82cook.com을 즐겨찾기에 추가
login form

자유게시판

드러낼 수 없는 고민을 풀어보는 속풀이방

제 목 : 두근두근 내인생을 정말 재밌게 읽었는대요

책추천좀 | 조회수 : 1,350
작성일 : 2011-12-27 11:48:30

소설책은 안사읽은지 꽤 오래됐는데....

나꼼수관련 책들 몇권 주문하면서, 순전히 제목에 끌려서 두근두근내인생을 사서 읽었는대요

어찌나 재밌던지 오줌누는 시간까지 아까워하며 반나절만에 다읽어버렸네요

미국사는 동생네 크리마스선물 몇가지 보내며 그책을 같이 넣어보냈거든요

동생도 너무너무 재밌게 읽었다고, 몇년만에 한국소설을 읽은건지, 눈물까지 펑펑 쏟았다는..^^

소설책 재미난걸로 몇권사서 좀 보내달라는데,,,,, 추천좀 해주시면 감사하겠어요

두근두근내인생만큼의 재미와 감동을 주는 소설 어떤게 있을까요?

딸아이가 완득이 빌려읽었는데 재밌다고 해서 장바구니에 달랑 하나 담아놨어요...ㅎ

IP : 218.101.xxx.34
6 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 1. ㅇㅇ
    '11.12.27 11:52 AM (110.12.xxx.223)

    소설은 아니지만 공지영의 지리산 행복학교 추천해요.
    왠만한 소설보다 더 재밌어요.
    버들치 시인의 에피소드 읽고 안웃고는 못배기실거예요.

  • 2. 저는
    '11.12.27 11:53 AM (114.207.xxx.163)

    천 개의 찬란한 태양, 술술 읽혀요.

  • 3.
    '11.12.27 11:54 AM (121.189.xxx.245)

    천개의 찬란한 태양? 그거 가수 박정현이 추천한 책 같은데?

  • 4. dk..
    '11.12.27 12:34 PM (163.152.xxx.48)

    천 개의 찬란한 태양, 연을 쫓는 아이
    읽으면서 많이 먹먹하실 거에요
    손에서 책 놓지 못하겠더라구요

  • 5. ^^
    '11.12.27 1:13 PM (203.249.xxx.10)

    천개의 찬란한 태양...정말 역작이죠. 두꺼워도 몰입해서 술술 읽히고요.
    나의 아름다운 정원. 새의 선물도 재미있게 봤어요. 개인적으로는 두근두근보다 더요^^
    특이한거 잼난걸로는 천명관의 '고래'도 추천드림다^^

  • 6. 보리
    '11.12.27 4:00 PM (125.241.xxx.26)

    감동은 아니지만 재미는 확실히 보장하는 작품은 입니다.
    강추!
    구성이 너무 치밀하고 현실감이 뛰어나요.
    스릴러풍인데 심리묘사가 뛰어나서 한번 잡으면 손에서 놓지를 못해요.

☞ 로그인 후 의견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댓글입력 작성자 :

N

번호 제목 작성자 날짜 조회
1313533 10살 아이... 컴 자판쳐서 상대방한테 메일 보낼수 있나요? .. 10살 아이.. 17:44:39 5
1313532 문대통령 대북 제재 완화 설득 실패- WSJ 2 ........ 17:42:00 97
1313531 팍팍한 삶.. ... 17:38:41 143
1313530 40 50대 이상 연애나 결혼 ... 17:38:16 103
1313529 세브란스나 서울대병원 알레르기내과 가보신분 계신가요? 2 ... 17:34:36 65
1313528 집을 사는게 맞을까요? 1 fydfyd.. 17:31:33 259
1313527 남편... 좀 속상하네요. 3 수수팥떡 17:30:41 413
1313526 이촌동 지하상가 일본제품파는 곳에사 파는 가재수건 파는곳 잌ㅅ을.. .. 17:28:30 113
1313525 엔*리너스 커피였는데.. 1 17:27:59 225
1313524 이재명 국정감사에서 목욕탕 발언 왜?? 3 .. 17:25:16 154
1313523 아내의맛 서유정집 나오는데.. 2 17:24:45 564
1313522 중국 이 가수 또는 그룹 기억하는 분 계세요~ .. 17:22:14 77
1313521 쁘렝땅옷은 연령대가 어떻게 돼요? 4 rie 17:18:54 335
1313520 제가 속이 좁은가봅니다... 6 어렵 17:16:40 553
1313519 민주당 갈라치기 하지 말라는 인간들 8 .... 17:11:28 137
1313518 야구에서 투수가 제일 힘들것 같아요 2 야구 17:09:41 197
1313517 너의 불행이 나의 행복?....윤서인 7 ........ 17:09:10 389
1313516 깍두기담을때 사과썰어넣어도 될까요? 5 깍두기 17:06:58 334
1313515 소개받은 사람 3 ㅇㅇ 17:04:49 283
1313514 놀이터 앞에 사는데 소음에 환장하겠네요. 24 아놔 16:53:50 1,739
1313513 무생채 생각나네요 5 내일 16:49:19 481
1313512 이동형 "노무현은 박스떼기 안한 것 같아요?".. 37 ㅇㅇㅇ 16:48:48 1,015
1313511 오늘도 로또를 사러다녀왔소 7 ... 16:45:52 678
1313510 친구도 유효기간이 있나봐요 4 친구도 16:45:26 1,044
1313509 배추겉절이 짜고 매워요 4 ... 16:45:08 31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