82cook.com을 즐겨찾기에 추가
login form

자유게시판

드러낼 수 없는 고민을 풀어보는 속풀이방

제 목 : 오일보습 1 주일 차 개인적인 경험/

오일보습 | 조회수 : 2,043
작성일 : 2012-02-12 10:54:09
밑의 쉐어버터 보고 작성합니다 ㅎㅎ

저고 겨울철 피부가 너무 당겨서,

쇼셜에서 오일샀어요( 호호바+로즈우드+기타등등 섞임)

세수 하자마자 물기 있는 얼굴에

오일 4방울 정도 두드리면서 발랐는 데-----당김이 사라졌어요!!!

오일보습 일주일째인데요, 오일바르면 얼굴 번들거릴 줄 알았는 데,

오히려 말끔히 흡수되고 수분이 안날라가게
잡아주는 것 같아요//

아침: 세안- 오일보습-에센스-(수분크림)- 오일2방울 +비비

저녁: 오일클렌징-에그솝-세안-토너-오일보습-에센스-에센스2

이렇게 사용한 지 일주일째인데요, 평소에는 저기에
오일이 없고, 수분그림 2종을 썼어요 ;;

수분크림이 못 잡는 걸 오일 한방울이 잡았어요!!

피부 정말 촉촉해진 게 수확이에요/ 번들거림 없음/

오일을 50원 크기로 따라서세안 후, 맨 얼굴에
문질문질 마사지 하니까,

각질? 같은 것도 나오고, 피부 잡티가 느껴지면 서

여드름이나 피지 같은 건 저절로 녹듯이 나오더니

이 후론 완전 얼굴 매끈! 달걀에 물 뿌려 놓은 것 같이 ㅎㅎㅎㅎㅎ암튼 대만족!!

저는 이번에, 쉐어버터도 사렵니다 ㅋㅋ
IP : 218.239.xxx.3
7 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 1. 저도
    '12.2.12 11:04 AM (110.70.xxx.222)

    저도 아래 시어버터글 보고 쓸까말까 했는데
    ㅋㅋㅋ
    저도 오일 얼굴에 바른지 1주일이에요
    지난주 피부상태 최악에 여드름칭궐상태였어요 저는 심한 건성인데 여드름까지 나서 뭘 바르기가 힘들거든요
    참다못해 얼굴에 오일발랐죠
    당김이 덜해요 번질거릴줄알았는데 오일도 싹 스며들어주는 미친 건성피부

    지금 1주일 조금 지났는데 완전 좋아요
    왜 이걸아직 몰랐나 싶을정도로요

    어제는 용감하게 목욕도 다녀왔어요
    제가 가을 겨울에는 목욕을 못가요
    피부가 너무 당겨서요
    목욕 내내 제 피부 만져봤거든요
    계속 보들보들
    목욕하고 나서도 바로 오일발라주고
    집에오는데 (보통은 집에오면서 거칠해져요)
    오잉 계속 보들보들 ㅠㅠ

    왜 진작 오일 바를 생각못했나 속상하면서도
    지금이라도 알았으니 되었다 싶네요 ㅠㅠ

  • 2. ...
    '12.2.12 11:15 AM (211.246.xxx.84)

    저두 오일 좋아해요
    호호바 오일 요즘 바르는데 아주좋지요

  • 3. 원글이
    '12.2.12 11:18 AM (218.239.xxx.3)

    오일 진짜 신기하죠?!!!

    어쩜 다 순식간에 스며들어서 더 촉촉하게 만들어요!! 쥴리크 오일 저도 이거 다 쓰면 살래요!!
    전 인디언오일이라고 티몬에서 싸게 팔길래 샀어요 ㅋㅋㅋ

  • 4. ㅋㅋ
    '12.2.12 12:13 PM (1.176.xxx.92)

    오일 마사지 한동안 잊고 있었는데 원글님 글 보았더니...다시 시작해야겠어요..!!
    오일에 흑설탕 갈은거 섞어서 마사지하면 진짜 좋아요...추천합니다~~~

  • 5. 상큼
    '12.2.12 1:24 PM (116.36.xxx.13)

    오일은 어떤거쓰세요??
    추천들 해주세요...
    어디서 사야하는지도요~^^

  • 6. ㅂㅂ
    '12.2.12 3:01 PM (120.142.xxx.87)

    바이오오일도 좋아요!ㅎㅎ

  • 7. 근데
    '12.2.12 5:14 PM (211.234.xxx.144)

    눈가엔바르면 안되겠죠? 눈가가넘건조해서요ㅠ

☞ 로그인 후 의견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댓글입력 작성자 :

N

번호 제목 작성자 날짜 조회
1315274 장나라 드라마 곧 나오나 봐요 1 드라마 20:20:42 43
1315273 식당 주방 일 해보신 분 계세요? 1 ..... 20:15:05 142
1315272 전세금 내리겠네요 2 ㅇㅇ 20:14:56 283
1315271 초등5학년아들 사춘기 1 아들 20:14:15 89
1315270 선물 받은 물건을 지역카페에 되파는 경우 자우마님 20:14:07 76
1315269 코스트코에 스위스미스 들어왔나요? 2 .. 20:13:04 111
1315268 키작은 사람은 요즘 유행하는 롱코트는.. 1 질문 20:12:54 251
1315267 로켓직구 요즘.. 앤쵸비 20:12:49 61
1315266 관공서 식당 시간요 조식 20:12:47 40
1315265 대화 시 영어단어 사용하는 사람 왜 그런건가요? 21 영어 20:01:12 555
1315264 이혼소송하려고 집을 나가려는데 1억5천으로 4 소송 19:58:24 742
1315263 강은비, 오사카 여행 중 성추행 고백 6 40대 19:57:16 997
1315262 곰팡이 방지제같은 독한 세제류? 남았으면 ㄱㄴ 19:57:08 61
1315261 내일 강용석 1심 선고인데... 변호사 자격 잃을까? 4 강앤김 19:55:20 457
1315260 100프로 호밀빵 정말 먹기 어렵네요 4 ㅇㅇㅇ 19:55:11 361
1315259 경찰은 왜 동생이 공범 아니라고 하는거예요? 7 라라라 19:52:45 676
1315258 하나 막으면 새로운 구멍,이재명 정보통신법 위반 14 ㅇㅇ 19:52:41 291
1315257 며칠전 쌍둥이 부둥켜 안고 울었던 엄마에요 ㅠㅠ 12 오힌 19:47:02 1,621
1315256 수시면접복장이요~ 4 머리아퍼 19:45:28 241
1315255 피곤해~피곤해~아침부터 저녁까지 피곤해 피곤해 ㅇㅇ 19:45:13 143
1315254 아주 오래된 묵은 된장 4 나마야 19:44:45 297
1315253 비정규직이라고 무시했던 여교사 요절했네요 18 부매랑효과 19:44:08 2,396
1315252 나이 들어서 메말라가는걸까요? abc 19:43:15 267
1315251 사는게 죽는거 보다 나은 이유 한가지만 ... 7 수산화 19:41:55 614
1315250 주말 안동 1박 2일 여행 후기 2 ... 19:40:29 43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