82cook.com을 즐겨찾기에 추가
login form

자유게시판

드러낼 수 없는 고민을 풀어보는 속풀이방

제 목 : 1월 5일 경향신문, 한겨레, 한국일보, 서울신문 만평

세우실 | 조회수 : 541
작성일 : 2012-01-05 09:00:18

_:*:_:*:_:*:_:*:_:*:_:*:_:*:_:*:_:*:_:*:_:*:_:*:_:*:_:*:_:*:_:*:_:*:_:*:_:*:_:*:_:*:_:*:_:*:_

강이 운다
산이 운다

백두대간 척추를 뚫어
물길을 만든단다
모래를 파고 양회를 발라
얕은 곳은 더 깊이
굽은 곳은 똑바로 펴
뱃길을 만든단다

말이나 말지
왈, 대운하
그게 경제 회생을 위한 수로이고
그게 환경을 보전하고
자연을 지키는 짓이란다
관광 한국의 얼굴이 된단다

강이 운다
산이 운다

물고기가 운다
새가 운다
사람이 운다
온통 울음소리, 통곡의 소리 들리지 않는가

아, 자연은 간섭받지 않고 있는 그대로
생긴 그대로일 때 가장 아름답고
생명이 사는 것을

그들은 무엇을 위하여
무엇을 바라며 그 흉한 계획을 짜는가
골수를 뚫리고 피 흘릴 강산이
강산이 운다
고향땅을 잃고 생계를 잃을
농민들이, 서민들이 운다


   - 강민, ≪강산이 운다, 사람이 운다≫ -

_:*:_:*:_:*:_:*:_:*:_:*:_:*:_:*:_:*:_:*:_:*:_:*:_:*:_:*:_:*:_:*:_:*:_:*:_:*:_:*:_:*:_:*:_:*:_

※ 대운하(이름만 바뀐) 반대와 생명의 강을 모시기 위한 시인 203인의 공동시집
   "그냥 놔두라, 쓰라린 백년 소원 이것이다"에서 발췌했습니다.

 

 

 

 

 

2012년 12월 5일 경향그림마당
http://img.khan.co.kr/news/2012/01/04/20120104_grim.jpg

2012년 12월 5일 경향장도리
http://img.khan.co.kr/news/2012/01/04/20120105_jangdory.jpg

2012년 12월 5일 한겨레
http://img.hani.co.kr/imgdb/resize/2012/0105/132567776350_20120105.JPG

2012년 12월 5일 한국일보
http://photo.hankooki.com/newsphoto/2012/01/04/alba02201201042033580.jpg

2012년 12월 5일 서울신문
http://www.seoul.co.kr/cartoon/manpyung/2012/01/20120105.jpg
 

 

 

 

 
눈 감고 귀 막고 입 가리고 남에게 떠넘기며 만들어지는 마음의 평화는 그 기한이 시한부일 수 밖에 없습니다.

 

 

 

 

 
 

―――――――――――――――――――――――――――――――――――――――――――――――――――――――――――――――――――――――――――――――――――――
왕은 배, 민중은 물이다. 물은 큰 배를 띄우기도 하고 뒤엎기도 한다.
                                                                                                                                                        - 순자 -
―――――――――――――――――――――――――――――――――――――――――――――――――――――――――――――――――――――――――――――――――――――

IP : 202.76.xxx.5
0 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 로그인 후 의견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댓글입력 작성자 :

N

번호 제목 작성자 날짜 조회
1313361 WMF 칼세트 6종 지름신 왔어요 살림녀 11:03:28 10
1313360 속보 이재명 서울 동서남북 전방위 고소됨 4 .. 11:01:15 141
1313359 문재인 대통령의 '성실성' '우호성', 트럼프-김정은 중재에 먹.. 전 고려대 .. 10:59:27 59
1313358 언제부턴가 옷이 너무 확 줄고 이염이되네요 2 건조기 10:54:54 116
1313357 가벼운 유기수저 추천해주세요 히스 10:54:48 19
1313356 경기도 국감 앞에서 혜경궁을 찾아라 1인 시위 2 김혜경을 소.. 10:53:59 83
1313355 아이 있는 이혼남과 잘 지내시는 분 있나요.. 10 ... 10:51:58 363
1313354 네일베 새벽시간 기사배치.jpg 여기가본진 10:49:40 115
1313353 대학원 진학시 1 ... 10:49:01 73
1313352 목감기 잘듣는 약국약 없나요? 1 .. 10:47:51 115
1313351 해외 겨울여행지 3 jd 10:47:14 129
1313350 딸아이가 서울디자인고등학교 가고싶다는데요 소심 10:46:51 104
1313349 생일인데 미역국 끓여준다는 딸이 아직도 자요 11 미역국 먹어.. 10:44:26 562
1313348 시어머니랑 합세해 시누이가 자기 애좀 문화센터 데리고 다녀달래요.. 10 왓??? 10:40:39 815
1313347 마시는거 넘 좋아하는 분들 계신가요? 3 ... 10:37:54 297
1313346 토요일 혼자있으니 너무 이상하네요. 4 .... 10:33:10 469
1313345 자궁경부암예방접종시켜야죠? 2 엄마 10:28:41 303
1313344 이 정도면 빨리 승진하는 편인가요? 4 궁금 10:26:43 305
1313343 이재명 온도차 나는 인사 13 읍읍이 제명.. 10:22:04 527
1313342 아이가 진드기 알러지가 심한데요 1 .. 10:19:39 233
1313341 50대분들 치아좋으신가요? 치아좋은신분들 어떻게 관리하시나요? 3 건치 10:14:56 600
1313340 남편과 시어머니의 화법 21 ㅇㅇ 10:14:28 1,514
1313339 12살 연하를 만나고 있어요.ㅠㅠ 27 하얀 10:14:15 2,214
1313338 류현진 오늘 망했네요.. 6 다져스 10:09:30 1,245
1313337 트렌치코트 색상요 블랙과 베이지 결정을 못하겠어요 9 .. 10:04:14 68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