82cook.com을 즐겨찾기에 추가
login form

자유게시판

드러낼 수 없는 고민을 풀어보는 속풀이방

제 목 : 말 엄청 빨리하는 습관, 고칠수 없을까요

ㅁㅁ | 조회수 : 3,573
작성일 : 2012-01-26 11:31:36
나이 사십 주부예요
청년시절부터 였던거 같은데요
어떤 주제로 사람들과 이야기하거나 대화나 발표를
해야할일이 있으면 말을 너무 빨리해서 듣는 사람들이 더 숨찰 지경이라고 우스게 소리로 할정도로
빠르거든요
어느정도 나이가 들고는 그럴일이 있으면
천천히 차분히 말하려고 한다고 해서 전 잘
모르겠는데, 여전히 듣는이들은 얘 진짜 말 빠르다
라고 합니다

그냥 단답형이나 할말이 별로 없는 이야기를 할때는
그다지 빠르지 않은데, 할말이 많은 대화나 발표
,상담을해야할경우에 ㅕ전히 그러합니다

이런 습관 고칠수 있는 방법 없을까요
스스로 천천히 말하도록 각성하고 노력하는 수준으로는 고칠수가 없늠거 같아요
왜냐면 저 쓰로는 정말 천천히 말한다고 생각하거든요
녹음해서 들어보아도 말할때 보면 좀 오버된 톤이되며,숨쉬는 타임 없이 말을 하긴 합니다

제가 상담하는 일을 하려고 해서 더더욱 요즘 고민인데요
이런 말하는 습관 고칠수 있는 기관이나 방법 아시면 조언 좀 해주세요~~~
IP : 211.246.xxx.67
짧은 댓글일수록 예의를 갖춰 작성해 주시기 바랍니다.
거친 표현, 욕설 등으로 타인을 불쾌하게 하지 않도록 해주십시오.
5 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 1. 저는
    '12.1.26 11:38 AM (180.64.xxx.42)

    중국인 학생이 저더러 말을 참 잘한다고 하더군요.
    첨듣는 얘기라 왜냐고 물으니 말을 정말 빨리 한다고 ㅋㅋ
    저도 천천히 말을 하는 연습을 해야 하는데 그게 맘이 급해서 그런가 잘 안되네요~

  • 2. 전문가
    '12.1.26 11:42 AM (211.234.xxx.90)

    랩을 한다는 느낌으로 말하면 의외로 말이 느려진다 하더군요.

  • 3. 저두
    '12.1.26 11:57 AM (175.117.xxx.28)

    현재도 빠르고 예전엔 더 빨랐어요.

    상대방말을 듣기만 하고
    상대방이 백마디하면 전 한마디만 한다는 생각으로 말을 했구요.
    일부러 천천히 또 생각을 더더더더 많이 하며 말을 하니 좀 느려졌어요.
    말이 빠를땐 행동도 빠르고 생각도 빠르고 모든게 빨랐어요.
    생각한 일이 있으면 잠도 안자고 했구요.
    현재는 걸음도 느리고 행동도 느리고 절대 잠안자는 일 없구요.
    저같은 경우엔 말이 느려지면서 행동도 생각도 모든게 느려지더라구요.

  • 4. 원글
    '12.1.26 12:07 PM (211.246.xxx.67)

    좀더 확실한 그럴싸한 방법 없을까요

  • 5. 비슷한 사람과 대화해보세요.
    '12.1.26 1:28 PM (119.71.xxx.130)

    저도 말이 너무 빨라서 주변에서 혀에 비행기달았냐.. 는 소리를 들었었는데
    저 스스로는 의식을 크게 안했어요. 말 빨리하는게 뭐 어때서.. 하고요.

    그런데 여행 중에 저랑 비슷한 사람을 만나게 되었어요.
    그나마 전 말만 빨리 하는 수준인데
    그 사람은 말도 빠를 뿐 아니라 대화를 자신이 주도해야하고,
    상대방이 말을 해야하는 때가 되면 본인이 말을 못하고 있다는 그 시간을 못견뎌하더라고요.
    그 모습을 보면서 충격을 받아서 그 이후로 말이 확 느려졌어요.
    그 이후로 4년이 흘렀는데 아직 말 빠르다는 얘기 들어본 적 없어요.

☞ 로그인 후 의견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댓글입력 작성자 :

N

번호 제목 작성자 날짜 조회
1224748 거실과 부엌 바닥) 폴리싱타과 강화마루 신청 고민이에요 아파트 분양.. 16:10:08 2
1224747 중1 국어,과학 문제집 풀려야 하나요?? 해바라기 16:09:04 11
1224746 공항버스는 꼭 공항 갈때만 타나요? .... 16:08:43 28
1224745 부부가 반대성향이면 정말 잘 살까요? ㅇㅇ 16:08:43 26
1224744 에어컨 설치 하고 기사님에게 수고비 자전거 16:07:52 35
1224743 병원 추천해주세요.(청주) 종이학 16:05:50 18
1224742 초6아이들과 갈 해외여행지 이 중에서 추천 부탁드려요 5 ㅊㅊ 16:05:23 53
1224741 갑질 사태 해법 찾다 국민 비호감 등극한 남양유업 샬랄라 16:02:54 100
1224740 오늘은 동안이 화제네요. ㅎ 제 분석 들어감. 1 ㅇㅇ 16:02:07 201
1224739 서울에 50~60평대 이상, 싼 대형아파트가 있을까요?? 4 ........ 15:59:31 302
1224738 꼼씨꼼싸라는 브랜드 아세요? 2 장원받고 15:55:16 266
1224737 팔만 간지러워요. 이유가 뭔지 ㅠㅠ 4 ... 15:54:04 177
1224736 분당이요 3 이사 15:52:42 295
1224735 오이피클은 .. 15:52:35 59
1224734 61.253.xxx.51 분탕질로 베스트 간 연아 관련 글 결국.. 아마 15:52:19 158
1224733 제일 앞줄 고화질 직캠 1 방탄 15:50:12 207
1224732 소주2홉들이 사오래요 3 소주2홉 15:50:03 354
1224731 아기가 너무 말랐어요 어떻게 해야 할까요? 6 15:48:17 290
1224730 자꾸 비교하는 마음을 어떻게? 괴롭다 15:47:51 117
1224729 공공근로는 아무나 할수있나요? 3 구청주민센터.. 15:46:48 329
1224728 얼굴좋아졌다..소리 2 ㅇㅇ 15:45:10 327
1224727 진짜 대박이네요. 음란물 유포자들 사형 시켜야 겠어요. 1 대박 15:44:21 593
1224726 강남세브란스 근처 아이들과 몇시간 있을곳 있을까요? 6 .. 15:41:28 189
1224725 부담스러운 모임 4 ... 15:40:43 739
1224724 뜨거운 피 1 양이 15:37:58 10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