82cook.com을 즐겨찾기에 추가
login form

자유게시판

드러낼 수 없는 고민을 풀어보는 속풀이방

제 목 : 부부가 영화볼땐 아이들을 어디 맡기세요?

... | 조회수 : 2,232
작성일 : 2012-02-04 21:02:47

너무 보고 싶은 영화가 있어요........9살 6살 남매인데요.........두고 나가서 볼수도 없고.......

혼자 보고 오겠다니 남편이 난리네요.......ㅠㅠ

IP : 124.49.xxx.9
짧은 댓글일수록 예의를 갖춰 작성해 주시기 바랍니다.
거친 표현, 욕설 등으로 타인을 불쾌하게 하지 않도록 해주십시오.
14 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 1. 시댁에
    '12.2.4 9:15 PM (211.209.xxx.210)

    시댁이나 친정에 맡길수 없다면요..아이들자고 심야영화보세요....
    아이들이 자주 깨는편이 아니면 아이들 재우고 심야영화보는 부부 주위에 많던데요....

  • 2.
    '12.2.4 9:17 PM (118.219.xxx.4)

    아니 왜 혼자 못보게 하나요?
    잘 구슬?려서 보고 맛난거 사가지고
    온다고 하세요

  • 3. 애들만 두고
    '12.2.4 9:26 PM (14.52.xxx.59)

    영화를 보러 간다구요??
    외국같으면 감옥가요
    영화가 뭐라고 자는 애들만 두고 가나요,,몇 달 기다리면 유료다운로드 됩니다

  • 4. 같이 살고 같이 죽자?
    '12.2.4 9:27 PM (122.32.xxx.129)

    번갈아 보고 오세요,대신 먼저 보고 온사람 스포 흘리지 마시구요 ㅎ

  • 5. ...
    '12.2.4 9:43 PM (14.63.xxx.92)

    아이들 두고 심야영화도 위험합니다
    어린아이들 커가는 기쁨으로 견디세요
    조금만 참으세요 곧 해방된답니다

  • 6. ...
    '12.2.4 9:45 PM (122.40.xxx.37)

    전 낼일 조조로 보러가요. 신랑한테 애맡기구요. 애들끼리놔두고는 안갈거같애요.

  • 7. ...
    '12.2.4 9:56 PM (125.177.xxx.148)

    시부모님이나 친정 부모님께 저녁 대접해 드리고 오후 한나절 아이들 맡기고 영화 보고 옵니다.

    11살, 5살인데 도저히 애들만 두고 가는건 상상도 못하겠고 1년에 한번쯤 진짜 좋아하는 영화나오면 그렇게합니다.

    올 3월 부터는 둘째가 유치원 가니까, 혼자 조조 보는것도 가능하겠군요 ㅋㅋ

  • 8. 음-
    '12.2.4 9:59 PM (219.251.xxx.135)

    시댁 가서 애들 재워놓고 심야영화로 봐요.
    저도 영화 좋아해서, 애들 학교+유치원 보내놓고 저 혼자 조조영화 보고 왔더니,
    남편이 토라져서 애먹었네요 ;;
    그후로 그냥 시댁 가서 저녁 먹고, 애들 재우고, 그 다음에 심야영화 봅니다.

    애들 재워놓고 나가도 봐주실 부모님 안 계시면.. 주말 낮에 키즈카페에 맡기는 방법도 있어요.
    영화관과 같은 건물이 키즈카페가 있는 경우도 있거든요.
    9살, 6살이니까 부모 없이도 가능할 것이고,
    키즈카페에서 하는 요리나 체험 프로그램 신청해주고 보고 오는 방법도 있답니다.

  • 9. ...
    '12.2.4 10:07 PM (119.201.xxx.192)

    애들 오전에 학교나 어린이집 갔을때 동네 아줌마들과 보고싶은 영화 봤어요.남편과 보는건 포기.

  • 10. 아는 사람보니
    '12.2.4 11:20 PM (175.199.xxx.185)

    큰애들 있는 시누집에 맡기고
    어차피 애들은 애들 좋아하고
    큰애들이 봐주고하니
    영화보러 가던데요

  • 11. 헉.
    '12.2.5 12:26 AM (112.144.xxx.189)

    집에 애들만 재우고 영화보러가면 불안하지 않으세요?
    초등학생들이라도 애들만 밤에 집에 놔두고 나가면...
    미국에선 경찰에 잡혀가요..

    전 아이 유치원 가면 혼자 조조 보구요..
    남편은 나중에 굿다운로드 해서 보여준답니다..ㅋㅋㅋ

  • 12.
    '12.2.5 12:47 AM (222.117.xxx.39)

    에이.. 남편분이 왜 님 혼자 못가게 하시는 거에요?

    샘도 많으셔라. ㅋㅋ

    저는 혼자 가서 봤었는데요. 남편한테 맡기고...

    따로 번갈아 가시던지, 아님 부모님들께 부탁 드리고 잠시 데이트 가셔도 되겠죠.

    저도 혼자 가는 것 아님 친정엄마께 부탁 드리고 남편이랑 데이트 잠깐 하고 그랬어요.

    애들만 남겨 두고 가는 건 진짜 아니라고 봅니다.

  • 13. 시간제보육시설
    '12.2.5 12:56 PM (115.143.xxx.81)

    저희동네엔 그런곳이 있어요...초2까지 봐주고요...
    애들 초등 들어가기 전에 열심히 봐야겠네요 ㅎㅎ
    나중엔 동생네랑 품앗이 할라고요..

  • 14. 아이
    '12.2.5 1:02 PM (121.143.xxx.126)

    9살,8살아이 있는데 여태 놀토 아닌 토요일에만 조조영화만 봤네요. 아이들 학교보내고 바로 가서 집에 오기전에 바로 들어오면 영화한편보기 딱 맞았어요. 헌데 이제 토요일 학교가는게 없어지니 포기해야겠네요.ㅠㅠ 아이들 재우고 간다는건 정말 말도 안되는 일이구요. 큰아이가 초등생이니 둘이서 어린이 만화보게 하고 부부는 딴영화보면 안될까요? 아님 블럭센터같은곳에 아이들 있게 하고 다녀오시던가요?
    주변에 보면 영화 정말 좋아하시는 분들 아이들 동반해서 영화관 오던데 제발 그런행동은 삼가해주시고, 연령에 맞는 영화찾아서 보여주게 하거나 플레이타임같은곳에서 놀게 하심이 좋지 않을까요

☞ 로그인 후 의견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댓글입력 작성자 :

N

번호 제목 작성자 날짜 조회
1225386 자한당 홈피 다운이네요 1 ** 17:24:58 54
1225385 앞집이 계속 아파트 방화문을 열어놔요. 아침이 17:23:35 63
1225384 자격증 시험계획. 조언부탁드려요 재유 17:21:31 32
1225383 읍읍이 욕파일 공개한 자유당에 법적 대응 할거라네요ㅋㅋㅋ 22 초코 17:19:56 264
1225382 '자유한국당'이 검색어 1,2위네요 현재 17:19:51 106
1225381 새 냉장고 질문입니다 기다리다지침.. 17:19:29 46
1225380 서울 당일여행 할건데요 5 ㅇㅇ 17:15:46 135
1225379 군입대를 안한 자녀들 두신부모님 계신가요? 2 ddd 17:14:03 126
1225378 순한 썬크림 추천해주세요 4 민감성 17:10:34 126
1225377 골반뼈가 뒤틀렸는데 뼈맞춤 잘하는곳 아실까요? ^^ 17:10:02 70
1225376 아직도 나의 아저씨에서 못 벗어나고 헤매는 분 계신가요? 5 .. 17:06:55 302
1225375 아이들 적성 검사 딸진로 17:06:06 55
1225374 시가랑 멀어지신 분들 어떻게... 1 .. 17:03:28 326
1225373 재즈 음악장르가 좀 불편해요 11 뮤지션 17:02:06 331
1225372 저 아래 읍읍이 자료 보고요.네거티브는 아무나 하는 게 아니네요.. 18 /// 17:01:42 388
1225371 [선택 6.13] "우리는 원팀".. 與 지방.. 6 ... 17:00:18 206
1225370 벤츠나 BMW에서 운영하는 공식 중고차 싸이트 괜찮나요? 오잉 16:58:36 70
1225369 홍대역 식사 2 대인기피증 16:56:37 181
1225368 미담 ㅡ 이재선 (이재명이 쌍욕한 형)씨 가족 13 .. 16:53:08 813
1225367 경북 사시는 분. 조그만 더 힘냅시다. 5 으라차차 16:50:30 294
1225366 제가 죄책감에서 벗어날수 있을까요? 2 베프 16:50:03 404
1225365 추천--육아블로그 1 .... 16:48:13 229
1225364 '최순실 태블릿 허위사실 유포' 변희재 구속영장 8 샬랄라 16:47:04 500
1225363 퍼프소매 바느질 뜯어보면 나팔소매 모양인가요..? 3 .... 16:46:39 227
1225362 합정역 마포만두 사왓는데 7 .. 16:43:54 1,018