82cook.com을 즐겨찾기에 추가
login form

자유게시판

드러낼 수 없는 고민을 풀어보는 속풀이방

제 목 : 병원 통역 코디네이터 전망이 어떤가요?

희망이 | 조회수 : 3,870
작성일 : 2012-01-28 04:55:59

한국서 sky중 한 학교 나왔구요, 현재 미국서 11년째 살고있어요.

현지에서 대학은 안다녔지만 오랜 직장생활로 영어는 아주 잘하는 편이라고 말씀드릴수 있구요.

병원관련 일이나 공부는 해본적 없지만 관심은 많아요.

2년정도후엔 한국에 돌아갈 계획인데 병원 코디네이터에 관한 정보를 듣고선 딱 제가 원하던 직업이라 생각했는데요.

이유는 한국서도 영어를 쓸수있는 직장을 잡고 싶다는것, 사무직보단 움직이는 일, 그리고 새로운 사람들을 만나는 일, 한국을 소개하는 일 이런걸 하고싶다였는데 이 직업이 눈에 딱 들어왔어요.

앞으로 전망이 어떨까요? 수요가 많이 있을지, 외국인들이 많이 한국 병원을 이용할 가능성이 많은지, 병원관련 공부를 따로 준비해야 하는지, 나이가 많아도 괜찮은지 (저 40대 초반) 걱정이네요.

열심히 살았고, 한국서도 이 실력을 죽이고 싶지 않은데 나이때문에라도 안되는걸까요?

현실적인 조언좀 많이 부탁드려요.

IP : 98.250.xxx.174
짧은 댓글일수록 예의를 갖춰 작성해 주시기 바랍니다.
거친 표현, 욕설 등으로 타인을 불쾌하게 하지 않도록 해주십시오.
5 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 1. ...
    '12.1.28 8:10 AM (123.109.xxx.36)

    외국어에ㅠ유창한 병원 코디네이터 전망 밝습니다
    하지만 자세히 보면 중국,일본 수요가 가장 많구요
    아시아권이 유망합니다
    영어권은 수요도 수요지만, 의료인들도 간단한 의사소통은 하거든요
    요양+치료 병원은 우리나라보다 태국이나 더 싼 나라를 선호하니 미주+유럽외국인들 병원이용은
    정말 의료행위가ㅜ필요해서인데 이정도는 병원 봉사자/의사/간호사가 해결하더라는거죠
    원글님이 사는곳에서 병원 근무경험이 필요해보여요
    전문용어나 병원시스템을 좀 알고 한국에서 면접을 보는게 유리할겁니다

  • 2. 있는여자
    '12.1.28 8:33 AM (115.23.xxx.189)

    아시는 분이 님과 똑같은 이유로 병원 코디네이터 많이 알아보고 나름 좋은 병원에 취직도 했는데요 정작 일해보니 영어쓰고 활동적이어서 오는 즐거움보다, 3교대가 일반적이고 밤낮이 바뀌는 경우고 많고 주말에 대부분 일하고해서 너무 힘들더랍니다 기본체력이 좋으셨는데도요 향후 전망은 밝아질지 몰라도 아직은 여러가지 힘든점이 많은 것같더라구요 결국 그분도 몇개월 안되서 이직하셨구요 나이는 크게 문제가 되지는 않을듯힙니다

  • 3. 외부에서
    '12.1.28 11:00 AM (58.148.xxx.75)

    바라보는 전망은 괜찮아 보이는지 모르지만
    위에서도 말씀하셨듯이 영어권은 의료인이
    대부분 커버 할 수 있고 영어 유창한 간호사를
    배치하는 경우가 많기때문에 일반인에게
    유망한지는 모르겠어요
    자원 봉사자 활용도 활성화 되어있은 곳도
    많이 있답니다

  • 4. ..
    '12.1.28 11:18 AM (112.216.xxx.98)

    의사들은 왠만큼 영어로 의사소통이 되구요(미국에 공부, 연수하고 오거나 학회참석할 기회가 많아서 영어공부 많이함) 심지어는 일어를 일본사람과 맞짱뜨게 잘하는 의사도 봤습니다. 간호사들도 미국이나 호주 등에서 공부하고 오거나 그쪽 병원 경력자들이 꽤많기도 하고 마찬가지로 영어는 기본적으로 많이들 공부해서 영어는 그다지 경쟁력없어요. 의료진 내에서 영어정도는 환자 진료보는데 전혀 지장없는 정도이니 굳이 코디네이터를 고용할 필요가 거의 없죠. 다만 일어, 중국어, 러시아어, 아랍어 쪽이 되려 경쟁력있어요. 어떤 대형병원갔더니 러시아인에 특화를 해서 러시아사람들이 굉장히 많았는데 코디네이터가 한국말 엄청 잘하는 늘씬한 러시아 미녀라 눈길이 가더군요. 여튼 요즘은 영어만 잘해서는 살기 쉽지는 않습니다.

  • 5. ...
    '12.1.28 12:12 PM (220.72.xxx.167)

    종합병원이나 대학병원에 몇년전부터 외국인 전담 직원들이 생겼어요.
    제가 알기로는 수원 아주대 병원에는 십수년전부터 있었는데, 다른 병원들은 더 나중에 생겼어요.
    문제는 그 큰병원에 한두명 배치되어 있을거예요.
    워낙 외국인이 찾는 수요가 많지 않으니 많이 채용 안해요.
    제가 알기로는 종합병원에 채용된 인원은 대개 간호사나 약사같이 병원경력이 많은 인력 가운데 언어가 가능한 사람들이 일하고 있어요. 부족인원은 자원봉사자들이 하는 경우도 많구요.
    우리나라 간호대 출신들 가운데 미국 간호사 시험을 공부한 사람들이 워낙 많기도 하고 실제 미국 간호사로 일한 사람들도 상당히 많아서 심지어 외국인을 대상으로 한 영리병원이 많이 생겨도 그 인력이 충당할 가능성이 높아요. 약대 출신들도 말도못하게 많구요.

    그 이외에 개인 병원 코디에 대해서는 윗분들이 잘 설명해주신대로구요.

☞ 로그인 후 의견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댓글입력 작성자 :

N

번호 제목 작성자 날짜 조회
1223886 지금에서야 후회하는 남동생 2 업보 03:56:26 152
1223885 나의아저씨 인물분석- 진상의 정석 큰아들편 쑥과마눌 03:56:23 38
1223884 이재명의 가족사 악용하는 사람 누구인가아아아~~~ 4 08__hk.. 03:43:04 76
1223883 이밤, 빌보드 방탄 리액션을 어쩌다 보게 됐는데 7 ㅇㅇ 03:32:17 169
1223882 마음 가는 대로 선곡 31 1 snowme.. 03:26:07 57
1223881 폐암4기인데 보호자보다 더 건강해보여요 5 .. 03:19:41 435
1223880 자녀공부 메이트 1 애가탄다 03:13:52 107
1223879 전업주부면 대리효도까지 할 일에 들어갈까요? 10 109 02:51:02 358
1223878 남편이 술먹고 또 늦네요. 절망적입니다. 6 ㅇㅇ 02:40:31 643
1223877 자유한국당 “이낙연 총리, 선거중립 위반 의혹" 5 .... 02:28:04 380
1223876 저 알콜중독인가요?? 15 ... 02:19:20 741
1223875 옷에 전혀 관심 없는 남편 많나요? 2 .. 02:14:57 286
1223874 이 상황은 어떤 상황이라고 생각하세요? 31 고민 01:45:37 1,827
1223873 (스포있음) 영화 '고야의 유령' 마지막 장면에 대한 궁금증. 와... 01:34:40 159
1223872 판매직 인수인계 어느정도까지 해줘야할까요 1 모르겠지 01:23:38 224
1223871 이마에 한줄 주름이 굵게 잡히려해요 5 보톡스ㅠ 01:15:04 614
1223870 간단한 건강식 블로거좀 알려주세요 1 자영업자 01:00:44 267
1223869 육회로 국 끓이는 법 알려주세요 ㅠㅠㅠㅠ 8 82님들 00:57:46 554
1223868 부모랑 여행가기 싫어하나요? 10 중딩 00:57:00 879
1223867 집에 바퀴를 대하는 법 18 꺙꺙이 00:46:57 1,522
1223866 온가족이 육군현역 만기제대한 엘지 4 엘지 00:43:33 764
1223865 솔직히 북한 핵폐기 취재 못갔으면 좋겠어요. 12 남한기레기 00:39:48 1,304
1223864 82쿡님들은 어떤 드라마 부터 기억이 나세요..?? 27 .. 00:38:53 755
1223863 국회의원의 국회 내 투표를 할 때 무기명 투표를 폐지하게 합시다.. 6 ㅡㅡㅡㅡ 00:37:14 241
1223862 자식의 하위권 성적 17 ... 00:33:59 1,9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