82cook.com을 즐겨찾기에 추가
login form

자유게시판

드러낼 수 없는 고민을 풀어보는 속풀이방

제 목 : 숨진 철도원들..코레일 민영화로 1200명 중 96%가 비정규직이었군요.....

화나네 | 조회수 : 1,178
작성일 : 2011-12-16 18:43:18

“마지막 열차 지난 줄 알고 작업하다 참변” 한겨레 | |

 

숨진 정아무개씨 수첩, 11월 관리 동행 3일뿐

용역업체 대표이사는 MB 인수위 자문위원 지내

 지난 9일 0시30분께 인천공항철도 선로에서 보수작업을 하다 열차에 깔려 목숨을 잃은 노동자들은 마지막 열차가 지나간 것으로 알고 철길에 들어가 일하다 참변을 당했다는 증언이 나왔다.

유족 한아무개씨는 "생존자들의 말을 들어보면, 작업자들이 서울역에서 검단역까지만 운행하는 마지막 열차 있다는 것을 전혀 몰랐고, 누군가 그런 말을 해주는 사람도 없었다"며 "사전에 고지만 해주었어도 이런 황당한 사고는 일어나지 않았을 것"이라고 분개했다. 유족들은 "한 달에 고작 160여만원씩 받는 비정규직으로, 이곳에서 쫓겨나면 갈 곳이 없는 작업자들이 상부 지시대로 작업을 하다 변을 당한 것 같다"고 말했다.

관리감독원이 5~8일 작업 때에도 입회하지 않았다는 게 사실로 밝혀질 경우, '숨진 노동자들이 작업 신고 등 절차를 무시하고 임의로 철길에 들어갔을 것'이라는 코레일공항철도㈜ 쪽의 주장은 설득력을 잃게 돼 경찰 수사가 주목된다.

 지난 9일 0시30분께 선로 동결 방지작업을 하던 중 열차에 치여 숨진 5명은 코레일공항철도의 하청을 받는 코레일테크㈜ 소속 비정규직(계약직) 노동자이다. 코레일테크는 2003년 코레일이 시설운영부분을 단계적으로 민영화하는 과정에서 설립한 국토해양부 산하 기타 공기업이다. 코레일 쪽과 협력관계를 맺고 있지만 사실상 자회사로, 직원 1200여명 가운데 정규직은 40여명에 불과하고 96%가 비정규직으로 전해졌다. 코레일공항철도는 3년 전 코레일테크와 선로시설의 유지관리 용역을 수의계약으로 체결했다. 코레일테크 박흥수 대표이사는 한나라당 중앙선거대책위원회 정책위원, 12대 김용오 국회의원의 비서관을 지냈으며, 이명박 대통령 이 당선되자 대통령인수위원회 자문위원을 맡은 뒤 2009년 4월 코레일테크 경영전략본부 본부장으로 임명됐다가 올해 1월 대표이사로 승진했다.
*

세상에....1200명 전직원 중 40명만 정직원이고 나머지 96%가 비정규직이라니...민영화 정말 잔인하네요

IP : 125.177.xxx.83
짧은 댓글일수록 예의를 갖춰 작성해 주시기 바랍니다.
거친 표현, 욕설 등으로 타인을 불쾌하게 하지 않도록 해주십시오.
5 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 1. her~
    '11.12.16 6:55 PM (14.52.xxx.192)

    정말 놀랍네요?
    제가 관심이 없어서 몰랐던건가요?
    코레일 민영화로 1200명 중 96%가 비정규직이라니...

  • 2. 해고자 농성
    '11.12.16 7:04 PM (112.149.xxx.27)

    저번수요일날 서울역갔다가 철도공무원들보고 참 괜찮은 직업이다했는데 오후되니까 출구에서 해고자들이 규탄대회 열고있더라구요
    우리가 모르는 애환이 있었던건네요

  • 3. ...
    '11.12.16 7:32 PM (220.77.xxx.34)

    에휴...안타까워요.정말....

  • 4. ㅇㅇ
    '11.12.16 8:02 PM (222.112.xxx.184)

    에휴...진짜 안타깝네요.
    민영화 정말 무섭군요.

  • 5. 호ㅗㅗ
    '11.12.16 8:55 PM (124.52.xxx.147)

    그게 현실입니다

☞ 로그인 후 의견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댓글입력 작성자 :

N

번호 제목 작성자 날짜 조회
1226834 자녀와 함께 가족사업 하시는 분 계신가요? 혹시 04:58:35 38
1226833 매운거 먹고 토한 건 처음이에요. 송주불냉면 1 으으으 04:30:25 160
1226832 떼와 고집이 심한 아이때문에 너무 힘드네요 ㅠ 5 ..... 04:20:56 187
1226831 여행오면잠을 못자요 2 미티네 04:12:28 231
1226830 이런 스타일 좋아해요 1 03:41:54 364
1226829 잘생긴 남편, 옆에 자고 있어요 5 ^^ 03:37:23 1,009
1226828 애견 미용 집에서 하세요 2 ..... 03:30:51 262
1226827 근데 도람뿌가 아무리 관종이라도 ㅎㅎ 03:19:57 240
1226826 제가 난방을 과하게 하는건가요? 보일러 사용법 좀 알려주세요 2 . 03:18:23 351
1226825 아무래도 전생의 인연이다 싶은 사람이 있나요? 8 . 03:16:54 451
1226824 지금의 이 다이내믹한 판국은 4 번개팅 02:48:07 744
1226823 아이가 집에 오다가 중학교시절 일진?애를 만났다고 하는데 5 .. 02:43:00 703
1226822 못생긴남친요.. 4 ... 02:27:15 860
1226821 못생긴 시리즈에 얹어 ㅋ 5 ㅎㅎ 02:09:46 847
1226820 염호석씨 아버지라는 작자 6억 다 써버렸다고 6 .. 02:00:01 1,821
1226819 잔류일본인 11 역사 01:52:56 1,139
1226818 교통사고 때문에 미치겠어요. 4 제인에어 01:51:24 932
1226817 녹차 여러분들은 어디꺼 드시나요? 2 ........ 01:47:52 307
1226816 네이버 여론 조작질을 대놓고 하네요. 1 snowme.. 01:41:08 469
1226815 배고픈데 참아아겠죠? 17 어흑 01:37:39 858
1226814 양귀자의 천년의 사랑 제대로 기억하시는 분~ 22 .. 01:29:56 1,062
1226813 나도 못 생긴 남친 31 생각나네 01:27:23 2,652
1226812 시티투어버스 좋았던 곳 정보 공유해요 5 나홀로 여행.. 01:22:12 778
1226811 출근하자마자 손 안씻고 그릇 정리하는 가사도우미 6 ... 01:21:11 1,514
1226810 졸업한 모교 도서관.. 5 ... 01:20:28 726