82cook.com을 즐겨찾기에 추가
login form

자유게시판

드러낼 수 없는 고민을 풀어보는 속풀이방

Banner

제 목 : 직장생활,, 매너리즘에 빠진 것 같아요

워킹맘 | 조회수 : 1,640
작성일 : 2012-02-07 06:28:40

제목대로 예요.

예전 같지 않다는 것이 느껴져요.

일이 하기 싫거나 출근하기 싫거나 한 건 아닌데,

그냥 시간만 보내고 있어요.

내가 살아있다는 느낌이 없어요.

어떻게 극복하셨나요?

지혜를 나눠주세요.

IP : 58.184.xxx.74
짧은 댓글일수록 예의를 갖춰 작성해 주시기 바랍니다.
거친 표현, 욕설 등으로 타인을 불쾌하게 하지 않도록 해주십시오.
6 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 1. kandinsky
    '12.2.7 6:35 AM (203.152.xxx.228)

    여가시간에 생활에 활력이 되는 다이나믹한 취미나 평소 하고 싶었던 일들을 해보시는게 어떨지요 버킷리스트 같은.....
    내직장생활 외의 시간에 즐겁게 보내고 삶의 질이나 만족도가 높아지면
    직장에서의 만족도나 업무능력도 높아지더이다.
    힘내세요 ㅎㅎ

  • 2. 저는...
    '12.2.7 6:37 AM (222.109.xxx.209)

    누가 내 치즈를 옮겼을까? 읽고나서 극복했어요^^

  • 3. 인간극장
    '12.2.7 6:44 AM (211.207.xxx.253)

    짠돌이남편 보면서 부러워하고 있어요. 욕먹고 있는 분위기인 것 같은데 저렇게 열심히 살아갈 뭔가가 있었으면 좋겠어요.

  • 4. 워킹맘
    '12.2.7 8:19 AM (58.184.xxx.74)

    뭔가를 하면 나아질까요? 아기 때문에 집, 회사만 반복하고 있네요.

  • 5. 행복한 출근길
    '12.2.7 8:46 AM (121.141.xxx.19)

    법륜 스님의 "행복한 출근길" 이란 책 추천드려요.
    집, 회사만 반복될수 밖에 없는게 워킹맘이죠.
    그나마 책으로 위안 받을수 있으면 좋겠어요.

  • 6. ㅇㅇㅇ
    '12.2.7 9:51 AM (14.40.xxx.129)

    저도요...회사 일뿐아니라 삶도 그래요. 재미었고..
    그래서 모 하나 취미로 배워야하나 생각중입니다.
    그나마 회사라도 나오니 밖에 나오지 아니면 지금 상태로 집에만 폐인처럼 있을 것 같네요..ㅠㅠ

☞ 로그인 후 의견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댓글입력 작성자 :

N

번호 제목 작성자 날짜 조회
1126745 딸이 창원 공단지역으로 발령이 났어요 3 어째야 하나.. 12:03:33 187
1126744 김영란법 개정에 대해 안철수가 쓴 글 2 ... 12:02:46 60
1126743 절임 배추 3일뒤 수육용으로 쓸 수 있을까요? 1 배추 12:02:23 20
1126742 초등 고학년 가방은 뭐사세요? ... 12:02:20 14
1126741 호박고구마와 밤고구마 어떤게 더 맛있나요? 4 설원풍경 12:00:52 123
1126740 디스크파열 됐을때 어쩌면 좋은가요 1 바다 12:00:05 40
1126739 예비 못 받았으면 3 고3맘 11:59:45 103
1126738 여자도 군대 다녀와야한다 봐요 7 새옹 11:57:50 150
1126737 정시 무료 모의 지원 할수 있는곳이 있을까요? 고3 11:57:12 45
1126736 초딩4학년 딸소원이 남북통일이라고 하네요. 2 mb구속 11:51:08 91
1126735 중국에서 문재인 대통령님이 받는 엄청난 대접 7 자금성 11:49:59 538
1126734 가족 중 혼자 여자이신 분들 2 ㅡㅡㅡ 11:49:16 232
1126733 버릴게 너무 많아요..ㅠ 4 11:45:39 606
1126732 저는 올한해 큰걸 얻은거 같아요. 7 11:44:24 712
1126731 공짜로 냉장고 사기 3 고민이여 11:42:47 249
1126730 미니화분은 소모품인가요 ㅜㅜ 2 춘하추동 11:41:44 188
1126729 문케어 관련 현직 의사의 글이네요. 10 11:40:46 583
1126728 수학 2 선행 11:36:36 213
1126727 간절곶에 바다전망 카페 2 울산 11:34:23 172
1126726 난방비 나왔는데요. 3 11:33:26 666
1126725 고3. 수능 국어 3등급. 최저 못맞췄어요ㅠ 12 ... 11:31:21 1,011
1126724 박주민 "문재인 케어 혜택은 이렇습니다." 5 3대비급여... 11:30:42 371
1126723 국가장학금 1차 신청 놓치면 2차에 해도 되나요..(급질) 5 알려주세요 11:29:19 221
1126722 전라도 광주 결혼해서 내려가는데... 살만 한가요? 19 율리아 11:26:49 972
1126721 최근에 롱패딩 사신 분~ 2 너무 춥다 11:26:28 307