82cook.com을 즐겨찾기에 추가
login form

자유게시판

드러낼 수 없는 고민을 풀어보는 속풀이방

Banner

제 목 : 날이 추울땐 항상 털모자와 목도리 마스크는 필수인것 같아요..남편입원중

딸부자집 | 조회수 : 1,090
작성일 : 2011-12-26 17:18:29

남편이 17일 저녁 갑자기 가슴과 등의 고통을 하소하면서

시내 병원으로 갔어요..

1차에선 심근경색이라고 하고 응급차를 타고

춘천한림대병원에 도착해서 씨티에 초음파등 여러가지 검사를 하더니

심장대동맥이 터졌다고 하더군요..

갑자기 일어난일에 정신이 없는데 병원에선 수술할수 있는

의사가 없다고 하더니 서울삼성병원만 의사가 있다고 하더라구요..

주말이라서 응급으로 할수 있는 곳이 이렇게 없다는것이 정말 놀랐어요..

다행이 퇴근하시던 삼성병원선생님께서 다시 오시는바람에

남편이 살수가 있었답니다..

남펴은 춘천에서 서울까지 몰핀을 세번이나 맞으면서 급하게 이동하여

기다리던 수술팀에 의해서 바로 수술을 할수 있었구요..

춘천에선 남편이 가능도중 사망할수 있다고 얼마나 그러던지

다리에 힘이 풀리고 정신이 없었어요..

심장의 상향대동맥과 하향대동맥이 모두 터쪘는데 이렇게

같이 터지는 일은 흔하지 않다면서 교수님이 말씀하시더라구요...

상향대동맥은 수술로 터진부분을 잘라내고 인공대동말을 이었지만

하향대동맥은 박리가 심해 잘못건드리면 더 심하게 터져서 사망할수 있다고

수술을 할수가 없고 피가멎어서 약으로 말리는수밖에 없다고 해요..

상향대동맥만 잘 수술해도 하향은 약으로도 가능하다고 하네요..

수술은 잘 되었구요..

 

얼마나 놀랐는지 아이들이 눈앞에 어른거리고 정신이 없더군요...

아직까지 병원에 있지만 조만간 병원에서 퇴원을 하라고 할것 같네요..

병원에 있으니 젊은사람들도 심근경색등 대동맥이 문제가 되어서

입원해 큰수술을 하시는 분들이 많더라구요..

항상 털모자와 목도리 마스크는 준비해서 외출하셔요..

사람일 아무도 모르네요..건강하던 남편이 저렇게 누워있는것 보면서

새삼 느낌니다..

IP : 175.196.xxx.206
짧은 댓글일수록 예의를 갖춰 작성해 주시기 바랍니다.
거친 표현, 욕설 등으로 타인을 불쾌하게 하지 않도록 해주십시오.
2 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 1. 세상에
    '11.12.26 5:41 PM (119.203.xxx.138)

    얼마나 놀라셨어요?
    그나마 수술이 잘되어 천만다행이네요.
    지방에서는 응급상황에 서울로 얼마나 신속하게
    이동하는가가 생명을 좌우하더군요.
    남편분의 쾌유를 빕니다.

  • 2. 딸부자집
    '11.12.27 12:09 PM (175.196.xxx.206)

    감사합니다..남편은 이제 퇴원을위한 마지막 검사를하는 중이예요.
    앞으로 관리가더중요하다더군요..
    재발되면 사망한다구요....

☞ 로그인 후 의견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댓글입력 작성자 :

N

번호 제목 작성자 날짜 조회
1127640 다이어트의 가장 빠른길은 1 굶긴가요 20:43:59 61
1127639 저 내일 생일인데 혼자 놀겁니다^^ 1 춥다 20:43:36 37
1127638 [질문] 수면바지는 한 철 입고 버리나요? ... 20:43:27 22
1127637 전세집인데 물이 안나오는데 수리업자 불렀더니 15만원 달래요 -.. ㅇㅇ 20:42:53 47
1127636 119!207.xxx.31님 질문있어요 궁금 20:41:55 51
1127635 나이드니 얼굴이 너무 커져요 2 얼큰이 20:39:53 167
1127634 엠븅신 스트레이트성 보도 나름 좋네요.^^ 1 ^^ 20:35:24 120
1127633 시어버린 갓김치로뭘할까요? 2 묵은지 20:34:04 166
1127632 생화 같은? 조화 파는 쇼핑몰 있나요? ... 20:33:43 38
1127631 온수매트 원래 이런가요? 2 !!! 20:27:27 322
1127630 업무적으로 열받고 안풀리고 얄미운 사람 있을때 000 20:27:12 80
1127629 외음부에 종기처럼 붓는거 있잖아요? 11 아픔 20:26:08 775
1127628 조선시대는 중절수술 어떻게 했나요? 9 뜬금 20:25:44 603
1127627 성인 남자 네키목도리 판매처 아시는분~ 1 춥다 20:24:45 62
1127626 트러스트부동산 무죄 기원!!! 2 부동산수수료.. 20:21:25 144
1127625 귀여운거 좋아하는사람들 함 보세요 7 ^^ 20:21:22 456
1127624 백김치 국물 활용법 있을까요..? 5 ... 20:19:12 179
1127623 고혈압 약 복용하시는 분들 계신가요? 5 ... 20:17:55 190
1127622 먹는 게 너무 좋아요 5 n_n 20:15:34 394
1127621 시댁 갈때 시누이를 차에 태워 함께 가야 좋을지요? 26 고민중 20:15:28 1,010
1127620 사회생활 해보니 왜 절대 사과 안하는지 이해가 가요 6 .... 20:13:20 773
1127619 망막박리 수술에 대해 질문드려요 4 ... 20:12:11 138
1127618 올해 마흔여섯 내복입었네요 2 ^^ 20:09:49 304
1127617 형제끼리 질투1도 없는 분들 어떻게 크셨나요 비결이 뭘까요 7 피자 20:09:46 473
1127616 70이 넘는 캐시미어 머플러를 잃어버렸네요 9 ㅇㅇ 20:09:33 1,037