82cook.com을 즐겨찾기에 추가


 생활속의 명장면, 생활속의 즐거움
Banner

제 목 : [겨울바닷가]# 배누리 시장가는 길목입니다.

| 조회수 : 1,787 | 추천수 : 2
작성일 : 2012-01-05 19:57:25

[겨울바닷가]# 배누리 시장가는 길목입니다.
겨울 바다 보니 추워보이죠.

저는 이 길이 참 좋습니다.

우리나라에서 제일 아름답기로 소문난 삼천포 남해 창선가는 길목입니다.

이 길을 배누리는 4일에 한 번씩 장 보려 갑니다.

삼천포 장날은 4,9일 새백 시장이 열립니다.

해산물도 풍부하지만 조금씩 가지고 나오시는 할머니들 보따리 구경하는 재미도 있습니다.

 




 

삼천포 죽방염도 유명하답니다.


 

 

겨울시금치 나물로 무처 놓으면 달달해서 한접시 뚝딱입니다


요 감이 어떤 맛인지 아시는 분??

이감 이름은 "심시"라고 하는데

바다물에 담가 떪은 맛이 없으면 먹게 되는데 아주 맛있습니다.

맹물에 소금 간을 하게 되면 짤 수가 있습니다.

소금량을 잘못 맞출 수가 있거든요.

이때는 바닷물로 하게 되면 많이 짜지도 않고 싱겁지도 않아서 딱 좋습니다.


 


소고기 국 끓일때 빠지지 않는 토란대입니다.


 

물메기 말린것 된장 양념 발라서 찜솥이 쪄 먹으면 아주좋습니다.






조금 작은 돔입니다.

16마리 10,000원 요즘은 파리도 없고 요렇게 말려 놓으면 꾸덕꾸덕 말라을때

구워 먹어도 좋고 조금 많이 말라다 싶으면 매운탕 끓여

먹으면 고기가 쫄깃쫄깃 한것이 먹을만 합니다.

 

오늘 많이 춥웠지요^^
가족과 따뜻한 저녁드시고 행복한 저녁되세요.

배누리 (baenuri)

반려견을 좋아하고 바느질 좋아합니다. 지금은 바느질하는 농부 네이버 블로그http://sunandstars1.blog.me/ 홈페이지배누리교육농장 운영하고 있습니다. ..

4 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 짧은 댓글일수록 예의를 갖춰 신중하게 작성해 주시기 바랍니다.
  • 1. 들꽃
    '12.1.7 7:17 AM

    장날 장터 구경하는 것 저도 참 좋아합니다^^
    사람 사는 냄새가 나지요.

    추운데서 장사하시는 분들,
    특히 나이 드시고 장사 잘 안되는 분들 보면
    마음이 짠하기도 하고

    이것저것 구경하는 재미도 좋고
    맛있는 것 먹는 즐거움도 있고~

  • 2. 여유~
    '12.1.9 1:09 PM

    심시감 잘 알죠

    먹어본지 오래 됐는데 여기서 보니 반갑네요 ㅋ

    바닷물에 담그면 된다는 새로운 사실 알고 갑니다

  • 3. 황대장짝꿍
    '12.1.12 9:05 PM

    겨울바다...요즘은
    정말 춥겠지요.
    이곳에서 다시 뵙게 되어 반갑습니다.
    알려주신 꼬리 잘 잡고 들어왔습니다..ㅎㅎ

  • 4. 차단지
    '12.1.20 10:22 PM

    제 고향이 보이네요...

    너무 반가운 마음에 자는 아이를 깨워 "외할머니 집이 보인다.."

    ㅎㅎㅎ ㅎㅎㅎ 자꾸 웃음만 나옵니다.ㅎㅎㅎ 감사합니다.

    설에는 가지 못해 한쪽 마음이 계속 시렸는데...

☞ 로그인 후 의견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댓글입력 작성자 :

N
번호 제목 작성자 날짜 조회 추천
22837 일주일 뒤에 입양할 유기묘 아그들입니다 이미지삽입14 푸루샤 2016.07.24 1,278 1
22836 시바견 바트의 요즘 근황~ 찬조출연 대박이 이미지삽입6 프리스카 2016.07.23 1,501 1
22835 붉은 하늘 사진... 이미지삽입9 루키루키 2016.07.23 3,331 1
22834 저도 저희집 강아지 올려봐요^^ 이미지삽입12 카멜리앙 2016.07.22 1,703 4
22833 상남자 강아지-태양 이미지삽입28 테디베어 2016.07.21 1,954 3
22832 제조약이 맞는지 확인 좀 부탁드려요~~ 이미지삽입3 피렌체나무2 2016.07.21 377 0
22831 이런 천칭 구할 수 있는 곳 아시는 분 계신가요? 이미지삽입1 흰둥이 2016.07.21 617 0
22830 안마를 겸한 피서..... 이미지삽입2 도도/道導 2016.07.21 872 1
22829 왜? 이미지삽입3 도도/道導 2016.07.20 663 1
22828 여름엔.... 이미지삽입5 도도/道導 2016.07.19 987 1
22827 생후20일에 어미잃은 2개월된 아가냥이들 가족 찾아요 이미지삽입22 숫자 2016.07.17 2,689 1
22826 자게에 올렸던 길냥이가 낳은 아가들 사진이에요~ 이미지삽입17 망이엄마 2016.07.15 2,997 7
22825 샤워캡 쓴 탁이 이미지삽입4 lemontree 2016.07.15 1,842 4
22824 한 방향... 이미지삽입 도도/道導 2016.07.14 692 1
22823 고독하다 이미지삽입 소꿉칭구.무주심 2016.07.12 965 0
22822 일용할 양식을 위한 준비 이미지삽입 도도/道導 2016.07.12 926 0
22821 환삼덩굴 맞나 봐주세요~ 이미지삽입19 프리스카 2016.07.11 1,590 0
22820 계란후라이 도구를 이용해서 요리를... 이미지삽입5 눈뜬장님 2016.07.11 1,797 1
22819 우리집 첫째 강아지 이미지삽입12 qqqqq 2016.07.11 2,659 0
22818 우리집 둘째 강아지 이미지삽입13 qqqqq 2016.07.08 2,952 0
22817 뜸부기 소리 들어보셨나요? 이미지삽입3 파랑새 2016.07.07 816 0
22816 쇼미더머니 원 사진들 이미지삽입 ㅇㅇ 2016.07.07 1,836 0
22815 허니의 꽃 이미지삽입1 철리향 2016.07.06 806 0
22814 푸드 아트.jpg 이미지삽입4 등불 2016.07.04 1,667 1
22813 걷기 힘든 바닥 인테리어 이미지삽입1 등불 2016.07.04 1,950 0
1 2 3 4 5 6 7 8 9 10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