82cook.com을 즐겨찾기에 추가
login form

자유게시판

드러낼 수 없는 고민을 풀어보는 속풀이방

Banner

제 목 : 선거에서 영남 특히 부산에 대한 과도한 기대는 접는게 좋습니다.

마하난자 | 조회수 : 986
작성일 : 2012-01-02 00:07:29

이제 정치의 계절이 돌아옵니다. 이맘때 쯤이면 항상, 영남 특히 부산에 대한 과도한 기대가 넘쳐납니다. 물론 시위나 혁명이 아닌 선거로 정권을 바꾸어야만 하는 현실에서, 당나라당의 주요 지지세력인 영남이 그 선봉이 되었으면 하는 열망이 있음을 압니다. 저 또한 개인적으로 그런 상황을 꿈꿉니다.

 

그러나 현실은 다릅니다. 경북과 경남의 정치지형이 다르고, 경남에서도 부산과 기타 도내의 정치지형이 상이합니다. 다들 아시다시피 경북의 경우 현재 집권당의 아성을 무너뜨릴 만한 힘이 존재하지 않습니다. 이건 경남도 마찬가지입니다. 경남의 경우 몇몇 옜 야권 지역에서(부산/창원/울산 및 신생 양산) 반 당나라당 정서가 강합니다. 하지만 이것이 현재의 소선거구제에서 당선자를 배출할 정도는 아닙니다.

 

지난 10여년 간의 선거 결과를 보시면 이 점이 분명해집니다. 90년대의 20%대에서 최근 35% 정도로 현 야권에 대한 지지도가 높아지기는 했습니다. 그러나 35%는 총선에서 당선자를 배츨하기에는 턱없이 부족한 숫자입니다. 그 증거가 부산이나 기타 경남지역의 국회의원 분포도 입니다.

 

그렇다고 비관할 필요도 없습니다. 짧다면 짦은 시간이랄수 있는 20여년간 거의 15%의 반 당나라 고정표가 생성되었거든요. 지난 선거에서 서울과 수도권이 보인 표심이탈에 비하면 경남/부산의 성장은 놀라운 것입니다.

 

이런 측면에서 여기 분들에게 부탁드립니다. 가끔식 올라오는 영남의 자정 노력에 대해 조금이나마 격려해 주시기를 바랍니다.  물론 그런 글을 올리는 사람중에 소위 알바가 있을 수도 있습니다. 적을 안심시켜 놓고 그 틈을 찌르려는 야비한 족속들이 있을 겁니다.

 

그러나 반대로 순수한 열망을 표하는 분들도 있습니다. 지난 20여년간 경상 남북도를 위시한 영남 지역의 인구는 줄어들고 있습니다. 예전처럼 기타 지역에서 이 곳으로 터전을 옮기는 분들이 거의 없습니다. 유입인구가 폭증한 서울/수도권과는 전혀 다른 상황입니다.

 

이런 상황에서 과연 15%의 성장이 어떻게 일어났겠습니까? 소위 말하는 깨인 정치의식을 가진 지역분들이 이곳으로 유입된 결과는 아님이 분명합니다. 저는 개인적으로 지역 자체에서 깨인 분들이 늘어난 것이 그 원인이라고 봅니다. 그들이 주변과 싸우면서 때론 따돌림을 당하면서도 입을 놀린 것이 현 결과라고 생각합니다.

 

이제 선거철이 다가옵니다. 물론 총선에서 당나라당이 영남의 대부분을 차지할 것입니다. 그렇지만 대선은 다릅니다. 대선에서는 그 15%의 성장이 큰 힘을 발휘할 것입니다. 20년 전에 비해 경남의 15%가 더해진 것입니다. 이게 앞으로 30%, 40%, 50%가 되지 않으리라는 보장이 없습니다.

 

그러니 이곳에 대한 과도한 비판을 자제해 주시기를 바랍니다. 그런 말을 들을때마다, 반 여권 성향의 사람들은 좌절합니다. 그렇다고 여기에서 무슨 혁명적인 결과가 나기를 바라는 것도 마찬가지로 자제해 주셨으면 합니다. 쓰다보니 이것도 아니고 저것도 아닌 이상한 글이 되었습니다. 변명이라고 하셔도 좋습니다만, 이 곳 사람들이 나름 노력하고 있음을 알아주셨으면 하는게 제 마음입니다. 

 

어떻게든 좋게 끝을 맺으려고 했지만, 마음대로 되지 않습니다.  음..., 지역에 대한 사랑과 자괴감이 동시에 솟아나와서 그런가요? 뭐, 미숙하게 끝을 맺어도 다 아시리라 믿습니다.

IP : 118.38.xxx.145
짧은 댓글일수록 예의를 갖춰 작성해 주시기 바랍니다.
거친 표현, 욕설 등으로 타인을 불쾌하게 하지 않도록 해주십시오.
7 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 1. 제발~
    '12.1.2 12:17 AM (125.181.xxx.137)

    제발 젊은분들이 그들의 부모님들과 가족들을 한명이라도 설득한다는 의무를 가지고 이번총선,대선 꼭 야당이 승리할수있게끔 힘써주세요...이번은 다른 그 어느떄보다도 여소야대를 이루어야합니다..fta로 국민들의 삶이 힘들어지고 언론이 탄압되고 부패로 썩어빠진 이나라를 살릴려면 민주주의를 꼭 다시 되찾아야합니다...경상도의 젊은분들 제발 힘써주세요~

  • 2. sooge
    '12.1.2 12:36 AM (222.109.xxx.182)

    저의 어머니가 계에 나가셔서 말씀하시면 말이 안통하신다고 그러시더라구요...그래도 지역발전을 위해서 경상도 사람은 경상도를 밀어줘야 된다고,, 빨갱이가 집권하면 안된다고 노무현 욕하고 ..그런분들이 부지기수라고 합니다..
    젊은층도 관심있는 사람만 관심이 있고.. 나몰라라 층도 꽤되고...한계점.

  • 3. 진스
    '12.1.2 12:42 AM (210.0.xxx.215)

    지난 김정길 부산시장 후보 득표율을 보면,

    한나라당 일색인 영남권에서 부산은

    으응~이거 해볼만한데....라는 기대가 됩니다.

    그렇게 기대할만 하니까 기대하는 거고

    그 기대에 부응하게 되면 그만큼 눈에보이는 가시적인 파급력도 클 것이고

    그렇게 기대가 큰 만큼 실망도 큰 것이고,

    네, 충분히.....공감가는 글입니다.

    다만, 또 기대하고 또 실망한다고 해서 절망하지는 않을 만큼

    내공들이 쌓였다고 보여지는데,

    제목을 이번한번은 또 기대해보자라고 쓰심이 어떨지요^^

  • 4. ...
    '12.1.2 1:22 AM (14.52.xxx.56)

    아 이 글이 지역감정 조장 글이라고 또 욕먹을지 모르겠는데요
    전 가끔 글을 보다보면

    왜 경남.경북에게 이렇게 관대한지를 모르겠어요

    아 그정도면 되었다
    경상도에서 그정도면 되었다..

    뭐가 된거죠?
    죄송하지만 전 투표때마다 그들만 보면 정말 짜증나 돌아가시겠어요

    강남은 이명박 몰표줘서 뭐 나름 그들 기득권 유지나 하고 있으니 본전 장사한거구요
    나머지는 대체 뭔지..그래도 박근혜 지지한다라는걸 보면
    정말 이해 안가요
    무턱대고 빨갱이래 빨갱이

    제가 아는애는
    성당 열심히 다니고 자기가 무진장 홀리하다라고 생각하고 자기 집안이 그렇다 생각하는 아이인데
    아주 정의롭다 생각하고

    문모배우를 빨갱이 자식이라고 작년에 그러더군요
    김대중대통령은 돈주고 노벨상 받았다 그러구요

    근데..그게 그쪽 정서입니다

  • 5. ...
    '12.1.2 7:25 AM (211.44.xxx.175)

    영남권은 아직도 멀었어요.
    외눈박이 세상에 사는 사람들.

  • 6. noFTA
    '12.1.2 10:29 AM (121.50.xxx.83)

    경남은 좀 나음

    그래도 그 안에선

    남들은 안된다고 할때

    언소주같이 된다 된다 하면서

    열심히 활동하는 젊은 20 30 세대가 있다는거

  • 7. ..
    '12.1.2 12:52 PM (59.19.xxx.165)

    그건 전라도도 마찬가지

☞ 로그인 후 의견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댓글입력 작성자 :

N

번호 제목 작성자 날짜 조회
1127767 슬기로운 감빵생활에서요.. 드라마 02:07:08 12
1127766 의사와 간호사의 아는 것 비율이 몇 대 몇 정도 될까요? ... 02:03:51 27
1127765 남친은 결혼생각이 없을까요 1 가을바람 01:54:03 109
1127764 대형캐리어 구매를 어디서 하나요? ... 01:52:17 42
1127763 슬기로운 감빵생활 유대위 외모 진짜 좋네요 9 잘쌩김 01:40:07 305
1127762 상사가 감정적으로 대할 때 대처법은... 직장생활 01:37:24 79
1127761 김정숙여사님 시낭송 올라왔네요 1 ㅇㅇ 01:36:44 140
1127760 손발은 무지 찬데 얼굴이랑 등은 화끈거리고 3 01:35:14 157
1127759 지적은 지적질 2 01:26:19 237
1127758 늦은밤 혼술 알쓸신잡 .. 01:25:58 151
1127757 채용담당했던 현 교직원입니다. 7 187426.. 01:02:47 1,336
1127756 한그릇음식으로 할수 있는 집들이가 있을까요? 7 -- 01:02:43 451
1127755 집에서만든 쌈장같은거 어디서 살수있나요? 2 ... 00:49:49 262
1127754 중국발 외신 번역ㅣ 문재인 대통령의 취임 후 첫 중국 방문 4 ... 00:41:50 511
1127753 미술 전공하셨거나...조예가 깊은분 ... 00:36:03 329
1127752 오늘 두 새댁 보고 가슴이 서늘했네요 3 이사 00:35:32 2,426
1127751 장손왕족발 사왔는데....... 롯데마트 00:29:09 203
1127750 인터넷으로 옷을 살때요 1 쿠크 00:24:35 558
1127749 재섭는 남편 3 gma 00:20:23 890
1127748 자궁암검사시 5 물혹보이나요.. 00:19:12 664
1127747 여윳돈 4억 생기면 어디에 투자하시겠어요? 7 임대사업자아.. 00:10:53 1,739
1127746 국간장이 원래 까만색?인가요? 1 국간장 00:10:24 235
1127745 최승호 MBC 사장 취임후 터진 대형 오보 SNS 반응 13 .... 00:09:06 1,828
1127744 지금 홈쇼핑에나오는 반트쿠션 써보셨나요? 노란톤?핑크톤? 1 ^^ 00:07:08 570
1127743 해열제 교차복용 알려주세요! 4 궁금 00:06:34 266