82cook.com을 즐겨찾기에 추가
login form

자유게시판

드러낼 수 없는 고민을 풀어보는 속풀이방

제 목 : 4살정도 키우는 엄마들.. 응가하고 뭘로 닦아주시나요?

.. | 조회수 : 2,290
작성일 : 2011-12-22 15:59:04

세 돌 지나고 기저귀 뗐어요..

그러니까 지난 10월부터입니다.. 82님들 말씀처럼 세 돌 지나고 떼니.. 훈련이랄것도 없이 그냥 한큐에 떼어지더라구요.. 고맙습니다..

 

남자아이예요..

응가하고 잘 닦아준다고 하는데도 가끔 보면 잔여물이 남나봐요.. 아마도 주름 사이사이에 끼는듯해요..(상상하지 마세요.. 죄송합니다..)

며칠전에는 기저귀 발진나듯이 벌겋게 되었어요..

그래서 그 후에는 인도사람들처럼 손에 물 묻혀서 닦아줍니다..

 

아이가 사용하는 변기에는 비데가 달려있지 않고.. 그거 한다고 하면 기겁할겁니다.. 비데는 안방화장실에서 남편만 써요..

 

좋은 수가 있을까요??

IP : 222.121.xxx.183
짧은 댓글일수록 예의를 갖춰 작성해 주시기 바랍니다.
거친 표현, 욕설 등으로 타인을 불쾌하게 하지 않도록 해주십시오.
18 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 1. 우언
    '11.12.22 4:00 PM (124.51.xxx.87)

    물로 씻겨요

  • 2. ..........
    '11.12.22 4:01 PM (58.239.xxx.82)

    살이 연해서 그래요 살살 닦아내야하는데 ,,저희 애도 세돌지났는데 친정엄마께서 세게 닦았는지 며칠동안 아프다고 하더군요,,카네스텐파우더 바르고 가라앉히고 요즘은 가제손수건 물에 살짝 적셔서 (전용) 사용하던지 아님 크리넥스 무형광으로 사용해요,,,

  • 3. 윌스맘
    '11.12.22 4:01 PM (211.246.xxx.247)

    저도 물로 닦아줘요
    얼집서는 물티슈로 닦아준다는데
    그럼 집에 와서 가렵다고 긁더라고요

  • 4. .....
    '11.12.22 4:02 PM (121.152.xxx.219)

    세돌까진 물로 닦았구요.
    그이후엔 들어올리기 힘들어서 물티슈 써요.변기에 버려도 되는 물티슈.
    근데..닦아줄게 없더라구요.^^;

  • 5. 4살
    '11.12.22 4:02 PM (124.49.xxx.4)

    4살아이 물로 닦아주는데요.
    처음부터 물로 닦진 않고, 일반 두루마리휴지로 가볍게 닦아준 후 그리고 물로 닦아줍니다.

  • 6. ,,
    '11.12.22 4:02 PM (180.229.xxx.147)

    5살때까진 응가 후 변기뚜껑 덮고 업드려라 하곤 샤워기로 씻겨 줬어요

  • 7. 물티슈
    '11.12.22 4:03 PM (211.219.xxx.62)

    돌 약간 넘어서부터 기저귀 뗐고요. 한 2~3일 정도는 고생했습니다. ^^ 지금 만 4살 정도 됐는데 아직까지는 물티슈로 닦습니다.

  • 8. 집에서 응가하면
    '11.12.22 4:04 PM (203.90.xxx.128)

    낮에 놀면서 응가하면 일단 물티슈로 닦이구요

    잠자기전 깨끗히 씻구요

  • 9. 바느질하는 엄마
    '11.12.22 4:05 PM (122.35.xxx.4)

    화장실 휴지 물에 살짝 적셔서 닦아줘요. 그럼 잘 닦이더라구요..^^

  • 10. ..
    '11.12.22 4:06 PM (1.225.xxx.62)

    티슈로 닦고 물티슈로 또 한번 더 닦아요.
    어른이 되어서도 아직 그러네요.
    군대에서도 그랬어요.ㅎㅎ 비데가 있지만 이사람,저사람 다 쓰는거라 싫다고..
    그래서 집에서 물티슈를 소포로 부쳐줬어요.

  • 11. ..
    '11.12.22 4:08 PM (222.121.xxx.183)

    저만 그냥 휴지로 닦아 준거군요..
    사실 매일 샤워시키니까 문제 없었는데..
    감기때문에 며칠 못 씻겼더니 그 사단이 난거였어요..
    이제는 물로 닦아줘야겠어요..

  • 12. ..
    '11.12.22 4:08 PM (222.121.xxx.183)

    좋은 댓글 고맙습니다!!

  • 13. 전요..
    '11.12.22 4:10 PM (114.207.xxx.163)

    의료용 거즈로 닦아줘요.. 물 살짝 적셔서요..
    물티슈가 방부제 들어가고 안좋다고 해서..바꾼지 2년 넘었어요...
    의료용 거즈 8겹짜리 두개 겹쳐서 쓰면 딱 좋아요.... 워낙 거즈가 얇아서요..
    왠지 느낌상 물티슈보다 더 잘 닦이는거 같구 엉덩이도 빨개지지 않아요...
    뭐 이것때문인지는 잘 모르겠지만...ㅋㅋ
    여아라서 더 신경이 쓰이고 그래서 좀 귀찮고 (응가한다고 하면 거즈에 물젹셔서 꼭 짠 다음 다시 잘 펴고 옆에서 대기해요..ㅋㅋㅋ) 물티슈보단 좀 비싸게 들지만 그래도 좋으네요..
    예전에 더 어릴땐 응가 하면 항상 물티슈로 닦고 다시 샤워기로 씻어줬는데...이젠 좀 컸고 귀찮아서
    거즈로 사라락..끝 ㅋㅋㅋ

  • 14. ......
    '11.12.22 4:14 PM (1.225.xxx.143)

    물티슈로 주로 닦구요.

    그래도 남아 있는 듯 하거나 아이가 간지럽다고 하면 물로 씻겨줍니다.

    어린이집에선 그냥 휴지로 닦아주는 것 같더군요.

  • 15. ...
    '11.12.22 4:20 PM (175.115.xxx.226)

    물에 젖은 휴지 아니면 엉덩이 닦지도 못하게 해요
    귀찮아서 물티슈로 깨끗이 닦고 이제 됐다 해도
    지가 꼭 물로 닦아달라고 해요
    이제 다섯살 되는데 이거 언제까지 물로 닦아줘야하나요...??
    나중에 며느리한테 깔끔병 만들어놨다고 구박받으면 어떡하죠?

  • 16. 샤랄라
    '11.12.22 4:44 PM (112.186.xxx.16)

    37개월 딸아이 아직 물로 씻겨주고 있어요. 자기 꼭 물로 닦아달라고 해서요.

  • 17. dd
    '11.12.22 5:36 PM (180.68.xxx.194)

    전 항상 물로 씻겨주는데요,
    갓난아기때말고는 물티슈도 거의 안 써봤네요.

  • 18. 어..
    '11.12.22 9:16 PM (121.147.xxx.177)

    저도 그냥 두루마리 화장지로 닦아주는데요.
    물티슈로 제가 저를 닦아보니 ;; 느낌이 안좋더라구요, 차갑기도 하고 눅눅한 느낌도 들고..
    그래서 그냥 낮동안엔 두루마리 화장지로 아프지 않게 닦아주고, 저녁에 자기 전엔 물로 싹 씻겨요.
    거.. 애기 변 보면 안닦아줘도 똥꼬가 깨끗할지.. 좀 더 잘 닦아줘야 할지.. 보이잖아요?
    ㅎㅎ 엄마들이라 이런 얘기도 편하게 하네요.

☞ 로그인 후 의견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댓글입력 작성자 :

N

번호 제목 작성자 날짜 조회
1225704 박근혜 정권이 그리워질 줄이야 18 ... 01:11:11 343
1225703 정은이가 ... 01:07:37 242
1225702 대한민국은 평화를 원합니다.촛불을 들어요 19 ... 01:04:34 390
1225701 트럼프 백악관에서 기자회견 시작하네요 10 01:00:54 1,065
1225700 박그네 탄핵전에 탄핵될 꿈꿨던 사람인데요. 18 ... 01:00:31 830
1225699 gs25시에서 한우 등심 사다가 구워 먹었는데 6 후기~ 00:59:55 361
1225698 트럼프 실시간 유튜브 3 ..... 00:59:20 384
1225697 요밑에 뜨는 창 바이선 별로 예요 00:59:14 73
1225696 또람프땜에 오늘은 잠을 못 잘 것 같습니다. 12 속상함 00:55:11 512
1225695 폼페이오가 서한 들고 북한 간다는데 15 deb 00:53:50 1,021
1225694 백악관 ”펜스 험담은 결정타…수사 바꿔야" 5 결국 잘 될.. 00:53:35 596
1225693 트럼프 넌 빠져 11 패싱 00:49:51 492
1225692 촛불로 인해 부시도 한국에 사과한 적이 있습니다. 2 구운몽 00:49:43 442
1225691 우리의 소원은 평화 --촛불모임이라도 열고싶네요. 광화문에서 3 .... 00:48:51 130
1225690 남북 군사동맹은 불가능한 걸까요? 8 오로라 00:46:09 291
1225689 트럼프가 저 편지를 과연 오늘 썼을까? 4 ㅇㄹㅇ 00:45:56 681
1225688 강대국이고 싶다..슬프네요.. 5 .. 00:45:20 308
1225687 [속보]바른미래당 "北 이중적 태도 따른 우려가.. 25 coffee.. 00:43:18 1,195
1225686 미국이 무기 팔아먹을 루트를 없앨리가 없지 3 ... 00:39:13 385
1225685 문통이 정은이한테 놀아나다니요? 28 아니 00:38:26 1,018
1225684 뒤통수 한대 맞고도 그놈의 노벨상 타령은 1 저는 00:38:06 288
1225683 이럴수록 더더욱 우리 힘 불끈합시다!!!!!!! 26 .. 00:32:38 653
1225682 홈플러스 공채 출신 대리가 되기 어려운건 아니죠 ? 무념무상 00:30:27 188
1225681 초등 화상영어요~~ 3 히히 00:26:02 194
1225680 페친교포분은..회담열릴거루 보네요 14 ㄱㄴㄷ 00:23:01 2,09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