82cook.com을 즐겨찾기에 추가
login form

자유게시판

드러낼 수 없는 고민을 풀어보는 속풀이방

제 목 : 이경우 보증금을 받아 나올 수 있나요?

d | 조회수 : 846
작성일 : 2011-12-24 13:35:51

현재 원룸에 1년 11개월 째 살고 있는데요.

계약은 1년으로 하고 들어왔기 때문에

2011년 1월 15일에 계약은 끝난 상태인데 사정 상 그냥 살고 있었어요.

내년 4월 쯤 집을 내놓을 생각이었어요.

그런데 이주 전 변기가 역류하여 변기 밖으로 넘치고

문제를 알고보니 변기 자체가 아닌

배수도가 막혀서 일층인 저희 집 변기로 구정물이 역류하는 거였어요. 일단 배수 업체에서 와서 뚫고 갔는데

일시적으로 뚫은 거고 곧 막힐 거라며 구조를 살펴보라고 하였어요.

일단 뚫어논 상태기에 집을 처음 설계한 사람이 그 다음 날 와서 봤을 땐 당연히 아무 문제가 없었죠.

바쁜 데 불렀다고 십원짜리 욕을 중얼대며 멀쩡한데 왜 불렀냐는 식의 비아냥...저도 뭐라 할 말이 없더라고요.

어린 여자 혼자 원룸에 산다고 무시하는건지....정말 화나더라고요..

그런데 잘 내려가던 변기가 오늘 또 막혔어요. 화장실에 물이 흐르는 소리가 들려서 보니

변기에서 구정물이 역류하여 변기 밖으로 질질 넘치고 있었어요.

너무너무 공포스럽고 구역질나고...주인에게 전화하니 내일 설계자가 오전에 다시 집에 오기로 했대요.

제가 수험생인데...공부하러 가지도 못하고 변기가 넘쳐서 화장실 밖 방으로 넘쳐 흐를까봐 무서워서 이렇게 집을 지키고 있네요. 너무너무 서럽고 짜증나요.

바쁜 수험생이지만...그냥 보증금 받고 나와서 이사하고 싶어요.

2011년 1월 15일에 계약이 끝난 상태이지만...묵시적 연장으로 이렇게 살고 있다 갑자기 나간다고 하면 보증금을 주나요? 집이 나갈 때까지 보증금을 까고 주나요? 이렇게 문제가 생겨 나가는건데....돈을 제대로 받을 수 있을까요? 

너무너무 속상하고 걱정이 돼요.

IP : 175.193.xxx.142
짧은 댓글일수록 예의를 갖춰 작성해 주시기 바랍니다.
거친 표현, 욕설 등으로 타인을 불쾌하게 하지 않도록 해주십시오.
2 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 1. 이런거 상담해주는
    '11.12.24 2:14 PM (222.251.xxx.113)

    온라인무료법률상담(전월세지원센터?)있던 거 같은데요. 그런데 갑자기 나간다하면 안되지 않나요? 미리 고지를 해야 손해를 안볼거 같은데... 수리해주겠다고 하니 좀 기다리셔야 하지 않을까요.
    너무 찝찝하면 다른 곳에 잠시 피신하시는 게 좋을듯요.

  • 2. 해롱해롱
    '11.12.24 3:49 PM (119.65.xxx.74)

    임대인에게 집 빼겠다고 통보하면 다음 임차인을 찾지못해도 3개월만 지나면 임대인은 보증금을 빼주셔야 합니다~ 잘 이야기 해보세요

☞ 로그인 후 의견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댓글입력 작성자 :

N

번호 제목 작성자 날짜 조회
1226466 몰카에 처벌 강화에 대한 청원 없나요? ㄱㅅ 13:05:03 4
1226465 코 성형 유명한 병원 좀 알려주세요 성형 13:04:37 11
1226464 자신만을 위한 작은 사치 무엇을 하세요? .. 13:04:35 18
1226463 책상 가벼운거 추천부탁드려요. 나드리 12:57:12 27
1226462 미주미씨 방송이 너무 좋아서 공유합니다. 미주미씨 12:57:03 89
1226461 하남시 미사 파라곤 분양 관심있으신분 계신가요? ,. 12:55:14 118
1226460 고양시장 후보.. 민주당 실수하는거 같아요 4 /// 12:50:58 333
1226459 시간만나면 돌아다니는 고3 미치겠네요 4 고3맞나 12:43:05 414
1226458 영어사이트 알려 주신 분 덕분에 미국의 마약문제까지 보게 됐어요.. 1 아마 12:41:38 420
1226457 45세 조기 폐경 여쭤봅니다. ㅠ_ㅠ 조언 많이 주셔요. ㅠ 8 모이모이 12:39:02 780
1226456 조선일보..美 '한국은 지켜봐 달라' 메시지… 말 아끼는 청와대.. 6 안티조선 12:34:46 608
1226455 기내에서 라면드시는거요... 19 ... 12:33:58 1,385
1226454 탑층살면서 부부싸움 소음 으로 고민할 수도 있네요 6 탑층 12:33:18 589
1226453 클래식 에프엠 들으시는 분들 보세요~ 12 클래식 12:29:24 295
1226452 마트에서 오는 종이봉투 어쩌죠 4 리을 12:27:14 447
1226451 혹시 저 같은 분 계신가요? 12 ㅎㅎ 12:23:39 584
1226450 요즘 아이들 대학보내면서 드는 생각 38 gn.. 12:22:06 1,908
1226449 줄줄이 결혼식인데... 6 ,,, 12:17:26 598
1226448 너무 얍삽한 사람한텐 이렇게 해줘도 되죠? 1 무시 12:16:24 490
1226447 귀 안전하게 제대로 뚫으려면 어디로 가야하나요? 6 ... 12:15:16 251
1226446 강성진아내 이현영은 5 다이어트 12:14:17 1,415
1226445 완경되신 분들 생리전 호르몬 변화증상도 없어지셨나요? 4 오늘도 다이.. 12:10:59 387
1226444 층간소음 참지말고 말하는게 나았네요. 3 .... 12:10:43 725
1226443 강남 교통 지금 많이 막히나요? 급해서요 1 11:56:44 253
1226442 유투브 조회수로 돈많이 버나요? 4 궁금 11:53:21 1,08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