82cook.com을 즐겨찾기에 추가
login form

자유게시판

드러낼 수 없는 고민을 풀어보는 속풀이방

Banner

제 목 : 30개월 8개월 아기있는데 공부방 차리기 무리일까요?

손님 | 조회수 : 1,672
작성일 : 2012-01-09 14:57:43

프랜차이즈 공부방을 차리려고 하는데 제목처럼 30개월 8개월 아기 있어요.

아파트 안에 어린이집이 있어서 큰애는 보내고 있는데 둘째는 3월부터 무상지원된대서 잠깐씩이라도 맡기려고 신청해놨거든요...

공부방 차리면 보통 오후부터 저녁까지 학생들이 오는데...

두아이가 너무어려서 하기 좀 무리일까요?

남편은 일찍올땐  7시쯤 오는데 육아는 아주 잘도와주는 편이에요...

조언 부탁드립니다 ㅡㅡ

IP : 59.25.xxx.132
짧은 댓글일수록 예의를 갖춰 작성해 주시기 바랍니다.
거친 표현, 욕설 등으로 타인을 불쾌하게 하지 않도록 해주십시오.
7 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 1. ..
    '12.1.9 2:59 PM (218.238.xxx.116)

    그렇게 어린 아이들 키우는 집 공부방이라면 저라면 아이 안보냅니다.

  • 2. ....
    '12.1.9 3:00 PM (14.47.xxx.160)

    공부방이라도 원룸이나 오피스텔을 얻어서 하시지 그렇게 생활집에서는 안해요.
    아마 하셔도 아이들 모집하기 힘드실 겁니다.

  • 3. ..
    '12.1.9 3:01 PM (211.214.xxx.132)

    헉 많이 무리로 보여요.
    차라리 주말이나 저녁에 남편한테 아기 맡기고 과외를 하심이 좋을 듯...

  • 4. ..
    '12.1.9 3:04 PM (121.139.xxx.226)

    저는 큰애 어릴때 가정집 피아노 교습을 시켰는데
    어느날 가서 보니 애기가 많이 어려서 교습하면서 선생님이 애을 안고 달래고 있더라구요.
    그거 보고는 딴데로 옮겼어요.
    다음 수업 받을 애가 그 애랑 놀고 있고 뭐가 어수선하니 그렇더라구요.

  • 5. sweet_hoho
    '12.1.9 3:39 PM (218.52.xxx.33)

    저 중학생 때 그런 공부방 갔다 금방 그만 뒀어요.
    거긴 친정엄마 또는 시어머니 (하여튼 어떤 할머니)와 뛰는 아이 하나, 기는 아이 하나 였는데,
    아이가 젖먹는다고 선생님 나갔다 오고, 뛰는 아이는 학생들 있는 방에 왔다갔다 시끄럽게 하고 ..
    엄마한테 말해서 그만 뒀어요.
    20년도 더 전일 때라 학생들 대부분이 선생님(학교 아니더라도) 험한 말 못했는데, 거긴 애들이 공부방 나서면서부터 꿍시렁꿍시렁..

    제 딸이 그런 곳에 다닌다고 하면 .. 못보내요. 아이가 좋다고 하더라도.
    공부하러 가는 곳이잖아요 ^^;;;;;;

  • 6. ....
    '12.1.9 4:14 PM (122.32.xxx.12)

    하시더라도 그냥 애들 어느 정도 키워 놓고 하시든가..
    아니면 집에서 분리 된 공간 얻어서 그렇게 하시든가 하셔야지..
    그 개월수 애 데리고... 글쎄요...
    저도 절대 안 보내요...
    8살도아니고.. 8개월짜리는 정말 애기잖아요...

  • 7. ...
    '12.1.9 4:16 PM (220.72.xxx.167)

    제 친구가 똑같은 경우로 제게 물어봐서, 아이 다 키우고 하라고 했어요.
    아이가 우유찾아 울고, 오줌쌌다고 울고 하면 그때 그때 나가서 봐줘야하는데, 집중이 될까요?
    아이가 눈치껏 다른 사람 없을 때 엄마를 찾는 것도 아니고...
    공부하러 오는 아이 엄마 입장이라면 난 절대 안보낼 것 같다고 했어요.
    님께도 같은 말씀 드리고 싶어요.

☞ 로그인 후 의견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댓글입력 작성자 :

N

번호 제목 작성자 날짜 조회
1128191 확실한건 중국과 조선족들 국격은 높아졌어요 ..... 19:27:01 13
1128190 죄없는 사진기자들이 맞았는데 낄낄거리고 웃을 일인가요? 3 000 19:25:06 79
1128189 이뉴스를 보고 기레기들 잘 쳐맞았다고 생각했습니다. 2 .... 19:20:30 231
1128188 버지니아울프 등대로 읽울만한가요? 가고또가고 19:20:27 16
1128187 고구마, 반 잘라서 쪄도 되나요? 4 간식 19:20:17 84
1128186 '단톡방 성희롱' 기자들, 한국기자협회 자격정지.gisa 7 이거 실화냐.. 19:13:58 251
1128185 닭가슴살로 할 수 있는 밥반찬 뭐가 있을까요 4 19:12:46 73
1128184 고2 딸과 수학공부중인데 고비네요 3 흠흠 19:12:11 235
1128183 기레기 신변보호를 위한 청와대 기자단 해체서명 부탁합니다~ 4 오세요 19:10:19 150
1128182 급급]]무료 시범강의 오신 과외선생님 9 무료 19:05:39 473
1128181 반찬가게에서 산 더덕나물을 소생시킬 방법이 필요해요 2 ... 19:01:17 140
1128180 2013년 6월 박근혜 중국 방문 중에도 경호상 마찰 발생 3 썩을 18:58:50 265
1128179 중국경호원이 청와대 공무원들까지 폭행했네요 26 헤프닝 18:58:33 1,017
1128178 얼굴건조감이 찢어지는거처럼 아프네요 13 얼굴 18:55:41 452
1128177 패딩 사실 때 성분 잘 보세요 10 패딩 18:53:12 929
1128176 부모님이 자식에게 증여한 재산을 반환할 수 있나요? 2 ... 18:52:29 311
1128175 기레기들 일부러 맞고 쇼하는거 아닌가요 11 ㅇㅇ 18:51:54 389
1128174 중국에서 文대통령 취재 기자 집단 폭행당함 8 창피함 18:51:09 422
1128173 지갑잃어버린꿈해몽 좀 부탁드려요 1 꿈해몽 18:51:09 64
1128172 오늘이 결혼 20주년 입니다 2 루비 18:47:21 469
1128171 헉...트위터에 1초에 한개씩 기레기비판글 올라오네 3 현재 18:46:33 423
1128170 교복 자켓을 늘릴수는 없겠지요? 3 ㅇㅇ 18:43:35 147
1128169 기레기들 중국가서 홀대 당했나봐요? 3 .. 18:42:51 438
1128168 고3 엄마입니다 10 고민중 18:42:37 826
1128167 지방간에 빈뇨 일수 있나요? 1 엄마 18:42:35 16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