82cook.com을 즐겨찾기에 추가


 생활속의 명장면, 생활속의 즐거움

제 목 : [겨울바닷가]# 배누리 시장가는 길목입니다.

| 조회수 : 1,603 | 추천수 : 2
작성일 : 2012-01-05 19:57:25

[겨울바닷가]# 배누리 시장가는 길목입니다.
겨울 바다 보니 추워보이죠.

저는 이 길이 참 좋습니다.

우리나라에서 제일 아름답기로 소문난 삼천포 남해 창선가는 길목입니다.

이 길을 배누리는 4일에 한 번씩 장 보려 갑니다.

삼천포 장날은 4,9일 새백 시장이 열립니다.

해산물도 풍부하지만 조금씩 가지고 나오시는 할머니들 보따리 구경하는 재미도 있습니다.

 




 

삼천포 죽방염도 유명하답니다.


 

 

겨울시금치 나물로 무처 놓으면 달달해서 한접시 뚝딱입니다


요 감이 어떤 맛인지 아시는 분??

이감 이름은 "심시"라고 하는데

바다물에 담가 떪은 맛이 없으면 먹게 되는데 아주 맛있습니다.

맹물에 소금 간을 하게 되면 짤 수가 있습니다.

소금량을 잘못 맞출 수가 있거든요.

이때는 바닷물로 하게 되면 많이 짜지도 않고 싱겁지도 않아서 딱 좋습니다.


 


소고기 국 끓일때 빠지지 않는 토란대입니다.


 

물메기 말린것 된장 양념 발라서 찜솥이 쪄 먹으면 아주좋습니다.






조금 작은 돔입니다.

16마리 10,000원 요즘은 파리도 없고 요렇게 말려 놓으면 꾸덕꾸덕 말라을때

구워 먹어도 좋고 조금 많이 말라다 싶으면 매운탕 끓여

먹으면 고기가 쫄깃쫄깃 한것이 먹을만 합니다.

 

오늘 많이 춥웠지요^^
가족과 따뜻한 저녁드시고 행복한 저녁되세요.

배누리 (baenuri)

반려견을 좋아하고 바느질 좋아합니다. 지금은 바느질하는 농부 네이버 블로그http://sunandstars1.blog.me/ 홈페이지배누리교육농장 운영하고 있습니다. ..

4 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 짧은 댓글일수록 예의를 갖춰 신중하게 작성해 주시기 바랍니다.
  • 1. 들꽃
    '12.1.7 7:17 AM

    장날 장터 구경하는 것 저도 참 좋아합니다^^
    사람 사는 냄새가 나지요.

    추운데서 장사하시는 분들,
    특히 나이 드시고 장사 잘 안되는 분들 보면
    마음이 짠하기도 하고

    이것저것 구경하는 재미도 좋고
    맛있는 것 먹는 즐거움도 있고~

  • 2. 여유~
    '12.1.9 1:09 PM

    심시감 잘 알죠

    먹어본지 오래 됐는데 여기서 보니 반갑네요 ㅋ

    바닷물에 담그면 된다는 새로운 사실 알고 갑니다

  • 3. 황대장짝꿍
    '12.1.12 9:05 PM

    겨울바다...요즘은
    정말 춥겠지요.
    이곳에서 다시 뵙게 되어 반갑습니다.
    알려주신 꼬리 잘 잡고 들어왔습니다..ㅎㅎ

  • 4. 차단지
    '12.1.20 10:22 PM

    제 고향이 보이네요...

    너무 반가운 마음에 자는 아이를 깨워 "외할머니 집이 보인다.."

    ㅎㅎㅎ ㅎㅎㅎ 자꾸 웃음만 나옵니다.ㅎㅎㅎ 감사합니다.

    설에는 가지 못해 한쪽 마음이 계속 시렸는데...

☞ 로그인 후 의견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댓글입력 작성자 :

N
번호 제목 작성자 날짜 조회 추천
21679 교황 프란치스코 1세 -윤효- 새로운글 이미지삽입 들꽃 2014.09.02 40 0
21678 82의 정성으로 보내드린 "노란 잠바" 새로운글 이미지삽입13 레미엄마 2014.09.02 885 11
21677 식약처 허가도 받지 않은 불법 한약침을 내가족에게 투여한 한의원.. 2 hew77 2014.09.02 263 1
21676 지금 고향에선... 이미지삽입1 쉐어그린 2014.09.02 209 1
21675 朴정부의 편애.. 뉴라이트, 정부기관 수장 속속 꿰찬다 이미지삽입 상록수 2014.09.02 112 3
21674 더는 침묵할 수 없어..대학생 수업반납 대자보 확산 이미지삽입 상록수 2014.09.01 239 3
21673 사진으로 미리보는 55차 모임후기.3 이미지삽입 카루소 2014.09.01 292 2
21672 하늘에서 본 4대강 이 정도로 망가졌다 이미지삽입 상록수 2014.09.01 247 0
21671 사진으로 미리보는 55차 모임후기.2 이미지삽입 카루소 2014.09.01 233 1
21670 왜 중등산화를 신어야 하는가 이미지삽입 핏짜 2014.09.01 199 0
21669 사진으로 미리보는 55차 모임후기.1 이미지삽입1 카루소 2014.09.01 276 1
21668 3차 모금계좌와 입출금 내역 이미지삽입1 유지니맘 2014.09.01 513 3
21667 보스와 리더의 차이..... 하얀바다로 2014.09.01 306 3
21666 미래형 손목시계 이미지삽입 상록수 2014.08.31 303 0
21665 2014-08-30 봉하음악회 (봉하열차) 후기 6 우리는 2014.08.31 430 3
21664 가난한 자들과 함께 하라는 교황님 말씀 고의 누락(한국주교단) 이미지삽입1 상록수 2014.08.31 224 2
21663 희생자 가족 두번 울리는 21가지 막말 이미지삽입 상록수 2014.08.31 188 2
21662 등산시 호흡은 어떻게 해야 하는가 이미지삽입 핏짜 2014.08.30 183 1
21661 통계로 보는 한국인의 삶 이미지삽입1 석류꽃 2014.08.30 420 2
21660 잊지 말아 주세요 이미지삽입4 도도희 2014.08.30 334 1
21659 높은 곳에서 일할때의 어려움.신영복 作 이미지삽입1 도도희 2014.08.30 305 4
21658 수염깍은 해수부장관 외..몇가지 사진들 1 파랑새 2014.08.30 453 1
21657 가족 -이지엽- 이미지삽입 들꽃 2014.08.29 262 2
21656 이승기랑 트위스트 김 닮은 개님들 이미지삽입3 나루미루 2014.08.29 667 0
21655 조.중.동의 이중성 이미지삽입1 상록수 2014.08.29 346 3
1 2 3 4 5 6 7 8 9 10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