82cook.com을 즐겨찾기에 추가
login form

자유게시판

드러낼 수 없는 고민을 풀어보는 속풀이방

제 목 : 크라이슬러 - 사랑의 슬픔 & 사랑의 기쁨

바람처럼 | 조회수 : 1,691
작성일 : 2011-12-16 23:20:18

 

프리츠 크라이슬러 (Fritz Kreisler: 1875 ― 1962) 작곡

‘사랑의 슬픔 Liebesleid’ & ‘사랑의 기쁨 Leibsfreud’  

 

20세기 최고의 바이올리니스트 겸 작곡가인 크라이슬러가 작곡한 바이올린

곡 중에서 가장 널리 알려진 곡이 ‘사랑의 기쁨’ ‘사랑의 슬픔’ 이라는

두 편의 작품이며 그의 대표작이기도 하다.

 

이 두 곡은 비엔나 태생인 크라이슬러가 그 지방의 옛 민요를 왈츠 곡으로

작곡하여 흔히 자매 곡으로서 함께 연주된다. ‘사랑의 기쁨’은 C장조로

쾌활하고 밝으며, ‘사랑의 슬픔’은 A단조로 감미로우면서 애상적哀想的이다.

 

크라이슬러는 일제 강점기인 1923년 김영환(金永煥)의 주선으로 국내에서

독주회를 가졌으며, 1943년 미국 국적을 취득하였고 뉴욕에서 생애를

마쳤다. 그의 작품은 서정적抒情的이고 우아한 선율로, 들으면 마음이 편해

지고 즐거워진다.    (퍼온 글을 정리)

 

 

연주자 ―

다비드 오이스트라흐 (David Oistrakh: 1908 ― 1974) 러시아 태생

금세기 최고의 바이올린 연주가

 

 

~~~~~~~~~~~~~~~~~~~~~~~ ~♬

 

크라이슬러의 <사랑의 슬픔>

바이올린 연주: 에리히 빈더 (Erich binder)

http://www.youtube.com/watch?v=oEVlWNdJyAo&feature=related

 

연주 동영상

바이올린 연 주: 다비드 오이스트라흐

http://www.youtube.com/watch?v=x78axkl1q38&feature=related

 

크라이슬러의 <사랑의 기쁨>

http://www.youtube.com/watch?v=SpPdXmWWbzE

 

~~~~~~~~~~~~~~~~~~~~~~~~~~~~~~~~~~~

IP : 121.131.xxx.118
짧은 댓글일수록 예의를 갖춰 작성해 주시기 바랍니다.
거친 표현, 욕설 등으로 타인을 불쾌하게 하지 않도록 해주십시오.
4 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 1. 플럼스카페
    '11.12.16 11:24 PM (122.32.xxx.11)

    오랜만에 듣고 갑니다.
    한국에 오셨다니 더 신기...

  • 2. 자연과나
    '11.12.17 12:00 AM (175.125.xxx.77)

    그동안 너무 바빠서 들어오지 못했는데...

    언제나처럼 기다리고 계셨네요.. 고맙습니다.

    크라이슬러가 한국과 이런 인연이 있는줄은 몰랐네요..

    원래 그렇게 되었어야 할 운명같은.. 묘한 느낌이 듭니다.

    인생은 짧고 예술은 길다를 다시금 느끼고 갑니다. 좋은 밤 되세요..

  • 3. 참맛
    '11.12.17 12:57 AM (121.151.xxx.203)

    님 글 기다리다 놓쳤네요 ㅎ

    오늘은 늦어서 내일 듣지요. 오늘도 고맙습니다~

  • 4. 바람처럼
    '11.12.17 8:31 AM (14.39.xxx.18)

    ‘자연과 나’ 님,
    요즈음 굉장히 바쁘시군요. 특히 연말이라서 인가보죠.
    어제, 오늘 날씨도 그야말로 겨울날씨답지요 ?
    게시판에 음악을 올리는 작업도 12월 말경이면 끝날 것 같아요.

    올해 가장 보람스러웠던 일 중에 하나로 기억될 것 같군요.
    그런데 제가 82Cook 게시판에 클래식 음악을 올리는 일을 하게
    될 줄은 정말 몰랐네요. 이것도 인연일까요 ?
    이 방면에 깊은 지식이 있는 것도 아니었는데 말이지요.
    ‘자연과 나님’ 같은 회원님들께서 늘 들어 주시고 종종 댓글
    주셔서 여기까지 온 것 같습니다.

    아무튼, 올해 하시는 일 잘 마무리하시고
    몹시 사나운 겨울날씨인데 항상 건강하시길 빌지요. ^^

☞ 로그인 후 의견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댓글입력 작성자 :

N

번호 제목 작성자 날짜 조회
1224250 일본 코로로 젤리 너무 맛있는데 공장이 후쿠시마에 있다네요 ㅡㅡ.. 젠쟝 20:40:38 68
1224249 불편한 글들 1 ... 20:37:55 124
1224248 펌)리서치뷰 ,여론조사 ‘이재명 47.7% vs 남경필 36.9.. 3 일베아웃 20:36:58 217
1224247 요즘 맥도날드 맛어때요? 베이컨토마토.. 20:36:48 40
1224246 체포동의안 부결 시킨 것들아! 2 다시생각해도.. 20:34:40 156
1224245 오늘 낮에 먹은 잡채가... 환상 2 ㅇㅇ 20:32:15 562
1224244 두 남자 중 누가 먼저 결혼할까요? 2 .... 20:29:12 302
1224243 Lg 회장 아들 양자라 던데요 2 ㄴ드 20:27:54 616
1224242 이영자님 식탐은 없으신가봐요. 만두 20:27:40 492
1224241 한부모가정 대학수업료 지원 받는 것에 대해 궁금해요 1 부산 20:23:25 265
1224240 세월호 304명을 수장한 조준기가 10개월이면 출소합니다. 2 아마 20:18:21 346
1224239 염색 안하고 버티는 오십대 계신가요? 12 20:13:12 1,195
1224238 리서치뷰 평택 여론조사 ‘이재명 47.7% vs 남경필 36.9.. 12 ㅇㅇ 20:12:50 610
1224237 이거 남친이랑 라이프스타일 안맞는 건가요? 10 ㅠㅠ 20:08:05 689
1224236 오늘 하루종일 한 일 3 하루가 20:07:16 521
1224235 추미애 대표, 오중기 경북도지사 후보 장세용 구미시장 후보 지원.. 14 ... 19:59:26 587
1224234 식기세척기 프리스탠딩으로 사용하시는 분 1 가전 19:58:09 248
1224233 할리스 커피, 투썸 커피, 스타벅스 커피중 선물 뭐 받고싶으세요.. 16 presen.. 19:58:00 1,185
1224232 혹시 용산 신광여고 아시는 분 계신가요? 3 용산 19:53:41 338
1224231 고지혈증약 리피토10mg을 복용하며, 아스피린프로텍트를 병용하면.. 3 .... 19:51:43 629
1224230 '참 무서운 세상' 아파트 위에서 식칼 떨어져, 옆으로 피해 천.. 5 세상에 19:46:29 1,837
1224229 북한이 연일 때리는 말들은 충분히 공감이 됩니다. 9 남북관계 19:45:51 469
1224228 밀떡볶이 냉장고 뒀다가 4 19:40:30 813
1224227 경기도지사 지지율 79 혜경궁 19:39:18 2,007
1224226 성격이 거친 초딩남아 ᆢ어떤식으로 키워야 하나요 6 초딩 19:38:44 47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