82cook.com을 즐겨찾기에 추가
login form

자유게시판

드러낼 수 없는 고민을 풀어보는 속풀이방

제 목 : 말 엄청 빨리하는 습관, 고칠수 없을까요

ㅁㅁ | 조회수 : 3,802
작성일 : 2012-01-26 11:31:36
나이 사십 주부예요
청년시절부터 였던거 같은데요
어떤 주제로 사람들과 이야기하거나 대화나 발표를
해야할일이 있으면 말을 너무 빨리해서 듣는 사람들이 더 숨찰 지경이라고 우스게 소리로 할정도로
빠르거든요
어느정도 나이가 들고는 그럴일이 있으면
천천히 차분히 말하려고 한다고 해서 전 잘
모르겠는데, 여전히 듣는이들은 얘 진짜 말 빠르다
라고 합니다

그냥 단답형이나 할말이 별로 없는 이야기를 할때는
그다지 빠르지 않은데, 할말이 많은 대화나 발표
,상담을해야할경우에 ㅕ전히 그러합니다

이런 습관 고칠수 있는 방법 없을까요
스스로 천천히 말하도록 각성하고 노력하는 수준으로는 고칠수가 없늠거 같아요
왜냐면 저 쓰로는 정말 천천히 말한다고 생각하거든요
녹음해서 들어보아도 말할때 보면 좀 오버된 톤이되며,숨쉬는 타임 없이 말을 하긴 합니다

제가 상담하는 일을 하려고 해서 더더욱 요즘 고민인데요
이런 말하는 습관 고칠수 있는 기관이나 방법 아시면 조언 좀 해주세요~~~
IP : 211.246.xxx.67
5 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 1. 저는
    '12.1.26 11:38 AM (180.64.xxx.42)

    중국인 학생이 저더러 말을 참 잘한다고 하더군요.
    첨듣는 얘기라 왜냐고 물으니 말을 정말 빨리 한다고 ㅋㅋ
    저도 천천히 말을 하는 연습을 해야 하는데 그게 맘이 급해서 그런가 잘 안되네요~

  • 2. 전문가
    '12.1.26 11:42 AM (211.234.xxx.90)

    랩을 한다는 느낌으로 말하면 의외로 말이 느려진다 하더군요.

  • 3. 저두
    '12.1.26 11:57 AM (175.117.xxx.28)

    현재도 빠르고 예전엔 더 빨랐어요.

    상대방말을 듣기만 하고
    상대방이 백마디하면 전 한마디만 한다는 생각으로 말을 했구요.
    일부러 천천히 또 생각을 더더더더 많이 하며 말을 하니 좀 느려졌어요.
    말이 빠를땐 행동도 빠르고 생각도 빠르고 모든게 빨랐어요.
    생각한 일이 있으면 잠도 안자고 했구요.
    현재는 걸음도 느리고 행동도 느리고 절대 잠안자는 일 없구요.
    저같은 경우엔 말이 느려지면서 행동도 생각도 모든게 느려지더라구요.

  • 4. 원글
    '12.1.26 12:07 PM (211.246.xxx.67)

    좀더 확실한 그럴싸한 방법 없을까요

  • 5. 비슷한 사람과 대화해보세요.
    '12.1.26 1:28 PM (119.71.xxx.130)

    저도 말이 너무 빨라서 주변에서 혀에 비행기달았냐.. 는 소리를 들었었는데
    저 스스로는 의식을 크게 안했어요. 말 빨리하는게 뭐 어때서.. 하고요.

    그런데 여행 중에 저랑 비슷한 사람을 만나게 되었어요.
    그나마 전 말만 빨리 하는 수준인데
    그 사람은 말도 빠를 뿐 아니라 대화를 자신이 주도해야하고,
    상대방이 말을 해야하는 때가 되면 본인이 말을 못하고 있다는 그 시간을 못견뎌하더라고요.
    그 모습을 보면서 충격을 받아서 그 이후로 말이 확 느려졌어요.
    그 이후로 4년이 흘렀는데 아직 말 빠르다는 얘기 들어본 적 없어요.

☞ 로그인 후 의견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댓글입력 작성자 :

N

번호 제목 작성자 날짜 조회
1314882 사진속에 웃는 제 모습이 항상 썩소로 나와요 1 ... 09:32:01 38
1314881 겨울나그네 소설 기억하세요? ... 09:31:36 25
1314880 이국종 울분에..이재명 "내 핑계 댄 공무원 엄정조사&.. 3 09:31:05 118
1314879 인생에서 가장 행복했던 길은 어디였나요? 1 ... 09:27:02 131
1314878 산만한 6살 집중력 키워주는 법? 2 궁금 09:24:56 71
1314877 떠도는 동생 기생운 09:22:19 194
1314876 오메가3 상한거 확인어떻게 하나요? 오메가3 09:21:40 100
1314875 홈쇼핑 지춘희, 타하리, 구호, 손정완,베라 왕 어때요 3 진짤까?? 09:18:34 396
1314874 갑상선질환이 많아진 이유가?? 6 Kbs뉴스 09:15:37 602
1314873 초4 아들 스케줄이요. 얘처럼 노는애 강남권에 또 있을까요? 9 09:14:50 397
1314872 이 스커트...... 웃겨요? 사면 안되겠죠? 17 .... 09:14:39 747
1314871 머리통 크기와 치매 6 .. 09:09:46 556
1314870 전세기간 많이 남은 세입자 인데요.. 7 .. 09:08:52 419
1314869 옷에 락스가 묻어서 변색되었는데 어떻게? 09:06:53 110
1314868 생활팁 부탁해요 3 ?? 09:06:13 375
1314867 성폭행당하고도 왜 가해자와 함께 바다에 갔나 (한국기원) 2 .. 09:02:33 853
1314866 일베단어 사용자가 봐야할 글 21 ... 08:59:04 353
1314865 유리세정제 어떤거쓰세요 1 sfghj 08:53:53 141
1314864 저처럼 아파트 커뮤니티 많은거 싫은 분들 계시나요? 5 .... 08:53:29 711
1314863 이동건은 조윤희한테 절이라도 할판이구만 14 짜증나네 08:50:54 2,987
1314862 문대통령 북핵외교에 대한 최근 외신 반응 8 ㅇ1ㄴ1 08:50:44 372
1314861 어제 주미대사 뉴스보다가 든 생각 6 개인 08:47:08 374
1314860 내과 질환 관련 어느과에 가야할지ㅠㅠ 7 08:43:13 316
1314859 전교권 자녀들 체력 튼튼한가요? 4 08:42:47 510
1314858 지겨우시겠지만. 에어프라이어 질렀어요. 3 에어 08:42:38 59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