82cook.com을 즐겨찾기에 추가
login form

자유게시판

드러낼 수 없는 고민을 풀어보는 속풀이방

제 목 : 치유기간이 얼마나?

양악수술 | 조회수 : 885
작성일 : 2012-01-05 16:21:30

딸아이가 지금 교정중이고 양악수술을 해야하는데

낼 갑자기 치과에서 호출하네요

처음 일정을 얘기했던것보다

엄청 일찍 수술할 것 같은데

지금 수술예약하면 2월이나 수술 할 것 같아요

그럼 아이 방학도 많이 지나가고

신학기 준비도 못할 듯한데

거기다 회복이 덜되면

준비없이 한학기 휴학할가봐 걱정이네요

그냥 여름방학에 수술한다고 할까

마음이 왔다갔다 하네요

직접경험하신 분 입원기간 및 치유기간이 얼마나 되었나요

 

처음 진료 때 의사분이 입원기간이 2주에 2개월 치유기간이 필요하다 했는데

지금 찾아보니 인터넷 후기는 수술후 3일만에 퇴원하고

금방 일상생활 하네요

 

후자 같으면 하루라도 빨리 하는데

진료의사는 외과가 아니고 교정의니 정확히 몰르고 하신 얘기인지

 

치과가기 전 마음의 준비를 하고 가야 겠는데

경험하신 분 도움 부탁드립니다.

 

IP : 211.109.xxx.124
3 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 1. 경험자
    '12.1.5 4:30 PM (203.223.xxx.6)

    작은 아들아이가 양악수술을 하였습니다. 입원기간은 일주일 정도 있었고 한달은 외출을 못하고 집에서 쉬었지요. 거의 음식을 사골 국물정도로만 먹었으니까 외출은 불가능하더라고요. 살도 많이 빠지고, 힘들었어요. 그래도 수술후 지가 흡족애 하니까 견딜만 했습니다. 수술 잘 하세요.

  • 2. 지금 교정중
    '12.1.5 4:52 PM (61.85.xxx.25)

    제가 작년 봄에 수술 했습니다.
    병원마다, 환자 개개인마다 다르긴 할텐데요.
    일단;;; 엄청나게 붓습니다. 둘리 저리가라 할정도로요.
    저같은 경우 병원 입원 4일 or 5일(정확히 기억이 안나네요. 벌써 까먹었음)
    2주정도는 절대 밖에 못나갑니다. 넘 심하게 붓고, 숨쉬기도 힘들구요
    3주차부터는 어두워지면 모자쓰고, 마스크하고 조깅하러는 다녔습니다.
    일상생활은 1개월 반정도는 지나야 "어느정도" 시작할 수 있고
    미세한 붓기는 상당히 갑니다. 첨보는 사람은 모르지만 자기나 가족들은 부어있는 상태라는 것을 알죠.

    수술 하면 엄마도 같이 힘들어요. 유동식으로만 음식 챙겨줘야 하니까요.
    따님 비위 약하지 않다면 뉴케어 같은거 강추. 전 그거 맛있어서 넘 많이 먹었더니 못먹는 기간에도 살이 거의 안빠졌어요 ㅠ.ㅠ

  • 3. 감사합니다^^
    '12.1.5 5:06 PM (211.109.xxx.124)

    답변 많은 도움이 됐습니다.
    입원기간은 일주일 이내니 2월초에 수술이 가능하다면
    2월에 수술하고 그 뒤에 된다면
    여름방학에 하겠다 해야겠네요.
    무사히 수술하길...

☞ 로그인 후 의견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댓글입력 작성자 :

N

번호 제목 작성자 날짜 조회
1310885 열이 38.5 예요 라인 22:48:41 47
1310884 요즘 피부과 시술 뭐가 좋나요? 1 추천바람 22:44:07 73
1310883 해찬대표님은 당대표!!! 6 ㅇㅇ 22:43:54 86
1310882 외동 확정이었는데 문득 걱정이 되네요 1 .. 22:42:53 237
1310881 막스마라 코트 1 ... 22:39:02 317
1310880 차분한 성격이 뭘까요? 22:34:32 132
1310879 막스마라 롱코트 허리라인 잡힌거 사면 1 윤아 22:34:25 239
1310878 프랑스 기마부대 너무나 멋지네요~.jpg 5 문프환영 22:32:43 682
1310877 남편에게만 분노조절장애예요 6 헬프 22:28:52 500
1310876 혜경궁 김씨' 수사 속도..이재명 부인 소환일정 조율 8 00 22:28:45 346
1310875 기모 통 스판 고무줄 바지 찾아요 2 .. 22:25:01 208
1310874 바지가 10부인 바지 정장 3 .. 22:21:50 316
1310873 ''2016년 4월 경 그만둔 분.........'' 5 무섭 22:18:38 680
1310872 제가 횡설수설하는 이유가 극내향인이라서..ㅎㅎ 5 tree1 22:18:05 333
1310871 국회의장과 목수의 망치가 똑같은 대접을 받는 세상이 올 수 있을.. 1 ........ 22:12:33 122
1310870 이민기가 뷰티인사이드 주연하는 이유 5 뷰티인사이드.. 22:12:27 1,490
1310869 문대통령 프랑스 엘리제궁 환영행사 4 이건꼭봐야해.. 22:08:02 631
1310868 기분나빠서 미국안가고 미국 물건도 안쓰려구요 3 행동합시다 22:07:00 687
1310867 김정숙여사 샤넬쟈켓입고 마크롱부인 만났네요 37 파리 22:05:04 4,394
1310866 연남동 배키우동 맛있나요? 1 화이트 22:00:09 271
1310865 20년 산 집에 7 마늘 22:00:00 1,039
1310864 향수 찾아주세요 2 백일의 낭군.. 21:58:16 272
1310863 악기도 전공한 50대 운전기사.jpg 5 잡고싶다 21:57:20 1,603
1310862 고등 시험지 유출 또 발생했네요 2 내신 21:56:38 968
1310861 D-58, 손꾸락 풀발기 중입니다. 13 ㅇㅇ 21:52:32 336