82cook.com을 즐겨찾기에 추가
login form

자유게시판

드러낼 수 없는 고민을 풀어보는 속풀이방

Banner

제 목 : 엄마가 방귀 냄새랑 입냄새가 너무 심하세요 (비위약하신분 패스)

... | 조회수 : 2,207
작성일 : 2011-12-13 17:28:45

친정엄마가 제목 그대로 방귀 냄새랑 입냄새가 너무 심하세요

먼저 건강상태는 아주 안좋으 십니다

벌써 20년째 흡연을 하고 계시고요 30대 초반에 유방암 수술 하셨고 10년전에는 자궁에 혹이 많이 생기고

경계성암 까지 생각한다고 병원에서 그래서 자궁을 다 드러내셨어요

몸이 그지경 인데도 계속 담배는 피우시고...치아 상태도 매우 안좋으세요

또한 위도 안좋으셔서 음식물 소화를 잘 못시키시고 변비는 또 얼마나 심하신지 토끼변 같이 딱딱한 변을 몇일에 한번

보시는데 또 어떤날은 변기가 막힐 정도로 설사를 좌악 하세요

거기다가 대박인 것은 방귀 냄새가 정말로 사람의 냄새가 아니에요

제가 비위가 굉장히 강한 편 이라서 생선 상한것도 그냥 넘어가는데

엄마 방귀 냄새는 스컹크라고 표현해도 과언이 아닐 정도로 사람이 옆에서 있지를 못해요 소리는 나지만 크게 나지 않고

작게 나고요 입냄새도 거의 그렇고요

해서 저는 눈에보이는 것이 이 정도 이니 아무래도 위하고 장에 무슨 병이 진행중일것 같은데

수면 내시경 한번 해보자고 해도 끝까지고집을 부리고 병원에 안가신다고 하시네요....

이유는

1.경제적인 문제 입니다 사실 자식이라고 저하고 제 밑에 남동생 하나 있지만 하루 밥 세끼 안굶고 사는게

감사할 정도로 많이 어려워요 엄마도 마찬가지 이시고요 그래도 전 상황이 이러하니 병원에 가자고 하는거고요

2.병원 생활을 오래 하시다 보니 너무 지겹다는 것입니다 이러다가 말겠지...하는 생각을 주로 하시는것 같아요

3.이것역시 금전적인 부분 인데요 의료보험 미납료가 많이 있습니다 할부로 끊어서 몇번 갚았지만은 자식들 수입도

늘상 들쑥날쑥 하다보니 이것도 완전히 다 갚지를 못해서 아직도 많아요 그래서 보험 적용이 안되면은

그 비용을 다 어찌 감당하냐고 그러시네요...

전 정말이지 한숨이 나옵니다

제가 지금 모시고 있는데  엄마 얼굴을 보면은 50대 중반 이라고는 하나 피부가 다 늘어져서 혈색 이라고는

하나도 없고...진짜 얼굴보기 가슴 아픕니다

제가 어떻게 하면은 좋을까요?

그리고 엄마말씀대로 3번 문제에 대해서 혹시 잘 아시는분 계시면 제발 조언 부탁드릴꼐요

 

IP : 124.53.xxx.36
짧은 댓글일수록 예의를 갖춰 작성해 주시기 바랍니다.
거친 표현, 욕설 등으로 타인을 불쾌하게 하지 않도록 해주십시오.
1 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 1. 효녀시네요
    '11.12.13 9:37 PM (175.28.xxx.118)

    일단 담배피시는 분은 나이들수록 입낸새 정말 극심해집니다.
    담배 끊으면 아마 많이 좋아질건데
    어머님이 건강도 좋지 않다보니 우울증이 있어 보입니다.
    의료보험도 안 되니 병원 가긴 무모할 수도 있고하니
    일단 담배 끊고 하루 한 시간 정도 걷기 하면 활력이 생기고 혈색도 많이 좋아질겁니다.

☞ 로그인 후 의견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댓글입력 작성자 :

N

번호 제목 작성자 날짜 조회
1126922 온갖 잡일 시달리는 방송작가들, '막내'라 부르지 마세요 1 방송 17:25:27 79
1126921 나를 우습게 보는 남자.. 6 ㅡㅡ 17:20:22 173
1126920 결혼 팔자라 하지만 ~ 13 ㅎㅎ 17:15:30 570
1126919 박완서 선생님 젊은 시절 참 고왔네요 2 겨울 17:15:22 249
1126918 오리털말고 세탁기에 막 돌릴수 있는 패딩있나요? 2 세탁기 17:11:25 107
1126917 하~ 수능성적에 충격받은 아들과 댓글 읽을게요 18 ㅡ ㅡ 17:08:41 1,057
1126916 고추장 흰 곰팡이 어떻게 하나요? 3 감사합니다 17:08:21 154
1126915 약사분들 혹시 인보사라는 약 아시나요? 1 인보사 17:06:37 97
1126914 식욕억제 성공할렴 휴 4 계속 16:59:26 426
1126913 34평살다 28평왔는데.. 7 dd 16:58:45 1,615
1126912 돌아가신 할머니가 자꾸 꿈에 나와요 1 보고싶다 16:56:50 211
1126911 아파트에서 개인과외 불법인가요? 7 ... 16:56:47 623
1126910 난데 없이 아토피 000 16:56:46 92
1126909 정치후원금 안찬 분 알려주세요 9 민주당 16:56:05 203
1126908 아파트 동대표는 이권이많은가요? 5 궁금 16:54:22 403
1126907 알바하는곳 회식 꼭가야하나요 9 원글이 16:49:43 411
1126906 셀린느 러기지백 1 가방추천 16:48:18 395
1126905 여자 서른 여섯결혼 흔한가요 3 d 16:47:26 536
1126904 얼마전에 책인지 시인지 추천한거 찾고 싶어요 질문 16:46:00 71
1126903 애기낳고 3달됐는데요 무릎이.. 4 클난네ㅠ 16:43:57 330
1126902 크리스마스 카드 우편으로 받으면 어때요? 2 크리스마스 16:43:53 121
1126901 이혼대비해서 골드바로 바꿀까하는데요 18 훗날 16:43:52 1,760
1126900 정시 여쭤봐요. 3 고3맘 16:43:01 387
1126899 아일랜드는 미남미녀가 많은가봐요 3 ㅇㅇ 16:41:22 401
1126898 자식 앞세운 부모 6 16:33:26 1,31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