82cook.com을 즐겨찾기에 추가
login form

자유게시판

드러낼 수 없는 고민을 풀어보는 속풀이방

Banner

제 목 : 中, 발빠르게 김정은 지지 천명한 이유는 外

세우실 | 조회수 : 1,527
작성일 : 2011-12-20 14:10:14

 

 

 

 

 

[김정일 사망] 中, 발빠르게 김정은 지지 천명한 이유는
http://www.nocutnews.co.kr/Show.asp?IDX=2006848

[김정일 사망] 對中 '핫라인' 불통… 후진타오 11시간 연결 안돼
http://news.kukinews.com/article/view.asp?page=1&gCode=kmi&arcid=0005667426&c...

<김정일 사망>대북정보력 ‘구멍’ 이어 李대통령 중국 통화 불발
http://biz.heraldm.com/common/Detail.jsp?newsMLId=20111220000476

[김정일 사망] 러 전문가,"北, 장성택 중심 집단 지도체제"
http://www.nocutnews.co.kr/Show.asp?IDX=2006844

<김정일 사망> 美, 김정일 떠난 北에 유화적 손길
http://www.yonhapnews.co.kr/bulletin/2011/12/20/0200000000AKR2011122001550007...

청와대 "조의 표시, 당장 결정할 문제 아니다"
http://www.yonhapnews.co.kr/bulletin/2011/12/20/0200000000AKR2011122003820000...

"美, 김정일 사망 '조의표명' 검토중"(종합)
http://www.yonhapnews.co.kr/bulletin/2011/12/20/0200000000AKR2011122001065107...
 

 

 

 


김일성 사후 김정일이 바로 세습 가능했던 상황과 비교해보면 김정은은 풋내기라서

군부에서도 인정하지 못하는 세력이 꽤 있다고 들었습니다.

그리고 군부의 대부분이 친중파라 아슬아슬한 권력 줄타기에서 쿠데타 지원을 약속하고

대신 중국에 땅을 팔건 뭘하건 심하게 붙어버리면 우리는 불똥만 튀고 블라블라

....뭐 이런게 우선적으로 드는 걱정이었는데요.

내부 쿠데타 등 불확실성이 커진 상황이라면 모를까 중국이 김정은 지지한다고 한 이상

(중국이야 어차피 우리편인 적 없었으니) 내부 반란은 힘들 것 같고 이제 남은 건 사후 대책.....

지금 미국하고 중국하고 북한을 둘러싸고 패권다툼이 얼마나 심한데

미국이 중국 견제하느라 북한하고 접촉하면서 얘네가 우리 국익 위해서 움직여줄 리는 없고

북한도 핫라인까지 없어진 마당에 우리 눈치볼 것 없이 독립적으로 컨택하고 있고

지금 우리나라는 제대로 된 채널도 없어서 김정일 죽었다고 만세부르는 것 외에는 딱히 할 수 있는 일도 없잖아요.

정치와 외교는 구분을 좀 해야죠. 이거까지 강경하면 멍청 인증이에요.

북중 관계가 얼마나 탄탄한데 이제라도 손을 써야죠.

이럴 때 막말로 북한 보라고가 아니라 다른 나라 보라고 조문단을 보내건 조전을 보내건 해야

우리 땅이다 어필할 수도 있고, 제로나 다름없는 외교 채널도 살려보고, 북미관계에 숟가락이라도 얹을 수가 있는거고요.

지금 우리나라가 외교적으로 무슨 대안이 있다고 죽어서 만세! 관심 없음! 이러고만 있으면

어버이 연합 할아범들한테 칭찬 듣는 것 말고 장기적으로 무슨 이득이 있나요?...........라는 것이 제 생각.

그리고 추가로... 조문단이나 조전도 목적이 아니라 수단인거고 외교 대책 좀 세우자능... 이게 대체 뭐냐고요!

 

 

 

 


―――――――――――――――――――――――――――――――――――――――――――――――――――――――――――――――――――――――――――――――――――――
왕은 배, 민중은 물이다. 물은 큰 배를 띄우기도 하고 뒤엎기도 한다.
                                                                                                                                                        - 순자 -
―――――――――――――――――――――――――――――――――――――――――――――――――――――――――――――――――――――――――――――――――――――

IP : 202.76.xxx.5
짧은 댓글일수록 예의를 갖춰 작성해 주시기 바랍니다.
거친 표현, 욕설 등으로 타인을 불쾌하게 하지 않도록 해주십시오.
4 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 1. 제 생각도...
    '11.12.20 2:16 PM (122.32.xxx.10)

    세우실님 생각하고 같아요. 그림을 좀 크게 그리고 보자는 거죠.
    앞으로 자칫 잘못하면 북중 밀착으로 우리나라가 섬나라처럼 되게 생겼어요..
    그런데, 지금 이 정도 외교력을 기대할 수 조차 없으니... 에효...

  • 2. ..
    '11.12.20 2:17 PM (175.112.xxx.147)

    휴...오직 답답함만이...

  • 3. 참맛
    '11.12.20 2:18 PM (121.151.xxx.203)

    정권교체외엔 답이 없습니다.

    노무현의 남북합의만 계승했어도 현정권의 치적으로 남을 거고, 남북관계, 러시아가스전, 북방경제교역 활성화등으로 온 나라가 바쁠텐디, 쪼다들땜시 쩝.

  • 4. 오답입니다
    '11.12.20 2:52 PM (211.246.xxx.90)

    김정은과 장성택은 강경군부에게 끌려갈 수 밖에
    없음
    천안함 연평도 모두 강경군부의 패러다임에
    맞추기 위한 전략적 도발임

    남북 평화협정은 애초에 불가능

    게다가 김정은의 미약한 기반으로는
    통제 불능에 들어감

    내부 온건파와 김정남 김정철을 하나로
    묶어놓고
    내부 봉기를 유도한 이후
    장자 김정남이 미국 등에 엎고
    댓방이 됨

    김정은은 사생아 출신이기에
    북한 사회에서 정통성 인정 못받음

    결국 내부봉기와 미국개입
    통일 이 시나리오로 감

    중국 남동해에 미군 재배치
    이라크 철수 미군 그쪽에 꽂아박음

    중국은 그래소 김정은 체제를 불안해 하면서
    밀수밖에 없다함

    이게 최근 탈북한 새터민의 여론임

    북한은 봉건사회라서
    장자세습 원칙이 칼임
    절대 주민이 인정안함
    그래서 더욱 폭정함

☞ 로그인 후 의견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댓글입력 작성자 :

N

번호 제목 작성자 날짜 조회
1126084 진부한 스토리에서 벗어난 획기적인 드라마 뭐가 있나요? 드라마 09:36:55 21
1126083 안경알을보고 도수를 알수 있나요?(안경사) 1 T 09:36:10 15
1126082 (급질) 중고나라 고객센터는 어떻게 들어가야 되는건가요? 와 이건 진.. 09:30:18 49
1126081 은행영업부 아닌데도 예금실적이 도움이 될까요? 2 09:28:37 108
1126080 아침부터 울고있어요... ㅠ 1 풍선놓듯이 09:27:44 422
1126079 내년도 보훈예산 5조원 돌파···보훈사업 확대·강화 고딩맘 09:27:10 35
1126078 피클 가시오이로도 만들수 있나요? 피클이요 09:24:07 21
1126077 릴리안환불 다 받으셨나요? 2 환불은언제 09:22:40 101
1126076 친구가 서운해할까요? 3 어렵다 09:21:19 211
1126075 "홍준표는 조작과 날조로 '모래시계 검사'가 됐다&qu.. 3 홍발정 09:20:47 199
1126074 아이허브 물품 파손되어오면 1 ㅇㅇ 09:16:10 94
1126073 이니 하고 싶은거 다해~ 12.9~12.10(토~일) 2 이니 09:13:09 66
1126072 주말에 세입자네 집 갔는데 그 집 부인이 너무 안됐어요(오지랖 .. 18 ... 09:07:42 2,010
1126071 남녀 학벌차이나도 잘 사나요 14 09:07:27 610
1126070 "박주원, 'DJ 비자금' 몇 번이나 확언 이제 와서 .. 2 조작촰와떨거.. 09:03:14 281
1126069 밤에 자다가 이상한 소리가... 3 ㅠㅠ 09:00:06 674
1126068 예비고3인데 방학 때 하루종일 대치동 학원가 뺑뺑이 돌리면 어떨.. 4 ........ 08:58:03 518
1126067 시댁에서 전화오면 남편이 사라져요 3 뭘까 08:54:26 891
1126066 시터이모님 구하는데 집안일 정도와 급여는 이정도면 될까요? 1 .. 08:54:24 233
1126065 (독감)학원 일주일 쉬면 학원비 미루시나요? 16 학원 08:53:02 757
1126064 홍준표 훅가나요.모래시계 완전조작이라는데요 11 ㄴㄷ 08:49:09 1,036
1126063 남의집 건강보험료 묻는 의도가 뭔가요? 12 ?? 08:45:50 869
1126062 코렐만큼 가볍고 친환경인 그릇 있을까요? 3 보통의여자 08:45:45 502
1126061 링크) 쓰레기네, 죽여버린다 집단 왕따시켜놓고.. 학교폭력 아니.. 08:41:20 315
1126060 문재인케어 협조 말라”...의사협회가 조직적 방해 31 이랬구나 08:35:51 79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