82cook.com을 즐겨찾기에 추가
login form

자유게시판

드러낼 수 없는 고민을 풀어보는 속풀이방

제 목 : 30대 후반인데 폐경이 될 수도 있나요??

엄마 | 조회수 : 2,324
작성일 : 2011-12-28 14:45:08

 

생리를 거의 28일 주기로 하는데 이번 달은 소식이 없네요.

 

3개월 전에만 해도 양이 많아서 걱정했는데, 그 후 2개월 동안은 양이 반으로 줄었어요. 기간은 6-7일정도 했고요.

 

그런데 12월은 15-18일 사이가 예정일 인데 안 하고 버티고 있네요.

 

혹시나 싶어서 임신테스트기도 했는데 비임신으로 나오고요.

 

아이가 세명이라 정말 걱정 많이했거든요.

 

이번 일도 남편도 수술을 하기고 마음먹었기는 하지만....

 

생리를 안 하니 불안하네요. 요즘  질안쪽도 건조함을 느끼고 있어서 칡즙을 먹고 있어요.

 

그래서 남편과의 관계도 좀 불편하고요ㅜㅜ

 

산부인과를 가 봐야 하는데 가면 반나절이고 18개월 막내도 있고 아이들이 방학이라 짬이 안 나네요.

 

다른 분들도 저 같은 경험 있으신가해서 미리 여쭈어요.

 

지난 달의 생리양은 그냥 불편함이 없는 정도였고 양이 많았을 9월달만 해도 외출도 조심스럽고 생리대도 두 시간 안쪽으로 교환을 해야했어요.

 

폐경이 된 건가 걱정이 많이 되네요.

 

 

 

IP : 112.149.xxx.59
짧은 댓글일수록 예의를 갖춰 작성해 주시기 바랍니다.
거친 표현, 욕설 등으로 타인을 불쾌하게 하지 않도록 해주십시오.
3 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 1. ..
    '11.12.28 2:48 PM (14.46.xxx.183)

    조기폐경도 있긴하죠..병원가 보세요..

  • 2. 39살에
    '11.12.28 4:32 PM (125.133.xxx.197)

    폐경 되었습니다.
    윗님. 아무리 귀찮아도 폐경은 늦춰야 합니다.
    그 다음에 나타나는 골다공증 문제가 더 힘들죠.

  • 3. ...
    '11.12.28 6:36 PM (121.138.xxx.42)

    에그....저 45인데 폐경 진행중입니다.
    막으려고 칡즙 먹고 있어요.
    이 나이에 폐경 되면 골다공증 빨리 올까봐
    조금이라도 늦추려고 안간힘을 쓰고있습니다.
    부부관계도 싫어지는데 남편은 그대로..
    불쌍한 남편..이러구 있네요.
    저야 난소 하나가 없어서 그런다 치고
    원글님 검사해서 호르몬 수치가 낮으면
    노력해서 늦추세요... 넘 빨라요.
    운동도 하시고..

☞ 로그인 후 의견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댓글입력 작성자 :

N

번호 제목 작성자 날짜 조회
1225455 족발가게 하고있어요.메뉴 선정 도와주세요. 족발 19:22:54 39
1225454 제주도분들 요즘 중학남학생 뭐 입히시나요? 수학여행 19:21:55 11
1225453 땅콩네 보고 집구석이 왜 그 모양이냐고 호통친 시민 ㅇㅇ 19:20:30 126
1225452 82쿡님들은 빵냄새 어떤편이세요.?? 전 왜 빵냄새가 싫을까요... .. 19:19:33 62
1225451 비타민 디 먹는 게 어깨 아픈데 효과가 있나요? ㅇㅇ 19:17:39 58
1225450 읍은 본원이 보호하는 후보라는 것 잊으면 안돼요. 아마 19:17:13 55
1225449 사주팔자라는 건 피할 수 없는 것 같아요 .. 19:16:34 167
1225448 내일 샌들 신어도 될까요? 3 @@ 19:13:04 220
1225447 마카오 호텔 조식 질문드려요~^^ 1 19:10:54 73
1225446 투표 시작되자 퇴장하는 정의당.jpg 6 만나서더러웠.. 19:10:24 374
1225445 오늘 끼어주기 해 주려 노력하던 트럭 5 엔젠 19:07:14 319
1225444 금리, 환율, 유가.. 이런거 공부하려면 어떻게 해야할까요? 2 ㅇㄹㅇ 19:01:59 87
1225443 낙태가 불법이면 산부인과 의사들은 왜 해주는 건가요?? 8 궁금이 18:57:33 559
1225442 혐) 페미니스트들이 모였다는 워마드 수준 5 에휴 18:54:16 302
1225441 흰색 원피스를 블랙으로 염색하려고 문의했는데 3 미르언니 18:51:21 503
1225440 방금전 광주 경찰서에서 겪은 일 9 뒤통수 18:50:48 829
1225439 아무것도 바라지 않고 살아가는 분들 9 ... 18:47:46 814
1225438 분당 분들 피부과 어디로 다니시나요 .. 18:46:54 94
1225437 본문을 댓글에 그대로 복사해붙이는건 왜? 궁금 18:46:32 63
1225436 혹시 서대문 경희자이에 사시는 분... 궁금해요 18:46:12 258
1225435 이재선씨(읍읍 형님) 가족 모두가 '위안부 박물관' 건립위원이.. 7 일베 꺼져라.. 18:45:11 597
1225434 보험상품 잘 아시는 분, 어떻게 해야할까요? 답답 18:44:56 78
1225433 어제 줌인 줌에 사진 올린 삼색 고양이 2 ... 18:44:44 465
1225432 어릴때 유관순열사 괴담 생각하면 너무 화가나요... 11 .... 18:43:32 387
1225431 촔키즈 “안촰 자질 많이 부족…인간적 리더십 없어” 그들 18:43:00 31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