82cook.com을 즐겨찾기에 추가
login form

자유게시판

드러낼 수 없는 고민을 풀어보는 속풀이방

Banner

제 목 : 강동구 (송파/광진) 한우 조용히 먹을 수 있는 곳 추천 부탁해요~

고기 | 조회수 : 1,117
작성일 : 2012-02-03 20:29:42

백만년만에 외식하자네요. 왠일이래요......

시간은 일요일 점심이나 저녁시간이고 종목은 한우 입니다.

횡성한우등 정육식당은 빼주세요. 비싸더라도 이왕먹는거 조용히 느긋이 편안히 먹을라구요.

즐거운 주말보내세요. 미리 감사합니다.

 

 

IP : 121.133.xxx.110
짧은 댓글일수록 예의를 갖춰 작성해 주시기 바랍니다.
거친 표현, 욕설 등으로 타인을 불쾌하게 하지 않도록 해주십시오.
4 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 1. 고기
    '12.2.3 9:09 PM (121.133.xxx.110)

    허걱... 명월관 정도면 가격구애 받을 것 같아요..ㅠㅠㅋ
    감사합니다 ^^
    대도식당 분점이면 혹시...신선설농탕 옆집인가요??

  • 2. 찬웃음
    '12.2.3 9:57 PM (222.121.xxx.125)

    강동구 성내동에 농협서울지역본부(구 축협중앙회)가 있어요.. 건물 대각선 옆으로 주차장이 있는데 그 앞에 고석정이라고 고기집이 있어요.. 예전에 축협 임직원분들이 많이 이용하던 곳이라.. 축협고기만 썼었거든요.. 가끔 그집 삼겹살이 생각이 날때가 있어요.. 거기 곱창전골도 맛났었는데.. 안간지 좀 되서 요즘은 어떤지 모르겠지만.. 축협직원들이 인정한 고기집이거든요..

  • 3. 샘터
    '12.2.3 10:03 PM (124.50.xxx.6)

    제가 아는 집이 소문없이 제일 잘하는 집일 거라고 난 생각합니다.
    보훈병원 아세요? 들어가느 입구 왼쪽에 아파트 앞에 있는 도원한우있어요.
    여기 보기엔 들어가 있어 지나가다 잘 몰랐는데 몇년전 한번 가보고 지금 가족들과 자주갑니다.
    고기가 변함이 없고 무슨 장난?을 안친다는 생각 들어요. 수요일엔 간이 나와 눈이 나쁜 우리가족은
    안먹던 간에 맛도 들여 기분은 좀 그렇지만 덕 많이 보고 있어요. 전 잘 못먹는다고 하니까 간전을 부쳐주는데 참 고소하고 맛있었어요. 육회 좋아하시는 울 어머님은 제일 낫다고 하시고 아이들은 등심궈먹는것이 제일 맛나다고 하고.... 저는 청국장이나 김치찌개가 제일 나아요. 여름에 먹은 쌈밥도 인상적이었구요.
    이러니까 뭐 제가 이집 선전원같네요. 상관은 하나도 없어요. 자주 가서 단골이 된것 외에는요.
    아뭏든 고마운 부부예요. 자주가서 맛나는것 잡숫고 건강하세요~~~
    아참 자주가서 들은 얘긴데 이짐 남자사장님이 이천에서 목장을 수십년 했댔어요.
    그래서 고기를 볼줄 안다고 했어요. 가서 물어 보세요.
    이런 양심적인 집들은 우리가 많이 팔아줘야해요.

  • 4. 고기
    '12.2.3 10:57 PM (121.133.xxx.110)

    감사합니다~
    소개 해주신 곳은 한번씩 가볼게요~
    현재 명월관 - 도원한우 선택중이에요 ^.^

☞ 로그인 후 의견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댓글입력 작성자 :

N

번호 제목 작성자 날짜 조회
1128282 中외신기자클럽도 '한국기자 폭행건' 중국 정부에 조사 요구했네요.. ㄷㄷㄷ 22:18:06 55
1128281 본인이 열을 못 느끼는데 체온계에 열이 있는 걸로 나올 수 있나.. 2 아리송 22:16:36 32
1128280 바세린 핸드크림도 효과 괜찮나요. 1 . 22:12:19 76
1128279 저는 성숙한 인간이 아닌데 이것도 제 잘못일까요? 6 .... 22:12:01 150
1128278 급질문요)디포리도 머리따고 손질해야 하나요? 5 급질) 22:10:24 136
1128277 흑기사 보시나요? 5 MandY 22:06:15 290
1128276 설화수가격 4 설화수 21:57:00 609
1128275 무말랭이 김치 많이 했는데 1 까비 21:54:25 305
1128274 내가 기자라면 치를 떠는 8 이유가 21:53:56 228
1128273 KOTRA 사설경호업체에 폭행당한 한국 취재진 SNS 반응 13 ... 21:51:30 649
1128272 추운지방으로 교환학생 보내시는 분 1 ... 21:47:17 132
1128271 기자폭행 분노하고 사과받을 일이에요 56 ... 21:46:47 1,120
1128270 청와대 블라인드 채용 솔직히 실소가 납니다 13 신노스케 21:46:06 496
1128269 유치원 종일반 맞벌이 서류제출 - 이런 부모님 꼭 있다. 3 오오 21:44:30 388
1128268 배우자의 외도는 극복이 안됩니다. 7 터닝포인트 21:41:18 1,109
1128267 지거국 할당으로 공기업 입사하신 분 계시나요? 11 팩트 21:33:43 545
1128266 파마 기술은 약 20년째 발전이 없는것 같아요. 7 의아 21:31:46 1,056
1128265 뉴스룸에 나온 정우성 15 개멋있어 21:30:33 1,413
1128264 크리스마스 블렌딩 원두.. 어디서 팔까요? 4 어디 21:29:57 259
1128263 남편의 외도에 대한 엄마의조언을 받을수 없어 슬픕니다. 9 울고싶다 21:27:38 1,173
1128262 아아아아~악~ by 박성태 8 .. 21:26:40 947
1128261 전우용 역사학자 트윗. 이번 기자 폭행사건 관련... 6 조금전.. 21:25:48 797
1128260 전세집 물 안나오는거 해결했어요!!!ㅠㅠ 5 살았따 21:19:47 774
1128259 영장 전담 판사들은 언제 중국 좀 안가나?.jpg 6 김빙삼 21:19:39 354
1128258 돈 꽃 질문좀... 2 ooo 21:18:32 508