82cook.com을 즐겨찾기에 추가
login form

자유게시판

드러낼 수 없는 고민을 풀어보는 속풀이방

Banner

제 목 : 아기 배변훈련때문에 질문좀드려요.

초보엄마 | 조회수 : 1,034
작성일 : 2011-12-07 16:12:50

28개월 아들인데요. 요새 분위기론 배변훈련이 좀 늦은편이죠. 보통 24개월 전후로 많이 떼시더라구요.

암튼 일주일전쯤부터 저희아들도 드뎌 기저귀를 벗기고 배변훈련을 시작했거든요. 

다행히 큰볼일은 막 신호가 오니까 저한테 소리지르면서 달려오면 얼른 변기에 앉혀서 뉘면 되더라구요.

문제는 소변인데...

제가 계속 '마려우면 말해~'라고 말해도 그냥 싸놓고나서 '엄마 쉬~'이러더라구요.

몇번 그러다보니 저도 뒷처리하기 귀찮고해서 한두시간마다 수시로 물어보고 데려가서 뉘이고 있는데요.

이렇게하니깐 제가 뉘이면 누긴하는데....제가 깜빡하고 못뉘이면 그냥 싸버리는거에요.

이럴때 하루종일 싸는한이 있어도 그냥 내버려둬야하는건지....지금처럼 그냥 제가 시간되면 가서 뉘여도 되는건지 모르겠어요.(사실 자꾸 싸니까 제가 힘들어서 자주 물어보게 되더라구요)

이미 대변은 가린마당에 다시 기저귀채우기도 그렇구요.

어찌해야할지 조언좀 부탁드려요.

 

 

IP : 118.91.xxx.87
짧은 댓글일수록 예의를 갖춰 작성해 주시기 바랍니다.
거친 표현, 욕설 등으로 타인을 불쾌하게 하지 않도록 해주십시오.
4 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 1. ..
    '11.12.7 4:21 PM (114.203.xxx.92)

    큰애 기저귀뗄때 제가 한시간마다 소변기 들고 다님서 뉘었어요 하고플때는 하고 아니면 도망가고..
    그렇게 하다가 또놓치면 바지에 싸구요.그게 좀 적응되니 두시간간격이 되고 그러다가 서서히 참는지 간격이 벌어지더라구요 하루에 바지 6~7장씩 막 빨래했죠 ^^ 둘째아들도 내년봄에 시작하네요~

  • 2. 과정
    '11.12.7 4:54 PM (222.98.xxx.193)

    이예요
    제아기가 33개월. 기저귀뗀지는 오개월 넘었어요. 첨엔 그렇더라구요. 지도 처음 하는건데 얼마나 어색하고 기분이상하겠냐구요
    그냥 시간되면 변기에 앉히세요. 그러다보면 앉아서 누는 느낌 경험이 습관이되는거죠
    남자아기는 특히나 좀 늦더라구요. 저희아기는 아직도 너무 재미있거나 흥분하면 조금씩 흘려오 ㅎㅎㅎ

  • 3.
    '11.12.7 5:08 PM (203.254.xxx.192)

    저희딸 21개월되었는데 올여름부터 가리기 시작했어요,,
    기저귀 채우지 마시고 귀찮더라도 아기가 쉬할때 하세요,,
    이젠 어지간해서는 자면서도 기저귀 안쓰더라구요,,

    엄마가 귀찮아도 좀만 참으세요

  • 4. 벼리
    '11.12.7 10:22 PM (121.147.xxx.177)

    저희 큰애도 30개월 다 되어서 지난 여름에 뗐어요.
    저는 그냥 시간 맞춰서 데려다 변기에 앉혔어요.
    그러다보니 어느 순간 제가 데려가기 전에 애가 그 시간쯤 되면 쉬쉬쉬 - 하면서 변기에 앉더라구요.
    아이들마다 맞는 방법이 다른거 같아요.

☞ 로그인 후 의견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댓글입력 작성자 :

N

번호 제목 작성자 날짜 조회
1129424 아이하고 유튜브에 올라온 민사고 동영상을 같이 봤는데요 ... 22:19:54 57
1129423 2017년 올해 의 사진 ㄸ ㄷ ㄷ ㄷ ㄷ. Jpg 3 전율 22:19:15 147
1129422 이미숙 닮았대요. 22:19:05 57
1129421 임시정부앞 사진. 더레프트님 작품 2 와우 22:18:56 47
1129420 영어과외샘이나 어머님들...사설 영어 모의고사 변형 문제 영어 22:18:41 26
1129419 'MB정부 여론조작 자금 환수' 민사소송 추진 샬랄라 22:18:39 13
1129418 회색 알파카 코트 안에는 무슨색상이 잘어울리나요? 문의요 22:18:19 26
1129417 알현하고 왔다며? 2 ㅆㄹㄱ 22:15:15 64
1129416 요즘 드라마,,,언터처블이 좀 재미있는거 같던데..어떻던가요? ,. 22:15:03 27
1129415 키 크고 다리 긴 남자들은 왜 이렇게 섹시할까요? 5 ㅇㅇㅇㅇ 22:13:25 168
1129414 문재인대통령 진짜 꼼꼼함.feat.박수현대변인 2 15일청와대.. 22:13:23 167
1129413 올리브영 화장품 중 클렌징 어디회사꺼 좋아요? 2 40대 후반.. 22:08:25 189
1129412 이재명 시장 인스타.jpg 18 마음의고향 22:00:29 1,174
1129411 옷 브랜드문의 2 ... 22:00:04 233
1129410 매콤한 아구찜이 먹고 싶어요 골고루 21:59:35 78
1129409 돈꽃 대박이네요 2 드라마 21:59:23 973
1129408 4세남아를 키우고 있는데여.. 8 ㅡㅡ 21:56:27 378
1129407 꼭 봐주세요-다음 닉네임을 검색해서 찾는 방법이 있나요? 1 아이디 21:56:25 72
1129406 홍준표의 마음의 고향 일본 (이재명) 2 richwo.. 21:55:30 266
1129405 갑자기 궁금해서 생각을 듣다.. 21:52:23 72
1129404 톡톡 튀는 알갱이들은 수입 쵸코렛? ㅇㅇ 21:49:45 59
1129403 대구 구입할때 암 수 1 대구맑은탕 21:48:30 62
1129402 연민도 사랑의 감정인가요 5 수수 21:46:46 358
1129401 애정결핍 극복해 보신 분 있나요 5 ㅇㅇ 21:44:10 394
1129400 요즘 10대 후반~20대 초반 평균 발사이즈가.. 모니카 21:41:53 11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