82cook.com을 즐겨찾기에 추가
login form

자유게시판

드러낼 수 없는 고민을 풀어보는 속풀이방

제 목 : 주진우 돌아와. 보고싶다

술한잔 | 조회수 : 2,349
작성일 : 2012-02-08 20:41:43
내나이 39. 내 나이가 더 많은지 어쩐지 모르겠지만...... 그냥 누나 할랍니다 .............. 저 지금 맥주 한캔 마셨는데 
갑자기 주기자가 너~~무 보고 싶어요...........f4. 얼마나 힘빠지고 답답할까 생각하니 제  맘이 너무 아프네요 ............
누나가 기다린다.  어여 와라 

IP : 218.52.xxx.108
짧은 댓글일수록 예의를 갖춰 작성해 주시기 바랍니다.
거친 표현, 욕설 등으로 타인을 불쾌하게 하지 않도록 해주십시오.
7 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 1. mm
    '12.2.8 8:48 PM (219.251.xxx.5)

    봉도사 빈자리 메꿀려고 애쓰는 김용민도 더불어~~
    그냥 해적마냥 산적마냥 씩씩하게 가자구~~

  • 2. 모주쟁이
    '12.2.8 8:52 PM (118.32.xxx.209)

    조카 어록 좀 써주세요.
    원글 내용도 너무 귀엽고 이쁘네요.
    날 사랑해줘서 고마워~~~
    만약에 내 조카가 그랬으면
    당장 다음날 찾아갔을꺼예요.
    그 이쁜짓이 자꾸 생각나서 못참구요.

  • 3. 형선찡
    '12.2.8 8:54 PM (114.203.xxx.161)

    그래서 업로드가 늦어지는거였군요. ㅠ

  • 4. 저는
    '12.2.8 9:01 PM (175.200.xxx.166)

    그들이 조금은 더 쉬었으면 좋겠어요. 숨가쁘게 달려오느라 건강도 가족도 다 내팽개치다시피하고
    지냈을텐데. 올해 긴긴 시간들이 남았으니 상한 몸과 다친 마음을 조금은 더 쉬면서 추스리길 바래요.
    누난 더 기다릴 수 있으므로... 정의원 빨리 나와야하는데..

  • 5. ㅠ.ㅠ
    '12.2.8 9:37 PM (116.127.xxx.24)

    저도 누나예요. 주 기자~ 김 교수~안아드릴게요~ 꼬옥~ 김총수는 그게.......남자의 향기가 물씬이라 부끄럽고요~~ 그냥 절 안아주세요~ 포옥~ (이거 성 추행 아닌거죠~? )

    제겐 드라마 f4보다 더 완소한 f4 입니다.

    아! 댓글보니 김총수님 상을 ...ㅠ.ㅠ
    에혀..하필 이렇게 몸도 마음도 쓰라릴때에.....ㅠ.ㅠ
    삼가 고인의 명복을 빕니다. 자랑스러운 손주를 두셨다는 거 아시지요?

  • 6. 원글이
    '12.2.8 10:12 PM (218.52.xxx.108)

    제가 너무 이기적인지 나꼼수가 빨리 올라왔으면 하네요
    아무일 없었는듯 예전의 그들 목소리가 너무 듣고 싶어요
    욕한번 해 본적 없는 나도 욕할수 있다는 사실과
    욕이 어떨때 쓰여야 참맛인지 알게해준 나꼼수
    내주변 언냐들과도 정치 시사 얘기를 나눌수 있게 해준 그들
    너무나 감사하고 보고싶네요. 에잇. 한캔 더 해야겠습니다

    근데. 김교수님 상중이라니 ㅠㅠ. 삼가 고인의 명복을 빕니다.

  • 7. 그런데
    '12.2.9 3:15 PM (121.138.xxx.14)

    가족도 주기자 얼굴 보기 넘넘 힘들답니다.
    에휴....여보 ㅠㅠㅠ

☞ 로그인 후 의견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댓글입력 작성자 :

N

번호 제목 작성자 날짜 조회
1225008 부대개방 행사 때 메거리 챙겨야해요? 1 .. 00:14:22 12
1225007 며칠 전 한밤 중에 미역국 냄새가 났었는데 ㅇㅇ 00:13:35 62
1225006 최민희와 전원책이 우리입장과 반대되고 있네요. 1 강적들 00:13:00 36
1225005 수면제 끊기 성공하신 분 계세요? .. 00:11:46 20
1225004 실제로 본 가장 뚱뚱한 신부는 몇킬로정도쯤 나갈거 같았나요? 5 .. 00:06:32 251
1225003 카스테라 만들때 꼭 나무틀에만 구워야 하나요? 3 카스테라 00:02:29 101
1225002 고택 추천해주세요. 2 고택 00:01:26 160
1225001 나는 우리동네가 좋다 1 흐흐 00:00:46 144
1225000 한국어->영어로 번역 사이트 추천 부탁드려요~ ... 00:00:23 31
1224999 중딩남아 초딩고학년여아 결혼식 복장 조언부탁드립니다. 4 복장고민 2018/05/23 73
1224998 유아인 시 작품들... 8 tree1 2018/05/23 248
1224997 치아바타는 어디에서 사나요? 1 안미 2018/05/23 242
1224996 담달부터 연봉 천만원이 올라요 9 122018.. 2018/05/23 947
1224995 맘에 드는 남자가 생기면 일단 빨리 자고 싶은게 24 ㅇㅇ 2018/05/23 1,798
1224994 3자가 보기에 부부사이 안 좋은거 티나나요?? 9 2018/05/23 863
1224993 전생이라는 게 있나 봐요... 그렇지 않고서야... 26 gg 2018/05/23 1,688
1224992 선배 집사님들 질문 드립니다~~ ㅠㅠ 4 ㅠㅠ 2018/05/23 242
1224991 LG의 경영자들 병역 현황 2 demand.. 2018/05/23 508
1224990 역시 좋아하는 건 못 이겨요 2 으음 2018/05/23 419
1224989 층간소음때문에 미칠것같아요 2 ... 2018/05/23 470
1224988 옆집사람이 아기를 가졌어요 7 괴롭지만 참.. 2018/05/23 1,642
1224987 여러분,지갑 여실 시간입니다. 9 부선갈매기 2018/05/23 1,620
1224986 친구 조카애 얘기듣고 너무 웃겨서요. 16 ... 2018/05/23 2,694
1224985 “양예원 가해자 A실장, 2008년에도 동일 사건으로 고소당해”.. 6 ㅇㅇ 2018/05/23 1,385
1224984 밖으로 도는 아이 남편이 자퇴시키라는데요ㅠ 14 2018/05/23 1,28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