82cook.com을 즐겨찾기에 추가
login form

자유게시판

드러낼 수 없는 고민을 풀어보는 속풀이방

제 목 : 학습지교사가 알려주는 당당해지는 법!

liz | 조회수 : 3,284
작성일 : 2012-01-13 17:19:29

 

 

학습지교사가 알려주는 당당해지는 법!


 

남들 앞에서 발표할때, 무언갈 주장하고 싶을때 소극적이라서 속으로 삼키신분들 많으실겁니다.
하지만 사람이 살다보니 부딪혀야할 일도 많고 그때마다 피하고 도망칠수만은 없죠.
무슨 일을 할 때나 소극적인사람보다는 당당한 사람이 성공적으로 일을 수행할 수가 있습니다.

그래서 준비했습니다. 학습지교사가 알려주는 당당해지는 방법!

잘 읽어보시고 모두 당당한 사람으로 거듭나길 바래요~

 


첫번째, 롤모델을 정해보기
뭐든 목표가 있고 기준이 있다면 보다 쉬워집니다. 가까운 주변사람, 혹은 위인 또는
연예인등 자신이 생각하는 '당당한사람'을 정해 그사람의 당찬점과 적극적인 부분을 따라하려

많이 노력하면 도움이 됩니다.

저같은 경우는 도전골든벨에서 골든벨을 울리고, 실업계 학생으로 연세대를 들어가고.

골드만삭스와 로열더치쉘에서 근무를 한 김수영씨가 롤모델인데요.

자기 일에 책임감있고 열정적일 뿐만 아니라 취미생활, 여가생활도 자신만의 목표를 정해

자신의 스타일대로 목표를 이루어나가는 모습이 정말 멋있더라구요.

그래서 저도 똑같이 목표 체크리스트를 만들어서 그분을 닮아가기 위해 노력중이랍니다.

 

두번째, 긍정적으로 생각하기
소극적인 태도를 보이는 이유는 대부분 앞으로 닥칠일에 대해 부정적으로 생각하기 때문입니다.

먼저 말을 뱉기도 전부터 '상처받으면 어쩌지?','화내면어쩌지?' 같은 걱정부터 앞서기 때문에

쉽게 말을 할 수 없게됩니다. 나중엔 '내가 말하면 다들 좋아하지않을지도...',
'주제넘다고 생각할거야' 같은 생각이 더해져 더욱 소극적으로 변하고 말죠.
긍정적으로 앞일을 생각하면 안풀릴거같은 일도 잘 풀리는 일이 생길지도 모릅니다.

 

세번째, 바른자세 갖기
사람들에게 당당한사람과 기죽은사람을 그리라고 하면 어떻게 그릴까요?
지금 머릿속에 생각나시는 이미지 그대로입니다.
당당한 사람은 어깨도 쫙 펴고 가슴을 내밀고 허리춤에 손을 댄다던지 뒷짐을 지고
고개를 당당하게 들고 서있을겁니다.
반대로 소극적인 사람은 어깨가 움츠려져있고 등도 굽었습니다.

손은 주머니속에 숨기거나 앞으로 모아 양손을 꼭 쥐고 있겠죠.

고개는 숙이거나 눈만 살짝 위를 쳐다보고 있을겁니다.
당당해지기위해선 허리도 곧게 펴고 어깨도 펴고 가슴도 펴고.

나 자신을 당당하게 들어내는 바른자세를 가져야합니다.
행동에 변화가 있으면 말에도 변화가오고 또 성격에도 변화가 옵니다.

 

네번째, 나 자신이 당당하다고 생각하기

당당해지는법, 당당해지는방법, 당당해지는비법 등 방법은 많습니다.
이것을 본인이 실천 하느냐 마느냐의 차이가 사람을 바꿉니다.
본인은 할수없다. 어차피 안될거라는 마음가짐으론 하루도 못버팁니다.
스스로 난 당당하고 떳떳하다 라고 생각하면 목소리도 커질것이고 주관도 뚜렷해질겁니다.

 

학습지교사가 알려주는 당당해지는 방법 잘보셨나요?

저 네가지를 꼭 마음속에 새겨놓으시길 바랍니다.

단, 당당한것과 이기적인것은 다르다는 것 꼭 인지를 하세요.

당당한 것은 자기 주관이 뚜렷하고, 자신감이 넘치는 사람이지만 이기적인 것은

타인에게까지 피해를 입히면서까지 자기중심적인 사람입니다.

 

 

 

IP : 175.198.xxx.195
짧은 댓글일수록 예의를 갖춰 작성해 주시기 바랍니다.
거친 표현, 욕설 등으로 타인을 불쾌하게 하지 않도록 해주십시오.
1 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 1. .....
    '12.1.13 7:12 PM (211.224.xxx.193)

    내용은 좋은데요 근데 왜 학습지교사라는 걸 내세우시는건가요? 여기 주부가 많고 아이들 공부상담이 많아 영업의 장으로 이용하시는건가요? 별로 좋아보이지 않아요.

☞ 로그인 후 의견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댓글입력 작성자 :

N

번호 제목 작성자 날짜 조회
1224050 [펌]싱가포르에서 ytn기자들이 경찰에 잡혔군요. 2 기레기들 13:39:42 399
1224049 제 실수로 헤어진 남친 어떻게 다시 잡을 수 있을까요 15 Ooo 13:34:06 409
1224048 방탄한테 뒤늦게 덕통사고 당했는데 너무 쎄게 당했네요 6 크랩업 13:30:45 280
1224047 왜 우리나라 언론이 가야하죠? 7 .... 13:22:03 379
1224046 정말 많이 웃으면 인상이 변하나요? 6 13:21:25 579
1224045 오이 씻을 때 4 .. 13:21:19 318
1224044 족저근막염이 관절염인가요? 3 관절 13:19:16 312
1224043 부처님 오신날 절에가서 등달기 하셨나요? 4 82cook.. 13:16:34 264
1224042 가디건 입을만한게 왜 제눈엔 안보이는지요 5 .. 13:12:22 474
1224041 재벌가 소식에 눈물이 납니다;;; 4 ;; 13:10:09 1,524
1224040 동대문 종합상가와 광장시장 2 오가닉 13:09:45 247
1224039 계란만으로도 동물성 단백질 섭취는 충분하겠죠? 5 .. 13:02:36 807
1224038 아기 돌 기념으로 제주도 가요 1 늦둥이엄마 13:02:35 125
1224037 사구체신염은 난치병인가요? 2 .. 12:50:26 437
1224036 생일 얘기가 나와서 이런 집도 있네요 12 ㅣㅣ 12:49:30 1,062
1224035 존댓말 쓰는 자녀들은 부모에게 안대들죠? 11 존대 12:44:57 975
1224034 매일 아줌마들 모임하는 사람들은 체력이 대단한거겠죠 19 ..... 12:43:16 1,651
1224033 40대 중반..자식이 잘 안되니 무엇보다 속상하네요 47 속상한 엄마.. 12:42:18 3,390
1224032 전라도광주에 돼지갈비 잘하는곳과 깨끗한 모텔 있을까요? 3 .. 12:41:46 212
1224031 아들 두신 어머니들 제아들 키와 운동 좀 봐주세요 8 아들의키 12:40:57 501
1224030 가성비 좋은 향수 있을까요?? 2 향기 12:37:01 402
1224029 과외 학생의 미세한 변화 7 영란 12:35:12 691
1224028 영화 독전보고 왔어요.(약스포, 등급유감) 1 조조 12:28:10 600
1224027 밀가루 섭취 끊은지 세달째… 17 .... 12:27:18 2,895
1224026 가짜뉴스는 표현의 자유가 아니라 범죄 5 ㅇㅇㅇ 12:19:06 24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