82cook.com을 즐겨찾기에 추가
login form

자유게시판

드러낼 수 없는 고민을 풀어보는 속풀이방

제 목 : 모차르트 - <아, 어머니께 말씀드릴게요.> 주제에 의한 변주곡

바람처럼 | 조회수 : 1,384
작성일 : 2011-12-11 23:16:20

 

볼프강 아마데우스 모차르트 (Wolfang Amadeus Mozart: 1756 ― 1791) 작곡

‘아, 어머니께 말씀드릴게요.’ 주제에 의한 12개의 변주곡 C장조 KV 265

일명― <반짝 반짝 작은 별 주제에 의한 변주곡>

Variationen ‘Ah! vous dirai-je, Maman’ in C major KV 265

 

<반짝 반짝 작은 별 주제에 의한 변주곡>이라고 말하지만, 실제 원제는 18세기

프랑스의 민요 ‘아, 어머니께, 말씀드릴게요.’(Ah, vous dirai-je, Maman)

를 바탕으로 변주곡으로 재창작한 것입니다. 그러니까 원곡 자체를 모차르트가

작곡한 건 아닙니다. 원래 이 노래에는 사랑의 괴로움을 호소하는 아래의

내용이 깃들어 있다고 하는군요.

 

“무엇을 말씀드릴까요, 어머니. 저는 괴로워 견딜 수가 없습니다. 실방도르가

부드러운 눈길로 저를 쳐다 본 뒤부터는 언제나 속삭임 소리가 들려와요.

‘연인이 없어도 넌 아무렇지도 않니?’ 하고요.”

 

1778년 모차르트는 돈을 벌기위해 프랑스 파리에 얼마 동안 머물고 있었는데,

일자리도 제대로 찾지 못한 상태에서 그만 어머니를 잃게 됩니다. 그 무렵

프랑스에서 유행하던 민요풍의 노래 ‘아, 어머니께 말씀드릴게요.’의 멜로디를

접하고는 1781년~1782년 사이에 비엔나에서 그 선율을 주제로 다채롭게

변화시킨 <12개의 변주곡>을 작곡했습니다.

 

‘아, 어머니께 말씀드릴게요.’ 는 모차르트 변주곡뿐만 아니라 세계 곳곳에

알려져 제각기 다른 모국어로 불리고 있으며 미국에서는 ‘Twinkle, Twinkle,

Little star’ 그리고 ‘A B C D E F G....... ’ 하는 ‘알파벳 송’으로까지 여러 형태의

노래로 불리고 있지요.

영어로 된 작자 미상의 <반짝 반짝 작은 별Twinkle, Twinkle, Little star>이

우리에게 친숙하다 보니 ‘작은 별’이란 제목이 붙여진 것입니다.

                                                                                      (퍼온 글을 정리)

 

Twinkle, Twinkle, Little star

 

Twinkle, Twinkle, Little star,

How I wonder what you are!

Up above the world so high,

Like a diamond in the sky,

Twinkle, Twinkle, Little star,

How I wonder what you are

 

 

반짝 반짝 작은 별

 

반짝 반짝 작은 별,

넌 정말 놀라운 존재구나!

세상의 저기 위 높은 곳에서

하늘의 다이아몬드처럼

반짝 반짝 작은 별,

넌 정말 놀라운 존재구나!

 

 

 

어린이의 마음 ........

서양음악사의 음악가 중에서 천진스러운 동심의 소유자를 꼽으라고 하면

‘모차르트’만이 유일하게 떠오릅니다. 아마 저만의 생각은 아니겠지요.

그의 작품 안에는 천진난만한 음악성이 생기 있게 약동躍動하는 것이 늘

감지되곤 하지요.

 

 

~~~~~~~~~~~~~~~~~~~~~~~ ~♬

 

모차르트의 ‘아, 어머니께 말씀드릴게요.’ 주제에 의한 변주곡

http://www.youtube.com/watch?v=sRkTI_rExXc&feature=related

 

반짝 반짝 ‘작은 별’

http://www.youtube.com/watch?v=yCjJyiqpAuU&feature=player_embedded

 

~~~~~~~~~~~~~~~~~~~~~~~~~~~~~~~~~~~

IP : 121.131.xxx.118
짧은 댓글일수록 예의를 갖춰 작성해 주시기 바랍니다.
거친 표현, 욕설 등으로 타인을 불쾌하게 하지 않도록 해주십시오.
3 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 1. 참맛
    '11.12.11 11:29 PM (121.151.xxx.203)

    오늘은 모차르트군요.

    이 곡이 어머니를 잃고 쓴 곡인가요?
    오늘도 즐감합니다~

  • 2. ㅋㅋ
    '11.12.12 12:07 AM (14.32.xxx.123)

    요즘 자게가 살벌해져서 아주 강심장이 되어서야 들어오게 되는데...
    ^^
    저도 참 좋아합니다...

  • 3. 바람처럼
    '11.12.12 3:43 AM (14.39.xxx.18)

    예, 참맛님.
    객지에서 어머니를 잃고서 그 곳에서 들었던 노래의 가사에
    감정이입이 되어 비엔나에 돌아와 작곡을 할 때에도 생전의 어머니의
    모습을 그리며 재창작에 힘을 쏟았을 거라고 추정해 봅니다. ^^

☞ 로그인 후 의견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댓글입력 작성자 :

N

번호 제목 작성자 날짜 조회
1223802 요즘 고양이들 발정기인가요? 1 ... 22:03:22 58
1223801 [노컷V] 안찰수...3김 이후 나 같은 정치인 처음 1 헐 ㅋㅋ 22:03:03 76
1223800 드루킹..부모님에게 설명하기 짖어라 22:02:43 53
1223799 이재명부인 김혜경이 이재명형 고이재선씨에게 보낸 문자등 1 여보 22:02:09 106
1223798 이혼하자고 하던 남편이.. 5 21:57:48 798
1223797 랩원피스도 브랜드있는게 좋을까요? 5 고민 21:56:22 189
1223796 수박 요즘 맛있나요 1 ㆍㆍ 21:55:57 141
1223795 드루킹 특검 .... 반대 /기권 의원 명단 1 투표 21:54:27 256
1223794 녹취록) 나경원 비서 박창훈 중학생에게 욕설 협박 4 못들어주겠네.. 21:53:35 318
1223793 대출받으려고 하는데 혹시 잘아시는분 ㅇㅇ 21:51:20 87
1223792 고맙고 미안해요 문재인 대통령님. 7 힘들지만 21:50:35 236
1223791 드뎌 이명희씨 28일 포토라인에 선다 1 .... 21:47:54 234
1223790 얇은 팔찌 사이사이에 니트섬유가.. .. 21:46:06 139
1223789 제보자들 보셨나요 4 쭈쭈 21:44:19 490
1223788 먹는약을 한회 건너뛰었을경우 ㅠ 어떻게 하나요? 1 .. 21:43:57 62
1223787 원룸형 아파트 추천 좀 부탁드려도 될까요? 2 상들 21:43:29 168
1223786 헤나가 검은색 아니에요? 4 21:42:33 158
1223785 이케아에서 커피거지 봤어요. 7 저는 21:41:45 1,380
1223784 아이친구 아빠들끼리만났는데 6 ... 21:40:26 760
1223783 이명박 잊지말고 관심주시길 5 .. 21:39:52 119
1223782 이재명 정체를 밝히는 청원 확인 하실수도 확인도 됩니다~ 7 혜경궁이 누.. 21:39:32 145
1223781 구본무회장 딸들은 뭐하나요.. 4 ... 21:34:20 778
1223780 국민은 조중동과 싸우고 나경원비서는 중딩과 싸운다. 12 읍욕설못지않.. 21:33:15 432
1223779 님자가 싫다고하면 포기하는거죠?? 5 ㄴㄴ 21:33:04 451
1223778 9시 뉴스도 볼게 없네요 6 ... 21:32:22 29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