82cook.com을 즐겨찾기에 추가
login form

자유게시판

드러낼 수 없는 고민을 풀어보는 속풀이방

제 목 : 요즘 돌잔치 축의금 얼마내나요? (그럭저럭 친한 사이에..^^)

부부동반 | 조회수 : 9,773
작성일 : 2012-01-12 17:42:28

너무 오랜만에 돌잔치를 참석하게되어서요. ^^

(저는 애가 없어서 돌잔치 초대를 못?받네요..)

 

회사동료인데 부부간에 아는 사이여요

그래서 남편이랑 같이 갈거구요

 

장소는 비싸보이지는 않는..연회홀이여요

둘이 십만원정도면 될까요?

 

 

그리고..질문이 좀 저렴한데..^^

보통 돌잔치를 하면..돈이 많이 남나요? ;;;

 

왜냐면. 이분들은 축의금 받은걸 기부를 한다고하셔서

너무 좋아보여서 일부러 간다고 얘기해놓았는데

 

알고보니 이것저것 정산한 나머지를 기부한다는 거더라구요.;;

돌잔치를 돈벌려고 하는것도 아닌데

밥값 등등 빼면 뭐가 남나요;;;;

 

암튼..

적절한 돌잔치 축의금 추천해주세요~

감사~

IP : 222.111.xxx.78
짧은 댓글일수록 예의를 갖춰 작성해 주시기 바랍니다.
거친 표현, 욕설 등으로 타인을 불쾌하게 하지 않도록 해주십시오.
8 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 1. 쇼핑좋아
    '12.1.12 5:44 PM (58.151.xxx.171)

    제친구는 돌잔치 하고 비용처리하고 700만원쯤 남았다더라구요....

    그러면서 저보고도 하라고.......

    그래서 전 싫다 했습니다..................

    그럭저럭 친하면 5만원

    쫌 더 친하면 10만원

    형제 자매는 20만원이상

  • 2. ..
    '12.1.12 5:46 PM (222.111.xxx.78)

    헉!!
    정말요???
    정말 놀랍군요!!!!

    왠지 더 이상은;;;
    돌잔치에 참석하면 안될것같네요.
    (게다가 전 애기도 없는데)

  • 3. 그냥
    '12.1.12 5:52 PM (119.197.xxx.71)

    두분 밥값에 조금 더 정도면 괜찮지 않을까요? 요즘 2만 얼마에서 비싸면 4만정도니까
    10만원 정도 괜찮겠어요.

  • 4. 가지마세요
    '12.1.12 5:54 PM (175.214.xxx.201)

    아이없으시고 나중에 돌잔치 안하실꺼면 가지마세요
    먼저내면 안오는 사람들 많더라구요

    전 경험해서....... 진짜 친한 사람이랑 식구빼곤 안가요

  • 5. 뱃살공주
    '12.1.12 5:57 PM (110.13.xxx.156)

    82에서 씹어서 그렇지 많이 가요. 우글우글 거리는 돌잔치 손님들 전부 식구 아닐텐데요
    둘이 가서 10만원하면 남는거 없어요
    700남았다면 부모 형제들이 많이 했겠죠

  • 6. .......
    '12.1.12 6:18 PM (110.14.xxx.164)

    둘이 가면 10정도요

  • 7. 둘이 가면
    '12.1.12 6:24 PM (121.190.xxx.58)

    요즘 돌잔치 하는곳 2만원짜리 식사는 없어요.
    공구하고 뭐 이런거 해서 싸게 한다고 해도 음식값이 3만원 초반이고 술이나 음료 별도인 경우도 많고요.
    둘이 가서 10만원 하면 자기 밥값에 조금 남는다 싶어요.
    다만 가까운 친지들은 꽤 많은 돈을 주시기는 해서 남기는 많이 남아요.
    양가 부모님들도 백만원 정도 주시고, 친척분들도 보통 50정도 주고..

  • 8. 남는 장사라니..
    '12.1.12 6:45 PM (211.49.xxx.11)

    아이 돌잔치를 돈 바라고 하는 부모 거의 없어요. 사실 그 부주, 다 빚이잖아요. 꼭 돌잔치 대 돌잔치가 아니라, 축의금으로, 조의금으로..다 빚입니다. 그렇게 따지면 사실 돈 들여 잔치 할 필요 없어요. 다만 이렇게 1년간 건강하게 잘 컸습니다..하고 아이 보여드리고 축하받고 싶은 마음이 더 크답니다. 전 마침 신종플루 극성일때라 직계만 하려고 했는데, 양가 첫 손자라 부모님들께서 친척까지는 부르시길 원해서 친척까지만 불러서(그래도 100명..-_-;;) 했습니다.
    부모님들이 좀 크게 주셔서 식대 및 부대비용 제하고 남긴 했는데,5만원,10만원 내고 4,5명 오셔서 식사하고 가신 분들 많았어요. 그래도 저희 부부는 겨울날 일부러 와주셔서 식사하고 가주신 것이 너무 감사했구요. 돌잔치 비용 아이 태어나면서부터 모으기 시작해서 그 돈으로 잔치하고, 축의금으로는 아이 통장 만들고, 전집 두 질 정도 만들어 주었습니다. 벌써 몇 년 전 일인데, 지방의 호텔이라 좀 저렴하게는 했지만 그래도 1인당 식대가 3만 5천원 넘었어요. 서울에서 한 동생네는 호텔 아니고 돌잔치 전문 부페였는데, 음식이 그나마 좀 나은 곳이라 식대는 비슷하게 들었구요. 돈 생각하면 돌잔치 안하는 것이 나을 걸요.

☞ 로그인 후 의견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댓글입력 작성자 :

N

번호 제목 작성자 날짜 조회
1225067 살만안찌면 소원이 없겠어요 07:10:55 64
1225066 대구에 천연발효종 치아바타 맛있는 빵집 소개해드릴게요. .... 07:10:10 28
1225065 이번 오뉴월에 과연 서리가 내릴까요? 저주 07:07:47 53
1225064 노란색 말고 흰빛나는 전구 사려면 무슨색 골라야 하나요? 2 전구 06:51:20 224
1225063 찍찍이 헤어롤 이쁘게 말고 싶어요. 1 찍찍 06:37:08 414
1225062 오늘 중국발 황사가 몰려온다니 준비들 하셔야겠어요. 대기 06:36:20 296
1225061 소설보다 시를 좋아하시는 분 2 06:00:20 170
1225060 낙태죄는 국가가 비성교 운동하는 것 4 oo 05:49:15 350
1225059 82 눈이 정확해요 8 역시 05:40:15 1,756
1225058 말투중에 이런말을 많이 쓰는 사람은? 5 .. 05:37:08 852
1225057 드디어 나왔다. 혜경궁 3차 광고. 11 부선항 05:30:29 759
1225056 그윽한 눈을 가진 여배우는 누구인가요? 11 05:11:02 1,347
1225055 부자들 참 많네요 5 동그람 04:43:10 2,004
1225054 이쁜데 노쇠해보이는 건 왜죠 2 케바케 04:30:22 1,038
1225053 진통을 이렇게 기다리게 될 줄이야... 3 산모 04:18:33 583
1225052 미성년자들도 비혼자들로서 잘만 사는데 6 oo 03:48:59 888
1225051 작은 자동차부품 제조회사 품질관리에대해 알려주세요. 카푸치노 03:45:24 141
1225050 잠자리와 업무능력과의 상관관계 연구 3 .... 03:13:30 1,521
1225049 문소리 몸매가 3 박하사탕 03:11:01 2,597
1225048 사는게 늘 고행이네요 엄마 03:09:41 670
1225047 이혼,별거,한집서 남으로 살기 결정하기!! 33 ㅇㅇ 02:57:01 3,632
1225046 정은채 너무 이뻐요... 11 .. 02:36:27 2,208
1225045 저탄수 넘 어려워요 5 저탄수식차림.. 02:14:04 1,253
1225044 라돈 피해가기 너무 힘드네요. 아아아아 02:11:20 832
1225043 배가 고파서 잠이 안와요. 1 ㆍㆍㆍ 02:10:17 4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