82cook.com을 즐겨찾기에 추가
login form

자유게시판

드러낼 수 없는 고민을 풀어보는 속풀이방

제 목 : 해품달 때문에 생활이 안 되네요.

훤이야~~ | 조회수 : 1,952
작성일 : 2012-02-09 10:27:09

 

저 해품달 요즘 유행하는 말 중  하나인 닥본사 중인데요.

거기에 재방 케이블에서 삼방,  사방, 오방... 1주일 내내 미친듯이 보는 바람에 생활이..  생활이 잘 안 됩니다요.

사무치게 보고픈 맘에 지금 업무 중인데도 살짝 글 쓰고 있습니다.

흑흑... 아줌마가 이래서야 되겠습니까?

 

작년에 성균관 스캔들 박유천에 푸욱~ 빠져서 침 질질 흘리면서 봤지만 이 정도는 아니었고,

시크릿 가든도 미친듯이 현빈에게 빠졌건만 또 이 정도는 아니었는데...

 

김수현 사람 미치게 하는 큰 마력이 있는 것 같아요.

 

고 어린 것이 불혹의 아줌마를 이렇게 만들다니...

제가 중, 고등학교 시절  교과서 사이에 하이틴,  할리퀸 로맨스 끼어 놓아 가면서 본 1인인데요.

이런 내용에 가슴 찌릿찌릿 설레어서 완전 넘어 가는 사람입니다.  

 

전 어제 훤이의 미소 때문에 밤잠을 못 이루었네요.

어쩜 그런 미소로 여심을 뒤흔드는지요...

전 훤의 버럭 버전도 정말 좋아요. 

훨이에게 버럭할 때 마치 제가 월로 빙의되어.... 그런 식의 사랑표현 왜 그렇게 저를 설레게 하는지....

아웅~ 녹네요. 녹아...   

 

오늘 밤까지 어떻게 기다리나요.

어제 예고 씬에서 훤의 마지막 대사 "내게서 멀어지지 마라" 였나요??? 

이 말보다 더 애절했던 것 같은데... 이놈의 기억력이...

아무튼 오늘 밤까지 또 어떻게 기다리나요.

지난 1주일 기다리다가 폐인 될 뻔 했는데... 

훤의 얼굴을 각인시키기 위해서 DVD 꼭 사야 겠어요.

 

 

 

 

IP : 112.217.xxx.67
짧은 댓글일수록 예의를 갖춰 작성해 주시기 바랍니다.
거친 표현, 욕설 등으로 타인을 불쾌하게 하지 않도록 해주십시오.
11 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 1. ..
    '12.2.9 10:32 AM (1.225.xxx.39)

    지금 아침프로에서도 해품달 얘기중입니다.

  • 2. 콩나물
    '12.2.9 10:38 AM (218.152.xxx.206)

    저는 어제 정말 잼 없었어요.

    우선 김수현이 한가인을 좋아하고 사랑하는 것 같지가 않아요.
    그냥 너무 따로 노니깐요. 둘이서 연기를 하는구나.. 하는거지.. 절절 마음이 아프거나 하지를 않더라고요.

    그리고 한가인이 왕이 그리 사랑할 정도로 사랑스럽지가 않아요. 얼굴은 이쁜데... 매력이 없다고 할까요?
    항상 같은 표정에 눈만 동그랗게 뜨고..

    정말 해도 해도 너무하는것 같아요!

  • 3. 아몬드봉봉
    '12.2.9 10:38 AM (59.10.xxx.106)

    저희 언니가 김수현을 보고 저런 아들 있음 배부르겠다고 하고 있는데...
    4살짜리 조카가 옆에서 방해하니깐..거기다 대놓고.. 엄마는 배고프거덩! 이럼..ㅋㅋ

    엄마 언니 저.. 세 모녀가... 아주 왕님에게 빠져들면서...더불어 의빈자가 미스캐스팅이라며
    세모녀 거품물었음..

  • 4. 곰돌이
    '12.2.9 10:51 AM (121.149.xxx.217)

    저는 김수형 삼동이 시절부터...
    그리고 자이언트 아역때부터 왕팬이었어요..

    이번에도 역시 저를 실망시키지 않네요.

    감히 내게서 멀어지지 마라!!!!

    ㅎㅎㅎㅎ 너무 조아요....ㅠ0ㅠ

  • 5. 수훤
    '12.2.9 10:51 AM (119.64.xxx.27)

    수현에게 빠져 생활 못하는 사람 여기도 있어요 ㅎㅎ

  • 6. 세종이요
    '12.2.9 10:52 AM (124.46.xxx.88)

    공지영이 봤다면 또 성희롱운운할까 겁나용

  • 7. 가인
    '12.2.9 10:57 AM (112.217.xxx.67)

    전 한가인 참 괜찮던데...
    월이 역에 한가인 외에 다른 사람은 어울리지 않는 듯...

    그리고 예전에 사극 했던 여자연예인들은 그 사극 때가 떠올라서 별로일 것 같아요.
    그래서 한가인이 딱~

    그리고 김수현과도 점점 애절...
    저 다시 태어난다면 김수현 같이 태어 났음 좋겠어요.

  • 8. 훤이를
    '12.2.9 11:23 AM (211.210.xxx.62)

    훤이를 좋아하신다니
    크리스마스인 눈이올까요 라는 드라마 1회를 꼭 보세요.
    그 드라마 1회에 고수의 아역으로 나오는데 거기서 완전 멋있어요.

  • 9. ㅎㅎ
    '12.2.9 11:48 AM (58.122.xxx.86)

    이렇게 반가울수가 ㅎㅎ 동지를 만났네요 아니 제 나이가 몇살인데 이렇게 해품달에 빠져서
    허우적 거리다니 이해가 안갈 정도에요
    어제도 월을 바라보는 수훤이 눈빛 때문에 가슴이 다 떨렸어요
    짜슥 ㅎ 크눈때 보고 어머 제 누구지 하면서 살짝 관심 갖었다가 삼동이 연기하는거 보고
    기대 했다가 이번에 완전 수훤이 한테 몰입 했어요
    앞으로가 더욱 기대됩니다 30대의 김수현이란 배우는 어떤 모습일까요?

  • 10. ㅎㅎㅎ
    '12.2.9 1:45 PM (61.79.xxx.61)

    차인표(사랑을 그대 품 안에) - 김현중 (꽃보다 남자) - 박시후(검사 프린세스) - 김수현(해를 품은 달)
    제 사랑의 계보네요. 수현이도 귀엽네요~

  • 11. 구쵸
    '12.2.10 3:07 PM (211.207.xxx.111)

    클스마스에 눈이 올까요.. 초반에 잘 나가다 산으로 간 드라마인데 거기서 고수 아역... 그때부터 뿅 갔다는... 근데 솔까 미남은 아니잖아ㅛ. 균형잡힌 몸매와 작은 얼굴 플러스 발성과 음색이 반은 먹고 들어가는
    듯.

☞ 로그인 후 의견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댓글입력 작성자 :

N

번호 제목 작성자 날짜 조회
1227253 노래 좀 찾아주세요. 노래 21:06:31 21
1227252 인성, 능력 괜찮아도 집안환경이 안 좋다면... 4 우후 21:04:54 148
1227251 북미회담 정말 예지몽처럼 될수있겠어요 1 당근 21:04:37 192
1227250 고메피자 나온후엔 피자자주먹네요^^ 2 피자 20:57:04 325
1227249 머리좋아지는 방법은 정말 없나요? 4 20:54:38 228
1227248 멋대로인 아들 군대가면 면회 안가고 싶어요. 1 20:53:57 316
1227247 급)총각무를 샀는데 너무 매워요 1 .. 20:51:20 244
1227246 통일전망대...철원 vs 고성 어디가 좋을까요? 1 잇힝 20:50:15 92
1227245 스페인어생초보 시작용 어플이나 팟캐가 있을까요? 3 올라 20:48:42 120
1227244 우울해 죽겠습니다ㅠㅠ 6 20:48:31 700
1227243 논두렁 시계 재조사!!!!한답니다. 5 기레기 OU.. 20:47:51 942
1227242 마음을 편히 9 20:40:26 437
1227241 북미회담에 대한 저항세력이 2 ㅇㅇ 20:40:18 242
1227240 좋은 시어머니 두신 분 계신가요? 10 ... 20:39:10 806
1227239 여행 정말 너무 좋네요 11 ..... 20:38:29 1,429
1227238 대만에 첫날 밤10시에 도착하면 뭘할수 있을까요? 4 ... 20:34:22 358
1227237 혜경궁김씨 트윗 동영상으로 나왔어요~ 11 부선시장 20:32:40 678
1227236 중국이 또 김정은 만난다네요 9 왜그러냐 20:28:24 1,865
1227235 아 미스트리스 5 아아 20:26:15 634
1227234 퀴즈 좋아하시나요? 3 파랑 20:22:07 146
1227233 남동향.. 화초 키우기 안좋을까요? 3 쿠기 20:21:53 204
1227232 날이 갈수록 정은이가 귀여워지네요 20 ㄷㅈ 20:19:40 1,574
1227231 외신 기자에게 조롱받는 한국 언론들.jpg 10 ㅠㅠㅠㅠ 20:15:59 2,609
1227230 세상 궁한 조합인데 맛있게 먹는 셀프 간식 있으신가요. 5 방금 저는 20:15:08 781
1227229 저는 청소하고 정리정돈하는 시간이 너무 아까워요 31 ㅎㅎ 20:15:07 2,56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