82cook.com을 즐겨찾기에 추가


 생활속의 명장면, 생활속의 즐거움

제 목 : [겨울바닷가]# 배누리 시장가는 길목입니다.

| 조회수 : 1,733 | 추천수 : 2
작성일 : 2012-01-05 19:57:25

[겨울바닷가]# 배누리 시장가는 길목입니다.
겨울 바다 보니 추워보이죠.

저는 이 길이 참 좋습니다.

우리나라에서 제일 아름답기로 소문난 삼천포 남해 창선가는 길목입니다.

이 길을 배누리는 4일에 한 번씩 장 보려 갑니다.

삼천포 장날은 4,9일 새백 시장이 열립니다.

해산물도 풍부하지만 조금씩 가지고 나오시는 할머니들 보따리 구경하는 재미도 있습니다.

 




 

삼천포 죽방염도 유명하답니다.


 

 

겨울시금치 나물로 무처 놓으면 달달해서 한접시 뚝딱입니다


요 감이 어떤 맛인지 아시는 분??

이감 이름은 "심시"라고 하는데

바다물에 담가 떪은 맛이 없으면 먹게 되는데 아주 맛있습니다.

맹물에 소금 간을 하게 되면 짤 수가 있습니다.

소금량을 잘못 맞출 수가 있거든요.

이때는 바닷물로 하게 되면 많이 짜지도 않고 싱겁지도 않아서 딱 좋습니다.


 


소고기 국 끓일때 빠지지 않는 토란대입니다.


 

물메기 말린것 된장 양념 발라서 찜솥이 쪄 먹으면 아주좋습니다.






조금 작은 돔입니다.

16마리 10,000원 요즘은 파리도 없고 요렇게 말려 놓으면 꾸덕꾸덕 말라을때

구워 먹어도 좋고 조금 많이 말라다 싶으면 매운탕 끓여

먹으면 고기가 쫄깃쫄깃 한것이 먹을만 합니다.

 

오늘 많이 춥웠지요^^
가족과 따뜻한 저녁드시고 행복한 저녁되세요.

배누리 (baenuri)

반려견을 좋아하고 바느질 좋아합니다. 지금은 바느질하는 농부 네이버 블로그http://sunandstars1.blog.me/ 홈페이지배누리교육농장 운영하고 있습니다. ..

4 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 짧은 댓글일수록 예의를 갖춰 신중하게 작성해 주시기 바랍니다.
  • 1. 들꽃
    '12.1.7 7:17 AM

    장날 장터 구경하는 것 저도 참 좋아합니다^^
    사람 사는 냄새가 나지요.

    추운데서 장사하시는 분들,
    특히 나이 드시고 장사 잘 안되는 분들 보면
    마음이 짠하기도 하고

    이것저것 구경하는 재미도 좋고
    맛있는 것 먹는 즐거움도 있고~

  • 2. 여유~
    '12.1.9 1:09 PM

    심시감 잘 알죠

    먹어본지 오래 됐는데 여기서 보니 반갑네요 ㅋ

    바닷물에 담그면 된다는 새로운 사실 알고 갑니다

  • 3. 황대장짝꿍
    '12.1.12 9:05 PM

    겨울바다...요즘은
    정말 춥겠지요.
    이곳에서 다시 뵙게 되어 반갑습니다.
    알려주신 꼬리 잘 잡고 들어왔습니다..ㅎㅎ

  • 4. 차단지
    '12.1.20 10:22 PM

    제 고향이 보이네요...

    너무 반가운 마음에 자는 아이를 깨워 "외할머니 집이 보인다.."

    ㅎㅎㅎ ㅎㅎㅎ 자꾸 웃음만 나옵니다.ㅎㅎㅎ 감사합니다.

    설에는 가지 못해 한쪽 마음이 계속 시렸는데...

☞ 로그인 후 의견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댓글입력 작성자 :

N
번호 제목 작성자 날짜 조회 추천
22567 띨개, 어머니가 누구니? 새로운글 이미지삽입1 사랑한다띨개 2016.02.10 8 1
22566 서산동부시장 , 서산동부수산시장의 대보름 지신밟기 행사에 초대합.. 새로운글 이미지삽입2 행복이마르타 2016.02.09 149 0
22565 새해 복 많이 받으세요~ 이미지삽입7 띠띠 2016.02.05 795 1
22564 깡패 고양이 최근 모습 이미지삽입9 nana 2016.01.31 1,987 2
22563 소녀상 현장 대학생 시즌1 마감 이야기 이미지삽입14 유지니맘 2016.01.31 1,451 7
22562 일용할 양식 이미지삽입1 도도/道導 2016.01.30 740 0
22561 흔적과 기록 이미지삽입1 도도/道導 2016.01.28 802 1
22560 우리집 고양이 지내는 소식. 이미지삽입7 바이타민 2016.01.26 2,177 3
22559 눈오 날의 산사 이미지삽입2 도도/道導 2016.01.26 936 0
22558 드뎌! 뱅기가 떴어요..^^ 이미지삽입2 은파각시 2016.01.25 1,370 0
22557 이곳제주 눈폭탄에 온섬이 꽁꽁~ 이미지삽입4 은파각시 2016.01.24 1,656 0
22556 슬프다, 같은 하늘 아래 산다는 것이 이미지삽입4 시 좋아하세요? 2016.01.22 1,383 2
22555 실리님의 길고양이집 나눔 후기에요. 이미지삽입5 유지니 2016.01.21 1,619 4
22554 눈오는 날의 전동성당 야경 이미지삽입7 도도/道導 2016.01.21 1,356 0
22553 길고양이 스티로폼집 필요하신분~ 이미지삽입10 실리 2016.01.18 1,470 0
22552 각재기 국 이미지삽입3 소꿉칭구.무주심 2016.01.17 1,064 0
22551 샹그릴라..10월의 어느 멋진 날에..(전주 샹그릴라cc 을미년.. 이미지삽입1 요조마 2016.01.16 976 0
22550 상고대 이미지삽입1 도도/道導 2016.01.13 819 0
22549 해맞이 이미지삽입 쉐어그린 2016.01.10 534 0
22548 폐허 이후 -도종환- 이미지삽입2 들꽃 2016.01.09 937 2
22547 길고양이데려오는 방법 이미지삽입4 겨울 2016.01.08 1,708 2
22546 딸에게 사무적인 엄마 이미지삽입6 Papermint 2016.01.08 1,889 2
22545 길고양이 델꼬왓음 이미지삽입17 겨울 2016.01.05 3,550 3
22544 겨울철 옷관리 방송 이미지삽입 지유지아맘 2016.01.04 1,155 0
22543 근하신년 이미지삽입2 도도/道導 2016.01.01 748 0
1 2 3 4 5 6 7 8 9 10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