82cook.com을 즐겨찾기에 추가


 생활속의 명장면, 생활속의 즐거움

제 목 : [겨울바닷가]# 배누리 시장가는 길목입니다.

| 조회수 : 1,730 | 추천수 : 2
작성일 : 2012-01-05 19:57:25

[겨울바닷가]# 배누리 시장가는 길목입니다.
겨울 바다 보니 추워보이죠.

저는 이 길이 참 좋습니다.

우리나라에서 제일 아름답기로 소문난 삼천포 남해 창선가는 길목입니다.

이 길을 배누리는 4일에 한 번씩 장 보려 갑니다.

삼천포 장날은 4,9일 새백 시장이 열립니다.

해산물도 풍부하지만 조금씩 가지고 나오시는 할머니들 보따리 구경하는 재미도 있습니다.

 




 

삼천포 죽방염도 유명하답니다.


 

 

겨울시금치 나물로 무처 놓으면 달달해서 한접시 뚝딱입니다


요 감이 어떤 맛인지 아시는 분??

이감 이름은 "심시"라고 하는데

바다물에 담가 떪은 맛이 없으면 먹게 되는데 아주 맛있습니다.

맹물에 소금 간을 하게 되면 짤 수가 있습니다.

소금량을 잘못 맞출 수가 있거든요.

이때는 바닷물로 하게 되면 많이 짜지도 않고 싱겁지도 않아서 딱 좋습니다.


 


소고기 국 끓일때 빠지지 않는 토란대입니다.


 

물메기 말린것 된장 양념 발라서 찜솥이 쪄 먹으면 아주좋습니다.






조금 작은 돔입니다.

16마리 10,000원 요즘은 파리도 없고 요렇게 말려 놓으면 꾸덕꾸덕 말라을때

구워 먹어도 좋고 조금 많이 말라다 싶으면 매운탕 끓여

먹으면 고기가 쫄깃쫄깃 한것이 먹을만 합니다.

 

오늘 많이 춥웠지요^^
가족과 따뜻한 저녁드시고 행복한 저녁되세요.

배누리 (baenuri)

반려견을 좋아하고 바느질 좋아합니다. 지금은 바느질하는 농부 네이버 블로그http://sunandstars1.blog.me/ 홈페이지배누리교육농장 운영하고 있습니다. ..

4 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 짧은 댓글일수록 예의를 갖춰 신중하게 작성해 주시기 바랍니다.
  • 1. 들꽃
    '12.1.7 7:17 AM

    장날 장터 구경하는 것 저도 참 좋아합니다^^
    사람 사는 냄새가 나지요.

    추운데서 장사하시는 분들,
    특히 나이 드시고 장사 잘 안되는 분들 보면
    마음이 짠하기도 하고

    이것저것 구경하는 재미도 좋고
    맛있는 것 먹는 즐거움도 있고~

  • 2. 여유~
    '12.1.9 1:09 PM

    심시감 잘 알죠

    먹어본지 오래 됐는데 여기서 보니 반갑네요 ㅋ

    바닷물에 담그면 된다는 새로운 사실 알고 갑니다

  • 3. 황대장짝꿍
    '12.1.12 9:05 PM

    겨울바다...요즘은
    정말 춥겠지요.
    이곳에서 다시 뵙게 되어 반갑습니다.
    알려주신 꼬리 잘 잡고 들어왔습니다..ㅎㅎ

  • 4. 차단지
    '12.1.20 10:22 PM

    제 고향이 보이네요...

    너무 반가운 마음에 자는 아이를 깨워 "외할머니 집이 보인다.."

    ㅎㅎㅎ ㅎㅎㅎ 자꾸 웃음만 나옵니다.ㅎㅎㅎ 감사합니다.

    설에는 가지 못해 한쪽 마음이 계속 시렸는데...

☞ 로그인 후 의견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댓글입력 작성자 :

N
번호 제목 작성자 날짜 조회 추천
22409 예능 대세남 강남의 광고촬영사진~^_^ 새로운글 이미지삽입 yubcdryh 2015.03.05 17 0
22408 콜레스테롤 때문에 ... 새로운글 이미지삽입 마마마님 2015.03.05 54 0
22407 화이트데이,금요일엔 돌아오렴 북콘서트에 모십니다~ 이미지삽입 bluebell 2015.03.05 235 5
22406 산수유 소식 ~~~~~~~~~~~~~~ 이미지삽입 도도/道導 2015.03.04 135 0
22405 플룻천사 미솔이의 재능기부 - 134 (이화여대 위안부 소녀상).. 이미지삽입 미솔아빠 2015.03.04 54 0
22404 노무현 대통령의 '내가 걸어온길' 2 파랑새 2015.03.04 185 3
22403 아름답지만 슬픈 백호의 진실ㄷㄷ 이미지삽입 맘마맘 2015.03.03 531 0
22402 우리 동네 뷔에나 비스타 소셜 클럽을 소개합니다.^^ 이미지삽입21 연못댁 2015.03.03 1,062 6
22401 홍매화 ~~~~~~~~~~~~~~~~~~ 이미지삽입1 도도/道導 2015.03.02 303 2
22400 웨딩 밴드 했어요~ 이미지삽입 토식이 2015.03.02 544 0
22399 뉘신지... 바트야 우리도 이참에 셀카 찍자. 이미지삽입14 프리스카 2015.02.27 2,338 3
22398 플룻천사 미솔이의 재능기부 - 133 (새해 복 받으세요) 이미지삽입 미솔아빠 2015.02.26 206 0
22397 사찰음식 대축제 , 하제remy 2015.02.26 902 0
22396 글로벌포스트, '한국의 인권상황이 후퇴하는 경향을 보이고 있다'.. 1 배리사랑 2015.02.26 189 2
22395 실종자 가족이 감사의 인사를 드립니다 . 이미지삽입68 유지니맘 2015.02.25 3,019 18
22394 어떤 생각 -이해인- 이미지삽입2 들꽃 2015.02.25 442 3
22393 모모와 함께 했던 2주일 5 프레디맘 2015.02.25 1,492 5
22392 플룻천사 미솔이의 재능기부 - 132 (평촌 1번가) 이미지삽입 미솔아빠 2015.02.23 284 0
22391 화평 ~~~~~~~~~~~~~~~~~~~~ 이미지삽입 도도/道導 2015.02.23 450 1
22390 용꾸냥의 이미지 3 이미지삽입2 뜨게질장인 2015.02.22 1,090 0
22389 모진 소리 -황인숙- 이미지삽입2 들꽃 2015.02.22 597 2
22388 100년 전통.. 종로 광장시장의 이곳저곳을 담아봤습니다 ~ 이미지삽입5 요조마 2015.02.20 2,025 4
22387 전주에서 사진 전시회 이미지삽입 도도/道導 2015.02.20 488 0
22386 좁은 공간 활용 가구들 이미지삽입1 콩이 2015.02.19 1,887 1
22385 100년전 일본의 비참한 생활상~ 이미지삽입5 뜨게질장인 2015.02.18 2,094 0
1 2 3 4 5 6 7 8 9 10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