사니깐 한국의 타임이나 마인 이런데보다 저렴하고 질도 좋아요.
    저는 무조건 원단과 핏이 좋은 베이직한 기본 아이템에 악세사리로 코디하는데요.
    나이가 드니 악세사리도 좀 좋은 거 해야겠더라구요.
    암튼 이렇게 하고 다니니 한국에서 오시는 남자분들도 제가 입는 건 죄다 명품인줄 착각하시더라구요

  • 5. 요즘 지름신 강림
    '12.2.15 7:52 PM (203.226.xxx.99)

    속에 입는 티셔츠나 단품 바지는 인터넷으로 사고 쟈켓이나코트 블라우스나 좀 멋스러운 단품은 bcbg,키이스,헤지스,마쥬등이요

  • 6. 요리초보인생초보
    '12.2.15 11:45 PM (121.161.xxx.102)

    voll이요. 아울렛매장에서 1,2만원 매대에 누운 거 잘 사요^^

☞ 로그인 후 의견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댓글입력 작성자 :

N

번호 제목 작성자 날짜 조회
1225049 미성년자들도 비혼자들로서 잘만 사는데 1 oo 03:48:59 71
1225048 작은 자동차부품 제조회사 품질관리에대해 알려주세요. 카푸치노 03:45:24 29
1225047 잠자리와 업무능력과의 상관관계 연구 3 .... 03:13:30 266
1225046 문소리 몸매가 2 박하사탕 03:11:01 432
1225045 사는게 늘 고행이네요 엄마 03:09:41 190
1225044 이혼,별거,한집서 남으로 살기 결정하기!! 15 ㅇㅇ 02:57:01 571
1225043 정은채 너무 이뻐요... 8 .. 02:36:27 619
1225042 저탄수 넘 어려워요 2 저탄수식차림.. 02:14:04 524
1225041 라돈 피해가기 너무 힘드네요. 아아아아 02:11:20 403
1225040 배가 고파서 잠이 안와요. ㆍㆍㆍ 02:10:17 172
1225039 채시라도 입술필러한듯 4 .. 02:04:28 736
1225038 문대통령 도착.JPG 5 드뎌 01:57:32 906
1225037 하루에 2만보 걸었어요 8 걷기 01:50:54 904
1225036 왜 애들은 한쪽부모를.. 3 신기 01:49:26 624
1225035 펌)유독 한 사진만 뚫어져라 쳐다본 문재인대통령. 2 달이 01:38:51 1,207
1225034 치과갔다가 강아지 데려온 분 봤어요 2 병원에? 01:33:17 567
1225033 타올 같은 거 얼마만에 삶으시나요? 5 01:26:16 558
1225032 임신 34주 원래 짜증나고 우울한가요 1 ㅡㅡ 01:23:26 165
1225031 몸에서 스스로 어떤 냄새가 나세요 6 왕관 01:22:42 1,093
1225030 트럼프에게 문통 신뢰하냐고 물은 기레기. jpg 14 미친 01:20:57 1,370
1225029 치아치료 아말감 괜찮을까요? 4 저기 01:18:37 380
1225028 칸 영상을 보는데요..이창동 감독 포스 ㅎㄷㄷ..ㅋㅋㅋㅋ..너무.. 3 tree1 01:18:17 909
1225027 오늘 라디오스타 재밌었어요 ㅋㅋㅋ ㅋㅋㅋ 01:05:43 883
1225026 한끼줍쇼 2 나나 01:04:14 918
1225025 82에서 추천받은 샴푸 쓴지 한달만에 건선이 완전히 사라졌어요... 6 뉴트로 01:03:13 1,68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