82cook.com을 즐겨찾기에 추가
login form

자유게시판

드러낼 수 없는 고민을 풀어보는 속풀이방

제 목 : 주진우 기자 책 낼 것 같아요.

나거티브 | 조회수 : 1,846
작성일 : 2011-12-06 00:14:40
헤롱헤롱 반쯤 졸다가 먹을 것 찾아 나왔다가 생각 났습니다.
(저녁을 굶었더니... 역시 아줌마는 밥힘으로 삽니다.)

금요일 나꼼수 공연에서 누가(아마 17대 국회의원) 그랬는데...

주진우 기자가 책을 낼 거 랍니다.

시집인 것 같구요. 

준비 중인 모양입니다.


소송 등 압박이 심한가봐요.
쓰나미가 몰려오는 것 같다고... ㅜㅜ

IP : 118.46.xxx.91
짧은 댓글일수록 예의를 갖춰 작성해 주시기 바랍니다.
거친 표현, 욕설 등으로 타인을 불쾌하게 하지 않도록 해주십시오.
5 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 1. 빨리
    '11.12.6 12:20 AM (218.38.xxx.208)

    나왔음 좋겠네요..나꼼수에서도 연말,연초에 나온다고 했어요..
    책구매로라도 도움이 된다면~~
    와~~근데 시를 쓰나요??@@

  • 2. 나거티브
    '11.12.6 12:24 AM (118.46.xxx.91)

    어흑 나꼼수에서도 얘기 했나 보네요.
    31회는 아직 다운 전이고, 30회다 끝에는 자꾸 듣다가 자서... 뒷북...ㅡㅡ;;;

    주진우기자 국문과 출신으로 들었는데...
    문학소년 잘 어울리지 않나요? ㅎㅎㅎ

  • 3. 닥치고 구입
    '11.12.6 8:35 AM (220.121.xxx.176)

    부끄럽구요.........ㅋㅋㅋ

  • 4. ..
    '11.12.6 10:22 AM (119.192.xxx.16)

    혹시 이런 시를...ㅋㅋ


    제목 : 부끄럽구요

    죽는 날까지
    가카를 우러러 한점 부끄럽구요..
    잎새에 이는 바람에도
    나는 부끄러웠다.

    가카를 노래하는 마음으로
    모든 사사로운 행위를 밝혀내야지.
    그리고 나한테 주어진 길을
    걸어가야 겠다.

    오늘밤에도 가카가 내맘에 스치운다.

  • 5. 나거티브
    '11.12.7 12:14 AM (118.46.xxx.91)

    ..님/ 댓글로만 남기엔 아까운 시네요. ㅋㅋㅋ

☞ 로그인 후 의견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댓글입력 작성자 :

N

번호 제목 작성자 날짜 조회
1225004 실제로 본 가장 뚱뚱한 신부는 몇킬로정도쯤 나갈거 같았나요? .. 00:06:32 8
1225003 카스테라 만들때 꼭 나무틀에만 구워야 하나요? 카스테라 00:02:29 20
1225002 고택 추천해주세요. 1 고택 00:01:26 75
1225001 나는 우리동네가 좋다 흐흐 00:00:46 68
1225000 한국어->영어로 번역 사이트 추천 부탁드려요~ ... 00:00:23 15
1224999 중딩남아 초딩고학년여아 결혼식 복장 조언부탁드립니다. 3 복장고민 2018/05/23 48
1224998 유아인 시 작품들... 6 tree1 2018/05/23 141
1224997 치아바타는 어디에서 사나요? 1 안미 2018/05/23 183
1224996 담달부터 연봉 천만원이 올라요 9 122018.. 2018/05/23 685
1224995 맘에 드는 남자가 생기면 일단 빨리 자고 싶은게 20 ㅇㅇ 2018/05/23 1,422
1224994 3자가 보기에 부부사이 안 좋은거 티나나요?? 6 2018/05/23 728
1224993 전생이라는 게 있나 봐요... 그렇지 않고서야... 21 gg 2018/05/23 1,361
1224992 선배 집사님들 질문 드립니다~~ ㅠㅠ 4 ㅠㅠ 2018/05/23 210
1224991 LG의 경영자들 병역 현황 2 demand.. 2018/05/23 406
1224990 역시 좋아하는 건 못 이겨요 1 으음 2018/05/23 359
1224989 층간소음때문에 미칠것같아요 1 ... 2018/05/23 409
1224988 옆집사람이 아기를 가졌어요 7 괴롭지만 참.. 2018/05/23 1,442
1224987 여러분,지갑 여실 시간입니다. 9 부선갈매기 2018/05/23 1,503
1224986 친구 조카애 얘기듣고 너무 웃겨서요. 15 ... 2018/05/23 2,320
1224985 “양예원 가해자 A실장, 2008년에도 동일 사건으로 고소당해”.. 6 ㅇㅇ 2018/05/23 1,203
1224984 밖으로 도는 아이 남편이 자퇴시키라는데요ㅠ 12 2018/05/23 1,086
1224983 중국어랑 영어 ..둘 중에 뭐가 더 배우기 쉽나요? .. 2018/05/23 124
1224982 이재명이 노통 수원시민 추모제도 한 기사 보셨어요? 11 요건또 2018/05/23 630
1224981 냉동어묵으로 국할때 일단 해동해서 사용하나요 1 오뎅 2018/05/23 137
1224980 나의 아저씨 짜투리인물분석 - 할머니편 8 쑥과마눌 2018/05/23 755