82cook.com을 즐겨찾기에 추가
login form

자유게시판

드러낼 수 없는 고민을 풀어보는 속풀이방

Banner

제 목 : 방사능 때문에 수산물은 일절 안드시나요?

정말궁금해요 | 조회수 : 2,311
작성일 : 2012-01-19 09:29:09

멸치다시마 육수도 안내시나요?

음식에 소금도 안 넣으시나요?

김도 안드시나요?

IP : 112.166.xxx.49
짧은 댓글일수록 예의를 갖춰 작성해 주시기 바랍니다.
거친 표현, 욕설 등으로 타인을 불쾌하게 하지 않도록 해주십시오.
24 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 1. 독수리오남매
    '12.1.19 9:34 AM (211.33.xxx.77)

    전 멸치도 다시마도 미역도 생선도 소금도 모두 먹습니다.

  • 2. kandinsky
    '12.1.19 9:39 AM (203.152.xxx.228)

    다먹어요 국산으로 찾아서...

    그거 가려데기 시작하면 먹을거 없죠

  • 3. 저는
    '12.1.19 9:44 AM (211.196.xxx.174)

    생선 제 손으로는 안 사고 미역도 오래 못 먹었어요
    소금은 예전에 사놓은 거 먹고요 다 먹으면 어디 지중해산이나 구해볼까 해요
    그래도 멸치 이런건 먹고요 특히 육수낼 때
    뭐 김도 먹고
    덜 먹는다 정도지요 뭐

  • 4. 저는...
    '12.1.19 9:59 AM (112.168.xxx.112)

    멸치 김 다시마는 미리 사둔게 있어서 쓰구요. 천일염도..
    다른 해산물은 일절 안먹고 있어요.

    앞으로 구입은 생협에서 할 생각입니다.
    자체적으로 검사를 하긴 하니까요,

  • 5. 근데생협
    '12.1.19 10:03 AM (211.184.xxx.68)

    생협에선 검사하긴할까요? 알바한테 여기 방사능검사하냐고 하니 검사한다고 뭐 보여주던데 방사능의 방자도 안 보이더라구요 그리고 알바가 방사능검사가 뭐냐는 식의 태도를 보여서 욕나오는걸 참고 나왓어요..

  • 6. 적어도,아이들은,절대먹이지마세요
    '12.1.19 10:10 AM (125.142.xxx.153)

    빠르면 2,3년뒤 혹은 5,6년뒤.......

    아시게들 될겁니다...

  • 7. 둘째맘
    '12.1.19 10:15 AM (211.204.xxx.62)

    미역 다시마 멸치는 사놨던걸로 먹구요. 생선은 사서는 안먹어요. 냉동실에 이제 세마리 남은게 다네요. 근데 남의집가거나 식당서 어쩌다 다같이 먹을땐 먹습니다.

  • 8. 보스포러스
    '12.1.19 10:16 AM (114.207.xxx.163)

    안 먹는 1 순위 어묵,
    2 순위 생태 코다리, 100% 일본산이라 그러셔서.
    3 순위 그외 생선들

    안 먹는 목록이 너무 많으면 정신 없어서 요즘은 버섯 시금치 같은 채소는 다 먹구요. 김도 저는 먹습니다.

  • 9. 흠..
    '12.1.19 10:18 AM (218.186.xxx.13)

    사실 좀 웃기죠. 일본바다랑 저 멀리 유럽 바다랑도 아니고... 바로 옆나라인데, 일본산은 무조건 안돼! 하고.
    우리나라껀 괜찮아~ 하는거요.
    중국산 어쩌고, 중국산 어쩌고 해도.. 그 바다가 그 바단데.. 인간들 맘대로 금만 살짝 그어 놨을뿐.
    중국 물고기가 자기 집에서 놀다가 살짝 금 넘어 우리 바다에서 놀고 있는데, 우리 어부한테 잡혔으면 국내산, 그 고기가 즈그 집에서 잡혔으면 중국산.
    우리나라 고기가 금 넘어온 불법조업 중국 쌍끌이 어선에 잡혀서 갔으면 중국산 어쩌구~
    심리적 위안일 뿐이죠.

  • 10. ㅇㅇ
    '12.1.19 10:23 AM (211.246.xxx.121)

    걱정마세요

    병원 방사선실 직원, 원자력 연구소 직원은 그럼 다 죽겠군요

    매일 극미량의 방사선 쬐이고 사는데

    호들갑이지요

  • 11. ...
    '12.1.19 10:25 AM (59.15.xxx.61)

    일단 고등어와 명태를 먹지 않습니다.
    얼마전 우리나라산 다시마도 방사능 물질이 나왔어요.
    안 먹을 수 있으면 되도록 피하구요
    어쩔 수 없을 때는 조금...그리고 자주 안먹으려고 노력합니다.

  • 12. ...
    '12.1.19 10:56 AM (222.106.xxx.124)

    애들때문에 가리죠. 방사선실에 애들이 일합니까??
    가임기 여성, 임산부, 미성년자 이하는 조심하는게 낫죠.
    호들갑이라는 말, 좀 아니다싶네요.

  • 13. 예전보다 훨씬 덜먹어요..
    '12.1.19 11:10 AM (115.161.xxx.209)

    예전에 한달에 10을 먹었으면 요즘은 한달에 1정도.

  • 14. 작히
    '12.1.19 11:48 AM (59.2.xxx.45)

    흠.. 님!
    전 이렇게 생각해요
    중국산바다와 우리나라의 바다의 경계에는 큰차이 없겠지만....
    잡아서 보관이나 운반시에 처리과정에서 무얼넣을지 어떤 끔찍한 화학물을 첨가할지를 몰라서 중국산은 꺼려지더라구요.....

  • 15. ..
    '12.1.19 11:48 AM (1.246.xxx.153)

    집에서만 안먹어요.
    밖에서.. 특히 시댁에 가면 어쩔 수 없이 먹습니다.

  • 16. 작히님
    '12.1.19 1:05 PM (211.51.xxx.2)

    작히님 말씀이 맞아요.
    같은 서해바다에서 잡은 꽃게라도 중국에서는 무게 늘리려고 납 넣은 적도 있잖아요.
    우리나라도 나쁜 사람들 많지만 중국쪽에서는 유달리 창의적으로 많은 것 같아서 꺼려져요.

  • 17. ....
    '12.1.19 1:07 PM (112.153.xxx.106)

    안먹어요. 원전 터지자마자 쟁여놓은 김, 미역, 다시마, 멸치로 바티고 있어요. 솔직히 업자들 못믿겠어요. 버티는데까지 버텨보려구요.

  • 18. 나중에
    '12.1.19 1:11 PM (110.34.xxx.8)

    조미김도사다 먹고 미역국도해먹고 근데 왠지동태 생태 그런건잘안해먹용 원래겨울에동태많이해먹는데

  • 19. ㅇㅇ
    '12.1.19 1:50 PM (115.161.xxx.209)

    저도요.. 김,다시마는 사다먹는데
    생선 조개류는 잘 안먹게되네요... 특히 동태.

  • 20.
    '12.1.19 1:53 PM (175.207.xxx.116)

    전 노르웨이고등어만 아주 가끔 먹고 해산물 이젠 안 먹어요.임산부

  • 21.
    '12.1.19 1:53 PM (175.207.xxx.116)

    멸치 김도 원전 전 것임

  • 22. ..
    '12.1.19 1:54 PM (125.137.xxx.55)

    일절 안먹을 수는 없더라구요.
    원전 터지기 전에 생산된 멸치와 다시마 아직 남아 있어서 그거 먹고 있구요.
    생선은 원전 터지기 전에꺼 고등어 이제 다 먹었어요. 더 사둘걸 후회중..
    오징어 참 좋아했는데 몇달 전에 한마리 사먹었는데 너무 크고(이상하게 크더라구요) 맛없어서 다시는 안사먹고 문제는 어묵인데 한참 어묵 사다 먹었는데 어느날 이건 아니다 싶은 생각이 들어 어묵도 이제 안먹어요. 어묵없는 떡볶이를 먹으려니 휴~~ 밖에서 먹는 음식은 어쩔 수 없다치고요(육수낼 때 쓰겠죠?) 좋아하는 생선구이집 일년동안 한번 갔어요. 회는 아예 안먹고 초밥도 좋아하는데 세번 정도 먹은거 같아요. 근데 김은 먹어요. 원전사태 이전꺼로 먹기도 하고 우체국꺼 조미김 사먹고....아예 안먹을 수는 없는 거 같고 횟수가 많이 줄었어요.

  • 23. ...
    '12.1.19 2:59 PM (222.120.xxx.63)

    태국산 새우, 우리나라 서해안 김, 굴비 등 먹어요.
    명태 코다리 가능하면 안먹습니다 오징어도요..

  • 24. 안 먹어요
    '12.1.19 3:04 PM (203.232.xxx.3)

    원전 사고 났을 때 재빨리 소금 미역 다시마 김, 멸치..2~년분 정도 구입해 놨어요.지금 냉동고 터짐.
    참치캔 꽁치캔 고등어 캔 1박스씩 사다 놨고요. 굴비도 적당히 사놨어요.
    아껴서 아껴서 먹고 있어요. 이거 다 떨어지면 어쩌나 싶어요.
    문제는 외식하는 경우 어쩔 수 없이 먹을 때가 있어요. 직장 분들 앞에서 방사능 어쩌구 하면 좀 미안해요.
    특히 이들은 절대 안 먹이려 해요.
    저도 어묵 없는 떡볶이, 너무 슬프네요.

☞ 로그인 후 의견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댓글입력 작성자 :

N

번호 제목 작성자 날짜 조회
1127620 사회생활 해보니 왜 절대 사과 안하는지 이해가 가요 .... 20:13:20 9
1127619 망막박리 수술에 대해 질문드려요 ... 20:12:11 10
1127618 올해 마흔여섯 내복입었네요 1 ^^ 20:09:49 59
1127617 형제끼리 질투1도 없는 분들 어떻게 크셨나요 비결이 뭘까요 1 피자 20:09:46 52
1127616 70이 넘는 캐시미어 머플러를 잃어버렸네요 1 ㅇㅇ 20:09:33 126
1127615 잡채용 돼지고기로 할 수 있는 음식 뭐가 있을까요? 7 고기 20:04:55 107
1127614 여성비뇨기과 어디가 좋을까요? 1 만성 방광염.. 20:04:12 48
1127613 주말부부하다 합쳤는데 적응 안되네요 6 dd 20:03:48 411
1127612 공영주차장 결제 문제 민원 아시는분 계실까요 1 궁금 20:02:44 51
1127611 베트남인가...대사관 영사가 순실이관련해서 사실을 말했는데, 결.. 1 전에 19:58:54 173
1127610 봉지곰탕 샀는데 19:56:52 114
1127609 미니 습도계 다이소에서 파나요? 2 습도나 온도.. 19:49:06 81
1127608 4인가족 생활비 어느정도면 편한가요? 3 D 19:41:27 665
1127607 일본 갔었는데 이 경우, 일본인이 한 말은 무슨 의미죠? 24 ㅇㅇㅇ 19:40:43 1,074
1127606 강릉 겨울에 눈 많이 오나요? 4 10 19:39:16 132
1127605 고냥이 귀염~귀염~........................... 4 ㄷㄷㄷ 19:37:15 292
1127604 수면잠옷이나 밍크잠옷의 바지... 3 피스타치오 19:36:45 359
1127603 가죽장갑 - 작은데 끼다보면 늘어나나요? 4 겨울 19:35:46 151
1127602 문대통령 해외순방 할때마다 홀대론~홀대론~하는거 7 휴~ 19:35:38 412
1127601 mbc비판하는 전현희의원 3 트윗 19:34:31 393
1127600 살 이유가 없네요... 13 ... 19:34:26 1,536
1127599 상하수도 요금 5 ㅇㅇ 19:30:32 255
1127598 진학사에서 전문대는 안 나오나요? 진학사 19:30:07 122
1127597 케이크 냉동보관해도 괜찮을까요 5 ... 19:28:56 373
1127596 카카오 스토리 친구추천 궁금한거 있어요 3 아아 19:28:39 157