82cook.com을 즐겨찾기에 추가
login form

자유게시판

드러낼 수 없는 고민을 풀어보는 속풀이방

제 목 : 욕실 도구들 깔끔하게 정리하는 법 공유해요

정리 | 조회수 : 5,352
작성일 : 2011-12-13 17:14:06

10년된 일반적인 욕실인데요. 위에 상부장에는 수건, 비누 등 소모품 넣어놓고 문짝 닫으니 상관없는데

아래 욕실 바닥이나 욕조 주변에 사용하는 샴푸, 빨래비누, 고무장갑, 청소용구(솔, 스펀지, 칫솔 등등)들이 너저분하게 놓여있어요.

이것들을 안보이면서 뽀송하게 정리하는 방법이 없나 해서 알아보니

이케아에서 나온 스툴인데 사이즈가 커서 이것저것 들어가게 생겼던데 바닥엔 구멍이 있고 뚜껑도 있구요. 그런데 물기 있는 스펀지 등 도구를 뚜껑속에 넣어두면 계속 습기차게 있어서 별로일거 같고, 수납장 같은것을 생각했는데 그것도 환기, 환풍이 잘 안되서 도구들이 잘 안마를것 같고

 

바구니에다 담아서 놓는다 치더라도 이것저것 섞여있으니 지저분해 보이고

 

어느분은 세면대 밑 벽에 봉같은것 부착해서 거기에 고리걸어 수세미, 솔 등을 걸어놓던데 잘 안보이는 장점이 있는데 봉 거는것이 어렵네요. 접착식은 잘 떨어질것 같고 욕실에 못을 박기는 싫고...

 

어디 좋은 방법 없을까요? 물기 잘 마르고 깔끔하게 정리 잘 되어 보이는 방법이요.   

IP : 122.203.xxx.130
짧은 댓글일수록 예의를 갖춰 작성해 주시기 바랍니다.
거친 표현, 욕설 등으로 타인을 불쾌하게 하지 않도록 해주십시오.
4 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 1. ..
    '11.12.13 5:16 PM (121.186.xxx.147)

    청소용품이랑 빨래비누들은 목욕 바구니에 넣어서 뒷베란다에 놓아요
    필요할때만 가져다 쓰고 도로 자기 자리 찾아가요
    안보이는게 제일 낫더라구요

  • 2.
    '11.12.13 5:22 PM (203.244.xxx.254)

    공유해주신다는 줄 알고 언능 들어왔는데;;;;

  • 3. ..
    '11.12.13 5:44 PM (1.225.xxx.117)

    세면대 밑에 온수 파이프, 냉수파이프 이렇게 벽에서 튀어 나오잖아요?
    거기에 걸쳐 그냥 다이소 등에서 파는 봉을 하나 얹어요.
    그리고 S자 고리를 이용해서 물건을 걸어요.

  • 4. 꿈꾸는섬
    '11.12.13 6:05 PM (59.27.xxx.241)

    저희집은 단독이라 정말 욕실이 작아서 물건이 많으면 더 지저분해 보여요.
    그래서 자주 쓰는 도구들만 두고(상부장이나 코너선반) 사용빈도가 낮은 것들은 작은 플라스틱 바구니에 넣어서 욕실문 위에 선반 하나 얹고 거기 올려둡니다.그마저도 어떻게 치워버릴까 궁리중이구요.
    청소용품은 까사마미님의 블로그(책도 나와있지요)를 참고로 해서
    다이소에서 파는 고리달린 작은 바구니가 있어요. 구멍이 뚫려 있어서 물로 잘 빠지죠.
    거기에 청소용 솔과 세제를 넣어놓고 바구니를 세면대 아래 파이프나 나사부분에 걸어 주면 깔끔해요.
    손빨래용 실리콘 빨래판이랑 작은 대야도 있는데 그건 세면대와 욕조 사이에
    이케아에서 나온 훅(마치 닻처럼 생겨서 걸 수 있는 고리가 네개 있음)을 박아서 걸어 줍니다.
    목용용품은 딱 한 가지씩만 꺼내 놓고 다 떨어질 때까지 쓰면 좋겠는데
    어른들과 함께 살다보니 여의치 않네요. 맨날 쓰고 남은 물건 처리만 내 차지라는...-.-;;;

☞ 로그인 후 의견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댓글입력 작성자 :

N

번호 제목 작성자 날짜 조회
1223329 전세사는중에 새로운 집 매수할때 자금융통하는 방법 있을까요? ... 06:26:32 36
1223328 '소원' 같은 아름다운 성가곡 추천 좀 해주세요 ccm 06:03:21 60
1223327 서동주 인스타 2 .... 05:58:40 791
1223326 일주일에 세번 네시간씩 수업보조 120만원 4 05:51:56 503
1223325 수지구청역 주변에 잘하는 삼겹살집 어디 있을까요? 금상첨화 05:46:47 62
1223324 교제 전 성매매 10 ... 05:19:15 856
1223323 호구각 7 나그네 05:12:43 425
1223322 회사 ..너무나 그만두고싶네요 3 워킹맘 04:55:00 852
1223321 초등학교 중퇴 8 개싸움 04:34:00 791
1223320 전남편 꿈꾸고 기분 싱숭생숭.. 4 mm 03:46:47 1,301
1223319 추미애대표 2 잘하자 03:38:38 443
1223318 애기가 안나와서 엄한 집청소나 실컷 하네오 3 임산부 03:34:40 782
1223317 조씨 일가, 필리핀 가사도우미 불법 고용 월급은 450불 해석 03:12:25 541
1223316 남양주 진접에서 청주로 가는 방법 1 동선 02:59:15 161
1223315 40에 모쏠인데 심각한 문제일까요?? 41 ㅇㅇ 02:55:30 1,897
1223314 사람이 너무 싫어요 도와주세요 6 .. 02:39:20 1,081
1223313 자식이 잘되길 간절하게 바라는,,, 26 소원 02:27:36 1,920
1223312 집이 없어서 좋은점? 6 R 02:27:34 853
1223311 데드풀2 보고 왔어요.. 3 영화감상 02:09:02 681
1223310 저는 어떻게 하면 좋을까요 정말 25 ... 02:08:33 2,495
1223309 미간 주름 없애는 테이프 방법 알려주신분께 감사드려요 !!! 11 미국사는이 02:07:06 2,001
1223308 선택고민 세탁기 02:04:30 150
1223307 서세원, 서정희 딸 서동주 로스쿨 졸업했네요 24 .. 01:57:24 3,851
1223306 남편이 제 치부를 알게 되었어요 11 흠ᆢ 01:55:33 4,172
1223305 경공모 회원들은 왜 아무얘기도 안하고 있는거죠? 10 답답해요 01:55:13 66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