82cook.com을 즐겨찾기에 추가
login form

자유게시판

드러낼 수 없는 고민을 풀어보는 속풀이방

Banner

제 목 : 백과사전에 나와있는 문재인의 약력!

놀라워라! | 조회수 : 5,431
작성일 : 2012-01-10 23:12:17
웹 백과사전에 있는 약력을 보다가..
너무 놀랍기도하고, 존경스럽기도해서 퍼왔습니다.
대단한 분이신듯!



문재인   사회기관단체인, 전 정무직공무원 출생 1953년 1월 24일 (경상남도 거제) 소속 사람사는세상 노무현재단  (이사장),  혁신과 통합  (상임대표),  민주통합당 학력 경희대학교  법학 학사 경력 2011.12~ 민주통합당
2011~ 혁신과통합 상임대표

인권운동가

경희대학교  법과대학 재학시절 운동권으로서 1975년 시위와 관련해 구속되기도 했다. 사법시험 합격통지서를 청량리경찰서 유치장에서 받았다.  [1]   노무현 이 정치인으로 변신해 청문회 스타가 된 뒤에도 부산변협 인권위원장을 지내면서 묵묵히 인권변호사로 일해왔으며  부산미문화원 방화사건 ,  동의대 방화사건  등 굵직한 시국사건을 변론했다.

노 전 대통령과의 관계

1982년  사법연수원 을 차석으로 졸업했지만 시위전력 때문에 판사 임용이 어려워 부산으로 내려가  법무법인 부산 에 합류하면서  노무현  전대통령과 연을 맺었다. 노무현 전 대통령은 문 실장에 대해 "노무현의 친구 문재인이 아니라 문재인의 친구 노무현이다. 내가 알고 있는 최고의 원칙주의자"라고 평가했다. 문재인은 검찰의  박연차 수사 에서도 노 전 대통령 변호인을 맡았다. 노무현 전 대통령의 서거 이후 장례 절차와 관련한 모든 일을 도맡았다.

참여정부시절

참여정부 초대 민정수석을 지내다 건강 악화로 1년 만에 청와대를 떠났다. 그러나 네팔 산행 도중 노 대통령 탄핵 소식을 듣고 달려와 변호인단을 꾸렸으며, 2005년 다시 청와대에 들어가 시민사회수석, 민정수석을 거쳐 참여정부 마지막 비서실장을 지냈다.  청와대  안에서  이정호  시민사회수석,  이호철  국정 상황실장 등과 함께 PK인맥을 대표했다.  윤태영  연설기획 비서관 등 핵심 참모진도 문 실장을 친형처럼 잘 따랐다고 한다. 참여정부 시절 '왕수석'으로 불렸다. 문재인은 청와대에서 근무하던 시절 모든 직원에게 존댓말을 쓰는 것으로 유명했다. 자신의 주장을 내세우기보다 다양한 의견을 듣고 상황을 명확하게 정리해내는 업무 스타일을 보였다.  [2]

대통령 비서실장 시절  이해찬  전 총리가 부적절한 관계에 있는 인사들과 내기골프를 쳤다는 소식을 듣고 고심하던 노 대통령에게 해임을 촉구했다고 한다.  노무현  정부 들어 검사장으로 승진한 17명 중 문재인수석과  이호철  비서관의 경남고 동문은 한명도 없었다. 두 사람은 아예 동창회에 얼굴을 비추지 않았다고 한다. 고교 동기인 고위 공직자가 文수석 방에 들렀다가 얼굴도 못 본 채 쫓겨난 적도 있다. 청와대 출입기자단과 단 한차례의 식사나 환담 자리도 갖지 않았다 한다.

2006년   11월 6일   국정자문회의  의원 138명을 보궐할 때, 국정자문위원으로 추가 보선되었다. [3]

기타 일화

문재인은  특전사  수중폭파조 출신으로  스킨스쿠버 를 즐겼고 아무런 장비 없이 바닷물에서 해삼과 물고기를 잡아가지고 나오기도 했다고 한다. 부산에서  별봐라 산악회 를 조직,  금정산  야간산행을 즐길 정도로 산을 사랑했다. 웬만한 들꽃, 들풀 이름은 식물학자 뺨칠 정도로 잘 안다고 한다. 수줍음을 많이 타서 부산의 대선본부장 시절 중앙당에 공식 지원금을 요청하는 말을 꺼내는 데 30분 이상이 걸렸다고 한다.

약력 2007. 08 제2차 남북정상회담 추진위원회 위원장 2007. 03 ~ 2008. 02 대통령 비서실 실장 2005. 01 ~ 2006. 05 대통령 비서실 민정수석비서관 2004. 05 ~ 2005. 01 대통령 비서실 시민사회수석비서관 2003 ~ 2004. 02 대통령 비서실 민정수석비서관 부산/경남지역 민주화를 위한 변호사 모임 대표 부산지방변호사회 인권위원장 1988 한겨레신문 창간위원 1984 부산해양대 해사법학과 강사 1983 법무법인부산 대표변호사 1980 제22회 사법시험 합격 1980  경희대학교  법학 학사 1971 경남고등학교 졸업


--------
참여정부시절 일화들 보니, 정말 믿을만한 분이신듯.
지금 한나라당 인간들이 그 자리를 다 꿰차고 있다고 생각하니 분통이 ㅜ.ㅜ
왠만한 비리는 그냥 넘기는 지금의 상황하고는 너무 다르네요.

IP : 91.154.xxx.227
짧은 댓글일수록 예의를 갖춰 작성해 주시기 바랍니다.
거친 표현, 욕설 등으로 타인을 불쾌하게 하지 않도록 해주십시오.
3 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 1. ^^
    '12.1.10 11:47 PM (124.197.xxx.161)

    아직도 이런분들이 계시다는게
    안도도 되면서 제말 꿋꿋히 버티셨으면 하고 바라게 되요

  • 2. ..
    '12.1.10 11:56 PM (125.177.xxx.70)

    저는 정치계에 있는 사람들, 나아가 다수의 알려진 사람들에 대한 불신이 깊지만 문재인님은 기대가 됩니다.

  • 3. ...
    '12.1.11 1:21 AM (59.15.xxx.61)

    힐링에서 마지막 선물
    자전거를 보고 기뻐하시는 모습이 얼마나 천진하던지...
    문재인님에게서 희망을 봅니다.

☞ 로그인 후 의견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댓글입력 작성자 :

N

번호 제목 작성자 날짜 조회
1128980 1128974 베이징이 쓴글 답글 주지 마세요 2 오늘도 돈벌.. 01:02:58 38
1128979 이런 부모님 중에 —- 부모 01:02:50 55
1128978 왜 때문에 이 말.. 한 때의 유행어로 이내 없어지겠죠? 1 싫다 01:01:25 56
1128977 아들 운동 단수? 따놓는거 유용한가요? 노루 01:01:21 25
1128976 신아영 진행이 참 초딩도 아니고 ... 4 ... 00:57:37 421
1128975 /바로아랫글.pass;문통비꼬는글/조선링크 8 댓글금지 00:51:42 105
1128974 폭행건은 좀 유감이지만 어른 앞에서 소란을 피우면 안되죠 3 베이징 00:49:18 253
1128973 미국사람들도 각질제거 하나요? 2 가을 00:48:21 266
1128972 저도 신아영 너무 싫어요. 3 궁금 00:43:03 984
1128971 손바느질 못하겠네요 1 ... 00:42:35 172
1128970 박그네 칠푼이한테 형광등 100개 켜진 거 같다던 기레기들 7 ... 00:39:28 506
1128969 문통이 난징이 아닌 베이징으로 간 이유 6 움마나 00:34:45 446
1128968 학생이 선생님에게 뽀뽀해달라고.. ... 00:31:45 256
1128967 주근깨 빼는 시술하면 화장 못하나요? 아웅이 00:23:54 71
1128966 어서와에서 여자 아나운서요. 12 ㅎㅎ 00:18:57 1,362
1128965 문재인 대통령.충칭 도착! 24 ㅇㅇ 00:13:10 800
1128964 길냥이 집 사은품 행사정보 드려요 캣맘들 컴온~ 3 캣맘 00:10:14 166
1128963 어준총수 수상소감 26 ... 00:09:17 1,120
1128962 저 170에 66인데.. 35 ㅇㅇ 00:00:39 1,453
1128961 오늘 마약사건 예상하셨죠?? 8 손바닥으로 .. 00:00:27 3,097
1128960 베이지 아이보리 화이트 이런색 오리털이여 .. 00:00:04 128
1128959 다른곳에 치킨 시켜줄때 어떡해야 하죠? 7 음냐 2017/12/15 562
1128958 육아휴직 끝내고 복직하니 좋은 점 1 오호 2017/12/15 561
1128957 외대 글로벌캠 / 충남대 4 나은 선택 2017/12/15 672
1128956 라면에맥주가 너무ㅠㅠ땡기는데 7 지금 2017/12/15 47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