82cook.com을 즐겨찾기에 추가
login form

자유게시판

드러낼 수 없는 고민을 풀어보는 속풀이방

제 목 : 30개월 아이의 막연한 공포심은 언제쯤 사라질까요?

아기엄마 | 조회수 : 892
작성일 : 2012-01-14 05:57:03

만2세가 넘어가면서 '무서워'라는 말을 하기 시작했는데.... 그 대상이 남자어른들이에요.

친척 중에도 특히나 젊은 남자들인 삼촌, 이모부, 고모부 등을 무섭다해요.

길가다가도 남자어른이 귀엽다고 쳐다보면 엄마나 소지품으로 그 사람을 가리면서 나즈막히 '저 사람 무서워' 그러고...

그냥 그런 시기인가보다 하고 있었는데

오늘 영유아국강검진하러 치과 다녀왔는데 그동안 다닌 소아과의 여선생님만 상상하고 있었는지

의사 선생님이 남자인 거 알고 그 짧은 진료시간동안 울고불고...

치아 상태가 안 좋아 3개월뒤 다시 보자고 하던데 그때 즈음엔 괜찮으려나...

전에 TV보니까 독립심에 의해 막연한 공포가 생겨 괴물이 무섭다느니 한다고 아이들의 공포심을 무시하지말고, 자연스레 받아들여주라고 하던데 남자어른 무서워하는 이 시기를 어떻게 넘겨야하고, 언제쯤 사라질까요?

IP : 121.160.xxx.81
3 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 1. ...
    '12.1.14 7:45 AM (108.41.xxx.63)

    아이가 아빠와 함께 사나요? 아빠와의 관계는 어떤지 궁금하네요.
    저라면 치과의사도 바꾸고 아이의 무서움을 이해하고 피하게 도와줄 것 같아요.
    더 큰 아이라 예의를 가르쳐야할 때는 다르지만 아직 어리니까 그냥 무서운 환경 (남자어른과의 접촉)을 피할 수 있다면 피하도록 해도 되지 않을까요.
    제가 아기인데 우리 엄마가 무서운 치과의사에게도 데리고 가고 이건 네가 견뎌야할 것이라 이렇게 한다면 저는 너무 너무 두려울 것 같아요. ㅜㅜ

  • 2. ..
    '12.1.14 10:26 AM (222.110.xxx.137)

    평소에 아저씨가 이놈 하신다, 경찰 아저씨가 잡으려 온다 일어날 자주 하지는 않으셨는지요?

  • 3. 아기엄마
    '12.1.14 1:19 PM (121.160.xxx.81)

    제 아이가 좀 특별한 반응인가 보네요. 아저씨를 무서워한다는 것이....
    얼마전부터 아빠도 좀 무서워하기 시작했어요. 아빠가 엄마보단 덜 버럭했는데 무섭다고 엄마 뒤에 숨어버리더라구요. 그 이후 아빠랑 관계가 좀.... 원래는 아빠랑 사이 좋았거든요. 갑작스럽게 아빠까지 무섭다하더니 시간이 지나면서 또 괜찮다하고.. 아빠가 버럭하는 모습을 보여주는 성격은 아니에요. 그날도 아빠가 화가난 건 맞지만 그렇다고 아이를 윽박지르거나 한 건 아닌데... 범주상 버럭이라 볼 수 있다는 정도였지.
    치과를 선택하기가 힘드네요. 제가 만삭이라 곧 출산 앞두고 아이 치아상태가 의심스러워 버스타고 어린이치과 찾아서 간건데 어린이치과가 흔치 않은데다 결과도 3개월뒤 재검진이라 나와서요. 여선생님이 주변에 있다면 고맙겠지만..ㅠㅠ
    밖에서 많이 까불면 아저씨가 ... 저 이모가... 저 할머니가.. 등등 상황에 따라 대상을 바꾸어가며 이놈한다고 했었는데...그게 잘못 되었을까요.ㅡㅡ;

☞ 로그인 후 의견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댓글입력 작성자 :

N

번호 제목 작성자 날짜 조회
1313078 예전에 리턴니들 ㅇㅇ 18:23:00 104
1313077 시조카 결혼식 한복색깔이요 4 결정장애 18:16:43 242
1313076 브라운 계열 아이섀도우 안 어울려요 2 무슨 18:12:08 190
1313075 무 샀는데 너무커요 소진방벚 10 ........ 18:09:09 282
1313074 10대 몸매를 유지하는 비결-트윗펌 2 ㅋㅋㅋ 18:06:49 586
1313073 이기적인 남편과 아이에게 질리신 분 2 지나다 18:06:48 356
1313072 진짜로 보험금은 무조건 배우자에게만 가나요? 15 진짜 18:06:22 656
1313071 문통 아베ㅋㅋㅋㅋㅋㅋㅋㅋ 4 쭈구리아베 18:05:47 532
1313070 남편 양말신은 아재미 얘기 왜 없어졌죠? 18:05:04 118
1313069 이재명, 서울 동·서·남부 지검에 모두 피소..북부만 남아 18 ... 18:03:51 410
1313068 중3 봉사마감기간이 따로 있나요 아직 다 6 아직 17:58:15 178
1313067 구미 코스모스 아직 꽃볼수 있나요? ... 17:55:52 52
1313066 60살인데 30대 몸매인 사람은 봤어요.. 5 흠. 17:49:34 1,022
1313065 스타일러 앞베란다에 설치해도 될까요? 1 어디다 17:48:05 173
1313064 jtbc 아침 뉴스 여자 아나운서 궁금해요 5 ㅜㅜ 17:47:56 418
1313063 부동산 복비 너무 비싸네요 12 17:45:20 885
1313062 기분이 우울해지는 걸 보니 마법의성에 갈 때가 3 17:43:24 262
1313061 병설유치원 재원생 자동 재원에 대해 어떻게 생각하세요? 18 유치원 17:37:53 467
1313060 대구사시는 분들 도움주세요 파라다이스 웨딩 근처 미용실 !! 3 대구분들 ~.. 17:35:30 137
1313059 급질-여자 중학생 하객룩 -.-;; 9 궁금이 17:33:46 447
1313058 베스트 글 보다가... 몇해전 친구 남편이 하늘나라로 갔지요. 43 ... 17:28:02 3,051
1313057 호텔에서 결혼식 할때 3 ㅎㅎ 17:27:16 672
1313056 고등아들 지가 잘못해서 다치구선 저한테 성질이네요 4 .. 17:26:35 595
1313055 발바닥에서 진동이 느껴져요(몸속에서 그러는거 같아요) ?? 17:25:30 204
1313054 실비청구에 도가 트신분~~~~도움좀부탁드립니다 ... 17:24:08 327