82cook.com을 즐겨찾기에 추가
login form

자유게시판

드러낼 수 없는 고민을 풀어보는 속풀이방

제 목 : 설날, 우리 약속하는 겁니다

밝열매 | 조회수 : 1,567
작성일 : 2012-01-23 06:24:46
 

오늘 설날 아침에

다시 한 번 우리 약속하는 겁니다.


새해 애매한 것들 정리합니다...^^

“새해에는 무조건 건강하고 화목하고 행복하고 부자가 되는 겁니다.”


우리가 딱 정한 겁니다.

이거 안 지키면 경찰 출동합니다.

쇠고랑 차는 거예요.

안 지키면 난리부르스 땡기는 겁니다. 잉~~


새해에는 병원 근처에도 안 가는 겁니다.

혹시 가게 되면 헌혈, 장기기증 서약...

뭐 이런 걸로만 가는 거예요.

우리가 딱 정한 겁니다.


새해에는 울적, 좌절, 절망, 낙심, 한숨

이런 것과는 담 쌓고 사는 겁니다.

아주 아주 높이 높이 쌓는 거예요.


우리가 확실히 정한 겁니다.

어기면 콩밥 먹는 거예요.

전자팔찌 차는 겁니다. 잉~~.


그리고 이건 진짜 중요한데 잘 새겨 두세요.

자 정리 들어갑니다. 잉~~


새해에는 다들

이유없이

근거없이

터무니없이

뜬금없이 

눈뜨자마자 돈벼락 맞는 겁니다.

우리가 지금 딱 정한 거예요.


민생고에 쪄들어 살면 안 되는 겁니다.

로또 대박 부스 앞에서 로또 살라고

줄서 있으면 안 되는 겁니다.


가족 외식하려다 가계부 걱정에

꼬꼬면 끓여 먹자고

애들 꼬셔대면 안 되는 겁니다.


격년으로 전세 값 걱정하며

주인 눈치 보면 안 되는 거예요.


명퇴/황퇴/졸퇴...뭐 이런 것에 스트레스 받고

어깨 늘어트리고 회사 댕기면 안 되는 겁니다.


귀동냥으로 모르는 주식 사놓고

까졌다고 울고 댕기면 안 되는 겁니다.


산골 오지에 그린벨트 땅 사놓고 재개발 안 된다고

시청 가서 땡깡부리면 안 되는 거예요.


새해에는 돈벼락 맞고

여기저기 나누어 주며 사는 겁니다.


몇 억씩 기부하고 돈으로 코 풀고

돈으로 불쏘시게 하며 고구마 구어 먹는 겁니다.


무조건 우리끼리 정한 건 따르는 겁니다.

새해 대박나세요.


신바람 나는 설날 새벽에^^0

from Every day John day

(날마다 좋은날 님 메시지)

IP : 119.64.xxx.251
짧은 댓글일수록 예의를 갖춰 작성해 주시기 바랍니다.
거친 표현, 욕설 등으로 타인을 불쾌하게 하지 않도록 해주십시오.
6 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 1. ㅇㅇㅇ
    '12.1.23 6:39 AM (121.174.xxx.177)

    ㅎㅎㅎ

    음성 지원 됩니다.

    제사고 뭐고 그런 허례의식에서 해방된 나 같은 시람은 일찍 일어나서 딩가딩가 놀고 있네요.

    모닝 커피를 홀짝홀짝 마시면서 사과 한 알로 아침을~!

    나 같은 사람 또 있습니껴~

  • 2.
    '12.1.23 9:40 AM (210.206.xxx.130)

    딱 정해주니 완전 감사 올해 꼭 지킬께요 ^^

  • 3. 사랑이여
    '12.1.23 10:15 AM (121.153.xxx.197)

    덧붙여서 ...투표참여하는 것 잊지 않는 것입니다 참여 하지 않고 불평불만 하지 않기입니다 불평하면 검찰츨두하라고 연락올지 모릅니다잉 ㅋㅋ

  • 4. 감사합니다
    '12.1.23 1:31 PM (1.245.xxx.8)

    근데 왜 눙물이ㅜㅜㅜㅜ...

  • 5. 밝열매
    '12.1.24 6:00 AM (119.64.xxx.251)

    질문요? 음성지원이란 말씀이 뭥미? 여기 초짜라서요..

  • 6. 정말
    '12.1.24 11:48 AM (180.65.xxx.187)

    기분좋은 글이네요... 올해 말부터 별로 안좋은 일이 많아서리 지금까지 우울했는데 기분이 좀 풀리네요...
    감사...

☞ 로그인 후 의견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댓글입력 작성자 :

N

번호 제목 작성자 날짜 조회
1223321 회사 ..너무나 그만두고싶네요 워킹맘 04:55:00 69
1223320 초등학교 중퇴 3 개싸움 04:34:00 177
1223319 전남편 꿈꾸고 기분 싱숭생숭.. 4 mm 03:46:47 494
1223318 추미애대표 2 잘하자 03:38:38 223
1223317 애기가 안나와서 엄한 집청소나 실컷 하네오 3 임산부 03:34:40 364
1223316 조씨 일가, 필리핀 가사도우미 불법 고용 월급은 450불 해석 03:12:25 305
1223315 남양주 진접에서 청주로 가는 방법 1 동선 02:59:15 109
1223314 40에 모쏠인데 심각한 문제일까요?? 32 ㅇㅇ 02:55:30 965
1223313 사람이 너무 싫어요 도와주세요 6 .. 02:39:20 696
1223312 자식이 잘되길 간절하게 바라는,,, 22 소원 02:27:36 1,074
1223311 집이 없어서 좋은점? 3 R 02:27:34 504
1223310 데드풀2 보고 왔어요.. 3 영화감상 02:09:02 459
1223309 저는 어떻게 하면 좋을까요 정말 24 ... 02:08:33 1,670
1223308 미간 주름 없애는 테이프 방법 알려주신분께 감사드려요 !!! 10 미국사는이 02:07:06 1,373
1223307 선택고민 세탁기 02:04:30 112
1223306 서세원, 서정희 딸 서동주 로스쿨 졸업했네요 20 .. 01:57:24 2,592
1223305 남편이 제 치부를 알게 되었어요 11 흠ᆢ 01:55:33 2,945
1223304 경공모 회원들은 왜 아무얘기도 안하고 있는거죠? 9 답답해요 01:55:13 455
1223303 남편 때문에 잠이 안옵니다 5 미친ㄴ 01:51:25 1,120
1223302 MB와 쿠르드 깡통유전 2 스트레이트1.. 01:43:16 247
1223301 행복하다는 기분은 구체적으로 어떤건가요? 19 뭘까 01:36:07 933
1223300 방탄 새 앨범 수록곡 전체가 9 이야... 01:33:47 553
1223299 아이 맡기려고 다가오는 사람들의 패턴... 7 아이 01:32:19 1,194
1223298 송인배 대선前 드루킹 4번 만나…김경수도 宋통해 드루킹 알아 17 ........ 01:30:10 937
1223297 동탄 사시는 분 4 블루 01:15:53 67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