82cook.com을 즐겨찾기에 추가
login form

자유게시판

드러낼 수 없는 고민을 풀어보는 속풀이방

제 목 : 집에서 기본적인 관리만 하시는데 자타 공인하는 피부좋은 30대분들 제품좀 풀어주세요

피부 | 조회수 : 6,007
작성일 : 2011-12-29 23:06:44

제목그대로 인분들께 부탁드려요.

타고났다 요런답변은 패스부탁하구요,

사용하시는 제품 자세히 좀 풀어주시면 많은도움 되겠습니다. 꾸벅

IP : 39.115.xxx.116
21 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 1. 숲..
    '11.12.29 11:09 PM (123.109.xxx.136)

    사람들이 제 나이보다 8살 정도는 아래로 봅니다. 제 피부관리는 화장을 않고, 자외선을 가급적 피하고, 세안 깨끗이 하고, 보습 충분히 하고. 그 이상 좋은 건 없는 것 같네요. 쓰는 제품은 그냥 비누에다 세타필 로션 씁니다. 솝팩토리라고 거기서 사는 천연비누가 피부에 촉촉하고 좋아서 그 비누만 썼었는데, 요즘 제 눈꺼풀이 지루성이 되어놔서 더 세정력 강하고 독한 걸 쓰다보니 그건 못쓰고 있구요. 그래서 좀 아쉽네요.

  • 2. ..
    '11.12.29 11:11 PM (119.71.xxx.43)

    집에서도 충분가능합니다,,
    근데 초음파 이온기기나 갈바닉등 작은 기기를 가지고 하는게 훨씬 효과적입니다,,
    자극이 심한건 오히려 안좋구요,,기미나,검버섯이 퍼질수도 있어요
    뭐든지 투자를 해야 이뻐지네요...맛사지도 제품이 80% 맛사지는 20%구요
    라인별로 정해서 꾸준히 사용하면 많은 도움이 될거예요

  • 3. sweet_hoho
    '11.12.29 11:28 PM (218.52.xxx.33)

    화장 거의 안하고 살았어요. 20대에도 화장 제대로 한게 졸업 사진 찍을 때 뿐이었어요.
    친구들이 두어번 해줬었는데 어색해서 안했고요.
    화장 안해도 피부 덕분에 ㅎㅎ 늘 보들보들한 얼굴로 다녔어요.
    순한 로션 쓰면서 살고 있어요. 시세이도하고 오리진스 썼어요.
    지금은 아기 비누와 아기 로션 써요.
    어릴 땐 에멀젼 듬뿍 발라줬었는데, 지금은 촉촉한 느낌 나는 에센스 (크림으로 된) 아무거나 발라요.
    여전히 피부 화장은 전혀 안하고 행사 있을 때만 차려입고 입술에만 립밤 발라요.

  • 4. ..
    '11.12.29 11:45 PM (121.130.xxx.3)

    일단 얼굴에 보톡스니 필러니 레이저니 손을 안댑니다. 주위에 의사가 많아서 하려면 무료로도 얼마든지 하지만 얼굴에는 손 안댑니다.

    참, 수건을 안 씁니다. 수건에는 세제 잔여물이 남아 있어서 절대적으로 안 좋아요. 약간 거즈 같은 순면 코튼으로 물기를 닦아냅니다. 베개는 샴푸로 빨아서 여러번 헹궈서 세제 안 남게 해서 씁니다.

    화장품은 좋은거 씁니다. 비타민 C도 넉넉히 먹습니다.

  • 5. littleconan
    '11.12.30 12:33 AM (210.57.xxx.151)

    저요. 순전히 피부때문에 좀 어려보이는데요. 그냥 딱히 관리를 안하는데 특이한거 하나 있습니다.
    얼굴에 비누칠을 안합니다. 물론 폼클랜징도 안하고 그냥 물로만 깨끗하게 닦는데 화장 할때는 어쩔수 없이 클렌징 폼으로 닦는데 맨얼굴로 다니는 경우가 훨씬 많습니다. 그냥 기초 화장도 안해요 비누만 안쓰면 얼굴이 안 땡기기 때문에 그냥 물로만 닦는게 그런 효과를 가져오는건지는 모르겠습니다

  • 6. littleconan
    '11.12.30 12:34 AM (210.57.xxx.151)

    아 술하고 담배는 일절 안합니다.

  • 7.
    '11.12.30 12:36 AM (115.41.xxx.10)

    돼지껍데기... 삶아서 갈면 되나요?
    얼굴에 바르고 얼마나 지속하나요?
    자세히 좀...

  • 8. 저도 궁금
    '11.12.30 12:40 AM (220.73.xxx.165)

    윗분 진짜 12시까지 주무세요? 22222
    궁금. . 정말 매일매일 12시에 일어나세요? 혹시 올빼미족?

  • 9. 000
    '11.12.30 12:44 AM (175.198.xxx.55)

    전 원래 좋은 피부 아니고 예민한 피부인데 유기농 화장품 쓰고 많이 나아졌어요. 저렴한 것들로 사용하고요.
    평소에 화장 잘 안하고 세안하고 수건으로 닦지 않고 세안후 바로 온천수 뿌리고 오일 발라줘요. 그럼 따로 각질제거 하지 않아도 각질이 안생겨요. 얼굴에 손 잘 안대고 아침엔 물세안만 하고요.
    저녁에 차가운 녹차물에 패팅해주면 확실히 좋은데(피부톤도 맑아지고 건강해 지는 느낌이고, 트러블이 들어가요) 요새는 추워서 잘 안하게 되네요.

  • 10. ㅇㅇㅇㅇ
    '11.12.30 12:49 AM (118.220.xxx.113)

    저는 담배는 안펴도 술은 좋아하는데...ㅋㅋ
    화장을 안하고, 로션도 땡기지 않을 정도로 가볍게만 바릅니다.

  • 11. 와우
    '11.12.30 1:13 AM (114.207.xxx.163)

    와우 돈 안들고 좋은 피부팁 많네요.
    특히 녹차세안 다시 시작해 보렵니다.

  • 12. 돼지 껍데기
    '11.12.30 2:23 AM (89.204.xxx.242)

    어디서 구하세요?

  • 13. 돼지 껍데기
    '11.12.30 2:24 AM (89.204.xxx.242)

    냄새 심하게 나지 않나요?

  • 14. 녹차 세안법도 좀 자세히 알려줍쇼
    '11.12.30 2:25 AM (89.204.xxx.242)

    굽신굽신굽신

  • 15. 돼지껍질 드세요..
    '11.12.30 9:31 AM (218.234.xxx.15)

    20~30대에 한 피부 했던 40대입니다.. (지금도 눈가에 별로 주름이 없어서 부러움 받고 있습니다)

    얼굴에 바르는 것보다 먹어서 피부로 가는 게 훨씬 효과 좋습니다. 돼지껍질 바르기보다 드세요. 그게 피부에 더 좋습니다. 피부 모공이 생각보다 안 큽니다. 비타민c, 콜라겐 화장품들은 그 모공으로 들어갈 수 있게끔 화학적으로 입자 크기를 줄여놓는 거고요..

    타고난 피부가 아니라면. 술 담배 안하고 (스스로 안하는 것, 얼굴에 담배 연기 안쬐는 것) 잠 충분히 자는 것(특히 10~2시 사이), 자외선크림 꼭 발라주는 것 등등.. 기초적인 것만 해도 나빠지진 않을 거에요. 술의 경우 알콜도 문제지만 간식이 짜거나(오징어, 노가리) 기름기 있거나(프라이드치킨), 맵거나 하지요. 안주가 주는 유해함도 있다고 봐요.

    화장품은 많이 안바르고 좀 어렸을 때부터 저가 아이크림을 로션 대신 썼어요. 피부가 지성인 분들은 피해야겠지만 저는 지성이 아닌 고로.. 스킨, 아이크림, 메이크업베이스, 밤에는 기능성 화장품 썼는데 보라색병 쓴지 10년 넘었어요. 솔직히 피부에 좋은지는 모르겠고, 그 느낌(막 바르면 벨벳같은 보드라운 느낌) 때문에 씁니다.

  • 16. 헝글강냉
    '11.12.30 11:36 AM (203.226.xxx.64)

    피부가 아주좋은편은 아니지만 서른다섯에 잡티는 하나도 없어요
    자외선차단제 항상 바르고 각질제거 보습만 열심히해요 피부과나 성형시술 절대 안하구요
    두어번 가봤는데 그때마다 피부 더 나빠지는 느낌 ㅜㅜ
    먹는것 신경쓰고 비타민 미네랄 아침저녁으로 먹는데 꼭 천연비타민으로만 먹어요
    칼슘 철분도 식품추출한것만

  • 17. 저도
    '11.12.30 11:06 PM (175.193.xxx.96)

    피부과 시술은 하면 할수록 더 피부가 약해지는거라 안 하고 앞으로도 안 할 생각이구요
    화장은 한달에 한번이나 할까..
    보습은 철저히..오일 없으면 못 살아요 극건성이라..
    그런데 건성 민감성이 피부가 예뻐보이는건 사실이더라구요
    자차는 되도록 바르려고 하구요 (실내에 있을땐 자꾸 잊어버리네요)
    클렌징은 오일 바르고 비누(역시 오일 들어있는, 폼클렌징 사절) 이용해서 하구요
    뭐 별 거 없네요..
    피부 좋은 다른 친구 말을 들어봐도 자기 피부의 비결은 '방치' 라나요 -_-

  • 18. 콩나물
    '11.12.31 12:00 AM (211.60.xxx.38)

    정말부럽네요
    저도 위에 있는거 대부분하는데 30대중반에도 탄력이 떨어지네요

    윗분들은 타고나신거고요
    저는 레이져하고 그러고 살렵니다
    이번에 얼굴 올라가는거보고 그냥 쭉 하고 살기로 했어요

    저희 시터 이모님이 40대 중반인데 제 친구로 보이세요
    면접보러 오실때 저 분이 어떻게 40대? 하고 엄청놀랐어요
    결국 피부는 타고 나는듯

  • 19. 콩나물
    '11.12.31 12:04 AM (211.60.xxx.38)

    예전에 가사도우미 오셨는데 50대 중반인데 잡티 하나없고
    도자기 피부이신거에요
    넝 놀라 비결이 뮈냐 했더니
    떠먹는 요구르트에 눅두가루 넣고 하는 맛사지를 매주 두번씩 꾸즌히 하셨데요
    그외에는 비결이 없다고... 결국 타고나는듯 저도 이거 꾸준히 해 봤는데 그다지...

    대신 전 밤에 라면먹고자고 다서끼씩 먹고 그리 먹어도 살이 안쩌요
    다 타고 나는듯 해요

  • 20. 콩나물
    '11.12.31 12:17 AM (211.60.xxx.38)

    솜털세안하고 물기 있는상태에서 미스트 뿌리고 두둘긴다음 스킨 수분크림을 두껍게 발라요 팩쳐넘
    그리고 20분정도 있다 두둘긴다음 영양크림 그리고 오일살짝 발라요

    해본 방법중에 이게 베스트인것 같아요

  • 21. 나무
    '15.7.21 4:57 PM (124.49.xxx.142)

    저장합니다

☞ 로그인 후 의견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댓글입력 작성자 :

N

번호 제목 작성자 날짜 조회
1313761 신이 정말로 있다면 질문의 답 08:02:57 52
1313760 조선족들도 지역에 따라 특징이 있나요? 07:52:57 70
1313759 국민연금을 지킵시다. 1 국민1 07:48:03 134
1313758 이준기는 왜 저렇게 변했나요? 12 .. 07:11:47 2,602
1313757 공지영녹취록에 이재명 이름도 없더만 7 .... 07:05:23 493
1313756 모든게 결국 신의 뜻대로 될꺼라면 우린 왜 기도 해야 하나요.... 17 기도 06:55:00 1,042
1313755 재수없이 자녀 대학입시 성공하신 학부모님들 1 대입 06:54:30 652
1313754 사교육 교사의 자질은 오로지 실력으로 평가되나요? 3 06:32:03 398
1313753 북한 김정은 "문재인 정부가 절호의 기회 " 8 적화 06:17:21 954
1313752 아이폰 쓰시거나 쓰셨던 분들 1 SE64쓰고.. 05:14:22 725
1313751 82의 경기도 백팔단 특징 10 .. 05:01:43 565
1313750 모든 문제의 근본은 제 부모님일까요? 10 ........ 04:24:43 1,362
1313749 욱아 선배님들께 조언 구해요. 제 양육방식 문제가 있나요? 5 ... 04:17:58 704
1313748 노무현재단측 이번엔 제대로 조취를 취해야할듯 6 ㅇㅇㅇ 04:03:34 914
1313747 안철수는 정치접는게 국민을 위하는 길 15 . 03:16:55 1,253
1313746 영화제목이요 2 최근 03:09:56 256
1313745 어린이 장염며칠 가나요 3 돼지고기 02:59:11 213
1313744 박용진 의원 페이스북 jpg ... 02:37:20 696
1313743 결혼식에 못가는이유. . 어쩌죠 9 고민 02:11:19 2,580
1313742 교회 다니는 사람 절 왜 안해요? 21 궁금 02:03:05 2,232
1313741 법적으로 이혼했던 형님에게 연락하면 안되는거죠? 지금은 재혼.... 29 .... 02:00:37 4,041
1313740 화재등 위기상황시 암흑에서 탈출하는법 5 ... 01:47:53 1,130
1313739 살려고 하던 옷이 품절이네요 1 Dgg 01:44:57 1,290
1313738 하소연 입니다 18 ... 01:18:11 3,395
1313737 가짜뉴스에 대해서 논쟁했어요 2 ... 01:16:59 32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