82cook.com을 즐겨찾기에 추가
login form

자유게시판

드러낼 수 없는 고민을 풀어보는 속풀이방

제 목 : 30대 후반인데 폐경이 될 수도 있나요??

엄마 | 조회수 : 2,353
작성일 : 2011-12-28 14:45:08

 

생리를 거의 28일 주기로 하는데 이번 달은 소식이 없네요.

 

3개월 전에만 해도 양이 많아서 걱정했는데, 그 후 2개월 동안은 양이 반으로 줄었어요. 기간은 6-7일정도 했고요.

 

그런데 12월은 15-18일 사이가 예정일 인데 안 하고 버티고 있네요.

 

혹시나 싶어서 임신테스트기도 했는데 비임신으로 나오고요.

 

아이가 세명이라 정말 걱정 많이했거든요.

 

이번 일도 남편도 수술을 하기고 마음먹었기는 하지만....

 

생리를 안 하니 불안하네요. 요즘  질안쪽도 건조함을 느끼고 있어서 칡즙을 먹고 있어요.

 

그래서 남편과의 관계도 좀 불편하고요ㅜㅜ

 

산부인과를 가 봐야 하는데 가면 반나절이고 18개월 막내도 있고 아이들이 방학이라 짬이 안 나네요.

 

다른 분들도 저 같은 경험 있으신가해서 미리 여쭈어요.

 

지난 달의 생리양은 그냥 불편함이 없는 정도였고 양이 많았을 9월달만 해도 외출도 조심스럽고 생리대도 두 시간 안쪽으로 교환을 해야했어요.

 

폐경이 된 건가 걱정이 많이 되네요.

 

 

 

IP : 112.149.xxx.59
3 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 1. ..
    '11.12.28 2:48 PM (14.46.xxx.183)

    조기폐경도 있긴하죠..병원가 보세요..

  • 2. 39살에
    '11.12.28 4:32 PM (125.133.xxx.197)

    폐경 되었습니다.
    윗님. 아무리 귀찮아도 폐경은 늦춰야 합니다.
    그 다음에 나타나는 골다공증 문제가 더 힘들죠.

  • 3. ...
    '11.12.28 6:36 PM (121.138.xxx.42)

    에그....저 45인데 폐경 진행중입니다.
    막으려고 칡즙 먹고 있어요.
    이 나이에 폐경 되면 골다공증 빨리 올까봐
    조금이라도 늦추려고 안간힘을 쓰고있습니다.
    부부관계도 싫어지는데 남편은 그대로..
    불쌍한 남편..이러구 있네요.
    저야 난소 하나가 없어서 그런다 치고
    원글님 검사해서 호르몬 수치가 낮으면
    노력해서 늦추세요... 넘 빨라요.
    운동도 하시고..

☞ 로그인 후 의견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댓글입력 작성자 :

N

번호 제목 작성자 날짜 조회
1312234 친구가 없어서 아이가 학교에 가기 싫어하는데 행운보다행복.. 07:37:38 36
1312233 영어 듣기가 약한 학생은 듣기연습 어떻게 하면 좋을까요? 듣기 07:37:17 10
1312232 하이마트 사번 추천인 등록 해드려요.(냉무) 정옥진 07:24:58 70
1312231 키큰(168 이상) 분들 바지 어디서 사세요? 3 궁금 07:18:23 203
1312230 美연준, 금리 추가인상 기조 재확인..얼마나 올릴지엔 이견 3 미국금리 07:12:03 245
1312229 국내 천주교 성당...꼭 가보라고 추천해 주실 곳 있으세요? 7 비신자..... 07:01:16 533
1312228 라마코트랑 캐시 100 코트랑 더 따뜻한건 1 코트 06:10:02 510
1312227 지금 산티아고 순례길이에요. 5 순례자 05:54:28 1,729
1312226 자랑심한 지인 두신 분 계세요? 7 갑남을여 05:28:02 1,710
1312225 외톨이 9 ... 05:16:10 868
1312224 별 고민은 아닌데.. 3 만날까 말까.. 04:53:05 541
1312223 가족단톡방 탈퇴한 동생들때문에 엄마가 너무 충격이 크세요 ㅠㅠ 31 도티 04:27:11 4,689
1312222 인중 예쁜 여자 연예인 5 인중 04:01:26 1,532
1312221 친구에게 잘난척 하지말라는 말을 듣고 상처받은 초1딸 7 ... 03:44:45 1,283
1312220 팬은 아니였어도 추구하는게 같았네요. 3 행복이란 03:22:50 737
1312219 성호 긋는 문재인 대통령님 4 .. 03:00:57 1,837
1312218 식기세척기 고민하다가 질렀어요 9 ㅇㅇ 02:53:07 741
1312217 사립유치원 크게 알린 박용진의원!!! 4 관심가던 02:50:31 768
1312216 자다가 한번씩 꼭깨어 다시 잠못드는 갱년기증상 9 .. 02:39:35 1,590
1312215 이번 정권에서 k tv시청율이.. 3 .. 02:28:20 1,087
1312214 82에 (일상글에도) 인신공격성 막말댓글 너무많은것 같아요 20 ... 02:27:01 785
1312213 분단을 극복하겠습니다 6 포비 02:24:36 531
1312212 휴식이 필요한 문 대통령 12 포레스트 02:21:24 2,408
1312211 비타민님 댓글을 찾습니다 10 michel.. 02:20:40 878
1312210 울 아가 성공했어요 2 ^^ 02:19:17 1,318